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비자금조성
18.03.05
조회 수 363
추천 수 0
댓글 4








23살 남성입니다.

고등학교(인문계)를 졸업하고 성적도 최하위권에 출결도 안좋아서

제가 던질 수 있는 카드가 군대밖에 없더군요.. 뭐라도 해결하자라는 심정으로 군대를 갔습니다

20살에가서 21살 막바지에 전역했고 인생구상만하다가 계속 찾고싶은걸 미루고 전역하고 노가다를 했습니다 그렇게 1년을 보내고 친구 잘못만나서 도박에 빠져서 그마저 다 탕진했고 지금은 빚 600정도 있습니다. 부모님은 나이가 있으셔서 직장 다니다가 퇴직하시고 금전적 문제로 형제가 많아 어떤 용역회사에서 일을하시다가 다리를 크게 다치셔서 장애판정을 받으셨습니다.

제대로 받은 보상도 없고 부모님 두분 다 나이가 있으셔서 저한테 하시는 말씀이 한국은 너무 자식 키우기 힘든 환경이니깐 캐나다,호주,미국 쪽에 가서 기술을 배워서 살아라 라고 조언을 해주십니다.

생각해보니 이건 계속 반복되는 뫼비우스의 띠 같아요.

지금 제가 들고있는 카드패를 아무리 들고 활용해봐도 

좋은 직장을 잡는다해도 다시 반복될 것 같아요 

무엇보다 제 자식들한테 이런 환경을 물려주기가 싫습니다.

제가 뭘 어떤거 부터 막연하게 시작하면 될까요.?

진짜 너무 제 자신이 초라하고 암담합니다.. 

원래 눈팅만 하는편이고 이렇게 회원가입해서 글쓴적도 처음이구요.. 정말 간절합니다 

또 어릴적 부정적 영향을 많이 받아서인지 탈조선 루트를 알게되면 사람이간사한게 안되는이유를 생각하고 그 해석속으로 제 자신을 밀어 넣어버려서 그렇게 해석을 해버리는 것 같아요..

그냥 멘땅의헤딩,일단 비행기표를 편도로 끊어버리고 제 자신을 벼랑끝에 내몰아보고 생존본능을 자극해 봐야되나 끝없이 자문하고 있습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 보거스
    18.03.06
    글쎄요... 요즘은 솔직하게 말해서 이민 힘들지요.. 예전엔 뭐 편도 끊고 미국가서 불체자로 이렇게 하시는 분 많았다지만요 물론 제주변 먼 친척중에서도 있었습니다. 불체자로 미국가셨던 분. 지금은 괜찮지만요, 요즘은 아무런준비없이 편도로 가시면.. 많이 위험합니다... 정보도 많이 알아야되고 준비도 철저히하셔야되고요.. 그리고 웃긴게 2015 2016 쯤에 이민 바람이 막 불었지요 특히 유럽이민 북유럽이민.. 그때 한참 붐일때 저는 솔직히 좀 웃겼습니다. 왜냐면 유럽은 이민 국가가 아니거든요. 절대 이민 쉽게 못합니다. 너도나도 독일이민..ㅋㅋ 지금 그말쏙 들어갔지요. 이 사이트도 거의 유령사이트되었고요. 인터넷에 그리 이민이민 하던사람들 다 어디갔을까요? 그때 사람들 다 독일 너도나도 가서 개고생하시고 대부분 지금 딱 취업해야할 타이밍인데  다 한국 컴백하시는거 아시는지요..  요즘 사람들 이민 그렇게 예전처럼 쉽게 못하는거 알아차렸고 사실 그말쏙들어갔습니다.  요즘 이민 정보 이런거 아주 아주 중요하고 예민한거라서 인터넷이런데 잘 안올라옵니다. 지금 이민이 막히는 추세이고.. 자기가 정보를 떠벌이고 다니면 자기가 갈 자리에 다른 누군가가 자리 잡을지도 모른다는 위기감때문에 이 사이트도 거의 죽었지요..  유럽같은경우도 올해만해도 이민 정보 너무 막 바뀌고있습니다 더 엄격해지고있지요... 완전 이런거 정보 바로 바로 캐치안하시면 진짜 망합니다. 왠냐면 2017 2018 너무 다르거든요.. 뭐 미국이나 캐나다 이런데도 다 비슷할거라고 생각합니다.
  • 영어(IELTS 전과목 7.0이상)와 기술/기능계열 학위 및 경력을 쌓으며 부지런히 이 나라 저 나라 알아보는게 최선일거라 생각합니다. 한가지 더 생각해본다면 아직 젊으시니 캐나다 등에서 워킹홀리데이-스폰서 연계를 노려볼 수도 있겠습니다만 확률은 많이 낮습니다. 
    그리고.. 자식은 철저히 옵션으로 생각하세요. 지금은 본인만 생각하시고, 결혼이나 자녀같은 건 모든 일이 다 잘 풀린 뒤에 생각하셔도 늦지 않습니다. 
  • toe2head
    18.03.07
    급한 마음에 자세히 알아보지 않고 섣불리 뛰쳐나오면 낭패보기 쉽다. Canada 이민의 경우 Express Entry로 대거 변경됐으니 본인의 조건을 입력하고 선발가능한 점수를 맞출수 있을지에 따라 전략을 세워야 한다.

    연방EE(FSWP, CEC, FSTW 가 해당)의 경우 아래 사이트에서 본인 점수 계산이 가능하다.
  • sddsadsa
    18.03.09
    저같은 경우는 캐나다 요리학교 유학한뒤 졸업하고 캐나다 토론토에서 쭉 살계획입니다(조지브라운 대학교) https://www.georgebrown.ca/ 1년에 학비 1500만원 정도하고 입학조건은 돈과 영어뿐입니다 영어가 어느정도 되있으시다면 바로 캐나다 어학원으로 가셔서 학교에서 원하는 레벨 수료한뒤에 입학 가능하고 영어가 아예 안되있으시면 한국에서 기초부터 하시고 어학원을 가시거나 아니면 토플 80점 아이엘츠 6.0점을 넘기면 입학 가능합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264 캐나다 요리 이민후의 생활 4 new 요리가좋아 642 0 2018.03.09
1263 캐나다로 대학원 유학후 취업 영주권 생각있는 대학생입니다 3 new zoskek 487 1 2018.03.06
도와주세요 제발 4 new 비자금조성 363 0 2018.03.05
1261 공무원의 탈출루트 4 new 앙망자 683 1 2018.03.03
1260 만나서 꽁으로 떡치기까지는.. new 호레디 344 0 2018.03.02
1259 어느 캐나다인이 이민에 대해 조언을 했다 11 new 노인 1622 0 2018.03.02
1258 탈조선 할 때 이 글 보니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 new 노인 377 0 2018.03.02
1257 탈조선 6년차입니다. 2 newfile 오사카폭격기 927 3 2018.02.27
1256 이민 VS 9급 공무원 4 new 특성화고학생 634 1 2018.02.25
1255 최악의 경우 탈출시한이 몇개월 안남았을수도 있다.. 3 newfile toe2head 804 4 2018.02.24
1254 국적이탈에 관한 최신 업뎃글 1 new toe2head 252 0 2018.02.21
1253 고3 일본으로 탈조센고민 4 new 0909 288 0 2018.02.21
1252 캐나다 탈조선 문의 합니다 5 new 노인 578 1 2018.02.21
1251 일본 탈조선 2 new 일본캐드 293 0 2018.02.20
1250 세계 의료비 (2012년 기준) : 탈출 할 때 참고 하시오 4 newfile 노인 467 2 2018.02.20
1249 일본유학준비할려는데.. new 그만하까보다 99 0 2018.02.20
1248 일본 취업에 관해 질문드립니다. 1 new kkkooo 239 0 2018.02.18
1247 해외에 있으면서 바로 일을 할수 있는 방법 new DarkAragon 333 1 2018.02.17
1246 미국으로 가는 가장 좋은 방법이 뭘까요?? 2 new beerkeg 474 1 2018.02.15
1245 탈조선 목표 계획은 대충 잡은거같습니다 2 new HoganBernito 362 2 2018.02.15
1 - 8 -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