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JONYBRAVOPARAGUAY
17.06.11
조회 수 3622
추천 수 20
댓글 10








 

당신이 조심해야되는 사람들 리스트 

 

1 한인 선교사 

 

이건뭐... 말할 가치조차 없습니다... 선교사 즉  현지에서 목사를 하고있는 현지에서 교회를 가지고 있지 않은 

 

선교하러왔다는 선교사들 100센트 뭔가 한국에서 하자가 있는 사람들입니다 

 

하자가 없다고 하더라도 위험하고 귀찬은 사람들입니다

 

이 선교사란 사람들 대부분이 돈도없고 한국에서 뭘하고 도망을왔는지 어떤 범죄를 저지르고 양의 탈을쓰고 이곳에 와있는지 알수없는 사람들입니다 

 

저는 이곳에서 15년이상 이민하면서 스페인어 공부하러 혹은 이민을 생각하고 온 젊은 친구들이 

 

선교사라는 사람들에게 가사노동착취와 종교라는 이름으로 억압 자유를 뺴앗기는 모습을 많이 보아왔습니다 

 

어떤친구들은 한국에 부모님과 연결 생활비를 가로채 그 먼타국까지 선교하러간 사람이면 조금 믿을만 하겠지라는 어이없는 믿음을 산산히 부셔버리며 

 

공부와 이민목적의 꿈을 산산히 부셔버리는 쓰래기같은 선교사들을 많이 봐왔습니다 

 

대부분 멋도모르고 온 한국인 젊은학생들 한인 교회에서 꼬시며 하숙쳐주겠다고 한뒤 한국에 부모와 연결 

 

부모를 선교사라는 이름으로 꼬셔 안심시킨뒤 생활비를 받아 젊은학생들에게 당연히 제공해야되는 숙박과 식사를 

 

자신이 자선사업으로 싸게해주는 것처럼 생색내기

 

마치 세상에 자신박에 믿을사람이 없는것처럼 남미가 얼마나 무서운지 겁주기

 

성인이된 친구에서 통금시간 빡빡한 생활방식등을 강요하며

 

지 말을 안들을때 한국에있는 부모님에게 꼰지르며 자기 입맛대로 착한 호구를 만드는 모습을 많이 보아왔습니다 

 

절대로 절대로 세상 어딜가든 한국인 선교사분들이 밥몃번 대접했다고 짐싸들고 털래털래 따라갔다간 

 

당신은 세상에서 제일 멋진 우물안의 병신이되어 나쁜기억만 가진체 한국으로 다시 돌아가게 될것입니다 

 

물론 좋은 선교사 분들도 게실겁니다 하지만..

 

대부분 대부분이 한국에서 할꺼없서서 아니면 자신의 전과에 하자가있서서  

 

선교??라는 탈을쓰고 교회추천을 빌어 남미까지 올정도면 

 

대부분 한국에서 인생막장 하자인생들 입니다 

 

 

 

2 현지 한인 여행사 

 

진정한 개쓰래기 사기꾼 푼돈 갈취인 들을 보고싶나요? 돈이많아서 돈을 변기통에다가 버리는 수준인가요? 

 

그렇다면 추천드립니다 한인 현지 여행사 

 

물론 위에서 말씀 들이바와 같이 사람마다 여행사마다 정말로 좋은 분들이 있을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저가 15년... 99년도에 이민왔으니까 딱 18년정도 되겠군요 어쩃든  그정도

 

가까이 살아온 봐로 대부분의 현지 한인 여행사는 사기꾼에 빌어먹을 종자들입니다 

 

어떻해 아냐고요? 제가 1년동안 현지 한인 여행사에서 일했었고 

 

한인교민 청년들은 절대로 한인 여행사를 이용하지 않습니다 

 

이색이들은 웃긴게 당신을 통쨰로 들어먹을려고 하는정도는 아닙니다 

 

대부분의 한국분들 오신지 얼마안되신 분들이 현지 서류문재로 도움을 요청할떄 한인여행사를 많이 애용하시는대...

 

처음에는 500불정도로 시작한 서류도움이 추가금액이 들어간다는 핑게로 조금조금이 잔돈을 가지고 갑니다 

 

영주권도움주겠다고 목돈을챙긴뒤 서류하기 위해서 법이 바뀌어서 추가서류를 작성해야되는대 

 

추가금액 백불에서 이백불더 들어갈꺼 같은대 괜찬습니까??라고 물어보며 

 

이딴식으로 적은금액을 쪼금쪼금씩 더챙깁니다..

 

시밤바 새끼들이 사기칠려면 지내가 칠것이지 꼭 아래있는 직원한태 시키고 지는 잘모르는척 웃으면서 생색

 

매우적은돈으로 내가 니내일대신 해주는거다라며 당연하게 해줘야되는 일들 중간중간 추가금액 을 챙깁니다  

 

진짜 마지막으로 여행사에서 일할떄 정말 이곳사정을 잘모르고온 한국분들한태 미안하고 죄송해서 죽는줄 알았습니다 

 

마지막에 오신 형님 영주권해드릴떄... 아진짜 시밤바.. 천불이상더 뜯어간거보고.. 양심에너무찔려서 한국에서 온형한태 사실대로 이야기하고 여행사에서 탈출했습니다 ㅡ_ㅡ 

 

다시한번 말씀드리지만 안그런 여행사도 있습니다 

 

하지만 5개 정도의 여행사가있다가면 그중에 4곳은 당신의 호주머니돈만 관심있는 여행사일껍니다 

 

항상 현지한인분들에게 두번새번 물어보고 탐색해보고 목돈이 들어가는 일이라면

 

매우 신중하게 안전하고 신용있는 한인 여행사한태 일을맡기는게 현명한 선택일겁니다 

 

 

쓰다가보니 매우 길어졌네요 더 쓸게 많긴한데.. 나눠서 써야되겠네요 

 

긴들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위에적은글은 저의 매우매우 주관적인글이니 저의 글이 100센트 맞는말일꺼라는 확신은 갖지 말아주세요 

 

한국에서온 젊은 친구들 정말정말 모든걸 버리고 이민을떠난건데 저의글을 보시고 조금이나마 도움이 됬으면 하는바램입니다 






  • JONYBRAVOPARAGUAYBest
    17.06.12
    한인들끼리 우스게소리로 이런말을 하곤 합니다 

    현지인들은 총을가지고 돈을 털어가지만 

    한인들은 새치혀로 꿈을 앗아간다고 ㅎㅎㅎㅎ
  • 반헬센Best
    17.07.23
    그냥 사적인 생각이지만, 어떤 유대인들은 개념은 있으면서도 악랄하지만,
    이노무 좆센징들 상당수는 개념도 탑재하지 않은채, 악랄한 유전적 본성을 더욱 살려서 악랄한 것 같음.
    특히, 동양의 유전적 외형상 힘으로는 어찌 안되니까, 극도록 약아빠지고, 사기적이면서도 응큼하게 악랄함이 발달한 거 같음.
    만일 이 색히들이 외형적으로도 서양인들처럼 되거나, 유대인들처럼 단합이 잘 되었다면, 전 세계는 이미 좆망이 되고도 남을 것임.
    아마 대부분의 세계인들이 개돼지보다 못한 노예상태로 지금까지 살고 있지나 않을까 여겨짐.
  • 역시.. 제일 ㅈ같은건 같은 한국인..ㅉㅉ
  • 헬둠
    17.06.12
    이런거 조선 커뮤에 말하면 귀신같이 불편하신 '그분들' 나타나서 일반화 하지 마시죠! 이지랄함 ㅋㅋㅋ
  • 한인들끼리 우스게소리로 이런말을 하곤 합니다 

    현지인들은 총을가지고 돈을 털어가지만 

    한인들은 새치혀로 꿈을 앗아간다고 ㅎㅎㅎㅎ
  • 공기정화
    17.06.12
    그런데 안타까운던 한인들이 대부분이 그 새치혀에 너무 잘넘어간다는거죠.. 외국인들은 애초에 그런것글 믿지도 않는데 유독한인들이 잘 넘어가더라구요;
  • 역시나, 늘상 생각하는 것이지만 헬조센이나 외국이나 어디서든 헬센징을 제일 조심하라는 건 진리에 가까운 것 같습니다.
  • - 남미는 아니지만, 한인교회에서 워홀러들 데려다 한인숙소 알아봐주고 한인업체에서 일하고 주말에는 한인교회에 나가다가 그대로 한국 가는 분들 꽤 봤네요. 이럴거면 워홀 왜 오는지.. 그리고 한인교회 자체가 한국인이 많이 모이는 곳이라 별의 별 사람들이 다 있어요. 취약한 초기정착자들을 노리고 의도적으로 접근하는 것도 불가능한게 아니죠. 웬만하면 피하는 게 좋다는 얘기..
    - 여행사 얘기는 뭔가 했더니 서류대행 얘기네요. 당연히 관공서 서류처리는 직접 다 할 줄 알아야 합니다. 거기까지 가서 언어가 안돼서 대행시키고 이러는 건 좀.. 다만 그런 것과 관계가 없는 평범한 당일치기 관광이나 패키지여행 등은 나쁘지 않아 보였습니다. 저는 당연히 이용할 일이 없지만, 한국에서 방문하는 친지나 지인들은 현지여행사 이용을 부담스러워하는데다, 현지 상품과 내용은 비슷하면서 값은 더 싸더라고요. (다만 현지 인건비가 원래 싼 국가에서는 얘기가 다를 수 있습니다.)
  • 서황문원
    17.06.15
    호주 워홀러인데 격공 ㅋㅋ
    진찌 어딜가나 제일 쓰레기는 한국인임 ㄹㅇ
  • 반헬센
    17.07.23
    그냥 사적인 생각이지만, 어떤 유대인들은 개념은 있으면서도 악랄하지만,
    이노무 좆센징들 상당수는 개념도 탑재하지 않은채, 악랄한 유전적 본성을 더욱 살려서 악랄한 것 같음.
    특히, 동양의 유전적 외형상 힘으로는 어찌 안되니까, 극도록 약아빠지고, 사기적이면서도 응큼하게 악랄함이 발달한 거 같음.
    만일 이 색히들이 외형적으로도 서양인들처럼 되거나, 유대인들처럼 단합이 잘 되었다면, 전 세계는 이미 좆망이 되고도 남을 것임.
    아마 대부분의 세계인들이 개돼지보다 못한 노예상태로 지금까지 살고 있지나 않을까 여겨짐.
  • 씹센비
    17.07.28
    ㅇㄱㄹㅇ
    하다못해 헬조센이 중공 만큼이라도 힘을 가졌다면......

    상상만 해도 끔찍.
  • 슬레이브
    17.07.23
    센징들은 반드시 피해야 합니다.
    그러면 더 완벽한 탈조선 생활을 즐길 수 있음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3 updatefile 헬조선 28298 4 2015.05.28
184 얘들아 3일뒤 탈조선한다. 29 new bluephoenix 2408 15 2017.07.23
183 프랑스, 캐나다, 독일 난민신청 후기 (+병역거부자 분들에게 조언) 109 new 시바프랑스 12592 21 2017.08.13
남미 15년 이민 당신이 조심해야되는 사람들 10 new JONYBRAVOPARAGUAY 3622 20 2017.06.11
181 옥스퍼드 대학교에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86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3262 20 2017.07.04
180 캐나다 난민 신청 현황 23 new 난민 4620 16 2017.05.26
179 [매우 심각] 개인적으로 탈조선 꿈꾸고있는 37세 아재입니다 심각한 마음으로 질문드립니다 16 new 죽창의날카로움 3910 19 2017.05.23
178 젊고 패기있는 형들, 캐나다 주정부이민 추천합니다. 19 update 내목표는탈조선 10397 14 2016.04.02
177 석사이상의 탈조선 방법 - 특히 고등학생에게 드리는 글 15 update 녹두장군 10743 17 2016.05.08
176 탈조선 희망국가 (2015년 기준) 8 newfile 노인은죽어야산다 3554 16 2017.03.05
175 탈조선 꿀팁 - 해군 가세요 5 new SeanConnery91 3120 15 2017.04.03
174 탈조선 직전 몇달간 겪었던 일들 14 new 미국사람입니다 4382 22 2016.11.05
173 이제는 탈조선에 대해 부모님한테 설득하는 것은 포기해야 하는건가요... 41 update 꼰대헬선생 3767 16 2015.10.28
172 영국으로 탈조선 후 바뀐것 29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9994 20 2016.11.27
171 내가 이민을 결심한 이유 14 new 바니버즈 4052 20 2016.12.10
170 홍콩으로 탈조선 8개월째, 후기 52 new 조선소녀v 10458 27 2016.12.19
169 헬국에서 10년동안의 부적응기 끝에 영국여친과 결혼 후, 다음달에 떠납니다. 21 new Ninja 4381 21 2016.11.22
168 2015년 캐나다 퀘벡 주 기술이민 가능 직종 명단 (퍼옴/전문가) 8 update 씹센비 8229 12 2015.09.05
167 일본에서 취업하는 과정 2 file 미러 31458 14 2016.02.12
166 탈조센하기 전 반드시 해야할 일 세 가지 10 updatefile 머한헬국 6089 23 2015.08.08
165 행복한나라 1위 덴마크 부럽네요 23 update 파크라슈 2958 24 2015.12.08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