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그만큼 게을러서 가난한 사람들이라면?

 

게을러서 시골에서 사는 것이라면?

 

 

어떤 사람들은 사치, 낭비벽이 심하고, 지출이 심하며, 허세가 세다.

 

결혼식에 수십만원 축의금을 낸다던가, 월급으로 쩔쩔매면서 고급차 뽑는다던가..

 

낭비벽이 심해서 가난한 인간들. 이런 인간들도 착하고 선량한 인간들인가?

 

 

시골은 대부분이 아는 형, 동생, 선배후배라서 끼리끼리 해먹고

 

읍면사무소 공무원, 경찰관, 소방관들도 동네 지역주민들하고 한패거리들이고

 

부조리가 생겨도 지역유지나 줄빽이 없으면 해결못하는 그런 곳이다.

 

배타적이고 폐쇄적인건 둘째치고 세상물정 모르는 외지인들에게 공격적으로 대한다. 그게 순박한 것일까?

 

 

서민, 약자, 가난한 사람들이 무조건 착하고 선량하다는 이상한 환상

 

시골 사람들이 순박하다는 이상한 환상

 

이런 것을 버려야 된다.






  • 난 이미 옛날에 버림 초등학교6학년때 만난 그 놈 때문에 애들한테 툭하면 괴롭힘받고 놀림감되는 애였는데
    정작 지보다 약한 놈있으면 지가 괴롭힘
  • 오딘
    16.08.21
    그정도는 보통이고요.
    약자라는 처지를 이용해서 오히려 "을"질을 하는 인간들도 있습니다.
    하다못해 전철이나 버스에서 양보해줘도, 고맙다고 말하는 영감, 할멈들은 드물더군요.

    약자나 아쉽다고 무조건 동정이나 호의를 베풀 필요가 없어요.
  • 폐쇄적인 집단일수록 훨씬 악랄하고 썩은 경우가 많지

  • 오딘
    16.08.21

    외지인이 시골 낭만에 대해 환상품고 왔다가 호되게 당하는 케이스도 많고.

     

    남의 밭의 작물을 모르고, 완전 백지상태에서 시골생활 하다가 되려 당하는 케이스도 많습니다.

     

    시골 놈하고 시비붙었을 때 누가먼저 잘못했느냐 따지는게 아니라, 시골 놈 편을 먼저 듭니다. 이번 신안 여교사 성폭행 사건, 청주 축사노예, 서해안, 남해안 섬노예 사건들..

     

    그리고 결정적으로 고소를 했다 하더라도, 남아있는 그 가해자의 친구, 선후배 지인들이 또 시비를 걸어서 2차, 3차 가해를 가하지요.

  • 토파즈
    16.08.21

     

     
  • 오딘
    16.08.21

    울산이나 김해, 마창진 쪽도 좀 만만치 않은 모양입니다. 부산은 시내번화가 센트럼인가 어디 밖으로 벗어나거나, 울산은 시내 공단지역 밖으로 벗어나면 좀 조심해야 되는 모양이더군요. 울산은 공단 변두리라던가 이런데는 우범지역이고

     

    울산군이었던 읍면지역은 귀농한 사람들에게 우물물도 돈내고 먹으라고 땡깡부리고 괴롭혀서 방송에 뜬적도 있습니다. 경북은 대구나 구미 빼면 엉망이라고 합니다. 교묘하게 무조건 새누리당 무조건 1번 찍는 동네들이 되겠네요.

     

    전라도는 다도해 지역, 진도, 완도에서부터 광양, 여수까지 퍼진 수백개의 섬동네들이 상당히 심한 편입니다. 목포는 돼야 양반이라 하더군요.

     

    그런데 광주에서도 농협간부 선출놓고 죽여서 산에 암매장하고 동네사람들 쉬쉬하고 입다문 사건,

     

    인화학교 사건도 광주, 나주쪽에 30년 넘게 소문이 돌았지만 이번에 영화로 뜨기 전까지 알면서도 쉬쉬하고 입다무는 사건들이 더러 있습니다.

     

     

    충청도라 해도 청주의 축사노예, 버스로 20분 거리에 납치됐는데도 동네사람들 알면서 쉬쉬한 사건

     

    보령, 서산의 염전노예 사건이라던지.

     

     

    시골들만 그런게 아닙니다. 경기도도 일산 분당 수원 동탄에서 너무 떨어진 곳은 위험할 정도입니다.

     

    경기도라고 해도 시골인 동네들은 생각보다 상당히 위험하죠. 정신 못차리면 당하는 수가 있습니다. 아무리 경기도라고 해도.

  • 토파즈
    16.08.21

    대표적으로 전남 신안 여교사 강간사건이 있죠.

  • 오딘
    16.08.21

    진도 완도에서부터 광양 여수 통영 진해 김해 지역까지 쫙 퍼져있는 수많은 섬노예, 염전노예, 멸치잡이 노예 사건들 대부분 어떻게 처리되었는지 보시면 답이 나옵니다.

     

    도망쳐도 경찰, 소방관들이 지역주민들하고 아는 형 동생, 선배 후배에 한통속들이니..

     

    섬노예나 염전노예.. 그 동네사람들 말로 머슴 이라고 부르는게 동쪽으로는 부산, 서쪽으로는 평택이나 아산정도는 올라와야 그런게 거의 없더군요. 은근히 서해안, 남해안에 광범위하게 쫙 퍼져 있습니다.

  • 귀군의 글을 여왕폐하(닉네임: 잉여학개론)께서 보시고 흡족해하시는 미소를 지으셨네~
    앞으로도 삼가정진하여 여왕폐하의 존안에 미소가 떠나시지 않도록 하시게
  • 이세상에서 그렇게 착한 사람 없다고 봐요 저를 포함해서. 나는 선인이요 착한사람이요 이렇게 애기하는 사람은 바로 사기꾼입니다 ㅋㅋ.

  • 오딘
    16.08.21
    아니면 뭔가 목적이 있어서 접근하는 것일 수도 있지요. 의도적으로..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6 new 헬조선 19881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8108 1 2015.07.31
6975 뉴욕타임즈에 실린 박교수. jpg 6 newfile 이거레알 270 7 2016.08.19
6974 우리는 이러지 말자. 2 new 육노삼 138 7 2016.08.17
6973 한국인들 홍대같은 번화가에서 왜이리 싸돌아다니는거임? 1 newfile Nootropic 239 7 2016.08.19
6972 헬센징의 역사 2 new 심영의짜씩 158 7 2016.08.19
6971 갤럭시 광고모델된 회장님 5 newfile 한국형지옥불반도 290 7 2016.08.19
가난한 사람, 시골 사람들은 무조건 착한 사람들인가? 11 new 오딘 303 7 2016.08.21
6969 대화 뻔히 안되는 꼰대족속들이 대화로 풀자고 할때 대응법이? 5 new 노오오오력 232 7 2016.08.22
6968 미국 구글에서 메달 순위 검색해보면 한국 11위로 나옴 ㅋ 3 new 맬더스인구절벽론 230 7 2016.08.22
6967 하.... 드디어 돈 받았습니다.. 10 new 김밥 233 7 2016.09.05
6966 망하는날이 얼마남지 않은 듯 4 new 이거레알 417 7 2016.08.25
6965 헬조선 에서는 머리도 머리지만 힘도 키우세요 ...... 8 new 레임드 350 7 2016.08.25
6964 헬조선 요약 4 new 일본프리타족 185 7 2016.08.25
6963 조건만 되면 선진국에 합방되는게 차라리 낫습니다. 4 new 지고쿠데스 224 7 2016.08.25
6962 한국이 헬조선 인 이유 8 newfile 레임드 347 7 2016.08.23
6961 학교급식에 장난친 대기업들 8 newfile 당신은NERD 307 7 2016.08.24
6960 현실적으로 니들이 취직에성공한다고 행복할까 9 new 생각하고살자 376 7 2016.08.24
6959 꼰대를 향한 일침.jpg 3 newfile 거짓된환상의나라 237 7 2016.08.23
6958 잉여학개론은 왜 자꾸 이상한 글을 올리는가 5 new 평등 133 7 2016.08.27
6957 헬조선 일대기 2 new 일본프리타족 129 7 2016.08.27
6956 한국인은 남들 참견하길 좋아함 2 new 일본프리타족 240 7 2016.0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