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leakygut
17.09.21
조회 수 109
추천 수 3
댓글 1








 

1495210093.jpg

 

 

 

 

 

 

한국인은 본질, 사물에대한 모양새 있는그대로 세상을 바라보고
연구하고 이런 개념이 없다.


약점잡아 소설쓰는식으로 우월감놀이하고 

마음을 열고 대화하고이런개념은 없고

사물대할때도 무슨 사람대하듯하고

 

우월/ 열등

우호적/적대적

쾌락/분노

 

등의 순간적이고 말초적인 쾌락에만 관심많고

모든 지식이나 수단은 

공격을 위한 도구로 전락하고.

 

모든관계가 철저히 비즈니스적이고

병신같은 농담따먹기 돌려까기하면서


쾌락놀음/ 적대적이되어 싸움

이 두개에밖에 관심없음.

 

거의 짐승이나 다름없음.

 

외국인은 도움이나 조언 줄때 그냥 주는데,
애내들은 무슨 도움주는것도 도움필요한사람이 을

도움주는사람은 갑이되어서 교수말투쓰면서 위압감풍기며
갈구면서 알려주고

 

알려준댓가로 또 자기 프레임으로 끌고와서 
정신병 주입하고 우월감 느끼고.

 

 

밥먹을때도 밥먹는사람 예민해지니 을

갈구는사람이 갑 

 

순간순간 강박적으로 열등/우월을 나눔.

 

 

거의 좀비들끼리 초록색 호르몬 찐득한거 교환하는 그런느낌?

 

진짜 개더럽지. 사리분별이 보통어려운게아님. 

 

 

한국인과의 대화는 모든게 공격과 방어고,
만남에는 항상 성적인 의도가 깔려있고
항상 돌려말하고 


일상은 아무의미도없이

자기몫도 못챙기고 최면술사들위해 노예로서 

간이고 쓸개고 내다바치고.

 

거기서 받은 스트레스

또 아무의미없는 쾌락만 쫒으면서 풀고.

인생자체가 개그임.
 

 

 

 

 

 

 

 

 

131231.jpg

출처: 텐구형님의 글. 






  • leakygut
    17.09.21

    저런 쾌락놀음이 100% 나쁘다는건 아닌데 적절하게 환기하는용으로 써야되는데

     
    구조적으로 모든 에너지를 저기에 다 소모하니깐.
    효율이런거 논하기 이전에..
    이건 트라우마의 문제라서 못고쳐.. 
    한번 갇히면 빠져나갈수도없어 너무 복잡하고 정교해서.
     
    조금이라도 나이 어릴때 한국인, 한국어는 피하는게 좋아. 

    이미 늦었다면, 좆됬다 생각하고 
     
    심리치료, 트라우마 뽑기에 열중하는거 말고는 답이없다. 
     
    근데 심리치료를 하려면 또 세로토닌이 필요하지.
    세로토닌 확보하는대로
    심리치료에 열중해야댐. 
     
    그게 한국인이 그나마 사람다워지는 유일한 길.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5106 헬조선에선 꼭 남지적하는 사람이 있다 45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252 4 2017.09.21
15105 잔인한 발언이지만, 헬조선에 빨리 핵미사일이 날아왔음 좋겠습니다. 5 new oldberry1800 141 3 2017.09.21
15104 군대 생활관과 똑같은 생활 하는 곳 2 newfile 노인 133 0 2017.09.21
15103 집단 문화가 나쁜 이유 - 아이돌 학교 2 newfile 노인 153 3 2017.09.21
15102 건빵파는 아저씨 이야기 7 new 베스트프렌드 139 6 2017.09.21
15101 서구권 나라가면 행복은 보장된다. 38 new leakygut 234 4 2017.09.21
15100 트라우마 어느나라나 다있는건 맞는데 newfile leakygut 48 0 2017.09.21
15099 싱대랑 나는 뇌구조도 목적과 관심사도 다름 new leakygut 55 0 2017.09.21
한국인의 혀를 얕보아선 안된다. 1 newfile leakygut 109 3 2017.09.21
15097 재외한국인 > 태생 모든 헬센징 1 new oldanda 27 1 2017.09.21
15096 헬조선에서 군대 갔다오면 인간일수가 없음 new oldanda 50 0 2017.09.21
15095 헬조선사이트에서 헬조선겜광고하는클라스 newfile 시발넘아 50 0 2017.09.21
15094 병원에서 일하는 처제 이야기.. 14 new 베스트프렌드 309 5 2017.09.21
15093 오늘도 갓한민국에선 최면술사 꿈나무들이 무럭무럭 자라납니다 1 newfile leakygut 117 2 2017.09.21
15092 아무도 너한테 관심이 없어 2 newfile leakygut 123 4 2017.09.21
15091 대기업 두산 개박살 2개월 남음 3 new CARCASS 277 3 2017.09.20
15090 헬조센의 총알배송 8 new 헬조선붕괴협회 166 1 2017.09.20
15089 문재인이 인권 변호사라면 1 new 노인 75 0 2017.09.20
15088 '내 자식 같아서' 피해 보는 사람들 4 newfile 노인 123 2 2017.09.20
15087 한국인의 덮어씌우기 2 new leakygut 146 6 2017.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