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오딘
16.08.21
조회 수 1642
추천 수 10
댓글 7








 

외국어 1,2개 정도를 마스터하고,

 

직업으로 쓸 수 있는 기술들.. 프로그래밍, 일러나 포토샵 디자인, 캐드, 용접, 건축설계 등등

 

이런 기술을 하나 익혀둬야 된다.

 

외국어는 100% 완벽하게 마스터할 필요는 없고, 현지인들하고 간단한 대화 가능하도록 익혀두면 된다. 말은 하면서 어휘력이 늘어나는 것이다.

 

 

외국 나가면 별 뾰족한 수 있느냐? 외국 나가면 더 힘들다.

 

이런 구질구질한 협박은 가볍게 무시하면 그만이다.

 

한국에서도 힘들고 외국에서도 힘들다. 다만 일본이나 미국은 사람 직업갖고 차별하지는 않는다.

 

 

 

 

 

 

개인적으로 비추하는 나라는 호주, 필리핀, 그리스, 이탈리아, 영국 등이다.

 

호주는 대도시 밖을 벗어나면 똘끼심한 백인종, 마약과 폭력에 찌든 애보리진(원주민)들이 피곤하게 군다. 물론 그 애보리진들도 진짜 원주민은 아니고, 원주민을 사칭하지만  원주민과 백인 침략자의 혼혈인인 인간들이다.

 

호주 백인들 중에는 영국에서 반역자나 범죄자 취급을 받고 수감된 인간들 + 처벌을 피해 도망온 인간들이 대다수이다. 세금 많이 뜯기는게 싫어서, 종교적 자유를 찾아서 영국 정부에 저항한 미국의 백인들과는 질적으로 다른 인간들이 태반이다.

 

이탈리아나 그리스는 소매치기나 좀도둑이 장난 아니고, 매사에 감정적이고 다혈질적이다. 프랑스도 누군가에게는 혐오스러울 정도이지만 이탈리아나 그리스는 더 심한 편이다.

 

필리핀은 60~80년대는 일본, 90년대 이후에는 한국인 출신 범죄자들이 많이 존재한다. 한국, 일본, 중국에서 도망간 범죄자들이 은근히 많다. 오히려 한국이나 일본, 중국 등에서 도망간 인간들이 현지인들 사주해서 쥐도새도 모르게 암살하거나 테러하는 일이 더러 있다.

 

영국은 차브족이라고 부르는 쓰레기들, 시골출신이거나 임대주택에 사는, 일찍부터 술, 담배, 폭력에 찌든 인간들이며 주로 공장 공돌이, 정비공, 조그만 구멍가게에서 일하는 인간들인데 이놈들도 범죄 라는 개념 자체가 드물다고 한다. 런던이나 몇몇 중소도시, 대도시 빼고는 이 차브족들 때문에 골치가 아프다 한다.

 

 






  • 탈조선중
    16.08.21
    알았으면 언능가 뭘 가타부타 씨부리고 있어
  • 방문자
    16.08.24
    영어 외에 외국어를 하나 더 해 둬야 하나요? 학교에서 중국어 배우고 있기는 한데.. 
  • 씹센비
    16.08.27

    중국어 러시아어 스페인어 아랍어 같은거 정도면 괜찮을 듯해요

    미국 - 스페인어(제2외국어)

    캐나다 - 프랑스어(제2외국어)

  • 방문자
    16.08.27
    독일어는 괜찮나요?
  • 씹센비
    16.08.27
    유럽 쪽으로 가시는게 아니라면 그닥 쓸모가 없다고 판단됩니다. 독일어가 쉬운 편도 아니고..
  • 씹센비
    16.08.27

    솔직히 유럽은 또 져물어가는 태양이 될지도 모르는 상황이기 때문에..

     
    떠오르는 달(중남미, 러시아, 인도)의 언어를 고르세요
  • acasoo
    16.09.03
    좋은글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3 updatefile 헬조선 39484 4 2015.05.28
203 탈조선이 조만간 이루어집니다 4 chokoby 655 8 2017.05.19
외국어 1,2개 하고 직업으로 쓸 기술을 배워둬야 된다 7 오딘 1642 10 2016.08.21
201 한국에 오는 외국인들의 이유가 뭘까요?? 15 update 짱시룸 1597 5 2015.12.18
200 탈조선을 앞둔 고등학생입니다. 너무 기쁩니다. 23 update bluephoenix 4323 9 2017.04.26
199 탈조선 후기 (캐나다) 11 update 벤쿠버 4437 11 2018.06.15
198 [펌] 미국 비숙련직 취업이민 5 씹센비 12581 9 2016.06.12
197 캐나다 영주권 받은 기념 탈조선기 써봄 22 update 오백국 10322 10 2017.05.27
196 캐나다 기술이민 부족 직업군 7 update 씹센비 24062 6 2015.09.05
195 캐나다로 탈조선 후기 4 헬조선에서살아남기2 3295 6 2018.06.29
194 유럽 탈조선중인 후기 7 update 죽창맞을래죽빵맞을래 2666 7 2018.07.05
193 한국인은 탈조선해도 특유의 열등감을 버리기 힘들다 14 update hellrider 4905 12 2016.05.08
192 간략한 이공계 탈조선 후기 (썰포함) 8 코끼리씨 7893 7 2017.07.01
191 아이를 독일로 보내는 방안을 생각중이다. 18 update 베스트프렌드 4753 8 2017.08.10
190 캐나다 밴쿠버 3년차, IT 회사 6개월차 생활하며 느낀점 16 update 카알 17533 18 2017.07.27
189 실패 인생만 경험한 93년생입니다 조언듣고싶어요 14 update 찐보 6470 8 2017.07.23
188 이민의 중요성 7 네애 4777 14 2017.11.14
187 일본유학-취업-이민 상담 고3 (2) 2 비추천누름 2074 10 2017.11.14
186 탈조선이 목표가 아니라 탈조선 후의 삶의 질도 존나 중요함. 34 후회하지말기 7652 17 2017.10.05
185 제발 일본 싫으면 오지 마세요 17 은행나무 7720 25 2017.10.07
184 얘들아 3일뒤 탈조선한다. 39 update bluephoenix 8160 23 2017.07.23
1 - 74 -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