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교착상태
16.11.11
조회 수 317
추천 수 10
댓글 5








내가 30살쯤? 아마 그정더 시기 전후인거 같은데

 

그때에 비로서 나는 조선에 대해서 생각하는걸 포기하기 시작했지.

 

 

그 이유는 간단한데

 

사실 조센 징이 어떻하고 미래가 어떻게 흘러가는지를 파악하고

해봐야 아무것도 변하지가 않는다는 것울 알게됬거든.

 

그것은 참으로 나에게 크나큰 고통이었고 슬픔이었다.

 

 

그래서 나는 생각하는걸 포기했다.

 

 

조센 징이 어떻고 하는것을 암만 생각해봐야 변하는 것은 없는 것이니까.

 

그 후 이것을 체득하는데 몇년의 시간이 흘러가다가

 

역갤을 통해 비로서 조센 징과 센징 사회에 대해서 아무 생각을 안할수가 있게되었지.

 

그야말로 번뇌로부터의 해방과 같은 것이였어.

 

그래서 나는 아무생각을 하지 않는다.

왜냐면 아무생각이 없으니까.

 

단지 최종결론만을 가지고 있는데

 

그냥 그것은 조샌 징을 죽이면 된다는 간단한 진리인 것이지.

 

 

그래서 나는 박근혜가 무슨 짓울 하던, 떡검에 무슨 부패가 있던

언론이 무슨 개소리를 하던 전혀 관심을 안갖게 되었다.

 

그리고 안 사실인데

 

조 센징 사회에서는 그냥 나만 잘살면 되고 나만 잘되면 되는 게 맞는거라는거다.

 

물론 이게 개새끼인건 맞다.

하지만 흑화되어 하는 말이라면 이게 진리인거다.

 

그냥 조센 징 사회에서는 나만 잘 살면되.

그것 이외에는 아무런 가치가 없다.

 

벌래들은 그냥 벌래처럼 죽도록 내어버려두라.

이것이 자연의 이치에 맞는것 아니겠냐.

 

구원을 위해 힘쓰는 자는 어리석은 자다.

 

가장 가치없는 것을 위하여 일하는 것이지.

 






  • john
    16.11.11
    라고 좀비가 말하지만 좀비의 말은 들을 필요가 없지. 그저 짖을 뿐.
  • 귀군~~

    우리의 할배,할매들께서 그 형극(荊棘)들을 삼제(芟除)하시고, 피로써.....목숨을 바쳐 만든 "공화국"이라는 그 개념과 실체가 현대에서는 변형된 봉건국가가 되고 있네그려 ㅠㅠ

    특히 헬조선에서는 더욱 그려하이

    귀군!!!

    헬조선 봉건사회에서의 제군들의 좌절,무기력,고통,분노 등을 충분히 이해하며 동감하며 연민의 마음을 금할 수 없네.

    그러나 자포자기는 말며, 한 줄기나마 희망을 가지란 말밖에 할 말이 없네.

    이 나라와 사회의 어르신으로서, 본인은 귀군에게 면목이 없네그려.

    살기좋은 세상을.... 귀군에게 물러주어야하는데, 살기 힘든 사회속에... 귀군을 있게한 것을, 무한히 안타깝게 생각하며 사죄하네.

    최순실이니 박근혜게이트니 이런 어처구니 없는 일이 벌어

    진 것도 이 할배 (라인 and 틀딱.. 둘다 ^^)세대의 잘못일세. 이 사건들을 보는 귀군은 얼마나 실망하고 좌절했겠나!!

    난 지난 대선때 기권했다네. 찍은 후보가 없었지.

    이정희후보를 짝으려 했는데 중도사퇴해서리~~

    다음 선거때는 꼭 이정희.노회찬.심상정.이재명 등 이런 분들께 투표할걸세~ 이번엔 기권안하리~~~

     

    註} 1.형극(荊棘): 나무의 온갖 가시. 고난.

           2.삼제(芟除): 풀을 깎듯이 없애 버림

  • ORATOR
    16.11.11
    옳은 비관주의라 마음에 파고든다. 
  • 16.11.11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918 0 2015.09.21
9360 트럼프의 당선요인 (오바마정부가 상당히 오버했네요) 10 new 코스모스꽃향기 261 10 2016.11.11
9359 제사문화 찬양질하는 유교탈레반 (사실 대다수 조센 징들) 씨발년놈들에게. 10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224 6 2016.11.11
9358 유교 사상이라는게 사실 별로 어렵지 않은 개념입니다. 5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241 5 2016.11.11
9357 헬조선 내란 1 new 심영의짜씩 113 3 2016.11.11
9356 우리 다 같이 말아 먹자는...... new Ninja 93 2 2016.11.11
나는 사실 생각하는걸 포기했다. 5 new 교착상태 317 10 2016.11.11
9354 트럼프 당선과, korean 들의 필연적 침몰 16 new 와튼스쿨? 381 5 2016.11.10
9353 국민의 수준이 최순실게이트(실은 박근혜게이트)를 불러 온 것인가요? 8 new 코스모스꽃향기 141 2 2016.11.10
9352 용과 짐승과 거짓 선지자 6 newfile john 312 10 2016.11.10
9351 남의 단점을 지적하며 본인이 원하는 모습으로 "바뀌길" 강요하는 엘조선인들 3 new 인피너스 225 5 2016.11.10
9350 이 동영상 끝까지 보세요. 지식인이란 이런 모습이군요 3 new 코스모스꽃향기 147 0 2016.11.10
9349 4까지 있는사람과 4까지 없는사람 2 new 하오마루5 156 1 2016.11.10
9348 자신감 있게 살아라???? 2 new 하오마루5 134 1 2016.11.10
9347 노력해라... 그러면.. 얻을것이다. 3 new 하오마루5 87 1 2016.11.10
9346 역시 헬조선이네요 11 new Kaboyi 287 8 2016.11.10
9345 트루먼보다 이승만을 더좋아한 맥아더의 다음생애 운명 1 newfile 감옥안의사회 170 0 2016.11.10
9344 난민 신청했다가 헬조선 깨닫고 집에 보내달랬다가 못 간 케냐인 4 new 다프 224 7 2016.11.10
9343 아름다운세상 1 new 하오마루5 43 2 2016.11.10
9342 한국과 중국은 왜 손을 잡는가? 이유는 둘 다 나치이기 때문이란다. 4 new john 290 6 2016.11.10
9341 내가 좋아하는 제품중 한가지도 한국산은 없단걸 새삼 느꼈다 8 new 노호호호력 167 3 2016.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