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헬조선 교육자, 의사, 작가 중에 싸이코가 많다.


헬조선에서 생활하려면 미리 알아두는게 좋은 작고 간단한 정보 하나...


한국의 교육자, 의사, 작가, 소설가 중에 싸이코가 많은 편이다.


자신이 못해봤으니까 남도 해서는 안된다 라는 이런 자격지심이나 피해의식을 가진 인간들 수가 은근히 많다. 그리고 그런 것을 이래저래 그럴싸하게 포장한다.


왜냐면 남들 연애도 하고, 오토바이도 몰고, 술마시고 담배피우고 했을 때


저들은 광적으로, 병적으로 공부에만 몰입했고 그 결과 그 자리까지 올라갔다. 성격이 망가지는 것은 당연한 일...?심하면 자기 건강까지도 잃은 케이스들도 많고.?


저 직업 종사자들 중 은근히 체력에 골병든 인간들 많다.


젊어서는 못느끼지만 나이 50 넘어가면 교육자, 의사, 작가, 소설가들 중 체력 병신수준이라는 것을 자각하는 순간이 종종 오게 됨. ?건물로 치면 균열이 가는 증상들이 출현. 그리고 평소의 병적인 인간성은 점점더 병적으로 변하고... 어느 순간 내가 괴물같은 인간이 되었다는 것을 자각하면 그나마 그 중에서는다행스러운 편이다.


남들 놀 때 놀아보지도 못하고, 남들 만큼 해보지도 못하고 대부분 암기기계, 4지선다나 5지선다에서 정답 골라내는 기계로 사춘기, 20대를 보냈다. 그러니 나도 못해본 것을 감히 우매한 너희 따위가 하려고? 이런 식으로 은근히 다른 사람 엿먹이고 싶은 생각, 습성들을 가지고 있다.



교육자, 의사, 작가, 소설가 대부분은 암기 기계다.


보통 자신보다 못한 사람들을 경멸하거나 무시하는 습성이 있다. 하지만 그런 버릇이 없더라도


한국의 교육자, 의사, 작가, 소설가들 중에는 다른사람을 가혹하게 학대하면서 나름 쾌감을 느끼는 부류들이 제법 많다.


자신의 병적인 피해의식과 남을 학대하면서 느끼는 쾌감을 도덕, 정의, 예의, 윤리라는 이름으로 기막히게, 그럴싸하게 포장하거나 숨기는데도 일가견이 있다.





그밖에 한국의 전문직 종사자나 기술자들 중에도 인간성이 저따위인 인간들이 제법 있다.


하지만 교육자, 작가, 소설가, 의사들 만큼 그 수가 많지만 않을 뿐...


병적인 싸이코패스나 피해의식 있는 인간들, 다른사람을 학대하고 괴롭히면서 성취감 느끼는 인간들... 이런 인간들을 전문 용어로 파워 하라스먼트라 하던가. 교육자, 의사, 작가, 소설가 중에 이런 인간들의 수가 상당히 많은 편이고


전문직 종사자와 공학 기술자들 중에도 이런 인간들이 더러 있다.


한국의 교육자, 의사, 작가, 소설가는 확실히 조심해야 한다. 그리고 전문직 종사자나 기술자들도 어느정도는 경계하고 조심해야 된다. 아무리 그 사람의 돈과 재능과 지위가 부럽긴 하지만, 화려하고 예쁜 버섯 좋다고 독버섯을 먹을 수는 없다.?


화려하고 예쁜 버섯이 좋다고 독버섯인지 아닌지 검증되지도 않은 버섯을 먹어서야 되겠는가? 웬만하면 쓸데없이는 마주치지 말아야 할 것이다. 용무나 업무적인 것 이외에는 별로 상종 못할 인간들이 많다.


거리를 두자. 마음의 거리를 두고 벽을 쌓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






  • 검사를 빼먹으셨네 ㅋㅋㅋ
  • 위천하계Best
    16.11.04

    반드시 저 직종이라기 보다는. 

    헬조선 교육과정에서 성적 최상위권의 사람들은 (약간 공부잘하는거 말고, 전교 1,2등 유지하는 수준) 저럴 가능성이 높습니다.

     

    미친듯이 잘하는 한두과목이 있다 해서, 전교1등이 되는것은 아니죠.

    그 반대로, "조금이라도 못하는게 없어야" 성적 잘 받을수 있습니다.  한마디로 "무결점의, 완전 무결한" 사고가 요구됩니다.

     

    인간이 성장하면서 겪어야 할 고뇌라거나, 철학적 사고, 사회문제, 취미생활 등등 깡그리 무시하고

    "공부만 잘 하면 다 해결될거야" 이렇게 기복신앙 처럼. 공부를 해야만.

    무결점의 1등이 될 수 있지요.

     

    그런 1등들이 자라서 뭐가 되느냐..  말씀하신 대로. 교사 의사, 또는 판 검사.

     

  • 오딘
    15.08.02
    인성교육은 사람 바보 만드는 일본식 여유교육, 일본식 평준화교육의 다른 이름일 뿐이다.

    하지만 암기기계, 암기 잘하는 인내심과 성실성 빼면, 별볼일 없는 인간들을 과도하게 떠받들고, 우대하는 풍조는 좀 사라져야 된다. 시험문제 몇문제 더 맞추는게 그 사람 인간성까지 보장하는 것은 아니다.
  • fpwltmxkdtm
    15.08.02
    헬조선공감주고갑니다.추천이안되네 ㅠㅠㅠ
  • 잭잭
    15.08.03
    캬....헬조선 드리고갑니다..
  • 이스마엘
    15.08.16
    열폭 오지네
  • -
    15.12.05
    글 잘읽었습니다.
    특히 교직에서 심히 공감됩니다..ㅎㅎㅎㅎㅎ 그런데 작가와 소설가는 왜 포함되나요?
    이 글이 일리가 있는 게, 인간 중 다분야에 확장성을 가진 두뇌 천재도 있겠지만, 대부분 그냥 평범하죠.
    그런 평범한 인간이 어느 한 가지에 심취해서 그것만 죽어라 하다보면 다른 기능이 마비가 될 수밖에....
  • 동의합니다. 한 분야에 오래 일한 CEO의 경우 전문용어를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남발해서 듣는 이를 부담스럽게 만드는 경우가 있죠. 결국 그래서 못 배운 사람을 고용해다가 물건을 팔게 시키는 것과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ㅎㅎㅎ

    - 님 좋은 의견입니다.
  • 위천하계
    16.11.04

    반드시 저 직종이라기 보다는. 

    헬조선 교육과정에서 성적 최상위권의 사람들은 (약간 공부잘하는거 말고, 전교 1,2등 유지하는 수준) 저럴 가능성이 높습니다.

     

    미친듯이 잘하는 한두과목이 있다 해서, 전교1등이 되는것은 아니죠.

    그 반대로, "조금이라도 못하는게 없어야" 성적 잘 받을수 있습니다.  한마디로 "무결점의, 완전 무결한" 사고가 요구됩니다.

     

    인간이 성장하면서 겪어야 할 고뇌라거나, 철학적 사고, 사회문제, 취미생활 등등 깡그리 무시하고

    "공부만 잘 하면 다 해결될거야" 이렇게 기복신앙 처럼. 공부를 해야만.

    무결점의 1등이 될 수 있지요.

     

    그런 1등들이 자라서 뭐가 되느냐..  말씀하신 대로. 교사 의사, 또는 판 검사.

     

  • 동의합니다. 

    사실 하루평균 11시간을 공부하는 헬조선의 고등학교에서, 전교권즈음되면 머리로 놀고먹는 극소수 특이케이스 이외에는 거의 공부벌레들입니다. 제가 보기에는 그 정도까지 안 가고 전교 5 - 10등권만 되도 거의 그러하며, 정예인원식 비평준화고교나 특목고는 그런 인원의 비율이 훨씬 높은 거 같더군요.

    그들은 수능에서 한두개 틀리는걸로 결판나는 수준이라, 헬조선이 요구하는 특정한 사고방식에 극단적으로 숙련되어야 할 필요가 있거든요. 

    무결점이라기보다는, 헬정부가 요구하는 인간상에 극단적으로 '숙련'되었다고 보시면 됩니다. 
    다른 표현으로는 헬조선의 온갖 결함들에도 숙련되어있다는 말과 동의어이지요.
  • 방문자
    16.11.05
    그런 방식으로 헬조센에 숙련되지 않고 공부를 잘 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 위천하계
    16.11.05
    불가피한 상황이라면. 
    "이건 무결점 훈련이며, 정상적인 지식습득이 아니다" 는걸 알고 하면. 모르고 당하는 것 보다는 낫지 않을까요.
  • 아마 위천하계님의 말씀대로 하시는 게 그나마 나은 것인지도 모르겠네요.

    저는 사실 그렇게까지 극단적으로 공부를 잘 했던 것도 아니구, 대부분은 거의 하루에 한두시간 할까말까하면서 그냥 대충 머리와 꼼수(스킬)로 때운 격이라 딱히 뭐라고 하기는 어려울 거 같지만... 제 기억으로는 이중적인 사고를 둬서 이 문제를 피해갔던걸로 기억합니다.

    헬조선인들의 사고패턴이란 뻔한 것이므로, 그 패턴들을 숙지한 뒤 수능연습할때는 그 패턴대로 풀고, 일상생활할때는 이 패턴들을 무시하면서 살았거든요. 
    일종의 페르소나라고도 볼 수도 있겠습니다.
  • 티티카링
    16.11.04

    헬조선 병신 직업  경찰,판사,대통령,국회의원도 추가

  • 검사를 빼먹으셨네 ㅋㅋㅋ
  • 저린 인간들이 부모라고 있어 보십시오. 자기 기준에 미치지 못한다고 아무 잘못도 없는 자식을 자시 무시하고 때리고, 자식이 사회에서 나름대로 인정받고 능력 있는데도 그걸 인정안하면서 자기들은 나름대로 존중하고 인정해주었는데 자식이 못났다는 식으로 이야기 합니다. 자식이 능력을 갖추고 독립을 하려고 해도 자신들의 기준에 맞추어서 아니면 붙잡아 두는 족속들 입니다.
  • 헬조선 부모들은  자기아들도 자살하게 내버려둔 이오시프 스탈린같은 독재형식 마인드를 소유하고 있다
    헬조선이 마침 자살률도 1위였지
  • 공감은 하는데 작가랑 소설가가 암기기계라는 부분은 맞지 않는 말 ㅋㅋ 작가 소설가들 무식한 새키들 존나 많음 ㅋㅋ
  • 병원노예
    16.11.05
    아 그래서 진료 보고 교육시킬 때마다 우매하고 머리에 똥만 찬 의사들이 하는 말 개 씹고 물리적으로 의사에게 위협을 가하면서 나중에 병 키워서 왜 우리한테 설명도 없이 그대로 보냈느냐 따지는군요 참... 저도 무식한 센징이인데 그런 특정 직종을 매도하는 글에 할말이 없네요...꼭 교육자 의사 작가 없는 나라로 탈조센하길 바랍니다
  • 뿌뿌뿡
    16.11.05
    내 애비가 교육자고 나도 병적으로 공부에 몰입했었지. 후회가 많다..
  • 애미애비 고문도륙해야함.
    이장면 영상찍어서 사진찍어서 p2p공유하고.
    이게올바른거다.
  • 더 나은 삶을 살기위해서는 마땅히 자기에게 시간투자를 해야하는건 당연한겁니다
    남들 할때 안해놓고 배아파서 열폭하는 건 좀 아니죠
    적어도 위에 열거된 직업군들이 결국 더 좋은 사람만나서 행복하게 살 확률이 높지않을까요?
    공부도 못하는 애들이 뭘 한다고 하든 좋게 끝나는건 못 봤네요
  • 헬조선에 태어난 이상 행복이랑 존재하지 않음    좋은일이 5 있으면 다시 안좋은일 7~8생겨서 마이너스 인생만 살아갈거임  직업에 계급이 있고 국민 개,돼지 취급받는 나라는 헬조선 밖에 없음

    자기에게 시간투자를 하는 그 조건도 제대로 집중할수 없음 헬조선에 있는한 사람인이상 스트레스를 받기 때문에
    헬조선인들이 외국인이나 서양사람들보다 점이나 트러블,파인자국같이 얼굴피부가 안좋은 이유가 스트레스가
    원인임      일본이나 중국은 일반인이든 국회의원이든 정치적 계급만 국회의원이 높지  대우는 국회의원이든 일반인이든
    똑같음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99 updatefile 헬조선 25162 4 2015.05.28
160 태국 탈조선 이야기 13 update 아속사거리 5641 24 2016.01.31
[헬조선 가이드] 헬조선 교육자, 의사, 작가 중에 싸이코가 많다. 21 update 오딘 2803 19 2015.08.02
158 헬조선의 흔한 취직면접 16 updatefile 판옵티콘 6318 25 2015.07.26
157 헬조선이라는 것에 동의. 답은.. [현직 전공의] 27 update 전공의 9969 21 2015.07.26
156 [정보]탈반도를 꿈꾸는 이용객이 주의해야할 '카더라~ ' - 일본편 15 update 탈반도진행중 4143 15 2015.08.12
155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전과 결말 6 update 구원자 2360 18 2015.08.14
154 탈조선에는 크고 작은 원동력이 필요합니다. 10 update 먹고살고싶다 1562 18 2015.09.04
153 니뽄으로 탈조서놔신분들.... 4 updatefile 먹고살고싶다 2604 12 2015.09.03
152 탈조선 마음가짐 3 update 구원자 1366 17 2015.09.08
151 호주 요양보호사 6 update 태산 1728 13 2015.09.15
150 캐나다 이민의 황금시대는 끝난 듯 합니다. 19 update ersi 16048 16 2015.09.16
149 외국여자를 만나더라도 뉴질랜드년은 피해라 32 update 탈조선추진위원회 9609 18 2015.09.17
148 곧 탈조선해서 뉴질랜드로 갑니다. 13 update 닭그네구이 2717 16 2015.12.09
147 탈조선 많이고민해봤는데... 5 update 창운 2584 15 2015.09.23
146 미국 경제: 2008년과 2015년 비교 part 1 1 jukchang 1819 12 2015.09.28
145 1.5억정도 들고 일본으로 가려고 함 32 update 노오ㅗㅗ력 5757 14 2015.10.04
144 나 군대 갔다 온 복학유학생인데 군대 가지마라. 14 update 새론가 3382 17 2016.01.21
143 미국 2008년과 2015년의 경재상황을 비교- 미국 중산층의 몰락- 완결 15 updatefile jukchang 2800 14 2015.10.04
142 탈조선을 계획하는 흙수저 고딩들에게 10 new 프리맨느 3732 11 2016.07.05
141 탈조선하기 전에 들었던 노래... 11 update 구원자 2549 15 2015.10.06
1 2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