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현재 고1입니다. 뉴질랜드온지 5개월정도 됐습니다. 한국에 있을때 상위권이였긴한데 한국대학가기 싫고 뭐 여러가지 이유때문에 왔습니다. 조기유학 오긴했지만 금수저는 아닙니다.(사실 미국고등학교가고 미국대학 가려고 했는데 미국대학 학비때문데 뉴질랜드 왔습니다) 6개월전에는 독일대학을 목표로 뉴질랜드 왔습니다. 뉴질랜드랑 독일등등 유럽국가들은 학제가 같아서 졸업하고 바로 학부로 들어갈수 있어서요. 과는 어디갈지 정확하게 못 정했지만 물리학과,천문학과,기공,항공우주공학과를 가고싶습니다. 제가 가고 싶은과들이 독일이 미국영국 다음으로 강하고(+학비무료<--사실 이게 가장큰 이유) 취업도 그나마 유럽중에서 잘된다고 합니다. 

 

요즘 드는 생각은 무조건 독일대학으로 가야하는가 입니다. 미국,영국대학은 비슷한이유로 포기했구요.

남은건 독일,호주,캐나다,, 

 

독일이 학비가 무료이긴하지만 뮌헨이나 베를린같은곳으로 가면 생활비만 1200~1500(1년)정도 든다고 합니다.

호주최상위권대학들은 학비도 비싸고 생활비도 많이드는 대신 알바로 생활비,학비 아주조금은 충당한다고 합니다. 물론 독일도알바가능. 캐나다는 아는게 별로 없음. 근데 최상위권 공대 가면 영미권 대학이랑 비슷하다고 하네요.

 

비용면에서는 독일이 가장 좋겠지만 독일어를 공부해야 하기때문에 그만큼 시간을 써야하고 졸업도 엄청힘든데 독일을 나가면 독일대학졸업 학위가 별로 메리트가 없다고합니다, 특히한국(물론 한국으로 돌아가고 싶은마음은 없습니다) 

캐나다는 잘 모르겠고 호주는 생각중입니다. 대학다니면서 알바도 하면 독일만큼 경제적으론 힘들지만 영미권대학 보단 훨씬 저렴하게 할 수 있을것 같고,영어만 공부해도 되는 장점이 있네요.

 

 

그래서 결론은 저처럼 공대,자대로 진로 희망하고 취업후 영주권,삶의질 같은걸 따지면 1.독일,2.호주,3.캐나다 어디가 좋을까요? 참고로 NCEA(뉴질랜드 시험제도)로 호주,독일,캐나다대학 모두 지원가능하고 현재 영어는 꽤 됩니다.(꽤라는게 저도 뭐라 말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아카데믹한 영어도 되고 회화도 꽤 됩니다.)

 






  • 독일대학 가려면 최소한 c1수준까지 독일어를 해야 하는데 이게 쉬운 수준이 아니에요. 원래 독일어에 조예가 있다면 모르지만 한국에서도 독일 대학 진학 희망자 보통 고졸이후에 1년 이상 따로 독일어를 공부합니다. 즉 고교졸업하고 바로 갈 수 있다고 해도 어차피 독일어 때문에 1년 정도는 독일어준비를 따로 한다는 거죠. 한국의 외고 독어과 정도 되면 졸업하기 전에 c1정도 딸 수 있는데(보통 주 6-8시간 정도 공부한다고 쳤을 때, 다만 이건 어디까지나 수업시수이지 본인이 따로 공부하죠) 뉴질랜드에서 학교에 독일어 레슨이 있는지는 모르나 독학으로 고교 다니면서 c1따는 것은 쉽지 않을 거에요. 
    독일어에 투자한다면 당연히 수학-과학에 치중할 수 있는 시간이 줄어들 것이고 아주 특별한 케이스가 아니라면 아마도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지는 못할 거에요. 고교졸업 후 1년이면 이제 군대문제가 걸리는데 독일에서는 보통 군휴학을 인정하지 않는다고 하죠. 그래서 스트레이트로 졸업하고 군대를 가거나 아예 군대갖다가 대학진학하거나 이것도 선택해야 할 것이고.
    독일이 취업이 좋다고 하는데 그건 독일에서 능력을 인정받았을 경우이고 대부분 석사까지는 밟아야 괜찮은 곳에 취직할 수 있다고 해요. 학사+석사까지 마치고 전공분야에서 우수한 성적이면 독일내에 취업하는 데 큰 어려움은 없을 겁니다.
    하지만 한국으로 돌아오거나(가능성이 없다고 할 수는 없습니다..이런저런 사유로 돌아오는 경우가 많죠..한국에서 전쟁나서 못 돌아오거나 이런 마음가짐아니면 힘들면 돌아오고 싶겠죠) 하면 독일어는 대부분 별 쓸모가 없죠..즉 독일대학 진학은 무조건 독일 정착일 때에만 가치가 있는 거구요. 
    영어권 국가의 경우는 님이 말했듯이 돈 문제가 걸려서 뭐라고 딱히 말은 못하겠군요..하지만 장학금이 아주 다양하니 잘 찾아보면 길은 의외로 있으리라 봅니다. 그저께인가 어떤 분이 외국 대학진학할 떄 장학금 관련된 책 얘기한 분이 있는데 책 한 번 읽어보세요. 무조건 못 받을거라 예단하는 것도 어리석죠.
    제 생각으로는 일단 학교공부에 충실해서 좋은 GPA를 취득하고 AP수업을 적정하게 들어서 능력을 키우는 것이 최우선이라 생각하고요. 일단 영미권 최고 명문대를 갈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명문대일수록 need base 장학금이 많아서 일단 들어올 실력되면 생활비 부담없이 다닐 수 있구요.(하버드의 경우 부모소득 6만5천불 이하면 전액면제이고 15만불까지는 10%만 부담하면 됩니다. 이럴 경우 한국대학보다 저렴해짐)
    그게 아니라고 해도 우수한 성적으로 좀 낮은 대학에 진학하면 그 대학에서는 우수한 인재를 받는 것이므로 당연히 장학혜택을 부여합니다.(이를테면 한국으로 따져서 내가 연세대학교 갈 실력인데 중앙대학교를 갈 경우에는 대부분 중앙대에서 등록금+기숙사비를 지원하는 정책을 갖고 있죠)
    이렇게 하는 게 우선순위인 거 같고 독일어는 많은 시간 투자할 수는 없으니 온라인으로 약간 취미삼아 공부하는 것이 합리적일 듯합니다.(보통 혼자서 B1정도까지는 무난하게 딸 수 있다고 함. 그 이후로는 훨씬 어려워지고)
    진짜 돈이 문제라면 국내로 돌아와 이공계열 장학금 받고 대학다니는 것도 괜찮습니다. 사실 비용면에서는 그게 제일 저렴하고 뉴질랜드에서 배운 영어도 국내에서는 상당한 edge가 있는 편이죠. STEM계열은 국내 중위권 이상 대학만 나오면 어차피 본인 실력에 따라 풀리는 것이고 어차피 커리큘럼은 전세계가 사실상 동일하다고 봐야 하니 해외에서 취업하고 사는 데 큰 지장은 없다 봅니다.  

  • lililil
    17.11.01
    조언감사드립니다. 우선은 제대로된 실력을 만드는게 우선인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직접 알아보면 금방 나오겠지만, 호주도 학비는 엄청나게 비쌉니다. 한국 학비는 애교로 보일 수준.. 단지 현지인들은 시민권을 통한 학비대출로 나중에 돈벌때 갚기 때문에 부담이 덜한거죠. 외국인이나 영주권자는 이게 안됩니다. 이래놓으니 딱히 미국 영국 등에 비해 유리할 게 없는 거죠. 아르바이트로 학비충당? 이거 할 시간에 공부 더 해서 제 때 졸업하는게 금전적으로는 차라리 더 이득입니다. 영주권자가 아닌 경우 일할 수 있는 시간에 제한이 있어서 아무리 열심히 벌어도 방값 생활비 정도 벌면 끝일 거고요. 시골 대학에 가면 주거비는 좀 내려가겠지만 그만큼 메리트가 떨어지고요. 호주 뉴질랜드도 현지 취업시 명문대학 출신을 더 대접해 주거든요. 돈이 문제라면 미리 학비 생활비부터 다 벌고 시작하든지 아예 장학금 받고 다니지 않는 한에는 영어권에서는 뾰족한 답이 없어 보입니다.

    한국에서 독일 학위 별로 안쳐준다고 하셨는데, 요새 하도 외국 경험자가 많아서 한국에서 써먹는 용도로는 미국 명문대랑 일부 유럽 명문대 빼면 큰 차이 없다 보시면 됩니다. 한국 리턴을 조금이라도 고려하신다면 호주나 뉴질랜드는 그다지 메리트 없다는 생각입니다. 이쪽은 무조건 현지 정착만 보고 가야죠. 영어 잘하는 건 메리트가 되지만 영어 능력자도 한국에 요새 워낙 많습니다.

  • lililil
    17.11.01
    우선은 제대로된 실력을 만들고, 스펙부터 좀 쌓아야겠습니다. 미국,영국이든 호주든 장학금 받는건 정말 힘들겠지만 장학금을 목표로 공부해야겠군요. 지금은 호주공대나와서 현지취업하고 영주권취득이 목표입니다.(한국으로 리턴하고 싶은 생각은 전혀 없지만 인생은 모른다고 하니까....)집값,생활비는 알바로 충당해야겠고 학비는 부모님이 대주신다고 하네요. 알바를 해도 정말 죽기살기로 하면 제 때 졸업 할 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조언 정말 감사드려요.
  • 씹센비
    17.10.31
    캐나다가 나을 듯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143 영주권 군대 문제 18 new Facebook 914 1 2017.10.29
1142 파트너 못구해서 귀국하는 사람이 정말 있네요.. 10 new 공기정화 1149 4 2017.10.28
뉴질랜드 고등학교 다니는 고1입니다. 조언 좀 해주세요. 5 new lililil 296 1 2017.10.28
1140 요즘 일본 유학이민가는건 정말 미친짓인가요? 2 new 시간을소중히 718 0 2017.10.28
1139 여러분 힘내죠 헬둠같은 정신연령 떨어지는 애도 탈조선 하는데 2 new 야루야애루 254 2 2017.10.26
1138 호주 VS 캐나다 12 new 특성화고학생 750 1 2017.10.26
1137 인문계 고졸 무스펙 25살이 새로 it배워서 일본취업 후 정착하는 것, 현실적으로 가능합니까? 5 new it배워탈조센 965 1 2017.10.26
1136 헬둠님께.. 3 new 지고쿠데스 142 0 2017.10.26
1135 이 사이트 통해 괜찮은 정보 많이 얻고있습니다. 2 new 쿠아타스08 183 2 2017.10.26
1134 안녕하세요 현재 고 1 남학생입니다 9 new 겨울이온다 219 0 2017.10.26
1133 미국 학사 졸업후 캐나다나 호주 정착 1 new jreppp 210 0 2017.10.25
1132 질문)국민성 때문에 탈조선 하는것 어떻게 생각합니까? 13 new 베레 551 4 2017.10.25
1131 특성화고 해외 취업 1 new 특성화고학생 98 0 2017.10.24
1130 창피한 질문이지만, 그나라 여자랑 결혼하면 영주권 받는게 당연한거 아닙니까? 7 new 지고쿠데스 604 0 2017.10.24
1129 탈조선(이민)을 하고 싶으신 이유가 무슨 이유 때문이신가요? 3 new 가자가자가자 334 0 2017.10.23
1128 [끌올] 캐나다 주정부 이민 질문드립니다. 7 new 지고쿠데스 501 0 2017.10.22
1127 영어권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이민 도와주세요.ㅜ.ㅜ 6 new 지고쿠데스 616 1 2017.10.21
1126 고민 좀 들어주세요 2 new 어떤사람 134 1 2017.10.21
1125 일본 유학에 관한 고민이 있습니다 5 new 수혁 420 0 2017.10.20
1124 탈조선 하고픈...진로고민 11 new 도리뱅뱅 615 1 2017.10.18
1 - 15 - 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