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북대서양조약기구
17.03.17
조회 수 897
추천 수 7
댓글 9








일단 영국으로 탈조선을 한게 저한테는 새로운 경험이었습니다. 사실 비행기도 처음 타보고 첫 해외로 가는거고 그래서 여러모로 신기했죠. 때는 3년전... 제가 어려움을 겪으며 살때였죠. 저는 일단 인천공항에 가서 예약된 영국행 비행기를 타러 갔습니다. 비행기에서 먹는 기내식도 처음이었고 좌석도 매우 편안했던걸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역시 외국항공 클라스~dscf3595.jpg

 

maxresdefault.jpg

(이해를 위해 퍼온 사진)

 

실제로 제가 탔던 객석은 사진과 거의 비슷했고 편안했습니다. 저는 비행기가 여러모로 신기했고 기내에서 영화를 보면서 가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항상 머릿속에 "외국은 어떤 곳일까" "외국에 나가면 뭘 하고 지낼까"란 생각을 하면서 있었고요. 그러다가 저는 영국의 글래스고 공항에 도착했습니다. 제가 가려던 도시는 에든버러라 일단 기차를 타야 했습니다. 기차를 타기 전에 공항 근처에 있던 호텔에서 이틀을 묵기로 했습니다. 진짜 한국인은 하나도 안보이고 전부다 외국인이었습니다. 그리고 여기에 오니까 진정한 선진국에 왔다는 느낌이 들었고요... 제가 가장 놀랐던 점은 도시에 판자촌이 하나도 없다는 것.. 한국과는 클라스가 달랐습니다. 그리고 저는 에든버러로 가기 위해 기차를 타기로 했습니다.

 

scotlandlarge.jpg

 

o-SCOTLAND-facebook.jpg

 

기차를 타고 다니면서 본 풍경은 진짜 놀랍더군요. 공기도 진짜 티끌하나 없이 맑았고요... 제가 살던 강릉보다 공기가 더 좋았고요. 그리고 저런 풍경은 한국에서 보기 힘들었습니다. 드넓은 평야에 끝없이 펼쳐진 숲과 초원... 하긴, 남한보다 인구밀도도 훨씬 적고 면적도 더 넓으니. 그리고 저는 기차를 타고 가다가 에든버러에 도착해서 제가 신청한 학교에 들어갔습니다. 학교에 들어가서 교장선생님을 만나고 이야기를 나눴으며 숙소에서 방을 배정받고 짐을 풀었죠. 학교 시설도 굉장히 선진적이었고 한국의 학교와는 클라스가 달랐습니다. 그리고 아직 수업이 시작하려면 3주가 남아서 3주동안 적응의 시간을 가졌고요. 이것이 저의 첫 해외생활의 시작이었습니다. 그리고 부모님께 화상통화를 걸어 잘 도착했단걸 알렸습니다

 

Edinburgh-Travel-Massive.jpg

(에든버러의 전경)

 

한국과 달랐던 점은 일단 사람들의 삶이 더 풍족해보였고 공기도 깨끗하고 맑았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현재 영국으로 탈조선 해서 공부도 한국보다 더 열심히 했더니 현재 장학금도 받고 우수성적으로 졸업하게 되었습니다. 대학도 명문대로 들어가게 되었고요






  • 반헬센Best
    17.03.17
    성공을 축하드림다..
  • 왜 돌아갑니까 ㅎㅎ 오히려 영국이 저한테 길이 많고 성공률이 높은 곳입니다. 좋은 직업으로 성공할 확률도 여기가 월등히 높고 길이 더 잘 닦여있는데 길이 없는 곳에는 갈 필요가 없죠. 한국은 인재를 그냥 말 안들으면 상종도 안하는데
  • 반헬센
    17.03.17
    성공을 축하드림다..
  • 다프
    17.03.17
    와 유학생... 부디 헬조선에 돌아오지 마시길 바랍니다.
  • 왜 돌아갑니까 ㅎㅎ 오히려 영국이 저한테 길이 많고 성공률이 높은 곳입니다. 좋은 직업으로 성공할 확률도 여기가 월등히 높고 길이 더 잘 닦여있는데 길이 없는 곳에는 갈 필요가 없죠. 한국은 인재를 그냥 말 안들으면 상종도 안하는데
  • 地狱
    17.03.18
    가끔 성공한다음 한국 돌아가는 유학생들이 많죠...
    보란듯이 제2의 빅토르 안이 되실것 같아 보기좋네요. 
  • 현재 역사, 사회학, 정치학 쪽에 관심이 있어서 그쪽을 가르치려고 합니다. 나중에 저는 교직원이 되는 것이 꿈이고 대학 졸업 후 여기서 교육연수원 들어가서 교육을 받고 그렇게 되려고 합니다. 일단 저는 학생들 가르치는 선생으로 시작해서 교수가 될 생각이고요
  • 전설의레전드 소설책
    17.03.18
     Dividers.gif *나중에 사는곳 사진 과 글을 많이 올려 좋세요 영국 사진 찍은거 구경 이래도 하개요 앞으로 진짜로 님이 영국 에서 찍은거 많이 많이 보여 좋시기 바래요 영국 에서 잘 사시고요 좋은일 과 늘 행복 한 나들이 있길 바래요 탈조선 축하 드리고요 ** Text+Generator.gif
  • 씹센비
    17.03.18
    축하드립니다.
    절대 돌아오지 마세요!ㅎ
  • 멘델스존
    17.03.19
    부럽습니다..
  • 노인
    17.03.19
    부럽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8039 1 2015.07.31
4002 재미동포 친구에게 헬조선에 대해 말해주었습니다 4 new 탈조센꿈나무 613 9 2017.08.25
탈조선 후기를 써보겠습니다 9 newfile 북대서양조약기구 897 7 2017.03.17
4000 영국에 3년 살다보니 사람이 바뀌긴 하는군요 7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1378 7 2016.11.30
3999 지옥불반도에도 예외로 천국반도처럼 사는 사람들이 있죠 9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684 10 2017.03.09
3998 제가 원하는 것은 말입니다 17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437 7 2017.05.21
3997 대만 카스테라 종말의 의미 7 newfile CARCASS 1146 11 2017.04.03
3996 9급 공무원 합격한 고려대생 12 newfile CARCASS 2098 8 2017.03.08
3995 장난감 화살로 친구 실명시킨 초등생 10 newfile CARCASS 895 14 2017.10.18
3994 자살 하니까 기억나는 애가 하나 있다. 8 new 베스트프렌드 1638 9 2017.11.05
3993 교육문제 부터 심각하네요. 6 new Kaboyi 677 9 2017.03.06
3992 조선충들이 조선을 국가나 문화의 정체성으로 여기는 것에 대해 3 new 조선임파서블 537 8 2017.01.15
3991 성매매를 강요받는 외국인 여성들 9 new 미개한반도미개한망국미개한인민해방전선 1159 7 2015.10.25
3990 민좆주의와 진보는 양립이 불가능합니다. 9 newfile 조선임파서블 417 10 2016.12.09
3989 내가 전쟁을 대비하는 애들을 좋아하는 이유? 2 new 블레이징 721 10 2017.04.09
3988 니들은 세월호가 아직도 뭔 뜻인지를 모르냐? 13 new 블레이징 1136 12 2017.02.23
3987 생존주의 기본개념. 15 new 블레이징 723 10 2017.02.19
3986 군에서 배우는 그 전투지식은 아주 유용합니다. 3 new 블레이징 844 7 2016.07.24
3985 드디어 제 장창이 도착했습니다. 13 newfile 블레이징 944 13 2016.09.10
3984 이 세상 살면서 제일 말도안되는 말. 19 new 블레이징 1158 11 2017.07.12
3983 메갈리아의 업적 5 newfile 블레이징 767 7 2017.08.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