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Healer.lee
15.08.31
조회 수 2760
추천 수 22
댓글 13








어제 코엑스 유학박람회를 다녀왔어요.


가서 상담 듣고 나니, 계획이 조금씩 구체화 되어가는거 같습니다.


미끄러지면 망이니까 도박이죠. 그래도 꽂히면?해야겠죠?


내년 2월 TAFE 학기 시작 하니까.


올해 11~12월?까지 아이엘츠 학점 5.5 이상 만들고,


12월 초?TAFE 입학 신청서 내고


1월까지 학생비자 발급 받고


1월까지 학비 2천 + 기타 여유자금? 토탈 5천 만들고


사업자 말소 시키고, 인터넷,전화,카드 기타등등 요금 및 세금 완납하고, 실비보험 해지하고,


환전하고 뱅기타고 ㄱㄱ 해서


학교 2년 배우고, 아이엘츠 7.0만들고 졸업비자로 18개월 일하고, 스폰 만나서 영주권 신청.


그건데.


비행기 예약을 하려니,


호주 어디에 있는 TAFE에서 무슨 전공을 선택해야 할지 감이 안오네요.


손재주 좋고 기계 관심 많은편이긴 한데,...? 어디에 뭐가 좋을지 정보가 없으니..ㅜㅠㅜ



여기에 탈조선 외치는? 사람들 많은데, 결국 저는 정말로 움직이네요.


뭐랄까 무슨 강성 데모하는데 얼떨결에 앞으로 떠밀려진 느낌 같아요


갑니다. 가니까 응원해주세요.


앞으로 먼저 겪어보고 얻는 정보있으면 바로바로 공유할게요.


감사합니다.






  • 영어열심히 배워서 그곳의 사람들과(헬조선처람 악귀들이 사람의 인두껍을 쓴게아니라 진짜 사람임)교류하면서 인간답게 살길
  • 호주에 가면 인정사정 없이 무조건 영어를 배우야 한다.
  • Healer.lee
    15.08.31
    토익은 890이었고 외국인 친구 일년정도 만나서 영어에 거부감은 없는데 많이 아직 부족하지요. .
    아이엘츠 점수가 나와야 입학여건이되는데 시험난이도가 감이안오네요
  • 응원할게요. 마음 그대로 이어가시길.
    저는 17년도 2월 TAFE 입학(cert 3)으로 계획 잡고 있으니 훗날 저에게는 선각자 같은 존재가 되겠네요.
    많이 아는 것은 없으나 485 or 457 임시취업비자 > 영주권 노리시는 것으로 보입니다.
    손재주에 기계 관심이라.. 자동차 정비, 항공 정비 등이 괜찮지 않을까요?
    제 친구가 호주 3년차 시드니에서 자동차 정비로 내년에 과정 마치는데 자기는 유학원 도움이 많이 됬다고 하네요.
    전공 대략 정하시고 넓게 바라보는 느낌으로 3~4곳 괜찮은데 정해서 알아보심이 어떨지..
    영주권 점수 충족조건 달성이 가능한 구조인지(나이, 학위, 지역, 아이엘츠 점수 등)
    현지 취업상황이랑 학교 다니며 일을 병행해서 경력(견습생)도 쌓을 수 있는지 이런 것들 꼬치꼬치 최대한 알아보세요.
    영어가 어느 정도 되시는지는 모르겠지만 무엇보다도 영어가 1순위로 중요하다고 합니다.(영어만 유창하면 뭘하시던..)
    저도 영어(회화) 확실히 하려고 17년 진학 예정이고
    17년에 지금과 현지 상황이 비슷하다면 벽돌공 or 타일공으로 학위따고 일할 것 같습니다.
    사이트에 정보 공유 많이 해주신다니 참고 많이 하겠습니다.
  • healer.lee
    15.08.31
    좋은 댓글 감사드립니다!
  • 범고래
    15.08.31
    우선 축하드립니다. 그리고 부럽습니다.

    절대 쉽지만은 않을 것 입니다.

    하지만 실천에 옮기는 님이 부럽고 또 부럽습니다.

    늘 응원하겠습니다.
  • Healer.lee
    15.08.31
    감사합니다!
  • 영어열심히 배워서 그곳의 사람들과(헬조선처람 악귀들이 사람의 인두껍을 쓴게아니라 진짜 사람임)교류하면서 인간답게 살길
  • Healer.lee
    15.08.31
    감사합니다!
  • 씹센비
    15.08.31
    반드시 성공하시길 바랄게요
    전 아직 고딩이라ㅠ 당장 탈출하긴 힘듬ㅠ
  • hellbull
    15.08.31
    꼭 성공하세요. 응원합니다!
  • 죽창러
    15.09.01
    그저 부러울뿐
  • 표백
    15.09.01
    저도 지금 자금 만드는 중이예요! 목표액 채우고 나면 미련없이 탈조선 ^^
    이 악물고 정착 성공해서 스트레스좀 덜 받고 살아봅시다 화이팅!
  • 4214141
    16.01.16
    호주 워홀때 이민테크 타던 친구들 지금 성공했어요.. 부러울 따름이죠.. 호주서 1~2년 워홀로 살아보시면 한국이 지옥이란걸 느낄수 있게 됩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2 updatefile 헬조선 38258 4 2015.05.28
201 헬조선이라는 것에 동의. 답은.. [현직 전공의] 25 전공의 6344 17 2015.07.26
200 탈조센 5년차 28 누나믿고세워 16654 18 2015.08.12
199 탈조선후 소감. 일본은 망할거라고? 16 누나믿고세워 4792 29 2015.08.18
198 일본에 취업후에 다시 한국돌아온 내 친구들 썰 4 갈로우 6079 16 2015.08.18
197 천조국 탈조선 17 허경영 1685 11 2015.08.22
196 탈조선 이후의 어려움과 그에 따른 대비책의 주관적 모색... 10 버터라면 1640 13 2015.08.23
195 탈조선 현황 및 팁 (북유럽편) 9 Minson 3767 13 2015.08.29
194 탈조선하면서 다른나라귀화하는게 그렇게안될일? 13 헬조선반도 1814 18 2015.08.30
호주가기로 결심했습니다. 13 Healer.lee 2760 22 2015.08.31
192 어학공부에 도움 될 만한 사이트 모음.TXT 3 정대만 29810 13 2015.08.31
191 탈 헬조선 준비작업 제 1단계 : <국뽕중독>에서 벗어나라 15 헬조선탈출성공했음 4204 24 2015.09.01
190 헬조선vs 탈조선 회사경험 20 누나믿고세워 6558 31 2015.09.02
189 외국어 공부할때 내면에서 헬조센어를 자주 쓰면 나쁜점 3 Sheil 2541 13 2015.09.03
188 탈 헬조선 준비작업 1단계-1작업 : <국뽕중독>치료하기-'애국'을 지워라 12 헬조선탈출성공했음 2442 22 2015.09.04
187 탈조선해라... 사람답게 살고 싶으면 19 update 구원자 3566 22 2015.09.04
186 국까들은 미련없이 탈조선이 답이다 1 shittygooks 1532 14 2015.09.01
185 사실 탈조선을 하고자 한 직후부터 무기력합니다.. 7 안광에지배를철하다 2250 16 2015.09.07
184 탈조선을 위한 언어구사능력의 잘못된 예시. 27 ersi 4136 12 2015.09.07
183 백인여자에 환상가진 넘들이 많아서 한마디 한다. 26 둠가이 11024 15 2015.09.05
1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