헬조선


벤쿠버
18.06.15
조회 수 1576
추천 수 7
댓글 6








군대 제대 후에 다시 직장을 잡았다(한국에서). 

근데 정말 앞이 깜깜하더라. 

내가일하는 환경부터 해서.. 같이 일하는 사람들..

여기서 일해서 할고 싶은 거 하고 살 수가 없겠더라

한 마디로 인생을 즐기면서 살 수가 없을 것 처럼 보였다.

몇 개월 일 한 후에 아무 생각 없이 캐나다행 비행기표를샀다. 더 이상 버티기가 어려웠었지.. 여튼 무작정 한 달 전에 비행기표 사고 대충 모은돈 500들고 나왔다. 

와서 여행하고 돌아다니는데 음식점(내 직업 요리사)이 엄청나게 많은 거다. 거의 절반의 음식점(한인 혹은 아시아계))이 구인 중이였고.. 그 중 몇 곳은 비자 지원도 해준다길래 여행하다 말고 레쥬메 돌렸다. 현지 사정이 얼마나 안좋은지 구인이 정말 안되긴 하나보다.. 절반 이상의 곳에서 연락이 와서 그 중 하나 면접 보고 비자 신청에 들어갔다. 한 2개월 지나니까 2년 짜리 비자가 나오대.. 국경에 가서 비자 상태 바꾸고 바로 일 시작 했다. 대학교 때 영어공부한 실력으로 대충ielts를 쳤다(일을 노예 처럼 해서 공부할 시간도 없었음ㅇㅇ) 비자 받고 1년 후에 경력 점수 (한국+캐나다) 채우고 미리 쳐논 영어점수 가지고 영주권 신청했다. 신청 하고 4개월 있다가 영주권 승인 나서 한국 다녀오면서 랜딩했다. 나는 사실 아무 생각이 없었다. 첨음부터 여행을 하려고 왔었기 때문에 일 할 생각도 없었고 영주권은 더더욱 생각이 없었다. 주변 사람들을 보면 나처럼 영주권 쉽게게 받은 경우를 본 적이 없다. 정확히 1년 3개월 만에 승인을 받았으니. 

살기 너무 좋다. 영주권 받고 캐네디언 업체로 옮겨서 같은 직종에 일하고 있는데 일단 시급은 더 높고 일은 더 적게 한다. 일주일에 40시간 많아야 45시간인데 40시간 이상 일하면 1.5배 페이 받는다. 국경일에 일하면 두 배. 여튼 페이는 정말 좋고 팁도 쏠쏠하다. 같이 일하는 사람들은 사실 복불복이라 뭐라 말을 못하겠지만 지금 내 동료들은 정말 좋다. 업장 복지도 이것저것 좋다. 캐나다 자체 복지도 좋다(의료 서비스가 느린편이긴 함). 이번 세금신고 기간에 한화로 200정도 리펀 받았다(한국에서도 이정도로 주나?)... 누가 캐나다 이민 절대 오지말라고 했나. 아무런 걱정 없이 너무 만족하며 살고 있다. 

 

처음이라 어떻게 쓸 지 몰라서 대충 썼는데 반말이여도 이해해 주시고 질문 환영합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2 updatefile 헬조선 36817 4 2015.05.28
탈조선 후기 (캐나다) 6 new 벤쿠버 1576 7 2018.06.15
200 [펌] 미국 비숙련직 취업이민 5 update 씹센비 10293 9 2016.06.12
199 캐나다 영주권 받은 기념 탈조선기 써봄 18 오백국 8320 10 2017.05.27
198 캐나다 기술이민 부족 직업군 6 update 씹센비 21850 6 2015.09.05
197 캐나다로 탈조선 후기 4 new 헬조선에서살아남기2 2302 5 2018.06.29
196 유럽 탈조선중인 후기 4 new 죽창맞을래죽빵맞을래 1794 5 2018.07.05
195 한국인은 탈조선해도 특유의 열등감을 버리기 힘들다 11 update hellrider 3742 11 2016.05.08
194 탈죠센 완료 소감 31 update 탈헬죠완 11414 21 2017.10.01
193 탈조선 하는 이유가 돈뿐은 아닐텐데 7 update 오백국 4017 17 2017.09.13
192 간략한 이공계 탈조선 후기 (썰포함) 8 update 코끼리씨 6980 7 2017.07.01
191 아이를 독일로 보내는 방안을 생각중이다. 16 update 베스트프렌드 4105 8 2017.08.10
190 캐나다 밴쿠버 3년차, IT 회사 6개월차 생활하며 느낀점 15 update 카알 13833 18 2017.07.27
189 실패 인생만 경험한 93년생입니다 조언듣고싶어요 12 update 찐보 5735 8 2017.07.23
188 이민의 중요성 7 new 네애 4283 13 2017.11.14
187 일본유학-취업-이민 상담 고3 (2) 2 new 비추천누름 1797 10 2017.11.14
186 탈조선이 목표가 아니라 탈조선 후의 삶의 질도 존나 중요함. 34 update 후회하지말기 6663 17 2017.10.05
185 제발 일본 싫으면 오지 마세요 17 update 은행나무 6824 24 2017.10.07
184 얘들아 3일뒤 탈조선한다. 35 update bluephoenix 7419 21 2017.07.23
183 프랑스, 캐나다, 독일 난민신청 후기 (+병역거부자 분들에게 조언) 136 update 시바프랑스 24017 25 2017.08.13
182 남미 15년 이민 당신이 조심해야되는 사람들 15 update JONYBRAVOPARAGUAY 6912 23 2017.06.11
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