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오딘
16.08.21
조회 수 161
추천 수 10
댓글 3








부모와 나는 다른 사람인가? 그렇다.

 

마찬가지로 자식들도 당연히 나하고는 다른 사람이다.

 

부모가 자식을 자기 물건취급 하는 것 만큼이나 문제점은, 부모를 내 부모, 내 아빠, 내 엄마로만 보고 무조건 나를 위해 희생하고, 양보하기만을 바란다는 점이다. 이건 문제다.

 

부모는 부모고 나는 나라고 선을 긋고 본 사람이 있긴 있었다. 역시 윤치호..

 

 

영어로 쓴 일기를 보면 간혹 아버지를 윤웅렬 씨, 어머니를 이정무 씨 라고 칭한 부분이 있다.

 

우리 아버님 우리 어머님, 선고 선비 부친 모친 하며 어려워하던게 조선시대. 그런 1890년대 조선시대에 아버지를 윤웅렬씨, 어머니 이정무씨 라고 하는 것을 보면

 

그는 그 시대에 벌써 아빠는 아빠, 엄마는 엄마, 나는 나 이렇게 구분해서 봤던 것이다.

 

윤치호 일기의 흥미로운 부분을 보면, 자기 아버지가 말로는 개혁을 말하면서도 아무것도 하지 않고 비양심적이라고 디스한 것이라던가, 아버지 윤웅렬이 개화파와 손잡으면서도 수구당에도 줄을 대놓은 것을 디스하는 내용도 나온다.

 

그래도 걸리는 부분이 있었나 보다.

 

다만 my father 라고 하지 않고 mon fere라고 프랑스어로 쓴 것 보면, 그래도 아버지라고 해도 잘못한게 있으면 디스를 했지만 나름 걸리는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

 

 

윤치호는 1890년대에 이미 자기 아버지를 한 사람의 인간, 자기 어머니를 한 사람의 여자로 구별해서 본 것이다. 부모를 나 하고 구별해서 본 것이다.

 

자기 부모도 객관적으로 한 사람의 인간으로 구별해서 본 인물은 윤치호 이후로 몇명이나 될까?






  • 윤치호 이분 좀 난 사람인듯..
  • 오딘
    16.08.21

    뭔가 생각이 다른 사람인 것 같습니다. 그러니 사촌동생들이 조카 결혼식 사치스럽게 한다고 꼴깝한다고 폭풍디스를 했겠죠?

    그시대에 박인덕이 남편 잘못만나서 이혼한 것도 옹호하고, 나혜석까지 옹호했다 하니깐요.

  • 탈조선중
    16.08.21
    근데 의외로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이 있긴하더군요,
    김어준같은경우도 그랬고, 저도 그냥 자연스레 그렇게 생각하는게 오히려 그들을 존중하는거란 생각에 전화번호부에 항상 이름으로 저장했었습니다. 나중에 제 폰보고는 아버지라고 바꾸라고 한거보면 그게 무슨의미인지모르는거같더군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939 0 2015.09.21
8365 헬조선 학교 3 new 심영의짜씩 171 0 2016.08.22
8364 당신이 전장에서 좀 더 버티기 위해서는... 9 newfile 블레이징 360 5 2016.08.21
8363 김치 3 new 지옥을노래하는시인 129 7 2016.08.21
8362 놀고있으면 죄책감? 뿌리깊은 노예근성탓? 2 new 곰발바닥 237 5 2016.08.21
8361 몽환 new 지옥을노래하는시인 37 2 2016.08.21
8360 피해자들이 다닐때 7 new 나도한마디 103 1 2016.08.21
8359 헬조센 답게 서울 날씨도 Hell 2 new 꼰대새끼들극혐 150 3 2016.08.21
8358 군대놀이, 똥군기 좋아하는 새퀴들은 3 new 거짓된환상의나라 204 9 2016.08.21
8357 어른을 줘패는 싸가지 없는 고딩새퀴! 3 new 기무라준이치로 156 2 2016.08.21
8356 고대 맹수들 헬조선에서 부활하면 어떻게됨? 3 new 문명개화론자똥통폐기물보이 159 0 2016.08.21
8355 파업의 나라 프랑스.jpg 4 newfile 거짓된환상의나라 277 9 2016.08.21
8354 스토리가 있는 그림들.jpg newfile 거짓된환상의나라 344 4 2016.08.21
8353 안창호 선생이 본 우리민족의 단점.jpg 5 new 거짓된환상의나라 372 9 2016.08.21
8352 삼성 라인안 하청으로 알바중임 7 new 호프리스 259 8 2016.08.21
8351 내일 생생정보통 미리보기 newfile 인생한번뿐이다. 128 8 2016.08.21
8350 미개한 인간들에겐 어쩌면 황제, 독재자가 정답인지도 모른다. 6 new 오딘 201 5 2016.08.21
8349 그냥 헬조센에선 말없이 살아가는게 최선인듯 9 new 노오오오력 255 8 2016.08.21
부모와 나는 다른 사람인가? 3 new 오딘 161 10 2016.08.21
8347 윤치호가 한 말 : 결혼식, 장례식에 사치를 부린다. 3 newfile 오딘 331 8 2016.08.21
8346 공부도 해본 놈이 하는 것이다. 9 new 오딘 271 5 2016.0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