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이것도 무시 못할 팩터인데...

 

숨쉬기 개 거북함.. ㅎㅎㅎ






  • chokoby
    18.01.08
    무시 못 할 이유 중 하나라는데 동감합니다.
    겨울철 서울역 앞에서 퇴근 후 버스 기다릴때 자욱한 미세먼지를 보고 자식낳고 키울 환경인가 심각히 생각했지요. 다행히도 운이 닿아 지금은 독일 스투트가르트에서 살고 있습니다. 여기도 공업도시라 미세먼지가 있다고 하는데 한국에 비하면 상쾌할 뿐입니다.
  • 여기 도쿄 서쪽인데 공기 너무너무 맑다. 시야가 마치 개안한것처럼 또렷함. 매일아침 초미세먼지 지수 체크하는데 거의 한자릿수 유지.. 높아봐야 20대? 서울은 제일 낮을때가 20~30이고 높으면 150도 막 돌파하니까.. 방사능 드립 치면서 일본 공기 걱정하는 새끼들 보면 이새끼들 뇌가 있긴 한건가 의심스럽지ㅋㅋ 
  • 벨아미
    18.01.17
    캐나다 1년 워홀 해봤는데 그때 자연이 인간에게 주는 행복을 절실히 느끼고옴. 그래서 헬조선 미세먼지만 보면 한숨나오고 다시 갈 생각만 하게되네요ㅜㅜ 캐나다는 뭔가 하늘과 공기가 맑아보이는게 시각적으로도 느껴지고 햇살도 좋고 밖에 나가면 그냥 기분 좋아질때가 많아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3 updatefile 헬조선 39442 4 2015.05.28
1665 흠.... 탈조선 준비를 13 양송이스프 625 6 2015.10.13
1664 흙수저가 탈조선이 가능함? 4 mufark 752 5 2016.05.25
1663 흙수저 예체능 어떻게 살아 남을까? 6 유통기한 3465 15 2015.09.14
1662 흙수저 서울 중위권 이과대학 탈조선 질문드립니다. 12 EAgleOwl 1928 5 2017.08.05
1661 흔히들 말하는 흙수저 입니다 5 탄포포 911 5 2016.08.14
1660 후쿠시마 원전 상황.. 8 toe2head 1676 5 2015.09.09
1659 화학 화학공학계열 대학재학생 일본 취직 질문입니다. 1 가오나시 529 5 2017.07.20
1658 화공과 학부생 현실적인 탈조선 조언 부탁드립니다. 1 화학공학과 367 5 2015.12.15
1657 홍콩이나 싱가폴 가고싶습니다.. 4 Accounting 795 5 2017.08.25
1656 홍콩으로 탈헬하려 하는데 조언좀. 12 탈죠 1516 5 2015.09.24
1655 홍콩으로 탈조선 8개월째, 후기 55 update 조선소녀v 24357 35 2016.12.19
1654 홍콩 요리사 취업에 관하여 질문드립니다 file Lee 133 5 2018.01.10
1653 홍세화는 30년을 앞선 탈조선의 선각자다. 21 AndyDufresne 2611 15 2015.09.27
1652 홈쇼핑에 나온 이민상품 8 file 잭잭 6395 28 2016.01.29
1651 혹시나 사이트에 계시다면 탈조센 성공하신 분들 및 게임계 종사자나 그 관련자분들에게 질문이 있습니다. 9 깨우친머가리 426 5 2015.08.22
1650 혹시 타일에 대해서 아시는분? 12 게임부터끊자 2191 5 2015.11.22
1649 혹시 이사이트에서 미국 RN(RegisterdNurse) 계획 하시는분있나요? 8 Countryboy 435 5 2016.07.01
1648 혹시 이민 준비중이신 대학생이나 20대 대학졸업자분 계신가요? 2 이민이알고싶습니다 651 5 2016.02.17
1647 혹시 여기서 중남미쪽으로 이민 가신분 없으십니까? 1 Porteño 422 5 2016.06.30
1646 혹시 여기 갓독일 이민 성공한 갓탈센징 있음? 7 씹센징탈죠센 1834 5 2015.07.30
1 -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