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정치얘기를 하시는 건가요?

면접관 : .......

전 중도입니다.

시간에 따라서 보수와 진보는 바뀌니까요.

엔지니어로써 과거의 기록을 답습하고 적용하는것은 보수라고 생각하고

그것은 거의 대부분의 기술에 적용되어있으며 제조업을 유지시키는 것이지요.

하지만 때론 정부정책과제라는것도 존재합니다. 기술이라는건 시간에 따라 변하기 마련이며

정책과제처럼 10년이상을 바라보고 뭔가 결과물을 내놓지 않으면 후일을 장담할수가 없어지지요.

이것을 전 진보라 생각하고 현재 유지에 기여하고 있는 보수와 동등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보수와 진보는 두가지가 다 공존해야하고 균형이 맞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중도입니다.

이렇게 답변했습니다.

 

하지만 이나라는 보수네요...강제적인 보수.....그와중에 진보라는것이 존재하긴 하지만

아니 진보는 없다고 봐야합니다.

미국과 일본을 벗어나서는 살수가 없는 나라이네요.

물론 그 시작점은 냉전이 심화되냐 아니냐의 문제일수도 어찌되었든.......................... 전 현재로써는 오늘날짜 이시간부터는 전 보수가 되어야 할것같습니다.

구소련이 해체되어도 북중러의 파급력은 전세계의 절반을 차지하고서도 남을 부분이죠.

경제나 군사나 뭐든 당연히 한미일 및 북대서양 조약기구가 전세계의 반을 차지하겠지요.

이제서야........ 이렇게 자주력이 떨어지는 나라인줄은 생각도 못했습니다.

 

왜 기호1번만을 뽑아야 하는지 왜 친일파욕을 하면서도 사법,행정등 모든 곳에서 존재하는 친일파가 없으면 나라가 소멸된다는 생각을 하지 못했는지

그정도로 또다시 자주력이 떨어진다는 것을 재확인시키는 것밖에 되질 않네요.






  • 이제 나이가 38입니다. 면접볼곳도 많이 없네요. 오늘 면접 가지 않았습니다. 사드 때문에 디스플레이 및 반도체 장비업체들이 많이 도산할것 같아서...

    이미 면접본곳도 기대하기 힘드네요.....며칠전 부터 봐온 인천상륙작전이란 만화책에서의 이념전쟁으로 인해 학살당한 사람들의 시체....해방후 가난을 면치 못하는 대부분의 민중과 그와 중에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오입질을 해대는 지도층.....경제적 성장만 이루어지고 그 바탕은 바뀌지 않았으며.....가난을 면치 못하는 두려움에 결혼을 못하고 애를 낳지 못하는 대부분의 국민 그와 중에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오입질을 해대는 테헤란로의 100여곳이 넘는 업소들.........머리에 맴도는 군요.

  • outshine
    16.07.11
    우파나 좌파나 똑같다고 생각합니다. 진짜 문제는 헬조선인의 본질이 사람이 아닌 개라는데에 있습니다. 합리적 추론이 아닌 샤머니즘, 토테미즘적으로 원인과 결과를 추론하죠. 어릴때부터 교육으로 형성되는 무의식이 아주 천박한 노예입니다. 현재 친일파의 자리에 조선왕이 들어가건 청나라, 명나라 세력이 들어가건 사대부가 들어가건 본질은 모두 똑같습니다. 노예 위의 노예 노예 아래의 노예죠.
  • 블레이징
    16.07.11
    헬조선에는 보수도, 진보도 없습니다. 보수는 제6공화국에서 부정한 이승만, 박정희, 전두환, 노태우를 찬양하는 내란세력이고, 진보는 북괴와 외부세력을 찬양하는 내란세력일 뿐이죠.
  • 전 면접봤을때 천안함 사건에대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어봤다는...
  • 이제 나이가 38입니다. 면접볼곳도 많이 없네요. 오늘 면접 가지 않았습니다. 사드 때문에 디스플레이 및 반도체 장비업체들이 많이 도산할것 같아서...

    이미 면접본곳도 기대하기 힘드네요.....며칠전 부터 봐온 인천상륙작전이란 만화책에서의 이념전쟁으로 인해 학살당한 사람들의 시체....해방후 가난을 면치 못하는 대부분의 민중과 그와 중에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오입질을 해대는 지도층.....경제적 성장만 이루어지고 그 바탕은 바뀌지 않았으며.....가난을 면치 못하는 두려움에 결혼을 못하고 애를 낳지 못하는 대부분의 국민 그와 중에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오입질을 해대는 테헤란로의 100여곳이 넘는 업소들.........머리에 맴도는 군요.

  • 김밥
    16.07.12
    저도 알바 5개인가 몇개 지원했는데.. 겨우 하나 붙었어요..ㅠㅠ 면접볼곳도 많이 없다.. 하.. 정말 공감되는 말이라고 생각되는 부분이네요..ㅠ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042 0 2015.09.21
7496 한국이라는 나라는 티비가 다 망쳐놓은 나라야. 4 new 루디스 478 7 2016.07.11
7495 일본이 조센한테 투자+원조금 50억달러 로 차라리 지들 토지 개발에 힘썻으면. 3 new 루디스 135 2 2016.07.11
7494 미-중 패권게임 속에서 헬조선은 어디에 붙어야하나. 경제 - 미국의 반작용 - 중국의 내부적인 모순까지 50 new 국밥천국 448 5 2016.07.11
7493 올바른 직장인의 자세 1 newfile 거짓된환상의나라 260 6 2016.07.11
7492 韓 이라는 글자속에 들어있는 韋에대해 알아봅SIDA ☆ newfile 플라즈마스타 140 4 2016.07.11
7491 경제와 민생위기 극복위해 경제사범 사면?ㅋㅋㅋ 3 new 이넘의헬 227 5 2016.07.11
7490 한 공무원의 새로운 몰카 수법ㅋㅋ 6 new 이넘의헬 318 6 2016.07.11
7489 국뽕질 한다고 누가 돈주지도 않을텐데 국뽕 제조하는놈들이나 국뽕들이마시는 애들보면 그냥 살가치가 없는... 3 new 루디스 149 2 2016.07.11
7488 유튜브에 어마어마한 국뽕 제조기 한마리 있는데 얘 언제까지 저럴꺼지.. 3 new 루디스 595 2 2016.07.11
7487 <인구절벽>①줄어드는 아기 울음소리… 획기적 돌파구 필요.. 7 new 진정한애국이란 270 3 2016.07.11
7486 국뽕에서 혐한이 되기까지 4 new 떠나고싶구나 354 7 2016.07.11
7485 업조선 방법 한가지 5 new 헬조선탈출 143 0 2016.07.11
7484 저도, 헬조선사이트 분들도 스스로 자부심을 느끼셨으면 합니다. 2 new outshine 157 7 2016.07.11
7483 "끝까지 둔해 빠진 새끼들. 잘 살아들.." 1 newfile 국밥천국 279 3 2016.07.11
7482 미국이 예측한 북한 붕괴시 한반도 상황.jpg newfile 잭잭 247 1 2016.07.11
7481 av표지 사기 .jpg 1 newfile 잭잭 524 0 2016.07.11
7480 주소 신상털기는 인스타그램 가입이 최고지. 6 new 이반카 1808 2 2016.07.11
면접을 갔더니 면접관이 자넨 보수인가? 진보인가?를 물어봤다. 5 new 대책없는희망무책임한위로 294 8 2016.07.11
7478 책을 추천해주세요. 12 new 푸른하늘 185 3 2016.07.11
7477 한국이 정보화 사회 진입에 실패한건 사람에 투자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1 new 살려주세요 181 6 2016.0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