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헬조선에 2명의 청년이 살았으며, 한명은 열정과 노력을 가진 이상주의자였고 한명은 그냥 모든걸 포기한 현실주의자였다

 

 

 

 

 

 

Q. 조금만 노력을 한다면 인생이 나아질거라 믿는가?

 

 

이상주의자: 아무리 낮은 위치에 있어도 노력하고 열심히 살아가면 언젠가는 높은 위치로 상승할수 있다고 믿는다.

 

현실주의자: 어차피 사회는 우리를 차별한다. 헬조선은 자본주의에 물든 개들이 아닌가?

 

 

Q. 당신은 돈이 많지도 않고, 얼굴이 크게 잘생기지도 않고, 주변에 빽도 없지 않는가?

 

 

이상주의자: 그것이 문제될게 있는가? 하늘은 스스로 노력하는 자를 돕는다.

 

현실주의자: 사회는 나에게 너무 부당하다. 사회 시스템과 인식을 전부 뿌리뽑아야 한다.

 

 

 Q. 당신이 헬조선에서 태어난거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

 

 

이상주의자: 단지 노력을 좀 해야할뿐, 굶주리는 아프리카에 비해서는 비교적 풍족하게 살고 있다고 믿는다.

 

현실주의자: 헬조선 신분제의 수저계급론은 아무리 발버둥쳐도 벗어날수가 없다. 밑바닥은 밑바닥답게 짜져있는다.

 

 

Q. 결혼을 잘 할수 있다고 생각하는가?

 

 

이상주의자: 열정과 노력으로 하루를 살아간다면 예쁘고 착한 여자가 다가와줄거라 믿는다.

 

현실주의자: 헬조선의 여자들은 전부 걸레와 김치년이다. 돈 없는 남자는 만나주지도 않는다.

 

 

Q. 신이 당신을 도울거라고 믿는가?

 

 

이상주의자: 신이 잠시 내게 이런 시련을 주는 것이다. 신은 나에게 축복과 영광을 돌릴거라고 믿는다.

 

현실주의자: 신은 죽었다.

 

 

Q. 당신들의 미래는 어떤가?

 

 

이상주의자: 잠시 뼈빠지게 고생하며 일하고 모은 돈으로 은퇴를 하여 호화롭게 살 생각이다.

 

현실주의자: 어차피 탁상공론이다.

 

 

Q. 당신들은 어떻게 인생을 바꿀 것인가?

 

 

이상주의자: 자본주의 사회인 만큼 노력에 노력을 거듭하여 성공할것이다.

 

현실주의자: 헬조선의 개같은 시스템과 사람들의 인식이 바뀌지 않는 한 불가능하다.

 

 

 

 

 

 

 

 

 

 

 

 

 

 

 

 

 

그래서 몇년 뒤...

 

 

 

 

 

 

 

 

 

 

 

 

 

 

 

 

 

 

 

이상주의자는 열정과 노력을 했지만 취업이 쉽지 않았고 결국에 치킨집의 사장님이 되었다. 현실주의자는 취직을 못해 백수로 살게 되었고, 편의점에서 계약직을 하면서 인생을 살게 되었다. (그리고 현실주의자의 치킨집에서 알바로 고용하려고 했으나 체면이 딸린다고 거절하였다)

 

노력하면 기껏해야 치킨집 사장, 노력 안하면 백수에 계약직... 이런 나라에서 살고 싶으신가요?? 제가 외국에 몇번 다녀왔더니 헬조선이 이렇게 열등하구나 했죠. 

 






  • 금수저 아니면 결론은 거기서 거기네요 ...
  • Crusades
    16.10.16
    신마저도 돕지 않는다면 그냥저냥 사는 게 낫겠다. 
  • 노오력을 해도 마찬가지 안해도 마찬가지면, 노오력을 안하는 게 나을 수도 있습니다.

    노오력을 하는 것도 시간과 비용이 들어가는데, 안하면 그걸가지고 놀 수 있을테니까요.
     
     
    애초에 계급사회인 헬조선에서는 금수저 아니면 희망이 없으며, 이론적으로는 자살하는 게 가장 효율적입니다.
    오히려 대규모 집단자살이 유행으로 번지지 않는 게 더 이상한 거 같기도 하네요.
  • 보메
    16.10.16
    자판기에서 안락사약을 판매하면 청년들 씨가 마를겁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5143 0 2015.09.21
9075 이젠 구호물품까지...한국 구호물품 감동실화 3 newfile 새장수 180 6 2016.10.16
9074 김제동 군대 영창사건을 보면서 생각난 본인의 군대시절 일화 5 new 불반도시민 385 5 2016.10.16
9073 게임안에서 어떤놈이 자기 군대간게 자랑스럽다면서 미필들은 꺼지라하는거 보고 진짜 웃겻다..<> 9 new 安倍晴明 248 6 2016.10.16
9072 서양식단을 배우고 싶다 13 new 박멸장인세스코 326 5 2016.10.16
9071 극단적인 혐한 새끼들도 죽창의 대상이다. 15 new 아나코캐피탈리즘 302 3 2016.10.16
9070 이념은 피보다 진하다 new 아나코캐피탈리즘 196 1 2016.10.16
9069 폭력적 투쟁, 처단, 암살 따위를 이야기하면 5 new 박멸장인세스코 77 1 2016.10.16
9068 중요한건 현제 지금 우리가 하는 행동이라는 거지. 8 new 아나코캐피탈리즘 174 2 2016.10.16
9067 니들 뭔가 착각하고 있다. 10 new 아나코캐피탈리즘 245 1 2016.10.16
9066 운영자가 국뽕이나 국정원관계자가아니라면 3 new 박멸장인세스코 134 4 2016.10.16
9065 힘든하루 애완동물 사진이나 동영상을 보는걸로 완화시킬수 있ji 3 new 安倍晴明 159 4 2016.10.16
9064 나는 완전한 마인드 탈조센을 이뤘음. 15 new 박멸장인세스코 252 4 2016.10.16
9063 캐나다 이민은 안가는게 좋을듯 new sddsadsa 222 0 2016.10.16
9062 캐나다 경제 장기적인 전망을 어떻게 보시나요? 1 new sddsadsa 200 0 2016.10.16
(논평) 헬조선은 노오력을 해도 노오력을 안해도 답이 없다 4 new 평등 244 7 2016.10.16
9060 국뽕- 일뽕과의 전쟁이 초등애들 한테까지 번졌다고.? 예전부터 있었구만. new 기무라준이치로 183 2 2016.10.16
9059 사상과 프락치의 기원 4 new john 205 4 2016.10.16
9058 헬조선의 정치성향에 대해 궁금한게 있습니다 14 new 평등 213 1 2016.10.16
9057 보호받지 못하는 파견 노동자 4 new 미개한반도미개한망국미개한인민해방전선 187 8 2016.10.16
9056 존 님 질문있어요 4 new 씹센비 162 0 2016.1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