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저는 여왕님이 다스리는 본토인 영국 에든버러에 살고 있습니다. 영국이 여러모로 좋은 나라인거 같고 단지 일자리가 좀 부족할뿐 교육, 의료, 복지는 거의 세계 최고급입니다. 제가 반도에서 왕따를 당하며 학교생활을 했고 맨날 자살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영국으로 탈조선을 하며 제 정신상태도 많이 호전이 되고 또 자립심도 생긴거 같습니다. 반도에서는 한때 제가 약간 정신적인 문제가 있다고 하여 세브란스 병원에 정신치료를 받으러 다녔던 적이 있었는데 (이 기록 때문에 저 군대 못간다고 하네요..) 정신적인 문제는 아무래도 제 탓이 아니라 지옥불반도의 이상한 사회 탓인걸로 확인되었고 영국에서 제 정신도 많이 나아졌습니다.

 

보통 장애아들은 사회에 의해 정상인도 장애아가 되는 경우가 많은데 저도 그 일종으로 생각됩니다. 애초에 제가 영국에서 태어났으면 안그랬지만요 ㅎㅎ. 지옥불반도의 학교는 점수, 학습, 스펙이중심이라면 영국의 학교는 개성, 취미, 재능이 중심이라고 봅니다. 영국의 기숙학교가 저는 또 매우 마음에 드는데 방도 독방으로 주고 기숙사 안에 구내식당과 매점도 있고 스포츠센터도 있고 생활하기는 아주 딱 좋습니다. 아무래도 기숙학교이다 보니 학비가 거의 5천만원 정도 나오는건 부담해야 할거 같네요... (아빠 연봉의 30%를 학비에 보낸다는...)

 

영국이 요람에서 무덤까지 전부 해결해주는 세계 최고의 복지국가이고 또 영국에서는 저도 정신상태가 많이 호전되었습니다. 제 정신상태는 환경에 의한 문제였고요






  • 영국만큼 유럽에서 영주권 따기 어려운 나라가 없는데 어떻게 따신다는건지 물어봐도 괜찮을까요? 10년 연속 거주세요? 
  • 영국에서 오래 살았고 또 여기서 대학을 6년 이상 다니거나 취업을 오랫동안 하면 된다고 합니다. 현재 옥스퍼드 대학에 들어갈까 하는데 거기 들어간다면 석사, 박사 공부해서 영주권 딸 생각입니다
  • 응원합니다. 글쓴이의 경험이 제가 한국에서 겪었던 고통과 미국에서 살 때 느꼈던 해방감과 많이 닮아있어서 더 공감이 가네요. 저도 한국에 있을 때 정신적 육체적으로 고통을 많이 받았었지만 지금은 미국에서 행복하게 살고 있답니다. 
  • 미국도 영국의 아들 아닙니까? 손자인 캐나다와 호주도 있고요... 쨋든 영어권 국가들은 전부 잘살죠
  • 하마사키
    16.11.27
    영국으로 탈조선 축하드립니다. 헬조선은 스펙 + 점수위주의 교육 게다가.. 대학간판이 을 무조건 중요시 여기더군요. 그리고.. 재능 있는 사람들과 천재들에게는 지옥불반도 입니다. 글을 보시니, 영국에서 발전 가능성이 굉장히 높습니다 홧팅합니다 !! 
  • 제가 한국에서는 그냥 무시만 받았는데 영국에 와서는 생활도 밝아졌습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2 file 헬조선 40491 4 2015.05.28
443 내가 이민을 결심한 이유 15 바니버즈 5802 22 2016.12.10
442 홍콩으로 탈조선 8개월째, 후기 54 조선소녀v 24202 35 2016.12.19
441 헬국에서 10년동안의 부적응기 끝에 영국여친과 결혼 후, 다음달에 떠납니다. 21 Ninja 7173 22 2016.11.22
440 2015년 캐나다 퀘벡 주 기술이민 가능 직종 명단 (퍼옴/전문가) 8 씹센비 9913 12 2015.09.05
439 일본에서 취업하는 과정 3 file 미러 59948 14 2016.02.12
438 탈조센하기 전 반드시 해야할 일 세 가지 11 file 머한헬국 12011 24 2015.08.08
437 행복한나라 1위 덴마크 부럽네요 23 파크라슈 4049 27 2015.12.08
436 마흔에 캐나다 밴쿠버로 가족들 데리고 와서 컬리지 졸업하고 잡오퍼 받기까지 14 카알 1841 7 2016.12.24
435 괜히 헬조선 고학력자들이 용접배워 캐나다 가는거 아니다... 15 헬조선뉴스 10928 25 2015.08.12
434 호주사는 독립이민중인 20대 중반 청년의 탈조센방법. 7 쨔라빠바 6669 22 2016.06.26
433 헬조선에서 살기 힘드신 분들을 위한 이민 독촉글 8 프리글루텐 9203 27 2016.11.07
영국에서 현재 공부하고 있으며 곧 영주권을 딸 예정입니다 6 북대서양조약기구 816 5 2016.11.20
431 해외취업 생각중인 20대 입니다. 고민 들어주실 수 있나요? 10 고민쟁이 6411 19 2016.01.14
430 태국 탈조선 이야기 13 아속사거리 10298 26 2016.01.31
429 [헬조선 가이드] 헬조선 교육자, 의사, 작가 중에 싸이코가 많다. 22 오딘 3879 20 2015.08.02
428 헬조선의 흔한 취직면접 16 file 판옵티콘 8188 28 2015.07.26
427 헬조선이라는 것에 동의. 답은.. [현직 전공의] 27 전공의 16220 27 2015.07.26
426 [정보]탈반도를 꿈꾸는 이용객이 주의해야할 '카더라~ ' - 일본편 15 탈반도진행중 5484 15 2015.08.12
425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전과 결말 6 구원자 3067 21 2015.08.14
424 탈조선에는 크고 작은 원동력이 필요합니다. 9 먹고살고싶다 2118 18 2015.09.04
1 5 -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