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열심히발버둥
16.06.17
조회 수 596
추천 수 8
댓글 4








행동을 하지 않는다고 하시는데 그러면 당장 뭘 어떻게 해야 합니까?
 

제가 고작 지금 하는 거라곤

투표, 불매운동, 술 담배를 위시한 유흥일체 X, 신문구독으로 시사현안에 관심 가지기, 지역구 국회의원사무실에 민원 넣기(국회사무처 들어가면 발언내역 다 나옴), 학업, 운동(헬스 및 냉병기 수련), 도서관을 이용한 독서

 

그리고 간간이 헬맛을 볼 때면 헬조선 사이트에 들어와 글들이나 보며 스트레스를 푸는 것 외에는 없네요

 

 

저는 blazing 님의 강한 무력을 동원해 변화를 주는 방식을 적극 지지하고 나름 대비하고 있습니다

 

이유는 제도권 내의 민주주의적 절차로 변화가 일어나려면 정의당 200석 확보 급의 대격변이 일어나지 않으면 불가능합니다. 그런데 그게 가능할까요? 작년 민중총궐기에 귀신같이 폭력, 종북세력에 의한 사주 프레임을 씌워버리는 발행부수 1위의 거대 언론권력, 입만 열면 빨갱이를 외치는 콘크리트 지지층들, 박정희 전두환을 찬양하는 모 사이트 2030 이용자들, 그리고 상당수의 당장 즈그들 피부로 못 느끼면 사회문제에 관심조차 없는 헬센징들

이런 인간들이 참정권을 가지고 있는데 정상적인 변혁이 가능하다고 보십니까?

참고자료 한번 볼까요?

의식수준1.png의식수준2.png

 

 

의식수준3.png의식수준4.png

 

옥시 + 신안사건 + 전현직검사장  비리+ 지방재정을 행정명령만으로 탈취 + 가스-전기 민영화 + 개헌논의 + 조선해운업(일개 차장이 세금 180억 횡령),

이런 중대한 이슈들이 결론이 나지 않았는데 넷상에서조차 관심이라곤 없고 그나마 유의미한 검색어는 브렉시트, 환율  두개 ㅋㅋ 그리고 검색어 1위는 일개 가수의 성폭행이죠

 

저도 깨시민이라고 말은 못하겠습니다만 너무 심한 것 아닙니까?

 

그렇다고 현실에서는 자기 삶에 다들 충실하느냐? 얼마 전에 치과진료를 받으러 갔는데 번화가에 위치한 대학병원도 아니고 직원 6명인 개인병원인데도 치과의사-선임치위생사-후임치위생사 로 이어지는 갑을 구조가 환자인 제가 느낄 수 있을 만큼 아주 공고하더군요. 그리고 휴일마다 유흥가에 넘치는 사람들, 오피다니는 남자들 그거 다 금수저나 틀딱들 아니거든요. 단언컨데 헬조선에서 가장 억울한 사람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일 겁니다.

 

현실이 누구 한명이 총대를 맨다 한들 무의미하게 희생될 것이 뻔하기에 다들 엎조선보다는 탈조선을 외치는 거구요. 저는 이 사이트를 보며 기대 자체를 완전히 접지는 않았습니다만 당장은 그저 소극적 저항이나 하며 내가 할 수 있는 일에 충실하는 것 뿐이기에 준비를 하며 때를 기다리는 것 뿐이지요

 

 

 

 






  • 플라즈마스타Best
    16.06.17

    디시위키글 퍼오는데서 학을 뗏다. 그거 걍 태어날때 축복받은 엄친아 금수저 그리고 기득권들이 국까들을 보는 시선 대변하는글인데 말야;;;;;;;; 이미 헬무새니 엠창인생이니 하면서 인생의 우열로 서열지랄 하는순간부터 그는 이미 변화를 싫어하는 국뽕임이 드러남

  • 헬조선헬심조Best
    16.06.17

    아헬국의 자칭 유구한 역사의 교훈으로 보면, 헬국의 긍정적 변화는 헬국 지배충과, 지배충이 될 기회를 얻지 못한 헬노비충들 모두를 압도적인 무력으로 지배 가능한 선진국의 점령 때 뿐이었음을 고려해 보면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의 행동은,

    1. 닥치고 탈조선

    2. 강대국에게로 평화롭고 합법적인 매국

    2가지 밖에 안 떠오르지만, 뭐 2 번째는 쥐꼬리털 한오락의 권력도 없어 불가능. 기득권 지배충이었던 일당 이완용 후작이 본인의 권력서열 강등을 감수한, 헬센징으로는 보기 드문 멸사봉공의 위대한, 그리고 유일한 지배충이 아니었던가 하는 심증만 더해 가네요.
     

  • 디시위키글 퍼오는데서 학을 뗏다. 그거 걍 태어날때 축복받은 엄친아 금수저 그리고 기득권들이 국까들을 보는 시선 대변하는글인데 말야;;;;;;;; 이미 헬무새니 엠창인생이니 하면서 인생의 우열로 서열지랄 하는순간부터 그는 이미 변화를 싫어하는 국뽕임이 드러남

  • 아헬국의 자칭 유구한 역사의 교훈으로 보면, 헬국의 긍정적 변화는 헬국 지배충과, 지배충이 될 기회를 얻지 못한 헬노비충들 모두를 압도적인 무력으로 지배 가능한 선진국의 점령 때 뿐이었음을 고려해 보면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의 행동은,

    1. 닥치고 탈조선

    2. 강대국에게로 평화롭고 합법적인 매국

    2가지 밖에 안 떠오르지만, 뭐 2 번째는 쥐꼬리털 한오락의 권력도 없어 불가능. 기득권 지배충이었던 일당 이완용 후작이 본인의 권력서열 강등을 감수한, 헬센징으로는 보기 드문 멸사봉공의 위대한, 그리고 유일한 지배충이 아니었던가 하는 심증만 더해 가네요.
     

  • 이완용은 당시 태자의 스승이자, 희대의 명필이며, 소문난 효자였습니다. 을사오적이니 매국노니 해서 매도당하고 있지만, 재평가되어야 될 인물입니다
  • 클로에
    16.06.17

    사실 국제정치의 관점에서 볼 때, 헬조선은 머지 않아 중화연방 시스템 하에 정치,경제,군사적으로 종속될 가능성이 매우 높아서요. 금수저 틀딱등등을 전부 갈아엎어도 중장기적으로는 소용이 없습니다.
    탈조선하는 게 그나마 나은 해결책이지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7 new 헬조선 19939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3 new 헬조선 8132 1 2015.07.31
12511 전남대 ㅋㅋㅋㅋㅋㅋㅋ 대나무숲ㅋㅋㅋㅋ 9 newfile 일베츙 311 7 2017.02.23
12510 마약, 무기, 성인물은 헬조선에서 왜 불법일까요? new 슬레이브 129 7 2017.02.25
12509 (펌) 요새 여자들 너무 겁이 없다. 4 new 불타오른다 309 7 2017.02.24
12508 그지새끼인데 보수새끼들은 죄다 뒈져야함 2 new 생각하고살자 80 7 2017.02.24
12507 니들이 이렇게 살고있는건 부모탓임 10 new 생각하고살자 227 7 2017.02.24
12506 뭐 악폐습은 다 있긴있음. new 호프리스 81 7 2017.02.24
12505 남조선 vs 북조선 5 newfile 노인 183 7 2017.02.24
12504 익명쫄보새끼들 운영자가 일부러 놔두는건가 20 new 생각하고살자 172 7 2017.02.24
12503 전산관리 경력 5년 이상 + 인사 , 총무 업무를 병행 13 newfile CARCASS 234 7 2017.02.25
12502 솔직히 조센이 북한 욕할 자격 되는 지 나는 확신이 없습니다. 3 new JR東日本(社) 81 7 2017.02.26
12501 5년전 최진기 강의 하나 올려드림 2 new 인페르노조셍반도 157 7 2017.02.26
12500 한국여자가 김치녀인점과 결혼하면 개 손해 인점 19 new 김치녀비아치 1210 7 2017.02.26
12499 내 조카가 15 ~ 20년후 10 new 기행의나라=헬조선 292 7 2017.02.26
12498 새삼스럽게 여러말할필요없다 1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88 7 2017.02.27
12497 홍보팀도 자세한 기능을 모르는.. 4 newfile 허경영 137 7 2017.02.27
12496 익스트림 헬조선 드라마 PPL.jpg 1 newfile 잭잭 206 7 2017.02.27
12495 얘들아.! 헬조선이 개좃같으면 일본의 혐한 변수도 이용해봐라. 2 new 기무라준이치로 130 7 2017.02.28
12494 헬조선의 저출산 방지 대책.jpg 16 newfile 절망 412 7 2017.03.01
12493 당신들은 ' 마루타 ' 라는 세 글자를 들으면 무엇이 떠오르십니까 ??? 11 newfile CARCASS 187 7 2017.03.04
12492 학력서열화 교육제도 6 new 슬레이브 229 7 2017.03.02
1 - 8 - 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