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현재 20대 중반, 캐나다 서부쪽에서 교환학생, 어학연수 총 9개월 경험있는 취준생입니다.

(때문에 매니토바 주 이민은 불가능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올해 초 귀국하고 8개월째 취준중인데, 경쟁력 없는 전공(행정학과)으로 높은 취업의 벽을 느끼면서  

흔한 문과생들과 비슷하게 공시생의 길을 걷고 있습니다.

 

점점 더워지는 여름과 미세먼지로 인한 대기오염까지 더하며 현재 이민에 대해 많이 고려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에서 많은 정보를 찾아본 결과, 이민 하신 분들 보면 기술 이민, 컬리지 이민 등의 테크를 타시는 것 같은데

저는 요식업을 통한 이민을 고려 중입니다.

 

문제는 요리에 대한 경력이 군에서 파견 근무로 인한 조리병 3개월이 전부이고 자격증은 전무한 상태입니다.

 

여기서 질문 드립니다.

 

1. 캐나다에서 쿡이라는 직업이 비인기 직업에 속하고, 로컬들도 꺼려하는 탓에 아시안들이 비교적 쉽게 잡을 구할 수 있다고

들었습니다. 현재 저처럼 경력 하나 없는데 무작정 워홀 비자로 쿡으로써 잡을 구하는게 가능할까요?

 

2. 만약 가능하다면 어느 지역이 비교적 구하기 쉬울까요? [초기에는 욕심 상 대도시 (토론토나 밴쿠버)에서 생활하고 싶습니다.]

 

3. 만약 제가 생각한 방법으로 요식업 이민이 어렵다면 컬리지 이민이 그 대안이 될 수 있을까요? (요식업에 관련된

학과를 진학 후 그에 맞게 취업)

 

만약 현직자 (요식업을 하신다거나 요식업을 통해 이민을 성공으로 인해 현지에 정착하신 분들)가 계신다면 답변

꼭 부탁드립니다. 

 

현실적인 조언을 얻고자 여기에 글 기재합니다.   






  • 단풍쿡
    18.09.10
    일단 영어가 되야합니다.
    IELTS든 CELPIP이든 턱걸이가 아니라 가산점 받을 수준 되야 점수 변동으로 인한 불안에 안떨고 때 되면 재깍 지원할수 있으니까요. 그리고 생활영어도 당연 일정수준 이상 되어야합니다.

    어떤방향으로 영주권을 신청하든 급여를 높게 받을수 있는 상황을 만드는게 좋습니다.
    급여가 높을수록 영주권 신청할때 점수 환산 시 가산점이 붙습니다. 전에 주방 경력이 없거나 요리학교 갓 졸업한 삐약이라면 급여 낮은건 당연하겠죠.

    요리사는 언어 경력 실력 이런게 뒷받침 되면 어느지역가도 왠만해선 일 구하는게 어렵지 않습니다. 
    다만 근무환경이라던가 패이 이런게 문제겠죠

    가능하면 한국인과 얽혀서 스시집 하는건 삼가하는게 좋을듯 하고, 날씨 기후 생활비를 지역별로 잘 알아보고 도전하시는게 좋을겁니다. 
    아는 만큼 수월해지고 끈덕지게 도전하는 만큼 기회가 더 생깁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404 20살 탈조선 new Gracie 45 0 2018.09.19
1403 저 이대로 가망 없는건가요.. new HASFD 47 0 2018.09.18
1402 호주 청소잡으로 스폰이나 영주권 받을 수 있나요? 1 new 오늘왔슴다 79 0 2018.09.15
1401 이거 한번 여쭈어 봐도 될까요? 1 new 퉁덜이 64 0 2018.09.13
1400 토목공학과에서 일본으로 탈조선 하신분 계신가요? new gpfwhtjs 22 0 2018.09.13
1399 내가 이민을 선택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3편 new 천기누설 86 0 2018.09.12
1398 20살 전역후 이민준비 도움을 주세요. newfile 노력노력 38 0 2018.09.12
1397 캐나다 난민 신청가능합니까 ? 1 new 싯다르타 59 0 2018.09.11
1396 내가 이민의 선택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2편 new 천기누설 133 1 2018.09.04
1395 헬조선의 정보불균형과 정보격차 new 천기누설 84 1 2018.09.03
1394 이민 생활에서 가장 힘든 점. 6편 - 영어. 1 new 천기누설 172 2 2018.08.30
캐나다 이민에 관련해서 질문 드립니다. (요식업) 1 new 하회봉 99 0 2018.08.22
1392 절대 한반도 핵전쟁은 없다고??? 3 new 천기누설 180 1 2018.08.19
1391 캐나다 밴쿠버로 1주일 탈조선... 1 new 지고쿠데스 220 0 2018.08.19
1390 특성화고 호주인턴쉽에 대한 문제입니다 new 흙수저공고생 37 0 2018.08.19
1389 캐나다, 미국 둘 중 어느 곳에 난민신청하면 좋을까요?.. 2 new CofH 276 0 2018.08.15
1388 탈조선 계획 평가 부탁드립니다 5 new ㅋㅁㅋ 343 0 2018.08.15
1387 이민 생활에서 가장 힘든 점. 5편 - 씹센비족. new 천기누설 265 1 2018.08.14
1386 어떤이가 영국 치과 가고 나서 한국 치과 가서 겪은 일 1 newfile 노인 185 0 2018.08.13
1385 이민 생활에서 가장 힘든 점. 4편 - 조센인 만큼 피해야 할 Origins. new 천기누설 226 0 2018.08.12
1 -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