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오딘
16.08.21
조회 수 391
추천 수 11
댓글 4








부모와 나는 다른 사람인가? 그렇다.

 

마찬가지로 자식들도 당연히 나하고는 다른 사람이다.

 

부모가 자식을 자기 물건취급 하는 것 만큼이나 문제점은, 부모를 내 부모, 내 아빠, 내 엄마로만 보고 무조건 나를 위해 희생하고, 양보하기만을 바란다는 점이다. 이건 문제다.

 

부모는 부모고 나는 나라고 선을 긋고 본 사람이 있긴 있었다. 역시 윤치호..

 

 

영어로 쓴 일기를 보면 간혹 아버지를 윤웅렬 씨, 어머니를 이정무 씨 라고 칭한 부분이 있다.

 

우리 아버님 우리 어머님, 선고 선비 부친 모친 하며 어려워하던게 조선시대. 그런 1890년대 조선시대에 아버지를 윤웅렬씨, 어머니 이정무씨 라고 하는 것을 보면

 

그는 그 시대에 벌써 아빠는 아빠, 엄마는 엄마, 나는 나 이렇게 구분해서 봤던 것이다.

 

윤치호 일기의 흥미로운 부분을 보면, 자기 아버지가 말로는 개혁을 말하면서도 아무것도 하지 않고 비양심적이라고 디스한 것이라던가, 아버지 윤웅렬이 개화파와 손잡으면서도 수구당에도 줄을 대놓은 것을 디스하는 내용도 나온다.

 

그래도 걸리는 부분이 있었나 보다.

 

다만 my father 라고 하지 않고 mon fere라고 프랑스어로 쓴 것 보면, 그래도 아버지라고 해도 잘못한게 있으면 디스를 했지만 나름 걸리는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

 

 

윤치호는 1890년대에 이미 자기 아버지를 한 사람의 인간, 자기 어머니를 한 사람의 여자로 구별해서 본 것이다. 부모를 나 하고 구별해서 본 것이다.

 

자기 부모도 객관적으로 한 사람의 인간으로 구별해서 본 인물은 윤치호 이후로 몇명이나 될까?






  • 윤치호 이분 좀 난 사람인듯..
  • 오딘
    16.08.21

    뭔가 생각이 다른 사람인 것 같습니다. 그러니 사촌동생들이 조카 결혼식 사치스럽게 한다고 꼴깝한다고 폭풍디스를 했겠죠?

    그시대에 박인덕이 남편 잘못만나서 이혼한 것도 옹호하고, 나혜석까지 옹호했다 하니깐요.

  • 탈조선중
    16.08.21
    근데 의외로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이 있긴하더군요,
    김어준같은경우도 그랬고, 저도 그냥 자연스레 그렇게 생각하는게 오히려 그들을 존중하는거란 생각에 전화번호부에 항상 이름으로 저장했었습니다. 나중에 제 폰보고는 아버지라고 바꾸라고 한거보면 그게 무슨의미인지모르는거같더군요.
  • 미네르바
    19.04.04
    부모 신격화 시발 극혐오 덧붙여 이 사이트에 공자&공자가 쓴 부모자식관계 관련 논문(?)들을 이상하게 해석하는 회원들이 있다 공자새끼도 폐기물쓰레기 꼰대새끼다 시대불문 꼰대새끼라고 알았냐?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870 1 2015.07.31
4334 대륙식 창조경제.jpg newfile 잭잭 212 8 2019.03.05
4333 구로다 기자가 말하는 한국인의 교섭술. JPG 7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431 8 2019.03.10
4332 헬조선의 진보좌파 개새끼들의 진정한 목적. 37 new 문명개화론자. 1055 12 2016.08.15
4331 헬좆선에서 인간 답게 살수 있는 때는 7살때 까지가 마지막인듯. 15 new 케이스워커 708 12 2016.08.19
부모와 나는 다른 사람인가? 4 new 오딘 391 11 2016.08.21
4329 미국 사람들이 교통 법규를 더 잘지키는 이유. 2 new hellokori 597 12 2016.09.10
4328 헬조선 지방근무 공돌이 k의 하루 4 new 공돌이 716 12 2016.09.13
4327 헬조센 망해가는 첫신호탄. news 1 newfile 이거레알 795 12 2016.09.12
4326 '창조경제 대표주자' 아이카이스트 김성진 대표, 사기 혐의로 구속 4 new 씹센비 266 11 2016.09.30
4325 드디어 전쟁시작인가요? 13 newfile 너무뜨거워 638 11 2016.10.05
4324 ㅋㅋ 예언하나 할까? 18 newfile 블레이징 773 12 2016.10.11
4323 질문있습니다. 9 new 국뽕충박멸 267 11 2016.10.12
4322 헬조선이 가장 끔찍한 지옥이라 하지만 12 new 아나코캐피탈리즘 539 11 2016.10.17
4321 미개한 지옥불반도의 미개한 중간고사 27 newfile 탈조센계획중 533 11 2016.10.19
4320 투쟁의 패러다임이 변했다. 17 new 블레이징 438 11 2016.10.19
4319 하여간 병신같은 엒윾보수 새끼들은 답이없어요.. 18 new 블레이징 383 11 2016.10.23
4318 제사의 미개함. 3 new john 432 12 2016.10.26
4317 헬조선 새로운 국가: 흙수저들이여 들고 일어나라!!! 6 new 노호호호력 340 11 2016.10.29
4316 김옥균 선생님께서 시대를 앞서간 명언을 남기셨습니다. 3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452 11 2016.11.09
4315 용과 짐승과 거짓 선지자 6 newfile john 335 11 2016.11.10
1 - 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