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요리가좋아
18.03.09
조회 수 918
추천 수 5
댓글 4








1)저는 전역 후에 호주 요리 이민법이 어려워져서 캐나다로 요리 유학 후 이민을 갈려고 하는 22살 군인입니다.

제가 이민을 생각하게 된 계기는 어릴때부터 외국에 대한 동경이 있었고 그렇게 입대 전에 호주로 워킹홀리데이를 다녀왔습니다.

호주에서 일을 하면서 한국에서 열 몇시간 일하면서 월급을 받는 것과 호주에서 적당한 시프트에 더 많은 돈을 받으니까 '아 내가 계속 요리로 먹고 살려면 나가야겠다' 이 생각을 하고 지금 준비중인데 글들을 보면서 어떤 글쓴이는 이민을 하더라도 요리로 가면 먹고 살기가 힘들다는 글도 있고 이런저런 영주권 취득 후에도 다시 한국으로 돌아가는 일들 등등 한국에서면 일식당에서 요리를 하다가 나중에 나이가 들면 제 가게를 하나 차려서 그렇게 살아가는 계획이였는데 저런 글들을 보니까 그러면 않되지만 가기도 전에 겁부터 먹게되네요.. 어린 마음에 글을 쓴거라 조언 부탁드립니다!

 

2)그리고 제가 캐나다 토론토와 위니펙 둘중에 가는 곳을 고민중인데 위니펙이 영주권 따기는 더 쉬운데 토론토가 끌리네요 다름이 아니라 제가 호주에서 멜버른--->다윈 에 살았을때 멜버른은 좋고 다윈도 좋았지만 아무래도 심심한게 크더라구요 그래서 향수병이 생겨서 1년을 못채우고 돌아왔습니다. 그래서 전역 후에 캐나다 위니펙에 가면 다윈에서 살던 때처럼 그럴까봐 좀 더 살기 좋은 토론토를 생각중입니다 그리고 요리를 파인다이닝레스토랑처럼 정말 좋은 곳 맛있는 곳에서 일하면서 돈을 벌고 싶은데 그러기에도 위니펙보다 일자리가 많은 토론토가 좋지 않을까 싶네요 외국에 나가서 치열하게 살아야하는 것이 맞는 말이지만 경험을 해보니 볼거리 먹거리 놀거리도 함께 있으면 더 좋다고 생각합니다! 이 질문에도 혹시 태클을 걸어주실 분은 걸어주세요 감사히 받겠습니다!






  • 1) 개인취향에 따라 케바케.. 그런데 보통은 영주권을 못 따서 돌아가는 것이고 영주권을 땄는데도 돌아가는 경우는 드뭅니다. 제가 아는 사례는 눈높이 문제(한국에서 조금 짭짤했던 분들)와 배우자 문제(비 네이티브 동양인은 영어권에서 배우자 찾기가 어려움) 정도.
    2) 무조건 영주권 확률만 보고 가세요. 영주권 취득 후 다른 지역으로 이동 가능해지면 그 때 옮기면 그만입니다. 
  • 매니토바에 레드리버를 생각했는데 요리쪽으로 국제학생을 받는다는 계획이 없네요ㅠㅠ
  • 오백국
    18.03.14
    먼저길을 걸었고 곧 내가게를 오픈하는 선배로서 얘기하자면 영주권도 중요하고 받고난후의 계획도 중요한데 일단 받을수있고 후에 가게를 할계획이 있다면 돈을 최대한 모을수 있는곳으로 가셈
    요리로 이민은 어렵지 않지만 요리사로서 연봉 5만을 넘기는건 쉬운일은 아님  5만을 넘기지 못한다는건 그냥 저소득층이라고 봐도 됨 캐나다가 기술자 우대해주고 인건비 비싼건 맞지만 요리는 해당사항이 별로 없음
    유학 계획이 있다면 요리가 아닌길을 선택하는것도 좋고
    자기가게를 할생각이고 요리를 계속 할생각이면 영주권
    후 비즈니스에 초점을 두고 공부하셈
    자기 가게는 별기술없어도 돈 쓸어담는 사람 많이봄
    그래서 나도 비즈니스 하려는거고

  • 나이가 어리지만 지금까지 조리고 취사등 모두 조리에 관련된 일들만 해서 다른쪽으로 눈을 돌려보기가 힘드네요 만약 추천해주신다면 어느 학과들이 있을까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3 updatefile 헬조선 39423 4 2015.05.28
1485 도와주세요. 제게 가장 좋은 탈조선 방법을.. 5 update 최영재 525 5 2018.04.15
1484 미국 시민권자와 결혼하면 3 지고쿠데스 578 5 2018.04.07
1483 이민 국가 추천 부탁드립니다. 1 f2qqfe 375 5 2018.04.07
1482 탈출성공 선배분들께 조언 부탁드립니다. 3 Sna 496 5 2018.03.28
1481 극단적인 선택할거면 프랑스 외인부대 나쁘지 않다고 생각함 10 개뻘짓거리 846 5 2018.03.27
1480 헬조선에서 나는 해커였다, 해커가 한국에서 사는방법. 12 update fantis 2866 5 2018.03.27
1479 탈조센에 성공하신분들 질문있습니다 3 탈조센희망중 358 5 2018.03.26
1478 호주 탈조선 이민이 목표인데요 5 backtothepast 572 5 2018.03.26
1477 캐나다 소도시 치안 경험담 알려줌 5 joker 1104 5 2018.03.26
1476 호주 워홀 나이 35세로 안바뀐거죠? 헬조센 문병신 정부가 인구유출을 걱정해서 그런가요? 5 update 지고쿠데스 976 5 2018.03.21
1475 탈조선 사례 - 간호사 3 file 노인 608 5 2018.03.21
1474 안녕하세요. 싱글맘입니다 조언 부탁해요 3 LSH 403 5 2018.03.21
1473 탈조선을 위하여.. 先復東俊 117 5 2018.03.21
1472 일본 독일 호주 캐나다 it취업 3 헬조선은과학 725 5 2018.03.18
1471 여러가지로 고민중인 20살입니다 1 헬조선은과학 245 5 2018.03.17
1470 캐나다 유학갈려는 학생 질문 1 llIlIlI 298 5 2018.03.17
1469 탈조선 D-150 1 TheExodus 311 5 2018.03.16
1468 캐나다 컬리지 조리학과 졸업후 영주권 취득하려는데 가능한가요?? 2 sddsadsa 434 5 2018.03.14
1467 헬병신민국 군대 2 닉네임 288 5 2018.03.13
1466 헬조선에서 이민 정책을 추진하기 힘든 이유 2 노인 446 5 2018.03.13
1 - 10 -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