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블레이징
16.07.10
조회 수 384
추천 수 12
댓글 5








나향욱 저 개새끼가 씨부린 말이, 술쳐먹고 피곤한 상태에서 한 말이라고 했죠? 

 

경향신문 기사에 이렇게 나와있네요.

 

[8일 저녁 대변인과 함께 경향신문 편집국을 찾아와 “과음과 과로가 겹쳐 본의 아니게 표현이 거칠게 나간 것 같다. 실언을 했고,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게 뭘 의미하느냐? 저 금수저 쳐물은 개새끼들, 공노비새끼들은 머가리에는 "국민들은 개 돼지, 노예새끼다." 라는 마인드가 무의식적으로 깔려있는 전제하에 모든 일과 업무를 진행한다는겁니다. 술쳐먹고, 피로한 상황에서 의식이 오락가락할때 씨부리는 말은, 그 사람의 정신의 가장 기초 뼈대를 구성하는 생각인건데, 그게 저렇게, 그것도 그냥 친한 친구끼리 하는것도 아닌 기자의 앞에서 씨부렸다는건, 그만큼 저새끼들 사이에서는 저런 생각이 만연해 있다는 뜻인거에요.

 

어떻게 보면 나향욱 저 개새끼는 아주 착한일 한거죠 ㅋㅋㅋ

 

금수저 쳐물은 개새끼들, 공노비 씨발놈들의 머가리 속에 베이스로 깔린 기본 사고개념을 우리에게 잘 전달해줬으니.

 

 

제가 이미 여러번 설명드렸을겁니다. 진정한 평화란, 서로가 동등한 지위에서 협력하는 것입니다. 상호간에 동등한 지위를 가질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무력이고, 둘다 잘못되면 좆된다는 공포심이 있어야 서로를 존중할 수 있고, 그로 인해 제대로 된 협력이라는게 있을 수 있는거니까요.

 

그래서 미국 국민들이 인종차별에 대항하여 경찰과 교전하는 등의 현상이 일어나는거고, 미국은 항상 이런 사건이 일어난 이후에는 헬조선마냥 언론통제하고 하지 않습니다. 그냥 있는 그대로 보여줄 뿐이죠. 시민들을 이유없이 억압하다간 그들도 국가 권력에 도전을 할 수 있다는 뜻이고, 통제를 하려는 측도 목숨을 걸어야 한다는걸 보여주는 것이죠.

 

서로 목숨이 걸려있으니 제대로 된 협력절차가 진행될 수 있습니다.

 

반면에 헬조선은 국가권력이 국민들을 일방적으로 압살해왔지요.

 

 

우리가 구조적 폭력에 대항하는 유일한 방법은 구체적 폭력 뿐 입니다. 특히나 이렇게 구조적 폭력이 너무 세련되고 교묘하게 잘 발전한 나라에서는 더더욱 구체적 폭력 뿐이지요. 시스템과 시스템 속의 놈들을 통제하고, 이를 바꾸기 위해서는, 그 체제 밖에서 이를 직접 뒤흔들어야 합니다. 그게 유일한 방법입니다.






  • 푸른하늘Best
    16.07.10
    ㅋㅋㅋ 나향욱기획관은 이중스파이일 수도 있어요.
    "비록 몸은 일베이나 진심은 헬조선사이트이다"
    가미가제정신으로 온몸을 불태운거죠. ^^
  • 푸른하늘
    16.07.10
    어쩌면 나향욱기획관 저 분이 순교자적인 심정으로 말한 걸수도 있어요. 일종의 반어법이죠.
    금수저가 솔직히 스스로 까는데, 일단 박수를 치죠.
    아니면 시세판단을 못하는 "팔푼이"이겠지요
  • 푸른하늘
    16.07.10
    ㅋㅋㅋ 나향욱기획관은 이중스파이일 수도 있어요.
    "비록 몸은 일베이나 진심은 헬조선사이트이다"
    가미가제정신으로 온몸을 불태운거죠. ^^
  • 푸른하늘
    16.07.10
    솔직히 나향욱기획관같은 사람이 괜안아요.
    화끈하게 "깔건까자"는 스타일이네요. 보수나 꼰대가 저 정도는 되야지요.
    두더지처럼 암중모색하고 모략적인 음흉하고 교활한 위선적인 금수저보다 나아요.
  • 푸른하늘
    16.07.10
    프랑스는 대학이름이 없습니다. 지금은 잘 모르겠으나 등록금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걍 파리1대학, 2대학으로 부르죠.
    1968년이전에는 우리 처럼 서울대 고려대 극동대 등 이름이 있었죠.등록금도 비쌌고요
    그런데 68혁명이란 것이 있었어요.
    그때 대학이름이 없어졌어요.등록금도 없어졌어요.
    왜일까요? 
    왜일까요?
  • 원래 정신이 몽롱할 때 자신의 본심이 나오는 법이라서요.
    그래서 저는 혹여나 이성이 흐려질까봐 술자리에는 절대 안낍니다. 체질상 술을 못 마시는 것도 있구... 가족이나 연인이랑 술 마시는 것도 아니고 생판 남과 술마시는데 저 정도의 실언을 했다는것은, 저러한 사고가 애초에 잠재의식 깊은 곳까지 박혀 있었다는거에요. 변명의 여지가 없습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963 1 2015.07.31
4347 ㅋㅋㅋ 난 강남 묻지마 그딴것도 다 주작이라고 본다. 35 new john 904 11 2016.05.21
4346 이 나라의 시민의식이 쓰레기인 걸 보여주는 사례 2 new 거짓된환상의나라 337 12 2016.06.24
4345 다시한번 가져와봅니다. 자본주의 시스템의 간략한 소개. 3 new 블레이징 186 11 2016.06.30
4344 일본에서 자민당이 사실상 독재하는 이유 txt. 8 new 탈죠센선봉장 960 11 2016.07.05
ㅋㅋㅋ 아직도 이해가 안되나? 5 new 블레이징 384 12 2016.07.10
4342 탈조선중<--- 이새끼는 뭐하는 종자임? 7 new 인생한번뿐이다. 178 11 2016.07.19
4341 헬조선과 미국의 차이 1 new 지옥불조선 198 11 2016.07.25
4340 맥주병·음료캔·수박껍질…피서지에 내팽개친 한국 시민의식.... 12 new 진정한애국이란 230 11 2016.07.29
4339 솔직히 헬조선 새끼들은 소비에트 연방 주거정책 깔 자격 없다. 13 newfile 블레이징 318 11 2016.08.01
4338 국뽕년놈들의 논리 와 특징 2 new 생각하고살자 198 11 2016.08.06
4337 내가 패륜아냐? 16 new 폴리스 268 11 2016.08.12
4336 사실 창녀보다 천박한건 금수저애들임 6 new 생각하고살자 412 11 2016.08.15
4335 오늘이 헬게이트 오픈한날 6 new 폴리스 236 11 2016.08.15
4334 대륙식 창조경제.jpg newfile 잭잭 502 8 2019.03.05
4333 구로다 기자가 말하는 한국인의 교섭술. JPG 10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731 9 2019.03.10
4332 헬조선의 진보좌파 개새끼들의 진정한 목적. 37 new 문명개화론자. 1354 16 2016.08.15
4331 헬좆선에서 인간 답게 살수 있는 때는 7살때 까지가 마지막인듯. 15 new 케이스워커 960 13 2016.08.19
4330 부모와 나는 다른 사람인가? 6 new 오딘 521 13 2016.08.21
4329 미국 사람들이 교통 법규를 더 잘지키는 이유. 6 new hellokori 699 14 2016.09.10
4328 헬조선 지방근무 공돌이 k의 하루 4 new 공돌이 848 12 2016.0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