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갈로우
15.08.28
조회 수 856
추천 수 5
댓글 3









많은 사람들의 많은 주장들 잘 봤다.


어떤 사람은 내 주장을 본인 입맛대로 편집해서?

노력충이라고 죽창주자고 선동 하데? ㅋㅋㅋㅋ

노력충이라고 보면 노력충이라고 할수도 있겠지


누누히 이야기 한것처럼

나는 이 헬조선이라는 나라가 어떤 계기로 인해 개선에 이르른다 라고 절대 보지않는다.

악화일로 뿐이야 10년전만 생각을 해도 이렇게 막장은 아니었다


오히려 지금이 좋으니까 지금 즐기라라 떠들고다니는 부류지

전기나 가스같은경우도 말이야 뭐 누군가는 이게 말이되냐 어떻게 이러냐 하는데


"즐길수있을때 지금 즐겨라 나중되면 그렇게도 못하니까" ?이렇게 말하는 부류라는거지


헬조선을 개선시킨다? ㅋㅋㅋ 절대 있을수없다. 백날해도 안되는건 안되는거야

인권변호사 출신 대통령이 혁신하려다가 결국 자살하고만게 이나라인데 뭘

뭐 답없는건 사실이다.

물론뭐 잘되면 좋지. 그런데 내 생각은 그래

개개인들이 시스탬에서 독립해서 잘살게되면 그게 소규모집단이 잘살게되고, 그게 결국 파급력을 가지게 되지않을까

큰 틀을 다 뜯어고치자 이런건 안된다 라고 보는거지


어찌됐건

기득권종자들이 참 시스탬 잘 만들었지. 이렇게 의무는 의무대로 다 이행해주고 권리는 깨끗하게 포기해주니까 얼마나 고마워

아마 탈조선 이민이 붐이다 라고 하면 좋아서 덩실덩실 춤이라도 출걸?


봐봐 출산율 디커플링이니, 생산인구 감소니 지랄을 떨어도

뭐하나 변하는게 있깐??

족같은 애낳으라는 선동 티비 광고나 처하는게 이게 헬조선 현실이거든 ㅋ?

노동인력이야 수입해오면 그만이고

이참에 반동분자들 알아서 탈조선해준다는데 땡큐지


상황이 이러니 이민갈수있으면 이민가는게 효율적이지, 뭐하러 남들생각 까지해? 내몸하나 건사하기도 될까말까한 판국인데말이야

당연한 이야기지


그런데, 나는 그건 싫더라고

물론 나도 한때 탈조선을 심각하게 고민하고 어느정도 실행에 옮겼던 1인으로써 나라도 우선 살자 라는 마음이 없던건 아니야

나만 혼자 살러 가면.. 내 친구들이나 내 핏줄들은 헬조선에서 고문당해야되는데

그생각이 엄청들고 분하더라고?

일단 나는 그런데로 살만했는가봐 ㅋ 주제넘게시리 말이지


그래서 결론에 이르른게

헬조선에서 헬조선으로부터의 독립 이라는거지

내가 만약에 존내 살기싫고 다 싫다 했으면? 뒤도안보고 탈조선했겠지 ㅋ


잡설이 길었네

다음편부터는 본론을 이야기할게












  • 씹센비
    15.08.28
    죽창 누구냐 장미냐?
  • 들풀
    15.08.28
    핏줄이고 남이고 뭐고 떠나서,

    지가 탈조선 거부하는데.

    평안감사도 저 싫으면 그만.

    지 인생 헬조센에 착취당해서 숨줄 끊어질 때까지

    국뽕에 취해서, 탈출 안 할 새끼들한테

    무슨 탈조선.



    플라톤이 말하기를

    동굴 속에서 의자에 앉혀서

    그림자만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자들이 있는데

    그들 중에서 동굴에서 탈출해서

    바깥세상을 보고와서

    좋은 것을 알고,

    자기 동료들에게 같이 동굴 밖으로

    나가자고 해도

    못 알아듣는다.

    왜냐?

    경험한 적이 없거든.



    그런 놈들은

    애국기나 빨아제끼면서,

    피나 빨리면서 살다가

    훗날 겨우 정신차렸을 때,

    탈조센생각이 그리워졌을 때,

    국뽕 한대 쳐맞고 썩어 문드러져야지.

    돼지에게는 돼지죽이지.

    그렇게 피빨리면서도 정신 못차리고

    아귀처럼 서로 물어뜯어대는데 정신팔려서

    자기행복도 못 찾고 살다가,

    하루살이처럼 죽어라.



    새로운 언어를 배우면서

    얼마나 세상에 많은 가치관과

    관점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되면

    다 부질없는 짓거리라는 것을

    알텐데 말이야...
  • shittygooks
    15.08.28
    탈조선 하더라도 복수는 하고 탈조선 하자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2 updatefile 헬조선 38495 4 2015.05.28
394 오늘도 감격에 눈물이 흐르는군... 6 update 구원자 891 7 2015.07.31
393 못사는 동네, 시골은 피해라. 9 오딘 3073 6 2015.08.01
392 세뇌된 영어교육에서 탈조선해보자. 16 update 들풀 3502 6 2015.08.08
391 한국이 무슨 2만 8천불 국가인가? 헬조센이 살기 힘든 이유 txt. 7 탈죠센선봉장 1766 5 2015.07.22
390 창의적인 탈조센 방법 하나 추천합니다. 6 탈죠센선봉장 1653 5 2015.07.30
389 다시는 이 사이트에 발 붙이지 않겠다. 10 카를슈바르츠실트 1968 5 2015.07.28
388 탈조선하려면 집단, 조직보다 나 자신부터 먼저 챙겨라. 7 오딘 1110 5 2015.08.14
387 탈조선 기술이민 잘 되는 직 있나요? 6 헬조센노예사육장 1401 5 2015.08.17
386 미국 공화 대선주자들, 너도나도 '황당' 이민공약 7 민족주의진짜싫다 634 5 2015.08.31
385 자식의 탈조선을 꿈꾸는 예비 부모들에게 하고 싶은 꿀팁. 17 들풀 1268 5 2015.08.21
384 공교육이 쓰레기라는건 왜져? 15 크리스탈 881 5 2015.08.23
383 해외기업으로 이직 어떻게 하나요 5 거북기린 1036 5 2015.08.23
382 일본으로 탈조선에 대한 조언이 필요합니다 10 메가맨 890 6 2015.08.28
이민만이 탈조선이 아니다 -2 3 갈로우 856 5 2015.08.28
380 프랑스로 탈조선은 어떤가요? 10 푸엘로 1064 5 2015.08.29
379 미국 이민이라 그러면 사람들이 다 비숙련직 취업 이민 밖에 생각안하던데(미국 이민 정보) 2 씹센비 1816 5 2015.08.30
378 탈조선 생각하는데 제직업이 참 애매합니다 1 쓰나 1265 5 2015.09.07
377 후쿠시마 원전 상황.. 8 toe2head 1682 5 2015.09.09
376 덴마크에 관한 유튜브 동영상 2 독화살 808 5 2015.09.11
375 미국 vs 호주 vs 캐나다 어디가 좋다고 생각하십니까? 25 들풀 13615 6 2015.09.12
1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