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노인
18.10.17
조회 수 379
추천 수 5
댓글 1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철권통치를 피해 독일 등 해외로 이주하는 러시아인들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24일(현지시간) “푸틴이 대통령에 재선된 2012년 이후 5년 간 독일로 이민을 가는 러시아인들이 급격히 늘었다”며 “지난해 베를린에 거주하는 러시아인은 2만2000명으로 전년 대비 6% 증가했다”고 보도했다.

 

 

베를린 거주 러시아인, 전년 대비 6% 늘어 2만2000명

러시아에서 희망을 찾지 못하는 중산층들 주로 선택

푸틴은 총리·대통령직 연이어 차지하며 20년 철권통치

 

2001년부터 베를린에 거주해 온 러시아인 알렉산데르 델피노프는 “유럽으로 이주하는 러시아인들은 모국에서 더 이상 희망을 찾지 못하는 사람들”이라며 “숨 돌릴 여유를 찾고 싶어하는 중산층이 대부분이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베를린에선 러시아인, 우크라이나인, 카자흐스타인, 리투아니아인이 모두 어울려 살고 있다”며 “베를린은 소련이 꿈꾸던 유토피아, 우리가 살고 싶어하던 이상적 모스크바다”라고 말했다.  

 

러시아인들의 도피처는 베를린뿐만이 아니다. 런던, 뉴욕, 이스라엘 텔아비브, 라트비아의 수도 리가, 리투아니아의 수도 빌니우스 등 세계 각지로 푸틴의 폭정에 지친 러시아인들이 거처를 옮기고 있다고 FT는 전했다. 지역별로 특색도 다양하다. 금융이 발달한 런던엔 돈 많은 상류층 남성들과 그들의 아내, 정부들이 모여 있다. 러시아 정부에 비판적인 온라인 매체 메두자(Meduza) 본사가 위치한 리가는 러시아 독립언론의 산실이다. 푸틴 정부에 반대하는 인권운동가들은 빌니우스를 선호한다.   

 

 

월세가 비교적 저렴하면서 도시 분위기가 자유로운 베를린엔 주로 화가, 음악가, 작가 등 예술가들이 모여 있다. 델피노프는 “베를린에선 러시아에서 하지 못하는 모든 것을 할 수 있다. 마음껏 욕을 하거나 심지어 사탄을 숭배해도 된다”며 독일에 보장된 표현의 자유를 강조했다. 러시아 예술가들이 대거 유입되면서 베를린에선 러시아 예술이 꽃을 피우고 있다. 2013년 독일어권 최고 영예의 문학상인 잉게보르크 바흐만 문학상을 수상한 카티야 페르로브스카야, 맨부커 인터내셔널 후보에 올랐던 베스트셀러 작가 블라디미르 소로킨 등 현대 러시아 문학의 거물들이 모두 베를린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FT는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은 1999년 총리로 취임한 뒤 2000년 대통령에 당선됐고, 임기를 마친 2008년엔 다시 총리직을 차지했다. 총리 임기가 끝난 2012년 대통령에 재선돼 지금까지 대통령으로 재임 중이다. 푸틴 대통령은 2012년 대통령에 당선된 이래 반정부 인사에 대한 탄압을 강화하고 우크라이나의 크림반도를 병합하는 등 철권통치를 가속화해왔다.  

 

https://mnews.joins.com/article/21409279#home






  • 노안
    18.10.19
    프랑스에도 러시아 출신 이주자 꽤 많더라구요. IT업계쪽으로 상당수 옴.. 근데 그 들이 푸틴이 싫어서 온건지는 모르겠음.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4 updatefile 헬조선 39734 4 2015.05.28
763 [캐나다] 캐나다에서 쫓겨난 스토리 (이주공사 대형사고 케이스로 난리가 났어요) 5 AngelaMelinda 1555 5 2018.06.23
'푸틴이 싫어요' 세계 각지로 피신하는 러시아인들 1 노인 379 5 2018.10.17
761 이민 10년차의 소감 1 천기누설 700 5 2018.08.02
760 24살 되기 전에 영주권 취득 가능? LEAVEMEAL0NE 201 5 2018.08.06
759 헬조선 난민들은 한인들을 조심하라 2 H3llK0R3A007 423 5 2018.08.12
758 이민 생활에서 가장 힘든 점. 5편 - 씹센비족. 천기누설 505 5 2018.08.14
757 절대 한반도 핵전쟁은 없다고??? 3 천기누설 377 5 2018.08.19
756 헬조선의 정보불균형과 정보격차 천기누설 219 5 2018.09.03
755 내가 이민의 선택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2편 천기누설 285 5 2018.09.04
754 스압) 일본 생활 정보 팁 일본 살면서 느낀점 100가지.jpg 4 웰컴투헬조선 1166 5 2018.09.30
753 헬조선의 당신은 왜 가난한가? 11 천기누설 671 5 2018.10.04
752 캐나다이민 질문입니다. 2 HalfwayCrooks 294 5 2018.12.22
751 일본에서 살아보고 일해보고 이민 결정할까 생각중인데 조언구함 2 -1421 422 5 2019.01.07
750 안녕하세요 캐나다 탈조선을 생각중입니다 9 하인정인정 400 5 2019.01.25
749 탈조선 13년째 입니다. 2 네떡킹 481 5 2019.02.06
748 니들이 생각했을때 내가 캐나다 이민 성공할것 같냐? 3 하인정인정 177 5 2019.03.05
747 오히려 페미적인 뉴질랜드나 북유럽 국가들이 한국 남성한테 훨씬 유익한 이유 Lola 334 5 2019.03.05
746 제가 캐나다 이민 성공할것 같습니까? 8 update 하인정인정 350 5 2019.03.06
745 캐나다 워홀에 대해서 7 update 하인정인정 275 5 2019.03.10
744 캐나다 비숙련이민이 불가능한이유 (사기당한썰) + 이민 재도전 질문 드리겠습니다. 6 update 나바나납 481 5 2019.03.09
1 - 46 -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