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그나마은수저입니다
15.08.21
조회 수 410
추천 수 6
댓글 9








어렸을때부터 외국생활 전전하고 남부럽지 않게 외국어 실력도 만들고 해오고선 지금 나이 고2, 세상은 내 눈에 보이는것만이 아니라는것을 깨달았습니다. 거듭되는 부조리, 한심스러운 지도층들, 등등..사실 이미 2년전 즈음해서 이곳은 사람사는곳이 아닌것같다, 천조국으로 뜨고싶다 했지만 나같이 생각하는 사람이 많아지면 탈조선에 실패한 사람들은 누가 지킬것인가, 헬조선을 그나마 미드가르드조선으로 바꿀사람은 남아있을까, 하는 생각에 전 탈조선할 계획을 몇십년쯤 미루었습니다. 다른 사람들이 탈조선하는 동안 바꿀사람은 필요하기에, 내가 몸소 고통받고 내 입에 물려있던 은수저를 기꺼이 헌납합니다. 새벽에 감성 솟아서 정말 두서없이 적어보네요. 내일 아침 헬조선에서 보내는 불금 건강히 무탈히 보내시길 바랍니다.





  • 영의정
    15.08.21
    캬~~지옥에 있는 모든 중생을 건질 때까지 열반하지 않겠다는 서원을 세운 지장보살 같은 분이시군요! 그런 의미에서 공짜로 제게 영어를 가르쳐 주세요! 나라도 탈조선 빨리 하게요.
  • 박멸장인세스코
    15.08.21
    급식충이라 아직 정신을 못차렸네.. 그럴 때가 아님 ㅋㅋㅋㅋ 무슨 지옥에서 자선사업하나 정신차려
  • 필자
    15.08.21
    내가 내 능력 발휘해서 나라 좀 바꿔보겠다는건데 그게 왜 자선사업임
  • 박멸장인세스코
    15.08.22
    뜻은 가상한데 은수저는 커녕 빌게이츠가 전재산 털어도 절대 못바꿈. 글쓴이가 어떤 능력을 가지고 있으시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제갈공명이 와도 노답임. 구조적 문제 구조적 탄압이라는게 어떤건지 실감을 하게 되면.. 답이 없다는걸 알고 탈조센만 생각하게 될거임.
  • 나랑 같은 뜻을 가진 내 또래, 이미 관철시키려 하는 사람들이 많을거라 믿고..또 우리는 이전세대보다 출중하니깐 힘을모아봐야 알것같음. 정부가 무능하고 지도층이 부패했다손 쳐도 그게 내 가족, 내 나라, 내 이웃, 내 친구들, 탈조선 못하는 사람들을 뒤로하고 갓조국같은곳에 가서 호의호식할 마음이 감히 생기게 하지는 못하는것 같음.
  • 들풀
    15.08.21
    고2...

    한창 세뇌되었을 때였는데...

    그 당시에는 인터넷이 활성화되지 않아서,

    재택교육이 불가능하다고 생각했는데,



    요즘은 세상이 좋아지고

    스마트폰이 생기고 해서

    구글의 풍부한 정보, 도서관, 후원하는 부모



    이것만 있으면

    쓰레기 공교육은 받을 필요없다고 생각한다.



    만약 내 유전자는

    헬조선 공교육을 받게 하느니

    차라리 내가 혀깨물고 죽고 말지.
  • 헬조센노예사육장
    15.08.21
    몇 십년이 걸려서라도 탈조선이 가능한가요? 제 나이 이제 몇 년이면 30이 됩니다...가능할까요?
  • 둠가이
    15.08.21
    하고자 하면 할수 있다. 헬조선에서 살아남을 노오력이라면
  • ㄴㄴ
    15.08.21
    고2
    이런 생각과 결심 다짐했다는것에 일단 감사드립니다만...
    지금 있는 금수저들. 은수저들. 심지어 흙수저들도 그대와 같은 나이에 같은 다짐을 한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이것만은 제가 명백한 사실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 어떤 통계자료나 객관적 증거를 들이밀 수는 없지만 이런 다짐이나 생각을 한번도 해보지 않은 사람은 없다고 제가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모두 한번쯤은 나 하나를 희생하여 이 세상에 헌신을 다하겠다는 생각을 해보기 마련이며 거기서 삶의 의미를 찾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현실을 보시면 아시듯이 글쓴이가 적은글 그대로입니다. 그대처럼 한번쯤 결심한 사람들이 자신의 다짐에 다시 등을 돌리게 되는게 이 사회입니다. 그들과 다르지 않습니다. 저 역시 다르지 않으며 글쓴이 또한 다르지 않을겁니다.

    이 결심을 유지할 수 있는 마음이 중요할 겁니다. 그것에 대한 구체적인 방법이나 방안은 저도 모르겠습니다. 다만 유지한 사람이 극소수라는 것 만은 말씀드릴수 있습니다. 그 사람들과 다른점이 무엇이 있을까 라는 생각 늘 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들과 아무런 차이를 두지 못하시겠다면 그들을 비판할 자격도 없으실 겁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63 왕왕왕 초보 영어 15 우물안개구리 910 2 2015.09.01
162 호주 워홀가면 할만한 알바 추천 2 잭잭 1166 3 2015.09.01
161 중남미권으로 탈조선 할려면 어디가 나을까? 6 탈조선추진위원회 709 1 2015.09.01
160 러시아는 그렇게 일자리가 없습니까? 10 조세니스탄 881 2 2015.09.01
159 근데 영어권으로 탈조선 하려면 어디가 낫죠? 14 씹센비 1146 0 2015.08.31
158 탈조선을 위한 첫걸음 '칸 아카데미' 후기 5 먹고살고싶다 798 3 2015.08.31
157 일본으로 탈조선 4 탈조센44 614 2 2015.08.31
156 탈조선의 찬스 선택은? 10 탈조선추진위원회 667 3 2015.08.31
155 미국 공화 대선주자들, 너도나도 '황당' 이민공약 7 민족주의진짜싫다 575 4 2015.08.31
154 일본탈조선 3 たつまき 744 2 2015.08.31
153 일본으로 IT기술직 이직 질문드립니다. 5 움박질 1058 2 2015.08.30
152 미국 이민이라 그러면 사람들이 다 비숙련직 취업 이민 밖에 생각안하던데(미국 이민 정보) 2 씹센비 1698 4 2015.08.30
151 캐나다가 지금 좋은 이유 8 민족주의진짜싫다 1565 6 2015.08.29
150 프랑스로 탈조선할 계획.. 1 푸엘로 513 3 2015.08.29
149 일본으로 탈조선 하고싶은 고3 4 탈조센44 601 0 2015.08.29
148 저도 탈조선 할 수 있을까요 6 김왕젤 430 2 2015.08.29
147 프랑스로 탈조선은 어떤가요? 10 푸엘로 964 4 2015.08.29
146 탈조선 하고싶은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7 씹센비 412 1 2015.08.28
145 탈조선 준비중인데 조언 부탁드립니다 3 다즐링 395 3 2015.08.28
144 탈조선을 위한 마음 가짐 2 구원자 374 6 2015.08.28
1 - 60 - 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