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제작년 토지보상 대상지역의 노인정과 불우이웃, 복지관에 불우이웃돕기 연례행사를 하게 됬지.

 

물론 그 불우이웃 돕기를 하기 위한 물품은 현지에서 조달해야 했는데, 그걸 내가 담당하게 됬지. 마트가서 산다는거 내가 일부러 농산물 공판장 가서 제일 좋아보이는 물건들을 골라다가 예산에 맞춰서 가져갔다.

 

그때당시 고시히카리 쌀 10kg 20자루. 황도 20박스, 얼음골사과 20박스 이렇게 한개씩 세트해서 20군데에 나눠주고 왔는데. 다 사고도 예산이 남아돌아서 예산 남았다고 올려보냈거든. 근데 명절 지내고 나서 감사 뜨더라. 기업체한테 협박했나, 갑질했나 등등 ㅋㅋㅋ

 

씨발새끼들...

 

 

그래서 나중에 알고보니까 가관이더라. 평상시에 이 새끼들이 존나 비효율적이게 소규모 마트에서 사갖고 갖다준거더라고. 분명 그정도 예산으로 이렇게까지 물건을 살 수 없는게 본사의 논리인데, 지들 머가리로 불가능한 것을 해갖고 오니까 뭐 암시장에서 사왔나 싶었던거지.

 

헬조선의 정부기관들은 이런식으로 흘러간다고 보면 된다. 시장으로 임명되서 예산을 적게 쓰면 욕쳐먹는다. 감사나오고. 만약 그 대상이 시장이 아니라 장관급이면 돈냄새 맡은 국회의원 개새끼들이 득달같이 달라들어서 물어뜯고 해임시키니 마니 이 지랄들을 해대고, 대통령이라면 탄핵이 어쩌고 저쩌고 이야기까지 나오게 되는거다.

 

그래서 돈이 남으면 그 돈으로 도로 갈아엎고 보도블럭 일부러 다 때려부수고 다시 까는 병신짓을 하는거다.

 

남이 잘하는 꼴을 못보는 개새끼들이거든.

 

 

공사 8급 말단 만능시다테이너 직원이 물건 좀 잘 사왔다고 본사차원에서 지랄을 하고 감사를 띄우고 병신짓을 하는 게

 

헬조선의 공공기관이고 정부다. 각이 나오지? ㅋㅋㅋ






  • 레가투스*Best
    17.06.10

    공유지의 비극  tragedy of common 이다. 

     
    국회 의원이나 공무원따가리 들이나, 무명 국민들로 만들어진 예산이, 지돈이 아니라고 더러운 방법을 써서 최대한 긁어모아 포획하면서도, 연말에는 감사원피하려고 최대한 낭비하려하는것이지. 그러면서도, 효율을 늘리려는 미시적인 방법 - 도매업에서 바로 구입하기-이나, 거시적인 방법 - 복지로 경제활성화-는 꺼려하는, 그야말로 자국민을 노예로 여기는 유일한 도적의 나라다.
     
     국민은 더 아끼려고 노력하는데 누구는 낭비하려고 하는것도 양심의 부재 나온비극이였던것이다. 
     
    그러면서도 투표권 던지는 개가축새끼들은 지들에게 가장 많은 예산안을 끌어들이는 정치가를 선택한다.
     
    불신이 가득할수록 이런 지랄거리가 생기는데, 정치가들끼리의 communication 이 필요하고, 국민과 정치가들 사이에서의 constant communication 으로써 불신을 종식시켜야 신뢰와 협력이 가능해지고, 예산을 포획하거나 덜썼다고 감사원을 불러 탈직하는 치사한 짓거리는 사라지게 된다. 근데, 편협하게 꽉막힌 조센 새끼들이 의사소통이 가능하겠냐고 ㅋㅋㅋ 
     
    민족 전체의 무능함을 아주 잘 드러내는 사례이다. 조선인들은 publica에 대해 교육을 제대로 받지 못하고, 근시안적으로 밖에 생각을 못하기 때문에, 이렇게 살기가 힘들어 진것이다. 
  • 남이 잘난거 잘되는 거는 절대 못보고 그런 거 보면 반드시 모욕주고 좆되게 만들어야 하는 게 씨발 좆센진의 가장 사악한 특징들중 하나죠ㅋㅋㅋ

  • 공유지의 비극  tragedy of common 이다. 

     
    국회 의원이나 공무원따가리 들이나, 무명 국민들로 만들어진 예산이, 지돈이 아니라고 더러운 방법을 써서 최대한 긁어모아 포획하면서도, 연말에는 감사원피하려고 최대한 낭비하려하는것이지. 그러면서도, 효율을 늘리려는 미시적인 방법 - 도매업에서 바로 구입하기-이나, 거시적인 방법 - 복지로 경제활성화-는 꺼려하는, 그야말로 자국민을 노예로 여기는 유일한 도적의 나라다.
     
     국민은 더 아끼려고 노력하는데 누구는 낭비하려고 하는것도 양심의 부재 나온비극이였던것이다. 
     
    그러면서도 투표권 던지는 개가축새끼들은 지들에게 가장 많은 예산안을 끌어들이는 정치가를 선택한다.
     
    불신이 가득할수록 이런 지랄거리가 생기는데, 정치가들끼리의 communication 이 필요하고, 국민과 정치가들 사이에서의 constant communication 으로써 불신을 종식시켜야 신뢰와 협력이 가능해지고, 예산을 포획하거나 덜썼다고 감사원을 불러 탈직하는 치사한 짓거리는 사라지게 된다. 근데, 편협하게 꽉막힌 조센 새끼들이 의사소통이 가능하겠냐고 ㅋㅋㅋ 
     
    민족 전체의 무능함을 아주 잘 드러내는 사례이다. 조선인들은 publica에 대해 교육을 제대로 받지 못하고, 근시안적으로 밖에 생각을 못하기 때문에, 이렇게 살기가 힘들어 진것이다. 
  • 공무원 개인의 입장에서 보자면, 예산을 필요 이상으로 타 오는것은 자신의 권한을 실질적으로는 강화하는 것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그러니 거의 본능적으로, 자신의 권한을 늘리고 자기 휘하의 조직원과 권한을 늘리는 수단으로 예산을 일부러 더 타오는 것. 게다가 그 돈은 입만 잘 털고 문서만 적당히 꾸미면 주는 돈이므로, 돈을 더 쓰려는 약간의 노오오력만 있으면 더 타낼 수 있는 돈이라.... 그렇게 하지 않는 경우에 비해 개인의 입장에서는 이익이 월등히 높으므로 그런 행동들을 합니다.

    이런 현상은 관료기구가 있는 한 그 어디서라도 나타나게 되는데, 영국 같은 경우에는 식민지가 다 해체되어가던 20세기 후반에 식민청의 규모가 가장 거대했다고 하더군요. 다만 헬조선이나 여타의 미개 국가들은 이러한 현상이 좀 더 심하게 나타나는 것일 뿐이구요.

    원래 세상은 예산이 지배하고, 정치체제니 사상이니 여론이니 운동이니 심지어는 연애철학조차 근본적으로는 예산과 파워(권력이나 여타의 다른 자원들)의 분배를 위한 게임의 일환일 뿐입니다. 그러니 공무원은 이 게임에서 이기고자 자신의 손을 쓴 것뿐이니.... 이걸 바꾸려면 감사원을 개혁하고 예산 최적화를 위한 별도의 제3자 부서가 검증할 수 있도록 해야할듯요.
  • 야내가 이야기했지나 국민연금그거 ㅋㅋㅋㅋㅋ나중에 못받을수도 있다고 ㅋㅋㅋㅋㅋ

    그런데 너무 숨기잖아 정부에서 공무원많이 뽑으면 그만큼 더 살기 힘들지 ㅋㅋㅋㅋ
  • 자원은 자유롭게 긁어 모을수 있다는 그릇된 생각하에, 한정된 자원을 두고 소유자(공무원직)들이 늘어나면 그렇지 ㅋㅋㅋㅋ 다들 뒤지라고 해라 ㅋㅋ

  • 헬둠
    17.06.10
    다음년도 예산탈때 전년도 기준으로 평가후 책정이 되기때문에 각 부처마다 혈안이 돼서 돈을 쓰는거임
  • 그렇습니다. 공무원들이 제일 좋아하는 건 자기 휘하 조직의 비대화이고 정 안되면 현상유지라도 하는 것인데, 헬조선은 관례적으로 작년 예산에 기반하여 돈을 주므로 가능한 범위에서 최대한 돈을 써서 상부기관에 어필해야 할 이유가 있으니까요.

    황당한 이야기일수도 있겠지만 사실 헬조선 공무원이 (비리는 아닌 선에서)돈을 잘 타와 쓰는 건 일종의 상부기관에 대한 스펙쌓기, 어필하기와 동일선상에 있습니다.

     
    블레이징님도, 잘은 모르겠지만 아마 저 일, 특히 예산을 남겨 반환하도록 기록을 남겼다는 것 때문에 상사한테서 눈치없냐 이런 소리를 들었을 꺼 같기도 하네요. 나라를 위해서라면 모르겠지만 적어도 그가 속한 부서에서는 그게 좋은?일은 아니었을 께 분명해서요.
  • 블레이징
    17.06.10
    저 금액은 회사 예산이 아니라 사내 복지단에서 나온 금액입니다. 사실 예산이 안내려오니 뭐니 할 이유는 없었지요. 다만 제가 축소시킨 금액이 이후 다른 사람들을 추궁하는 신호탄이 된 것 같긴 합니다 ㅋ
  • 슬레이브
    17.06.10
    예산을 다 안쓰고 돌려보내면 돌려보낸만큼 줄여서 줍니다.
    그럴 바에는 홋돈이라고 낭비하자는 심리이죠.
  • 공기정화
    17.06.10
    크..이 헬맛!
  • 검은달
    17.06.10
    군대에서는 행정병이었고, 기간제교사나 시간 강사도 몇 번 해봤고, 현재는 학교 행정계에서 비정규로 일한다.  뭐 군바리 시발련들은 말할 것도 없거니와 선생이란 종자들도  필기구나 뭐 이런 거부터 시작해서 큰거까지 다 예산으로 갈겨버린다.  뭐 말하면 난 교과쪽이라 모르긴 한데  특수학교 선생들 같은 경우에는 심지어 수업도 안하고 그냥 그 시간에 영화 틀어주는 쓰레기들도 많다.  
    공무원도 사실 그냥 월급만 보면 뭐 많이 받는지 모르지만 그런 예산같은 데서 떡값 존나 나오니까  돈 은근 많이 절약하는거다. 그래서 공무원 하려는 거고 하는 거다..  뭐 출장비같은 거  예를 들어서 1시간 2시간 외출하는 정도도 뻥튀기 시켜서  먹는거 껌이고..    
    그야말로  헬조센 시발새끼들은 기회만 있으면 어떻게든 꼼쳐먹으려는 것이 본성인 놈들이다.  물론 누구나 다 알겠지만 
  • 역시 내가 격었던거와 크게 다르지않아서 ㅎㅎㅎ 놀랍지는 않네 ㅋㅋ
  • 사실 민간에서는 어떻게든 싸게 사려고 발악하는데 공무원들은 싸게 사도 빼돌렸냐고 지랄하고 다 써야지 예산 받으니까 삽질하는 거 보면 개좆같다고 생각한다.
  • 아 헬조선 공무원 비리
  • 위천하계
    17.06.11
    돈도 없다는데 어떻게 이렇게 효율적으로 잘 쓰냐?
    -> 이것에 별로 자부심을 느끼지 못하고, 가치를 두지 못하는 것 같네요.

    단지. 예산 따내는 액수가 많은것이 중요할 뿐. .
  • 많은 사람이 아는 내용이지만 다음년도 예산 책정이 올해 쓴거에 비례하기 때문임.. 그래서 연례 행사처럼 보도블럭 갈아엎고 아스팔트 땜빵하는거고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1 new 헬조선 15719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044 1 2015.07.31
3692 커피로 베트남 무시하는 놈들 보면 걍 웃기기만 한다 ㅋㅋ 23 newfile 블레이징 816 16 2017.07.15
3691 성매매를 안하면 2천만원 지급 34 newfile 잭잭 1270 20 2017.07.24
3690 (경) 헬조선 절반 완성 (축) 49 newfile CARCASS 1792 25 2017.07.23
3689 어떤 콩나물국밥집 공지사항 ㅋㅋㅋㅋㅋㅋ 17 newfile CARCASS 1150 22 2017.07.23
3688 야 이 조평신들아 지금 여혐이 문제가 아니라니까. 26 new john 1918 20 2016.02.20
3687 헬새끼들이 왜 헬을 못떠나는지 아냐? 아니면 왜 다른나라에서 살다가 헬로 돌아오는지 아냐? 34 new 아웃오브헬조선 1642 19 2017.07.19
3686 내가 제일 불쌍하게 생각하는게 뭐냐면 14 new 블레이징 1200 17 2017.07.15
3685 8살 여아 토막살해사건 피해부모심정.... 17 newfile 김무성 980 22 2017.06.23
3684 1인당 GDP 1/10밖에 안되는 나라보다 못한 병영식을 가진 헬조선. 30 newfile 블레이징 1314 18 2017.07.16
3683 헬조선 자연인의 깨닮음.jpg 10 newfile 잭잭 1487 19 2017.07.13
3682 너희들의 적은 채권계급이다. 6 new John 1139 14 2015.12.24
3681 헬조선 실시간 자외선지수.jpg 12 newfile 잭잭 925 23 2017.07.13
3680 갓한민국 명언.jpg 14 newfile 잭잭 2018 20 2017.06.27
3679 ㅋㅋㅋ 야 내가 재미난 사실을 하나 알려줄게. 35 new 블레이징 1993 15 2017.07.08
3678 흔한 역사왜곡.jpg 8 newfile 이거레알 1365 19 2017.02.01
3677 남수단 피난민 목숨 보다 반일에 더 중요하게 여겼던 헬센징.txt 12 new 이거레알 968 18 2017.04.14
왜 공무원/공사 새끼들이 예산을 존나 낭비하는지 알려줄까? 16 new 블레이징 1390 22 2017.06.10
3675 요즘 헬조선의 논란거리.jpg 20 newfile 허경영 1572 19 2017.05.26
3674 전설이 된 손트니코바(손연재) 11 newfile 노인은죽어야산다 1344 15 2017.06.20
3673 해외 유명 쇼핑몰들이 헬조선 진출 못하는 이유 14 newfile CARCASS 1487 18 2017.06.29
1 7 - 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