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Uriginal
16.01.12
조회 수 423
추천 수 3
댓글 4








이 사이트가 아니라 다른 곳에서 분자인류학이나 언어학에 대해 관심이 있어 보이는 열광적인 북방기원론자가 있는데

알타이니 북방계니 떠들어대는 인간들의 독선적이고 이중적인 태도에 질려서 비판을 좀 해야겠지만

아무튼 이 인간들은 인문학(특히 역사학, 언어학, 인류학 등)에 있어서 중국의 정치적 주장이 학문을 왜곡시키고 있고

서구의 학계도 이런 중국의 정치 공작에 넘어가서 중국의 입장을 대변하고 있다는 식으로 마음대로 망상하면서 그러한 고리타분하고 편향된 중국 중심의 학계 분위기를 북방기원설과 알타이어족설 같은 혁신적이고 진보적인 학설로 대체해야 한다는 사명감이라도 가지고 있는 것 같던데

정작 서구 학자들은 그렇게 동양인 학자들을 신뢰하지 않는데 무슨 헛소리인지 모르겠지만

게다가 중국티베트어족설은 아예 서구에서 만들어낸 학설일 정도지만

중국 학계가 서구 학계의 학설을 정치적으로 이용하고 있다는 말은 틀리지 않지만 중국 학계가 서구 학계에 끼친 영향력은 거의 없는게 현실인데

알타이어족 지지자들은 중국티베트어족설에 엄청나게 공격적이고 알타이어족설에 대한 비판을 극도로 싫어하지만

그 인간도 중국티베트어족설을 비판하면서도 알타이어족설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만 나오면 정색을 하면서 인도유럽어족 중심의 비교언어학적 기준을 굳이 따를 필요는 없고 아시아에서는 독자적인 기준이 필요하다는 헛소리나 하지만

그리고 알타이어족설에 대한 비판을 한때의 유행이라고 치부하면서 비판자들을 대세에 휩쓸리는 생각 없는 인간인 것처럼 표현하던데 사실 그 반대가 아닌지

한때의 유행으로 일본과 한국에서 정설이었다가 학술적 비판에 반론 못하고 무너진 것이 알타이어족설인데 무슨 알타이어족설 비판이 유행이라는 헛소리를 보니까 짜증이 날 정도지만

내가 볼 때 알타이어족설이야말로 폐쇄적이고 편협한 도그마를 만들어낸 것 같지만

알타이어족설 때문에 한국어를 다른 언어와 비교하는 것 자체를 금기시하는 분위기를 만들어내어서 70년 동안 새로운 논의와 시도가 이루어지는 것을 방해했을 정도고

비교언어학에 있어서 통용되지도 않는 통사론이나 유형론이 무슨 절대적 기준이라도 되는 것처럼 잘못된 사실을 주입하고 세뇌시켰지만

이 인간은 정설을 따르고 학문적 기준을 따르는 것이 무슨 종교적인 신념인 것처럼 폄하하던데 사실 더 종교적인게 알타이어족설이 아닌가 하지만

아무튼 자료수집은 잘 하는지 몰라도 북방기원설을 사수하려고 하는 소리를 보면 모순 밖에 안 보이지만

필명을 몽골인 이름에서 따왔다는 시시한 이유가 아니라 발언을 보고 있으면 자기가 제일 편향적이면서 남한테 그러는 것 때문에 반감이 안 생길래도 안 생길 수가 없고 환단고기가 사료로 인정 받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하지 않나 북방민족 하플로그룹이 한국에 아예 없는 것을 잘 알면서도 북방민족에 연결시키려고 하지 않나

내가 없는 말을 지어내서 비판하는 것이 아니고 블로그나 카페에 있는 발언을 보고 하는 말이지만






  • 그들은 북방계정신승리뽕마약중독 상태인 듯한.

  • ㅇㅇ
    17.01.14
    혼모노
  • 18.01.24
    언어 북방기원론은 중국학자들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이것은 상당히 합리적은 사실에 근거한 러시아 학자 세르게이 스로스틴 부자 박사들과 많은 러시아 중앙아시아 학자들의 논리입니다. 사실상 고대에는 중국 즉 차이나라는 나라는 없었습니다. 하상주 삼대를 중국의 역사라고 보기는 어렵다는 점입니다. 주나라의 수도임치의 주거민들이 중국인들이 아니라 유럽계라는 사실입니다. 옥스포드 저널 '2500년전 임치사람들'이라는제목의 동경대와 중국과학원의 연구를 바탕으로  유전자조사결과는 20세기에 우리가 무었이었나를 생각하게 하는 대목입니다. 공자가 법이 필요없는인자한 동이의 나라에 가보고 싶다고 했는데 한국인들은 과연 누구일까요? 흑인은 아니고 백인과 황인종의 혼혈일것으로 생각합니다. 가덕도 백인유골의 문제가 아니라. 심지어 윤관대장군의 초상화는 분명이 그가 알비뇨 즉 백인임을 보여줍니다. 고대사람들 즉 고조선사람들은 누구인가요? 예수쟁이들은 유태인지파의 하나라고 떠드는데: 그것은 문화사에 대한 인식 부족 때문입니다. 세계문화사는 절저히 제주잇교단을 시발로 서구중심적 왜곡된 이론에 의해서 왜곡 되었어요. 중요한것은 고대 유태인들은 서기전 12세기까지만 해도 중앙아시아 살다가 상나라말기의 이족토벌을 피하여 인도를 거쳐 메소포타미아 흘러간 작은 유목집단으로 탱그리를 믿든 집단으로 쉽게 이야기 해서 위글족속(카작: 유전자)으로 보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이들은 하늘신 탱그리신과 다신교를 믿었는데 바빌론과 이집트를 두고 외교적 줄다리기를 하다가 바빌론이 이집트에게 승리하자 바빌론으로 끌려갔는데 약 50년후 페르시아의 아케미네스왕조의 사이러스 대왕이 해방시켜 주면서 그들은 이들에게 제안을 하는 것입니다. 조르아스트의 일신교를 주르슬림에 전파하라는 명을 받은 애즈라 느헤미아등 바빌론 유수 제5세대(서기전 450년후반)가 니네베에서 아슈르바니팔 설형문자도서관에서 얻은 지식과 자신들이 구전으로 듣든 민족신화(대부분 중앙아시아이야기)를 합쳐서 나온것이 구약인데 이것이 뭐 대단한 것인양 예수쟁이들은 똥과 된장을 구별못하고 똥으로 국을 만들어 먹으면서 구린내를 좋아하는 개 돼지같은 짐승들이 먹는것을 보신탕쯤으로 생각하니 귀가 찰노릇이지요. 구약의 이야기와 관습의 많은 부분이 중앙아시아와 한국의 단군신화와 우리의 관습과 일치한다는 점입니다. 우리가 대동걍일대에서 발견된 고조선의 카로스티(일명 고히브르문자)는 수메르나 바빌론에서 발견되는것이 아니라 신장 위그르, 간다라(파키스탄 북부와 아프가니스탄 동북부), 중국본토: 화남성 낙양등지에서 발견된다는 사실입니다. 그런데 무슨 12지파네 샘족이네 최초의 문명이네하고 있는데 이런것은 다 소설이라는 사실입니다. 지금부터 6-7천년 전의 메소포타미아는 사람이 살 수 없는 내해 내지는 호수였고 그당시 세계인구는 3백만이 체 안되었어요- 사람이없는데 무슨 문명이 있으며, 물속에서 물귀신이 아니라면 어떻게 물밑에서 농사를 지었는지? 많은 역사적 사실이 왜곡됨으로서 고고학이나 역사 빙하시대에 대한 설명조차도 예수쟁이들이 만든 허구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니---     
  • Uriginal
    18.02.02
    응 환빠
조회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36 정보 일본 사회문화 중에서 가장 부러운 것은 바로 '학생문화'입니다. 28살에탈조선-현재13년차 2016.09.09 448
1235 국뽕 [한글날 기념]대 조선제국.JPG 1 file 정대만 2015.10.09 447
1234 국뽕 왜 이런게 안나오나 했다 4 file 식칼반자이 2016.08.08 445
1233 언어 중국어, 일본어, 한국어 전부 다 대응하는 어휘가 상당히 많은 4 Uriginal 2015.09.24 445
1232 언어 탈조선 능력개발 유니티 튜토리얼 -01 6 헬조선탈출 2015.09.18 445
1231 정보 핼조선의 대학교육 논문 비판 5 file 노인 2016.08.31 443
1230 역사 한국에선 영원히 끝나지 않을 명언.png 5 file 좆같은헬조선인들은가스실이답 2017.09.09 442
1229 음악 헬반도에 은근 어울리는 노래 추천 2 "그것이 당신의 행복이라 할지라도" 1 식칼반자이 2015.09.24 438
1228 국뽕 한국이 세계 수출 6위 먹음 1 file 허경영 2015.09.24 437
1227 언어 그... 영어 제대로 배우는 블로그가 있었던것같은데 3 일뽕극혐 2016.06.05 435
1226 역사 러시아 혁명사 트로츠키주의자. 2017.04.22 429
1225 게임 게임 속의 지도자들 6 file 지옥의불길도죽음의심연도이나라에있다 2015.10.09 428
1224 게임 원피스 버기 팬 만화 인더헬 2022.08.25 426
1223 국뽕 장미를 위한 게시판 생겼네 1 할랄라야 2015.09.21 424
1222 정보 백악관 에서 한국에 있는 미군 철수 검토 이야기 떴다 2 Bobby 2017.08.19 423
언어 알타이어족설 지지자들을 싫어하는 이유 4 Uriginal 2016.01.12 423
1220 역사 여기서 일제시대에 근대화 되었다고하면 빼액거리는 애들 특징 2 Delingsvald 2016.01.06 423
1219 언어 문법은 계통을 정하는 데에 얼마나 중요한 것인가 14 Delingsvald 2015.12.30 423
1218 IT/컴퓨터 해킹을 배우고 싶습니다. 11 헬조선토박이 2015.10.02 423
1217 정보 (퍼온글) 다시 도래한 자본주의의 전반적 위기 시대 공산주의자 2017.04.28 421
1 6 - 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