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그만큼 게을러서 가난한 사람들이라면?

 

게을러서 시골에서 사는 것이라면?

 

 

어떤 사람들은 사치, 낭비벽이 심하고, 지출이 심하며, 허세가 세다.

 

결혼식에 수십만원 축의금을 낸다던가, 월급으로 쩔쩔매면서 고급차 뽑는다던가..

 

낭비벽이 심해서 가난한 인간들. 이런 인간들도 착하고 선량한 인간들인가?

 

 

시골은 대부분이 아는 형, 동생, 선배후배라서 끼리끼리 해먹고

 

읍면사무소 공무원, 경찰관, 소방관들도 동네 지역주민들하고 한패거리들이고

 

부조리가 생겨도 지역유지나 줄빽이 없으면 해결못하는 그런 곳이다.

 

배타적이고 폐쇄적인건 둘째치고 세상물정 모르는 외지인들에게 공격적으로 대한다. 그게 순박한 것일까?

 

 

서민, 약자, 가난한 사람들이 무조건 착하고 선량하다는 이상한 환상

 

시골 사람들이 순박하다는 이상한 환상

 

이런 것을 버려야 된다.






  • 난 이미 옛날에 버림 초등학교6학년때 만난 그 놈 때문에 애들한테 툭하면 괴롭힘받고 놀림감되는 애였는데
    정작 지보다 약한 놈있으면 지가 괴롭힘
  • 오딘
    16.08.21
    그정도는 보통이고요.
    약자라는 처지를 이용해서 오히려 "을"질을 하는 인간들도 있습니다.
    하다못해 전철이나 버스에서 양보해줘도, 고맙다고 말하는 영감, 할멈들은 드물더군요.

    약자나 아쉽다고 무조건 동정이나 호의를 베풀 필요가 없어요.
  • 폐쇄적인 집단일수록 훨씬 악랄하고 썩은 경우가 많지

  • 오딘
    16.08.21

    외지인이 시골 낭만에 대해 환상품고 왔다가 호되게 당하는 케이스도 많고.

     

    남의 밭의 작물을 모르고, 완전 백지상태에서 시골생활 하다가 되려 당하는 케이스도 많습니다.

     

    시골 놈하고 시비붙었을 때 누가먼저 잘못했느냐 따지는게 아니라, 시골 놈 편을 먼저 듭니다. 이번 신안 여교사 성폭행 사건, 청주 축사노예, 서해안, 남해안 섬노예 사건들..

     

    그리고 결정적으로 고소를 했다 하더라도, 남아있는 그 가해자의 친구, 선후배 지인들이 또 시비를 걸어서 2차, 3차 가해를 가하지요.

  • 토파즈
    16.08.21

     

     
  • 오딘
    16.08.21

    울산이나 김해, 마창진 쪽도 좀 만만치 않은 모양입니다. 부산은 시내번화가 센트럼인가 어디 밖으로 벗어나거나, 울산은 시내 공단지역 밖으로 벗어나면 좀 조심해야 되는 모양이더군요. 울산은 공단 변두리라던가 이런데는 우범지역이고

     

    울산군이었던 읍면지역은 귀농한 사람들에게 우물물도 돈내고 먹으라고 땡깡부리고 괴롭혀서 방송에 뜬적도 있습니다. 경북은 대구나 구미 빼면 엉망이라고 합니다. 교묘하게 무조건 새누리당 무조건 1번 찍는 동네들이 되겠네요.

     

    전라도는 다도해 지역, 진도, 완도에서부터 광양, 여수까지 퍼진 수백개의 섬동네들이 상당히 심한 편입니다. 목포는 돼야 양반이라 하더군요.

     

    그런데 광주에서도 농협간부 선출놓고 죽여서 산에 암매장하고 동네사람들 쉬쉬하고 입다문 사건,

     

    인화학교 사건도 광주, 나주쪽에 30년 넘게 소문이 돌았지만 이번에 영화로 뜨기 전까지 알면서도 쉬쉬하고 입다무는 사건들이 더러 있습니다.

     

     

    충청도라 해도 청주의 축사노예, 버스로 20분 거리에 납치됐는데도 동네사람들 알면서 쉬쉬한 사건

     

    보령, 서산의 염전노예 사건이라던지.

     

     

    시골들만 그런게 아닙니다. 경기도도 일산 분당 수원 동탄에서 너무 떨어진 곳은 위험할 정도입니다.

     

    경기도라고 해도 시골인 동네들은 생각보다 상당히 위험하죠. 정신 못차리면 당하는 수가 있습니다. 아무리 경기도라고 해도.

  • 토파즈
    16.08.21

    대표적으로 전남 신안 여교사 강간사건이 있죠.

  • 오딘
    16.08.21

    진도 완도에서부터 광양 여수 통영 진해 김해 지역까지 쫙 퍼져있는 수많은 섬노예, 염전노예, 멸치잡이 노예 사건들 대부분 어떻게 처리되었는지 보시면 답이 나옵니다.

     

    도망쳐도 경찰, 소방관들이 지역주민들하고 아는 형 동생, 선배 후배에 한통속들이니..

     

    섬노예나 염전노예.. 그 동네사람들 말로 머슴 이라고 부르는게 동쪽으로는 부산, 서쪽으로는 평택이나 아산정도는 올라와야 그런게 거의 없더군요. 은근히 서해안, 남해안에 광범위하게 쫙 퍼져 있습니다.

  • 귀군의 글을 여왕폐하(닉네임: 잉여학개론)께서 보시고 흡족해하시는 미소를 지으셨네~
    앞으로도 삼가정진하여 여왕폐하의 존안에 미소가 떠나시지 않도록 하시게
  • 이세상에서 그렇게 착한 사람 없다고 봐요 저를 포함해서. 나는 선인이요 착한사람이요 이렇게 애기하는 사람은 바로 사기꾼입니다 ㅋㅋ.

  • 오딘
    16.08.21
    아니면 뭔가 목적이 있어서 접근하는 것일 수도 있지요. 의도적으로..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8362 어른을 줘패는 싸가지 없는 고딩새퀴! 3 new 기무라준이치로 157 2 2016.08.21
8361 고대 맹수들 헬조선에서 부활하면 어떻게됨? 3 new 문명개화론자똥통폐기물보이 153 0 2016.08.21
8360 파업의 나라 프랑스.jpg 4 newfile 거짓된환상의나라 277 9 2016.08.21
8359 스토리가 있는 그림들.jpg newfile 거짓된환상의나라 340 4 2016.08.21
8358 안창호 선생이 본 우리민족의 단점.jpg 5 new 거짓된환상의나라 371 9 2016.08.21
8357 삼성 라인안 하청으로 알바중임 7 new 호프리스 257 8 2016.08.21
8356 내일 생생정보통 미리보기 newfile 인생한번뿐이다. 128 8 2016.08.21
8355 미개한 인간들에겐 어쩌면 황제, 독재자가 정답인지도 모른다. 6 new 오딘 198 5 2016.08.21
8354 그냥 헬조센에선 말없이 살아가는게 최선인듯 9 new 노오오오력 254 8 2016.08.21
8353 부모와 나는 다른 사람인가? 3 new 오딘 161 10 2016.08.21
8352 윤치호가 한 말 : 결혼식, 장례식에 사치를 부린다. 3 newfile 오딘 324 8 2016.08.21
8351 공부도 해본 놈이 하는 것이다. 9 new 오딘 270 5 2016.08.21
8350 ‘한국 정부수립’이 아니라 ‘건국절’ 이다 new 한국인종 83 5 2016.08.21
8349 헬조산 티비 미개해서 못보겟음 10 new 인생한번뿐이다. 383 8 2016.08.21
8348 아무것도 안하는게 최선인 헬조센 5 new 노오오오력 224 4 2016.08.21
8347 경기도라고 해도 시골 읍단위 면단위 리단위는 시궁창 new 오딘 252 1 2016.08.21
가난한 사람, 시골 사람들은 무조건 착한 사람들인가? 11 new 오딘 282 6 2016.08.21
8345 국뽕들 : 금수저랑 엄친아보니까 헤븐조센NIDA 니들이 슬롯머신 꽝걸린게 잘못NIDA newfile 플라즈마스타 63 4 2016.08.21
8344 민주주의가 도덕적으로 옳다는 착각 2 new 오딘 143 2 2016.08.21
8343 토익 700이 되지 않으면 자동 F처리하는 교수... 4 new 진정한애국이란 206 4 2016.0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