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지고쿠데스
18.04.15
조회 수 171
추천 수 0
댓글 2








한국 GDP 대비 가계·기업부채 비율, 임계치 넘어섰다

WEF 기준 임계치보다 각각 19.4%P 높아
현대경제硏 보고서…"미 금리 인상 등으로 신흥국 리스크 커질 수도"

 

가계부채 고위험가구 급증 (PG)
가계부채 고위험가구 급증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한국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가계, 기업부채가 임계치를 훌쩍 뛰어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정책 금리 인상 등 글로벌 유동성 축소가 본격화하는 가운데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자금이 많이 풀린 신흥국을 중심으로 금융 불안이 확대할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됐다.

현대경제연구원은 15일 발표한 '신흥국발(發) 부채 위기 오나?'라는 보고서에서 지난해 3분기 기준으로 한국의 GDP 대비 기업부채는 99.4%라고 밝혔다.

세계경제포럼(WEF)에선 GDP 대비 기업부채의 임계치를 80%로 보고 있는데 한국은 이보다 19.4%포인트나 높은 수준이다.

선진국과 신흥국을 비교하면 GDP 대비 기업부채는 신흥국에서 더 큰 폭으로 늘었다.

신흥국의 GDP 대비 기업부채는 2008년 56.2%에서 지난해 104.3%로 48.1%포인트 확대됐다. 선진국은 같은 기간 86.8%에서 91.7%로 상승했다.

GDP 대비 가계부채도 한국이 작년 3분기 94.4%로 역시 임계치(75%)를 19.4%포인트 넘어섰다.

한국의 가계부채 증가속도는 빠른 편이었다.

한국의 GDP 대비 가계부채는 2008년 3분기 73.9%에서 지난해 3분기까지 20.5%포인트 확대됐다.

증가 폭은 주요 43개국 가운데 노르웨이(30.8%포인트), 중국(29.6%포인트), 태국(23.8%포인트), 스위스(22.9%포인트) 다음으로 높았다.

선진국, 신흥국으로 보면 신흥국의 GDP 대비 가계부채는 지난해 38.9%에 그쳤지만 2008년과 견줘 19.3%포인트나 상승했다.

같은 기간 선진국(75.7%→76.2%)보다 증가속도가 빨랐다.

 

 

보고서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주요국이 마이너스 금리, 양적 완화 정책을 펼치며 신흥국 위주로 글로벌 유동성이 늘었다고 분석했다.

미국, 일본, 독일, 프랑스 등 선진국 22개국과 중국, 브라질, 러시아 등 신흥국 21개국 등 총 43개국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신흥국의 GDP 대비 민간신용은 2009년 99.1%에서 2017년 143.2%로 44.1%포인트나 확대됐다.

같은 기간 선진국이 8.4%포인트 감소한 것과 대조를 이뤘다.

민간신용 확대에 따른 위기 위험 국가 16개국 중 12개국이 중국, 인도네시아 등 신흥국이기도 했다.

자산시장 상황을 보면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채권자금이 신흥국에 쏠린 것으로 나타났다.

신흥국 국채금리와 미국 장기 국채금리 격차를 의미하는 EMBI(Emerging Market Bond Index) 스프레드는 2016년 이후 내림세를 지속했다.

글로벌 유동성 확대로 안전자산 선호 심리가 완화하며 신흥국 채권 투자가 확대돼 신흥국 국채금리가 떨어졌기 때문이다.

보고서는 미국의 정책 금리 인상으로 글로벌 유동성 축소가 시작됨에 따라 신흥국이 취약 고리가 될 수 있다며 우려했다.

보고서를 작성한 박용정 선임연구원은 "미국에 이어 전 세계적으로 금융·통화정책 정상화가 이뤄질 경우 글로벌 유동성 축소 및 신흥국발 신용위기 발생 가능성이 크다"며 사전 대응 노력을 강조했다.

이어 "한국 경제는 단기외채, 보유외환, 국가신용등급 등 대외부문뿐 아니라 재정수지, 정부부채 등 대내 부문 건전성 지표를 양호하게 관리해 외부 충격에 강한 펀더멘털을 유지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email protected]






  • 응 저거보다 더심각해
  • DireK
    18.04.15
    좃소기업은 돈도 못 빌리는데, 부채는 누가 다 지는겨?

    삼성개새끼덜이 반도체 기기 한대가 1500억 그래서 공정에 10개깔면 1조5천억짜리다.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ekdskrnl07&logNo=221192305355

    그런데, EUV한대로 하루에 겨우 웨이퍼 2800개 깎는다. 이건 생산성이 똥망이라서 삼성반도체 한동에만 천대넣으면 150조다. 이걸 10동 지으면 1500조. ㅋㅋㅋㅋㅋ 한국부채가 왜 느는지 이해가 되냐?


    그 외에는 소소하게 재벌3세 새끼덜 뭐 사업 좀 소소하게 한다고 사금고마냥 대출해가는 돈 있고 그런 거다. 그 지랄하다가 나중에 안 되면 배째라고 제2의 imf일으켜서는 먹튀하면 된다는게 삼성마인드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7000 0 2015.09.21
17024 헬조선에서 '깨끗한정치'를 할수없는이유. 5 new 헬조선은언제나아질까? 112 5 2018.05.13
17023 종교인들의 성소수자 차별에 대해 진중권의 일침 new 노인 35 1 2018.05.13
17022 인구부족일수록 , 모병제로 전환해야되는데. 3 new 헬조선은언제나아질까? 85 3 2018.05.13
17021 군인에대한 대우가 안좋은 헬조선. 5 new 헬조선은언제나아질까? 101 2 2018.05.13
17020 기술자.예술가 배척하는 헬조선은 답없다. 5 new 헬조선은언제나아질까? 104 3 2018.05.13
17019 먹으면 안되는데 한국인들은 먹는 음식 1 newfile 노인 115 3 2018.05.13
17018 한국의 도로관리 엉망이라고 본다. 4 new 헬조선은언제나아질까? 72 1 2018.05.13
17017 외국인에게 직접 ‘외국인’이라고 단어 쓰는 것은 명백한 인종 차별이다(퍼옴) newfile 노인 19 2 2018.05.13
17016 선넘으면 폭력으로 대응하는것 정당행위로 인정해야 한다 봄. 예전엔 이랫나?ㅇ 1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23 0 2018.05.13
17015 한국에서 좋게 넘어가고 하면 끝없이 계속 무례하게 굴고 선 넘고 그러지?  5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101 1 2018.05.13
17014 텐구=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마인츠에게 2 new 노인 46 0 2018.05.13
17013 살인충동 구타충동 일어나게 하는새끼 살인 구타 고문 불구만들기 등 하는거 정당행위로 인정해야 하지 않냐.ㅇ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20 0 2018.05.13
17012 헬조선 10대 미혼모들한테 꼭 있어야 하는 제도 newfile 노인 68 0 2018.05.13
17011 러시아 식사 매너가 뭐 대수롭게 여기냐? 8 newfile 노인 80 3 2018.05.13
17010 한국 자칭 보수, 자칭 진보들에게 new 노인 22 0 2018.05.13
17009 엄마, 아빠를 이름으로 부르는 나라 6 newfile 노인 118 1 2018.05.13
17008 한국에 진짜 진보와 보수가 없는 이유 new 노인 35 2 2018.05.13
17007 역시 헬조선, 얼마나 외국인 대우가 안좋으면 이런 기사가 나왔을까 1 new 노인 82 1 2018.05.13
17006 백인 흑인 똥양인 팩트 1 new 가이우스옥타비아누스 171 0 2018.05.12
17005 정신병자 조3센징들 예전에 다큐프로에서 이따구로 지껄이던것도 잇엇지 ㅋㅋ 9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118 0 2018.0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