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기사원문 293

-학교ㆍ교원 평가에 취업률 반영되자 교수들, 학생에 취업 독려

-허술한 취업률 기준에 ‘유령 사원’ ‘싸구려 일자리’ 등 편법 난무

-국비지원 직업학교도 정부지원 받으려면 취업률 ‘꼼수’써야할판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한 전문대학 교수 A 씨는 요즘 졸업한 제자들에게 전화로 취업을 독려하고 있다. 대학을 졸업했지만, 아직 취업하지 못한 제자들에게는 직접 일자리를 알아봐 주기도 한다. A 교수도 취업을 못한 제자들의 상황을 알고 있지만, 최근 학교가 취업률을 높여야 한다며 할당을 내려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이다. A 교수는 “취업을 못하는 제자들의 마음은 얼마나 안타까울지 잘 알고 있어 더 마음이 아프다”며 “이렇게 취업 독려 전화를 하는 상황에 자괴감까지 든다”고 했다. 그는 “일부 교수들은 취업 기준에 맞추려고 전공과 상관없는 일을 한달만 하도록 강요하는 경우도 있다”며 “교원 평가에 취업률이 포함되다 보니 모두가 힘든 상황”이라고 했다.


20160927000142_0_99_20160927100203.jpg?t대학의 취업률 경쟁에 교수들까지 벼랑 끝으로 내몰리는 사례가 늘고 있다. 취업률을 위해 제자들에게 싸구려 일자리를 강요하는가 하면, 졸업생들에게 전화로 구직활동 대신 비정규직 취업을 부탁하기도 한다. [123rf]
이처럼 대학의 취업률 경쟁에 교수들까지 벼랑 끝으로 내몰리는 사례가 늘고 있다. 취업률을 위해 제자들에게 싸구려 일자리를 강요하는가 하면, 졸업생들에게 전화로 구직활동 대신 비정규직 취업을 부탁하기도 한다. 대학의 취업률이 학교 뿐만 아니라 교수 개인의 일자리까지 위협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방대의 경우 상황은 더 심각하다. 강원도의 한 사립대학에서 환경공학을 가르치는 B 교수는 지역소재 회사들을 찾아다니며 ‘단기 인턴’을 뽑아달라 부탁하고 있다. 고용보험을 한 달만 내도 취업으로 인정되기 때문이다. 졸업하고도 취업을 못한 학생들은 해당 업체에 한달 동안만 사원으로 등록된다. 실제로 일을 하거나 취업을 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졸업생들은 한달 뒤 다시 구직 활동을 해야 한다. B 교수는 “취업 활동을 해야 하는 졸업생들을 오히려 방해한다는 생각도 든다”며 “그러나 학과 통폐합 같은 얘기가 나오는 상황에서 취업률을 신경쓰지 않을 수 없다”고 했다.

이처럼 교수들이 제자들의 취업에 목을 매는 이유는 당장 취업률이 평가 요소 중 가장 큰 비율을 차지하기 때문이다. 각 대학이 실시하는 자체 평가 뿐만 아니라 정부도 대학 재정 지원사업 평가 지표에 취업률을 포함하는 등 취업률을 가장 중요한 척도로 사용하고 있다. 특히 정부가 부실대학 선정 기준에 ‘취업률 51%’를 포함하면서 대학들의 취업률 경쟁은 더욱 심해졌다.

특히 취업 여부를 산정하는 기준이 ‘한달 동안 고용보험료 납입’이다보니 각종 편법을 이용해 취업률을 올리는 현상이 만연화됐다. 이른바 ‘유령 사원’으로 취업을 시키거나 전공과 상관없는 단기 일자리에 졸업생들을 강제 취직시켜도 모두 ‘취업자’로 분류되기 때문이다. 최근 한 전문대학에서 용접학과를 졸업한 이재수(30) 씨는 “졸업식에서 전공을 가르쳤던 교수가 전공과 상관없는 회사에 취직하기를 종용하는 경우가 많다”며 “가뜩이나 취업 문제로 힘든데 학교가 오히려 고통을 가중시키고 있다”고 했다.

대학 뿐만 아니라 국비지원을 받는 직업학교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정부의 평가 대상 중 취업률이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면서 ‘학생 가려 받기’, ‘위장 취업’ 등 각종 편법이 이뤄지고 있다. 일부 학원은 입학 단계에서부터 취업 가능성이 없어 보이는 지원자들을 정원이 미달했더라도 탈락시키기도 한다.

한 취업학원 관계자는 “정부가 평가하는 지표가 취업률 밖에 없으니 다음연도 국비지원을 계속 받으려면 취업률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며 “취업률 광고를 오히려 정부가 조장하는 느낌”이라고 했다....출처:헤럴드경제 네이버뉴스 인터넷판,...
 
 
많이들 잘 알고계신 사실이지만...요즘 대학의 현실에 대한 너무나도 씁쓸한 기사를 발견해 올리게 됩니다....정말 이제 대학이 대학이 아니라 무슨 취업 제조공장이 되어버렸단 생각이 들어 대단히 씁쓸하더군요...세계적인 경제위기는 한국만의 위기가 아니라지만 이렇게 무슨 취업 제조공장같이 되어버린 나라는 그렇게 많지 않을거같단 생각이 들어 더더욱 답답했습니다...젊어서 고생은 사서도한다는 소리가 있지만 아니 요즘 시대가 그런 시대던가요?? 젊은 나이엔 그 나이에 할수있는게있고 젊음이 지나면 하지 못하는 것들도 많은데...
 
대학생이면 좀 낭만도 있고 나라의 문제점을 개선해보겠단 그런 신념,일념들도있고 그런 시대가 예전 80년대에 대학을 다니시던 분들이엇는데...지금은 전혀 그저 무조건 취업,취업,취업에 그놈의 경쟁만능주의....고등학생들이나 중학생들이 대학에 가면 자유로워지고 이런걸 기대하는 경우가 굉장히 많을것같은데..아니 요즘은 그렇지도 않을거같긴 하지만요. 워낙 이러니...하지만 정말 헬조선이란 표현밖에 나오지 않습니다...아니 문제점,헬조선 현상이 나오면 문제점을 살펴보고 어떻게하면 그래도 완화될까 이를 고민하지않고 그놈의 나약하다,도전해라.하면된다,아프리카나 북한,개발도상국보다는 천국이다 이따위 헛소리나 찍찍 내뱉어대는 헬꼰대들에...
 
헬꼰대들의 그놈의 하면된다,예전엔 더 어려웠다,도전하라 이게 말도 안되는 소리가 예전 일본 군국주의자들,그 미치광이들이 내뱉었던 망언들하고 아주 똑같았던겁니다! 그때 그저 무조건 도전하고 이길수있다 생각하면 미군,영국군,연합군을 이길수있다 큰소리만 쳤고 카미카제도 도입하고 했는데 그들은 패망햇죠!! 그 후에 일본은 민주주의 국가로 다시 태어나 현재 일본내에서도 당시 군국주의자들의 본부인 대본영이란 말이 꽉 막힌 인간이란 뜻의 조롱의 대상으로 쓰이고있는데 헬조선은 정말 식민지배에서 벗어난지 70년이 넘었는데도 이따위 사고방식이니..더더욱 헬스러워질거같고 저도 내년 대학을 졸업하지만 참 답답합니다...휴우..그래도 다들 화이팅하시고 수고들 하십시오...





  • 교착상태Best
    16.09.28
    교수도 병신이고 학생도 병신이고, 정부도 병신인게 조센의 대학 아닌가?

    그냥 다 병신같던데..

    대핵에리거 해봐야 제대로된 판단력 하나 길러주지 못하고
    얄팍한 지식 겨우 주입시켜서 내보내는 수준에 무슨...

  • 교착상태
    16.09.28
    교수도 병신이고 학생도 병신이고, 정부도 병신인게 조센의 대학 아닌가?

    그냥 다 병신같던데..

    대핵에리거 해봐야 제대로된 판단력 하나 길러주지 못하고
    얄팍한 지식 겨우 주입시켜서 내보내는 수준에 무슨...

  • 이미 대학교수들 취업률에 인턴이나 비정규직은 물론 대학원이랑 군대간 것까지 우겨넣고 있다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7637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780 1 2015.07.31
4039 이효리의 팩트폭력.jpg 5 newfile 잭잭 1116 9 2017.11.09
4038 설날에 고부갈등 해소하는 법 txt. 5 new 사회정의 576 9 2016.02.05
4037 한국인부모 인간으로써 존중하지마라 21 new justexistence 700 10 2018.06.25
4036 재벌과 새누리당이 한국이 지옥인 원인이 아닙니다. 22 new 나키스트 1018 9 2015.12.27
4035 뉴스 댓글에 이슬람혐오 발언을 지껄이는 헬조선인들 중에 6 new 나키스트 482 8 2015.12.29
4034 워마드를 페미니즘으로 인식해서는 안 된다. 3 new 소수자민주주의 295 7 2018.05.09
4033 한국인 조상이 옛날에 어떤 민족이었든지 간에 그딴게 뭐가 중요하냐 8 new aaab 519 10 2016.10.08
4032 경기도에서 야자가 폐지 됬다네요 야자가 강제였던 이유는 뭘까요? 8 new 탈죠센선봉장 996 13 2016.06.30
4031 면접 때 바른 말 하고 광탈했네요 ㅋㅋㅋ 9 new 젖깔 1248 15 2017.10.24
4030 줄줄 새는 한국 인재들 4 newfile 죽창한방 1416 11 2016.08.21
4029 헬조센의 프로그래머 신입채용 14 newfile 죽창한방 1436 11 2016.08.29
4028 헬조센의 유망 중소기업이 망하는 이유 6 newfile 죽창한방 3001 8 2016.12.22
4027 에이즈 감염 모르고 여중생 성매매 8 newfile CARCASS 1034 8 2017.10.11
4026 헬죠선 연령별 인구 분포입니다. 10 newfile 위천하계 1326 9 2016.01.27
4025 헬조선 시스템, 깨어지지 않는 헬 사이클. 8 new 위천하계 1215 9 2016.04.01
4024 하프 탈센진과 대화하는 법 4 new 위천하계 618 10 2016.10.22
제발 취업 좀 해주라”…읍소 나선 교수들... 2 new 진정한애국이란 1012 9 2016.09.28
4022 "땅값 떨어진다" 편견… 갈 곳 없는 장애학생들... 6 new 진정한애국이란 452 8 2017.01.23
4021 저는 친한 사람 하나도 없는 사람입니다... 13 new 진정한애국이란 877 14 2017.08.31
4020 국가별 영어 능력평가, 한국 27위…"사교육 효과 없는 나라" 9 new 민족주의진짜싫다 654 9 2015.11.04
1 - 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