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안녕하세요 제목에 써둔것같이 캐나다 매니토바 지역쪽으로
용접 혹은 요리쪽으로 칼리지과정 알아보고 있는 20대 중후반 청년입니다.
 
간단하게 저에 대해서 말씀드리면 미국에서 청소년때 몇년간 학교를 다니고
한국에 와서도 계속 영어공부를 꾸준히 해왔기때문에 더 발전하긴 해야겠지만
기본 언어소통에는 큰 문제는 없습니다. 
미국대학은 한 학기만 다니고 그만 두고 지난 몇년간 예술분야 공부를 해왔습니다.
 
welding, carpentry, cooking 같은 흔히 말하는 진입벽은 비교적 낮으면서도
수요는 있는 직종으로 그나마 영주권 취득에 편하다는
주중에 하나인 매니토바 쪽에서 2년제 college degree를 받고 pgwp를 받고
정착한다는 루트를 생각하고 있었는데요.
(목수일은 체력적으로 매우매우 힘들다고 해서 조금  많이 걱정되어서  welding이나 cook쪽이 유력할것같네요!)
 
제가 알아본바로는 퍼블릭스쿨에서 최소 2년과정의 degree를 받아야 3년의 temporary work permit을 주는게
흔히 말하는 3년 PWGP 딴다라고 하는것 같은데
저는 딱히 학교를 오래 다니고 싶은 생각은 없어서 welding같은  주로 1년 걸리는  코스를 밝고 싶은데요
 
이 사이트
(https://www.canada.ca/en/immigration-refugees-citizenship/services/study-canada/work/after-graduation/eligibility.html)
 에 따르면 8개월이상이지만 2년 이하의 과정의 degree를 획득한 사람한테는
그 degree를 따는데 걸린 대략적인 기간정도의 PWGP만 허용해준다는 항목이 써져있더라구요.
 
그런데 저의 짧은 정보에 의하면 매니토바 주에서도
최근에 자기 직장의 full-time으로 1년 이상 일했어야지 영주권 신청을 할수있게 되었다고 하는것같은데
 그렇다면 현실적으로 welding이나 carpenter 같은 2년 이하의 degree는
(이런 전공들은 10 months course가 대부분이더라구요. 반대로 요리는 2년과정은 red river college같은곳에도 있고)
고용주가 어떤 스폰서를 해주지 않는 이상  영주권 신청할 수 잇는 full time 1년 채우기에도 불안정한 전공일까요?
무조건 2년이상 degree를 노려야 그나마 3년 pwgp로 붙어있으면서 안정적으로 방법을 모색해보는게 현실적인가요?
아니면 캐나다 생활 해보신 이민선배분들이 보았을때 굳이 2년 이상 degree 아니더라도 welding 같은 전공을 나오면 어떻게 더 괜찮은 방도가있을까요?
 
(진지하게 이  분야로 뜻이 있는 분들께는 실례되는 말일수도 있지만 절대 무시할려는 의도가 아니고 저같은 경우는 용접이나 목공 혹은 요리쪽을 하게된다면 인생의 career로 여길 마음은 없고 job 정도로 그냥 좀 빠듯하더라도 굶어죽지는 않을정도로만 벌고 정착하는게 일단 목표인데요....

매니토바 winnipeg 같은 지역에서 제가 원하는 그 정도도 할 수 있는지 좀 궁금하네요 ^^;;  ..아니면 혹은 뭐 용접공의 현실이라던가 요리사의 현실...현실적인 직업 수요 현황이라던가...이런것들도 말해주셔도 감사하겠습니다. 또 현실적으로 제가 원하는 수준의 벌이 수준과 학위 따는데 걸리는 시간에 맞는 다른 전공같은것도 추천해주셔도 되구요!)
 
(p.s. 좀만 질문을 추가하자면
1. 만약에 매니토바의 주정부 정책으로 영주권을 따게 된다면 타주로 이동하기 번거롭나요? 이런 주정부정책이 다 좀 "평판 안 좋은" 자기 주에 외국인이라도 사람 넣으려고 하는것일텐대 다른 주로의 이동을 하게 해주나요...?
나중엔 토론토에 사는게 목표라서요 ㅠ
 
2. 또 나아아아중에 일이지만 토론토 원룸 한달 렌탈비만 대략 1400캐나다달러 잡으면 된다고 하던데 요리사나 용접사로 그런곳에서 생활이 되나요....? 월급도 그렇고 직업의 수요상황도 궁금합니다.
 
읽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제가 아직은 정보가 많이 없어서 틀린게 많을수도 있는데 어떤 지적이든 감사드리겠습니다...많은 답변 부탁드립니다!)





  • (전문가가 아니니 참고만)
    1. 무슨 비자를 따게 되실지는 모르나, 지역을 옮길 수가 없는 비자라면 그건 영주권이라 하기 어렵죠. 거주지 제한이 없어야 영주권.. 
    2. 그정도 렌트비면 선진국 대도시 치고 저렴한 편이네요. 중요한 건 생활이 안정될 때까지 결혼, 아니 최소한 출산만큼은 절대 하시면 안된다는 겁니다. 맞벌이로 주택 포함 모든 것을 다 안정시켜둔 뒤에 그 때 가서 가족계획을 하시면 모든 것이 순조롭게 잘 풀릴거예요. 아예 결혼 생각이 없으시다면 더욱 좋고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364 일본 취업 고민중인데 조언부탁드립니다 1 new bsw 219 0 2018.07.12
1363 이민이 힘들어 지자 투자 이민이 뜨고 있다는데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2 new 노인 258 0 2018.07.11
1362 일본 리크루트 R&D 라는 회사에 대해 아시는거 있으신분 계신가요?? 1 new 이번 128 0 2018.07.04
1361 ‘가족 초청 이민’ 단톡방 new 도로나미 117 0 2018.06.30
1360 안녕하세요 디자인 해외취업 후 영주권 노리는 대학생입니다 1 new design 153 0 2018.06.29
1359 정말 한인교회는 발암인가요 5 new 조센탈출넘버원 440 0 2018.06.28
캐나다 매니토바(Manitoba) 용접 혹은 요리 쪽으로 칼리지 알아보고있는 20대후반청년입니다. (장문주의 ㅠ) 1 new jayy**** 286 0 2018.06.28
1357 탈조선을 하고 싶어요. 1 new 나가고싶어 143 0 2018.06.28
1356 [캐나다] 캐나다에서 쫓겨난 스토리 (이주공사 대형사고 케이스로 난리가 났어요) 5 new AngelaMelinda 589 1 2018.06.23
1355 고딩 탈조센꿈나무입니다 3 new 조센탈출넘버원 224 0 2018.06.23
1354 이민을 준비하시는 분들께 new 단풍국공돌이 382 1 2018.06.22
1353 긴급 탈 조선 3 new 이정은 335 0 2018.06.21
1352 호주에서 Medical science 전공중이고 졸업 6개월 남았음. 호주유학 질문받음 1 new kiroytes 265 2 2018.06.19
1351 혐일 한국에겐 미래가 없다. 2 new 이상빈 253 3 2018.06.18
1350 일본으로 그림 유학가고 싶어요 2 new 노인화 182 1 2018.06.18
1349 캐나다의 의료복지 - (1) 주정부별 비교 new 쓰레기냄새나 174 1 2018.06.17
1348 별의별 쓰레기들이 이민가고싶어하네 7 new 노인병자 668 3 2018.06.17
1347 반도체 이민쉽게가는법 1 new DieK 250 3 2018.06.17
1346 탈출실패하고 돈깨졌어요ㅠㅠ new DieK 385 3 2018.06.17
1345 찌질이들아 외국이라고 천국이겠니? 4 new 원폭폭발방사능줄줄 512 3 2018.06.17
1 3 -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