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정치 문제 건들어봤자 회사문제 해결 안되는데 정치 이야기 오지간히 하네

그럴 것이면 면접관 자기가 직접 정치에 관여하지

왜 그렇지 못하냐?






  • 헬조선 노예
    21.09.16
    노인님 헬포인트 20 획득하셨습니다. 헬조선에서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 세마
    21.09.17
    뻔한 얘기를... 정치적 "이해관계"가 자기 회사의 의중과 다르다 판명되면, 그 사람은 써선 안되는게 당연하다고 생각되는거지.


    회사는 엄연히 "돈 되는 사람"을 뽑을 권리가 있다.


    그럼 피면접자도 면접자, 회사를 상대로 이런 식으로 대처해야 하는 것이다. - "혼네本音"와 "다테마에建前"를 철저히 구분하여 언행하는 것. 그때 일본인들의 "칼과 국화 菊と刀"정신은, 정글같이 치열한 철저한 회사자본주의 사회인 일본에서 충분히 위력을 발휘했다.


    어차피 야생의 human nature는, 철저한 "불신"을 전제로 돌아간다. 어차피 무릇 사람과 사람간의 이해관계는, 같을 바가 잘 있지 않기에... 앞전에 나와 John과의 "충돌"에서도 경험한 바 있었지 않던가? 둘다 너무 혼네를 투명하게 드러낸게 모든 사단의 근원이다.


    "헬조선에서의 생존투쟁"이라는 이 사이트의 본질적 취지에 충실하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 훨씬 더 교묘하고 세련된 가면극으로 무장되어야 하지 싶다. 더 이상 할말이 없네. 레가투스, 블레이징, 슬레이브, 갈로우... 왜 다 떨어져 나갔겠는가? 이 바닥이 온통, 이념, 사상보다, 그걸 표현(propaganda)하고 "tiqui-taca"하는 전술이 너무 투박하고 조악하기 때문이었음이 아닐까?


    "생존주의"라는게 마 그리 간단한게 아니다. 특히 여기는 도시 속의 "항도전(坑道戦)"을 준비하는 자경단들의 방공호 공간이나 다름없단 말야. 내도 자유로울 수 없는 책임이지만, 6년씩이니 되도록 여기 원로 회원들 중에 유식하고 난다진다 카는 새끼들이 내부에서부터 각 잡고 질서를 짜고 행동할 수 있는 강령부터 하나 만들 수 있는 집단지성 하나 못맨길고, 다들 "각개격파"당하라고 "각자도생"이지랄 카는게, 씨발 말이나 되는기야???


    내가 브라질 빈민가로 가서 "유학"하려는 이유가 있지. 그곳은 아주 가난하고, 추잡하고, 사람들 많이 죽어나가고, 하여튼 영 좋지않다. 하지만 화벨라의 공동체가 나름대로 존속할 수 있는 이유가, 자원이 핍박할지언정 분명 엄격한 "조직 중심"의 사회이기 때문이며, 자신들을 지배하는 silencio와 타자(他者)의 법을 엄격히 구분하여 행동할 강령 역시, 그 빈민가 갱단조직 상부로 갈수록 세련되게 연구되고 학습되며, 때로는 아주 잔인한 수를 불사해가며 하부를 통솔하기 때문이지. 한국에도 인간 막장들의 지하세계에 그런 국룰이 필요함이 기정사실화됐다고 피부로 체감하여, 더없이 예민하기 짝이없는 나 세마 본인은 그걸 시대정신(時代精神)으로 액면 그대로 받아들이고, "전쟁학"까지 연구하고 있는 단계이다. 진짜로!!!


    진짜 실망이야... 특히 판데믹 정국 이후로, 그동안 감추어졌던 온갖 세상의 추악함이 다 튀어나오기 시작하는 판국에 말야, 하나 쓸모가 될 동지를 못보니...

  • John
    21.09.17
    서울을 엑소더스하면 되는데, 이미 서울 밖에 사는 나로써는 난감이지. 핵 쳐 맞고 뒈지면 현게해방이지.
  • 세마
    21.09.17
    나도 이미 ex-서울이라고 말했다.

    나가서 사는 동네가, 서울 양아치 새끼들하고 쌈박질나면 시가전으로 떼죽엄당할 "사망전대"같은 동네라고. 3기신도시 저거 수틀리면 내란 각오해야 한다고 내는 누누이 얘기했어.


    housing 문제 말고도, 지금 자영업자들 20명 자살해 분사(憤死)한 일에 대해서 자영업 비대위 차원해서 합동분향을 하겠다는데, 경찰권이 "방역수칙 위반"이라는 마법의 단어로 훼방놓고. 지금 이 나라 지배층, 그 시스템에 부역하는 새끼들은 완전 사람새끼도 아니다. 짐승이 사람 피 맛을 보면? 그 짐승의 소굴까지 들어가 무리째 쏴 죽여야 후환이 없는 벱이다. 진짜 제대로 광주사태 때처럼 무기고 째로 뽀려서 내전이라도 쳐야만 하는 절체절명의 생존압에 놓여있다!



    어차피 이 나라는, 북핵에 뒤지기 이전에 내란으로 박살나게 돼 있다. 그럴 때 나의 시대적 소명이 있지. 물론 살아남으면 그 과실이 달콤한 법이겠고... 그러니까, 어떻게든 이 추악한 개싸움에서 살아남아야지.


    누가 아군인지 누가 적군인지 똑바로 안보고 애먼 놈하민테 자꾸 도발이나 하고 있을끼야? まずい!


    더이상 아군 총질은 그만!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5 new 헬조선 6306 0 2015.09.21
20601 "자살 아닌 타살" 자영업자 합동 분향소에 조문 잇따라 2 new John 40 1 2021.09.17
20600 지역감정이 아니라 서울감정이지. 2 new John 32 1 2021.09.17
20599 요즘에 호남조폭 의리도 개병신된지 오래아니냐. 1 new John 22 1 2021.09.17
헬조센 회사에서 면접 볼때 면접관은 왜 업무와 무관한 정치 이야기를 하냐? 4 new 노인 35 0 2021.09.16
20597 한국의 중년 이상의 사람들은 자기들이 힘들게 살고 있다고 할 시간에 new 노인 14 0 2021.09.16
20596 전세계 명문가도 못하는 일을 따라해 개폼 잡으려는 헬조센 빈곤층 부모들 new 노인 16 0 2021.09.16
20595 허생전, 홍길동전 사례만 봐도 공부 해봤자 성공 못한다는 것이 증명되는데 좆팔육은 멍청하다 new 노인 177 0 2021.09.16
20594 영끝 공포도 개지랄이고, 공급 늘린다는 개소리도 개지랄이고. new John 31 1 2021.09.16
20593 기안84는 이제와서 생각해보면 헬조선을 풍자했다기 보다는 영끝 공포만 불어넣고 감. new John 54 0 2021.09.16
20592 국가를 위해 희생 할 필요가 없는 이유 1 newfile 노인 22 1 2021.09.15
20591 헬조센 국뻥부의 거짓말 1 newfile 노인 18 0 2021.09.15
20590 세마 너 오프라인에서 나랑 절교하기로 하지 않았냐? 4 new John 46 0 2021.09.15
20589 너는 너랑 대화하기 싫으니까 꺼져 씨발. 세마 더러운 버러지새꺄. 2 new John 37 0 2021.09.15
20588 홍준표 공약 "대통령 4년 중임, 국회의원 100명 없앤다" 8 new John 52 1 2021.09.14
20587 사실 인도 내부에서도 한국과 같이 여성만의 이득을 추구하는 자칭 페미가 있는데도 불구하고 new 노인 329 0 2021.09.14
20586 사실 북한에서도 결혼 못하는 남자 많은데 결혼 못하는 여자가 아주 많다고 착각하네 new 노인 15 0 2021.09.14
20585 남자가 단지 집값 때문에 결혼 못한다는 소리가 말도 안되는 소리인 이유 new 노인 27 0 2021.09.14
20584 아프가니스탄과 탈레반에 관한 영상들 new 노인 3 0 2021.09.14
20583 헬조센 탄소 중립 정책에 관한 기사 발견 new 노인 6 0 2021.09.14
20582 (펌) 피자게이트에 관한 글 new 노인 8 0 2021.09.14
1 - 24 - 1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