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안녕하세요. 나이는 20대 중반을 넘어가고 있는 남자입니다.

어떻게 하다보니 저의 모든것을 다 잃고 현재 가족밖에 남아있지 않네요...

제가 고등학교를 관두고 검정고시를 군대가서 취득했습니다. 뭐 학력은 이게 끝이네요..

처음에 일을 했던것은 온라인 사설 이쪽으로 일을 했었습니다. 뭐 중국, 필리핀, 베트남 이렇게 일을했습니다.

처음 시작할때가 갓 20살 때였으니까 .. 정말 뭐 제대로 아는것도 없이 갔네요 그러다가 23살에 군대를 가고 군대 다녀와서 일자리를 찾다가 

없어서 6개월정도 더 하고 완전히 그만두게됬어요, 그후에 아는분 인테리어쪽 페인트 일을 했고, 정말 별에 별 안좋은일들이 이제부터 시작되더라구요

 

첫눈에 반한여자를 보게 되어 정말 뜨겁게 연애하고 사랑했습니다. 그러다가 여자의 권유로 혼인신고 이야기가 먼저 나오더군요.

저도 생각은 있었으나 세상이 세상인지라 저는 안된다. 우리가 결혼식을 하고 그때서야 하는게 맞다. 했습니다. 하지만 여자는 정말 못살게 굴더군요

동거를 하는중에 싸움을 하게 되는 상황도 아닌데 싸움이 걸리고 못잡아먹어 안달나고 .. 정말 힘들었습니다. 

저도 성격이 있고 다혈질이지만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라 참았구요. 그러다가 그럼 제가 가족을들 보자 해서 가족들을 뵙고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하지만 이여자는 결국은 혼인신고 안하는걸로 다시 초첨이 맞춰지더군요. 자기가 사랑하는사람하고 이렇게 혼인신고 하나 마음대로 못하는게 너무 싫다.

그래도 전 참고 참았습니다 그러다 제가 이런사람을 놓치게 될거같은 감정에 제가 하자해서 바로 다음날 하게 됬습니다.

근데 저는 놓친부분이 있더군요, 이사람은 성격문제 였던겁니다. 못잡아 안달나고 힘들게 했던것들이 그냥 성격의 문제였었네요.

어느순간 제가 변해있고 이여자도 변해 있더군요. 모든걸 접고나니 알게 되겠더군요.

그렇게 싸우고 경찰도 오가고 하면서 마무리가 됬네요 그렇게. 서로 얼마되지않아 이혼신청하고 저는 250이란 금액을 주기로 하고 마무리까지 지었습니다.

아는 변호사님도 그냥 더 깊게들어가면 아직 우리나라는 남자가 잃는게 많다고 하더군요.

그렇게 되다보니 제가 정말 사랑했던 사람만 보고 모든걸 다 주고 사랑하고 돌아보니 친구고 뭐고 다 등을 졌더군요. 제가 모르는사이 제가 몹쓸짓을 했던겁니다.

그렇게 모든 친구를 등지고 저도 내 자신이 너무 황폐해지고 지쳐서 모든걸 포기했습니다. 주변 지인들의 연락이든 뭐든... 그렇게 번호도 바꾸고 원래 살던곳과

다른 지역에 와서 지내고 있습니다. 그렇게 그냥 나는 혼자서 해외를 가던 우리나라말고 다른나라 가서 살자 하고 이것저것 알아보다가 그냥 작은회사라도 해외에 찾는데

정말 힘들더군요 스팩자체가 문제가 되니.. 스팩을 요구하지않는 회사도 있지만 기본적인 영어가 또 걸리더군요. 자격증을 준비한적도 갖고 있는거라고는 ITQ 이딴것뿐인데.

토익을 봤던 했어야 했나봅니다. 어느정도 영어가 되긴하지만 심화까지는 힘듭니다 그래서 이렇게 저렇게 이 커뮤니티를 찾게 되었구요..

근데 제가 하는 모든일은 안되려나 봅니다. 지금은 전에 싸웠던 경찰까지 오갔던 벌금도 이번에 날라오네요, 작년 여름에 있던일이 이제야 넘어오는거보니 제가 정말 뭐든 하지말라는

하늘의 계시같고 더 주저앉게 되네요.. 

 

그래서 지금은 그냥 제주도쪽에 회사를 알아보고 있어요 아무도 모르고 주변이탁트인곳에 있어야 제가 그나마 숨이라도 쉬고 소주라도 한잔하면서 살수있을거 같네요..

제가 존나 멍청하게 살았죠.. 모지리처럼.. 욕을 먹어도 싸고 병신같다고 욕을해도 무관합니다. 힘듭니다.그냥...모든것이..






  • 힘내시고.. 현실적인 조언 드리면 다음 세 가지 갖추시고 절치부심하시면 기회가 올 것입니다.
    1. 학사 - 야간대든 방통대든 뭐든 정규4년제 학사학위 이상 어떻게든 갖추세요.
    2. IELTS - 전과목 7.0이상 맞추면 적어도 영어로 발목잡힐 일은 거의 없을 겁니다. (물론 외국 나가고 나서도 불편없다는 뜻은 아닙니다. 외국 나가면 그때부터 다시 시작임) 
    3. 기술 - 자본없는 흙수저는 이게 있어야 이민을 비벼볼 수 있습니다. 외국에서 원하는 기술이 자주 바뀌는게 문제지만 그래도 준비는 해야.. 

  • 로지타
    17.03.04
    교강용님 질문드립니다. 정규 4년제 학사학위 이상이 필요한게 이민 가산점 때문인가요? 전문학사까지는 인정이 안되는지..? 
  • 헬조선 노예
    17.03.04
    로지타님 헬포인트 5 획득하셨습니다. 헬조선에서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 이민 가산점은 물론이고, 외국 기업도 사무직이나 기술직 구인시 4년제 대학 이상 졸업자를 찾는 경우가 흔합니다. 게다가 전문학사는 외국에 거의 존재하지 않는 학위입니다. (디플로마로 번역되는 경우가 있고 역할은 비슷하지만, 전혀 호환되지 않는 학위입니다.) 독학사 등도 정규대학에서 수여하는 학위가 아니어서 불이익을 보는 경우가 있고요. 취업이 생각대로 안 될 때 하는 일중 하나가 현지 학위 취득인데 이때도 전문학사는 거의 도움이 되지 못합니다. 이런 이유들 때문에 정규대 학사가 필요한 것입니다. 그게 없다고 이민 못간다고 단정할 수는 없으나, 있으면 여러 모로 도움이 됩니다. 만에 하나 이민에 최종실패해서 한국에 계속 살아야 한다면 더욱 더 필요하겠죠. 생업때문에 바쁘더라도 야간대학이나 방송통신대학 등을 통해 한 살이라도 젊을 때 얼른 따두세요. 전문학사 보유중이라면 금방 하실 수 있겠네요.

    아참 혹시나 해서 덧붙이자면, 제가 드린 조언은 구체적인 이민 방법이 아닙니다. 학사없이도 이민 불가능한 것도 아니고요. 단지 제 개인적인 관점에서 글쓰신 분에게 필요해보이는 것, 나중에라도 유용하게 쓰일 만한 것들 중에 실현 가능성이 있으면서도 리스크가 적은 것들을 정리한 것일 뿐입니다.

  • 로지타
    17.03.10
    상세한 답변 감사합니다. 전 현재 전문대 재학생인데 궁극적인 목표를 위해선 공대로 편입을 해야겠군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905 일본으로 탈조센 하고싶어서 질문합니다 4 new 치퍼이 428 0 2017.03.09
904 탈조선에 대한 의문점 10 new Porteño 767 0 2017.03.08
903 이민 학사이상만 받는다는디 전문대졸은 보지도 않나요? 1 new 헬조선타아아알출 366 0 2017.03.08
902 전기도 용접도 요리도 다 어려우면 무슨 기술이 해외에 통한다는 거임? 1 new 헬조선타아아알출 659 0 2017.03.08
901 탈조선 게시판 글 중에, 읽을만한 글 찾기가 힘들다. 2 newfile LIFTOFF 427 1 2017.03.06
900 Express Entry+FSWP 관련 질문 new Extrasensory 87 0 2017.03.05
899 안녕하세요 탈조선을 꿈꾸는 22살 입니다. 4 new 나그네펭귄 332 0 2017.03.05
898 한국건국이후 매국노가 못살았던적 있냐 1 new 생각하고살자 169 0 2017.03.04
897 탈조선을 꿈꾸세요?? 일본IT회사 취업에 도전하세요 1 new 탈조선도우미 498 0 2017.03.03
896 일본에서 이과전공 아무거나 하면 유학후 이민 가능할까요? 5 new 탈조센꿈나무 237 0 2017.03.03
895 [봐주세요 제발] 일본 취업비자 조건에 관련해서 궁금한게 있습니다. 2 new 탈출이답 150 0 2017.03.02
894 탈조선하고싶습니다. 2 new 양자역학 164 0 2017.03.01
탈조선을 하고싶습니다. 하지만 현실의 벽에 너무 부딪혔습니다. 5 new 서당암 653 0 2017.02.26
892 외국에는 고졸이 돈 많이 벌 수 있는 직업이 있네요 3 new oldberry1800 703 1 2017.02.24
891 탈조선이 하고 싶은데 실패확률이 겁나 높으닌까 내 고민좀 들어주시죠?ㅋㅋㅋㅋ 1 new 장범자장 373 0 2017.02.22
890 내가 해외 거주 혼혈인이었으면 좋겠다 1 new 노인은죽어야산다 225 0 2017.02.22
889 한국대학교 해외취업 잘 도와주나요? new 헬조선타아아알출 118 0 2017.02.21
888 자동차 정비 기술이 호주나 캐나다에서 수요가 있을까요? 4 new 수호호홍 627 0 2017.02.20
887 여자가 호주서 노인복지쪽 일하는거 괜찮을까요?조언부탁드려요 2 new 망탱고 354 0 2017.02.19
886 탈조선 계획 실행중..(호주형님 꼭 봐주세용) 1 new 호떡 315 0 2017.02.19
1 - 16 - 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