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오딘
16.08.21
조회 수 1623
추천 수 10
댓글 7








 

외국어 1,2개 정도를 마스터하고,

 

직업으로 쓸 수 있는 기술들.. 프로그래밍, 일러나 포토샵 디자인, 캐드, 용접, 건축설계 등등

 

이런 기술을 하나 익혀둬야 된다.

 

외국어는 100% 완벽하게 마스터할 필요는 없고, 현지인들하고 간단한 대화 가능하도록 익혀두면 된다. 말은 하면서 어휘력이 늘어나는 것이다.

 

 

외국 나가면 별 뾰족한 수 있느냐? 외국 나가면 더 힘들다.

 

이런 구질구질한 협박은 가볍게 무시하면 그만이다.

 

한국에서도 힘들고 외국에서도 힘들다. 다만 일본이나 미국은 사람 직업갖고 차별하지는 않는다.

 

 

 

 

 

 

개인적으로 비추하는 나라는 호주, 필리핀, 그리스, 이탈리아, 영국 등이다.

 

호주는 대도시 밖을 벗어나면 똘끼심한 백인종, 마약과 폭력에 찌든 애보리진(원주민)들이 피곤하게 군다. 물론 그 애보리진들도 진짜 원주민은 아니고, 원주민을 사칭하지만  원주민과 백인 침략자의 혼혈인인 인간들이다.

 

호주 백인들 중에는 영국에서 반역자나 범죄자 취급을 받고 수감된 인간들 + 처벌을 피해 도망온 인간들이 대다수이다. 세금 많이 뜯기는게 싫어서, 종교적 자유를 찾아서 영국 정부에 저항한 미국의 백인들과는 질적으로 다른 인간들이 태반이다.

 

이탈리아나 그리스는 소매치기나 좀도둑이 장난 아니고, 매사에 감정적이고 다혈질적이다. 프랑스도 누군가에게는 혐오스러울 정도이지만 이탈리아나 그리스는 더 심한 편이다.

 

필리핀은 60~80년대는 일본, 90년대 이후에는 한국인 출신 범죄자들이 많이 존재한다. 한국, 일본, 중국에서 도망간 범죄자들이 은근히 많다. 오히려 한국이나 일본, 중국 등에서 도망간 인간들이 현지인들 사주해서 쥐도새도 모르게 암살하거나 테러하는 일이 더러 있다.

 

영국은 차브족이라고 부르는 쓰레기들, 시골출신이거나 임대주택에 사는, 일찍부터 술, 담배, 폭력에 찌든 인간들이며 주로 공장 공돌이, 정비공, 조그만 구멍가게에서 일하는 인간들인데 이놈들도 범죄 라는 개념 자체가 드물다고 한다. 런던이나 몇몇 중소도시, 대도시 빼고는 이 차브족들 때문에 골치가 아프다 한다.

 

 






  • 탈조선중
    16.08.21
    알았으면 언능가 뭘 가타부타 씨부리고 있어
  • 방문자
    16.08.24
    영어 외에 외국어를 하나 더 해 둬야 하나요? 학교에서 중국어 배우고 있기는 한데.. 
  • 씹센비
    16.08.27

    중국어 러시아어 스페인어 아랍어 같은거 정도면 괜찮을 듯해요

    미국 - 스페인어(제2외국어)

    캐나다 - 프랑스어(제2외국어)

  • 방문자
    16.08.27
    독일어는 괜찮나요?
  • 씹센비
    16.08.27
    유럽 쪽으로 가시는게 아니라면 그닥 쓸모가 없다고 판단됩니다. 독일어가 쉬운 편도 아니고..
  • 씹센비
    16.08.27

    솔직히 유럽은 또 져물어가는 태양이 될지도 모르는 상황이기 때문에..

     
    떠오르는 달(중남미, 러시아, 인도)의 언어를 고르세요
  • acasoo
    16.09.03
    좋은글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조회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2 file 헬조선 38869 4 2015.05.28
396 일본에서 취업하는 과정 3 file 미러 59712 14 2016.02.12
395 어떤 언어든 6개월만에 마스터할 수 있다(강연) 13 우리의소원은탈조선 49296 16 2015.10.05
394 대기업 인사 담당자가 쓰는 헬조선 직장 취직하기 42 잭잭 49264 23 2015.09.30
393 미국 이민 정말 쉽습니다 16 악령 42899 22 2015.08.13
392 호주 생활 9년차 혐한인 입니다. 66 ActDavy 39107 40 2016.07.10
391 어학공부에 도움 될 만한 사이트 모음.TXT 3 정대만 29847 13 2015.08.31
390 [펌] 용접사로 캐나다 알버타 취업이민 왔습니다 18 file 싸다코 28650 31 2015.12.01
389 프랑스, 캐나다, 독일 난민신청 후기 (+병역거부자 분들에게 조언) 136 시바프랑스 25686 25 2017.08.13
388 독일 이민 프로그램(2년만에 영주권 취득) 퍼옴 6 씹센비 24610 8 2015.09.05
387 홍콩으로 탈조선 8개월째, 후기 54 조선소녀v 23941 34 2016.12.19
386 캐나다 기술이민 부족 직업군 7 update 씹센비 23847 6 2015.09.05
385 캐나다 이민의 황금시대는 끝난 듯 합니다. 19 ersi 22757 16 2015.09.16
384 석사이상의 탈조선 방법 - 특히 고등학생에게 드리는 글 18 녹두장군 21549 19 2016.05.08
383 영국으로 탈조선 후 바뀐것 30 북대서양조약기구 17666 24 2016.11.27
382 캐나다 밴쿠버 3년차, IT 회사 6개월차 생활하며 느낀점 16 update 카알 16838 18 2017.07.27
381 탈조센 5년차 28 누나믿고세워 16694 18 2015.08.12
380 젊고 패기있는 형들, 캐나다 주정부이민 추천합니다. 20 내목표는탈조선 16648 16 2016.04.02
379 헬조선이라는 것에 동의. 답은.. [현직 전공의] 27 전공의 16169 27 2015.07.26
378 왜 쉬운 미국으로는 생각을 안하시는지.. 45 update 랍스터배꼽 15648 17 2015.08.29
1 -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