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ㄴㄴ
15.07.28
조회 수 740
추천 수 1
댓글 3








기성세대가 썩었다 노력도 안한놈들이 우리보고 노오력하라고 한다 니네들 나라 황금기에 태어났음 좀 조용히 해라 등등...


얘네가 욕을 먹어야할 이유는 저딴게 아니라 현실 파악 못하는걸로 욕을 먹어야한다. 지금 세대가 그들과 동일한 경쟁으로 자기들이 상대적으로 누릴수 있는 위치까지 올라간다는 착각을 하고 있는게 이들의 가장 큰 문제다. 연일 취업난 입시난 등등 언론에 보도가 되도 이들은 그래도 노력하면 된다는 착각을 하고 있다.


한국 전쟁 겪고 미국 원조 받기 시작하면서 이들은 세상에서 제일 가난한 나라에서 태어난 사람들이다. 어릴 때는 의식주가 해결되는게 가장 큰 문제였다. 의료는 물론이고 교육을 받는것도 특권층만이 대학교육을 받을 수 있었다. 평균치가 낮았기 때문에 교육으로 인한 경쟁은 정말 노력을 하는 사람들은 성공할 수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들의 환경은 열악했다. 걸어서 왕복 2시간 걸리는 곳을 학교라고 만들어두고 공부하는 시간보다 걷는 시간이 더 많은 이들이 수두룩했다. 니들 중에 지금 걸어서 2시간 동안 학교갈래 아니면 자퇴할래 물으면 교육을 선택하는 인간은 없다. 이런 환경에도 불구하고 교육을 받겠다는 인간들이 있었고 이들은 정말 엄청난 노력을 했다. 자 우리가 까는 건 이 당시에는 교육에 투자하는 인간들은 저런 노력하는 인간 말고는 정말 극소수뿐이었다. 노력이 성과를 맺을 수 있는 사회라는 의미다. 저런 투자를 하는 사람들은 정말 자기 피를 뽑아서 팔고 막노동 해가면서 대학등록금을 댄 인간들이다. 이들은 사회에 나가면 성공했다. 그 악바리로 성공한게 아니라 자신과 동등한 수준의 교육을 받은 인간들이 없어서이다.


반면 지금은? 대학 ? 개나소나 다간다. 대학 진학률이 80퍼센트가 넘는다. 책, 교재 등등 자신이 교육을 받겠다고 선택을 한다면 언제든지 받을 조건이 된다. 연필이 없어서, 공책이 없어서 공부를 못한다는건 지금 사회에선 기초생활수급자에게도 해당되지 않는 이야기다. 예전에는 이런 도구를 확보하는게 공부를 배울 조건중에 하나였다. 이런걸 구하지 못한다면 아이큐가 200이라도 교육을 받지 못했다. 지금 상태는 교육의 평준화가 이루어졌다. 아무리 못사는 집안 아이들도 글을 읽고 쓸줄알고 수학을 공부 한다(예전에도 다 할줄 알았다고 하지마라... 할줄 모르는 인간 생각보다 많았다). 내가 문제라고 생각하는건 영어다.? 하... 일단 외국살다온놈들 못이긴다. 한국에서 학교공부만 하면 원어민이랑 한문장 이상 대화하면 다행이다. 선생들도 원어민이랑 의사소통에 문제가 있는데 학생들이 어떻게 말을 하겠는가. 이게 부와 직접적인 상관관계를 지니게 된다. 아까 앞에서 말한 기성세대들처럼 도구를 확보 못하게 되는 거다. 끽해봐야 (쓰레기)문법, 어휘력이 약간 더 나은 수준(이것도 존나게 영어 팠을 때 가능).?즉? 남들과 비교해 경쟁력을 갖추기 어려워진 상황이다.


?자 지금 세대들은 이런 차이를 느끼면서 살아간다. 이게 메울수 없는 갭이라는걸 깨닫게 된다.?근데 기성세대들은 존나 풍족한 환경을 제공해줬는데 왜 못하는건지 궁금해 하는거다. 지들과 경쟁하던 놈들이랑은 수준이 다르다는걸 깨닫지 못하고 있다. 지들한테 주어졌으면 다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서 지들한테 부족했던거 차고 넘치게 주는데 왜 안되는거냐고 묻는거다. 그 시대에 지금 우리의 환경을 제공받았으면 거의 확실하게 상위권에 속할수 있다. 그들은 그 부족한 환경을 우리에게 제공하는데 모든걸 희생했고 노력으로 부의 차이(그때도 차이 나면 못메꿨지만... 상위층이라고 느낄만한 위치까진 갈 수있었음)를 극복할 수 있는 시대를 살아왔다.?


?그들은 이나라가 여러번 똥망을 겪었지만 환경적으로 제공된건 정말 똥망이었던 시절을 겪었다. 먹고 살기도 더럽게 힘든데 독재하는 놈들이 있지 않나. 옷좀 입으면 단속하고 머리 쳐 짤리고 부정부패 비리 쳐 썩어 넘치고... 지금이 더 좋다는게 아니다 이들의 환경은 분명 이렇게 열악했고 그들은 많은 노력을 했다. 대신에 그들은 미래에 대한 희망과 그 노력에 대한 보상을 받은 세대들이다. 지금은 청년들이?자신의 한계에 절망하고 일시적 쾌락과 즐거움을 찾아 나서는 시대에 살고 있다. 가족형성으로 인한 가정의 행복이나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한 이상실현으로 인한 행복보단 지금 당장 누릴 수 있는 행복 - 나태해지기를 추구 하게 되는거다. 그리고 기성세대가 보진 않을거 같지만 봤으면 니들이랑 지금 세대랑은 급이 다른 경쟁을 하고 있으니까 생각을 좀 바꿔서 해봐라.?


마지막으로 기성세대 욕할 때 니들보다 우리가 더 힘들었다라는 말 하지 마라. 그거 기성세대가 들으면 코웃음밖에 안나오는 말이다. 그들이 할말은 손빨래 해봤냐 ? 연탄중독 걸려봤냐? 등록금 니 피 뽑아서 벌어봤냐? 등등. 이들은 우리보다 쓰레기 환경에서 태어나서 취직으로써 누릴 수 있는 이득을 본거다. 우리는?나은 환경에서 태어나 경쟁할 상대가 미친듯이 늘어난 것이다. 어느쪽이 더 좋냐고? 기성세대는 모를 영어로 한마디한다.


end justify the mean






  • 뭐하냐
    15.07.29
    지금 등록금 피뽑아서 벌려면 죽지
  • aantting
    15.07.29
    한 왕조가 건국될때 마다 그 힘을 가진층이 있듯, 헬조선의 기틀을 잡아간 집권세력은 그 이후에 태어나는 사람에게 기회를 줄 생각은 없고, 현대판 음서제를 부활시켰다. 민주주의라지만 조선시대의 틀을 그대로 가지고 있고, 기회는 더더욱 가루만큼적은 헬조선..
  • ㄴㄴ
    15.07.29
    신기한건 다음세대라고 불리는 사람들이 다 그들의 자식임에도 이런 현상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자기자식을 위해선 모든것을 희생하는게 모순적이게도 그들의 목을 조으고 있습니다 이게 경제학에서 말한 공유지의 비극인걸까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9 new 헬조선 8580 0 2015.09.21
1064 여혐과 여성의 갑질?? 3 new 헬리퍼스 674 3 2015.08.27
1063 자꾸 로그아웃이 되시는 분들!! 4 newfile 박멸장인세스코 145 0 2015.08.27
1062 헬조선 vs 헬지나 9 new 심영의짜씩 563 0 2015.08.27
1061 여혐에 관하여 3 new 단명 702 2 2015.08.27
1060 헬조선의 진정한 미래 3 new 지나인직속알바 308 0 2015.08.27
1059 센징들아 왜 말을 돌려말하면 죽창질을안하니.. ㅠㅠ 3 new 헬조선반도 325 2 2015.08.27
1058 두 가지 변화를 예상해본다. 2 new 전생에지은죄 225 2 2015.08.27
1057 헬조선 인문계 고등학교의 실태 2 new 죽창한방 421 3 2015.08.27
1056 김관진 현재 상황.. new 허경영 241 3 2015.08.26
1055 잡담: 내가 본 헬조선인의 미국분투기.. 1 new 도시락 272 3 2015.08.26
1054 그냥 나도 미래 예언 4 new 이지랄같은세상 371 2 2015.08.26
1053 국민연금? =삼성연금? new 안광에지배를철하다 244 1 2015.08.26
1052 여자를 잘 골라야 되는 이야기 8 new 갈로우 505 3 2015.08.26
1051 한국에서는 역사 조작을 하지 않는가 8 new Delingsvald 351 2 2015.08.26
1050 통일기부 2000억.... 헬지수가 내려가는 줄 알았네 5 new 헬리퍼스 270 3 2015.08.26
1049 한국어 중국티베트어족설은 어떻게 만들어 진 것인가 5 new Delingsvald 426 2 2015.08.25
1048 연수입 3940만원까지 한국 소득 상위 10% 33 new aircraftcarrier 792 3 2015.08.25
1047 헬조선의 장시간 근로, 결국엔 보여주기식 쑈였음??? new aircraftcarrier 345 2 2015.08.25
1046 헬조선 음주폐혜의 원인.. new 허경영 227 1 2015.08.25
1045 헬조선 등록금 인상에 대한 문제 2 new 허경영 159 2 2015.0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