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명나라 덕분에 ?망해가던 나라 ?겨우 ?일부라도 ?수복하고 ? 일본군을 저지하고 ?있는데?

이순신 (김명민) 류성룡(김상중 ) 은 ?항상 ?명나라군에게 ?하는말이 ?왜 빨리 ?왜적을. 공격하지 ?않느냐 ? ?왜 ?당장 ?출전하지 ?않느냐?

라며 ?명나라 ?장군들 닥달하는거 ?보면 ?기도 안차네요?

그러면서 ?명나라군이 소극적이고 ?오히려 조선에 ?피해만 ?입힌다고 ㅎㅎㅎ ?드라마에서도 그렇게 ?얘기하지만. 한국 ?역사책이나 ?국사교과서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명나라군이 ?전투에 ?소극적이고 ?조선인을 ?약탈했다고요 ? 일부 ?사실입니다.

명나라 입장에서도 ?돕는 상황인데 ?적절히 ?일본과 ?강화해서. ?자국의 안전을 ?도모하는게 ?당연하고 ? ?조선내에서 ?식량이 ?안갖춰지니 ?조선백성에 ?대한 ?약탈도 ?있었던 ?것이죠 ?


?물에 빠진 놈 ?구해줬더니 ?돈가방이 ?아직 ?강바닥에 ?가라앉아 있으니 ?그것도 ?꺼내달라 ?이렇게 ?요구하는것과 ?같습니다 ? ?진짜 ?몰염치죠 ?


그럴꺼면 ?명나라 군 .돌려보내고 ? 조선군 ?단독으로만 ?싸워서 ?영토수복하면 ?되잖아요?

명나라군인들.타국에 ?와서 ? 고생하고 ?싶겠습니까??

그래서 ?드라마에서도 나오죠 ?명나라 요동경략이 삐져가지고 ?황제에게 ?보고하고 ?철수시키겠다고 ?하니 ? 또 ?그거는 ?안된다고 ?극구 ?말리고요 ?ㅎㅎㅎ?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그도록 ?논리적이던 ?중년탐정 ?김상중도 ?징비록에서는 ? 추태를 ?보이더만요 ?


애초에 ?명나라 군대가 ?없었다면 ? ?조선군은 ?죄다 ?섬이나 ?산성으로 ?도망가서 ?숨어지내다가 ?굶어죽었을거에요 ?


아니면 ?야전에서 ? 도륙당하거나요?

그렇게 .명나라 ?도움받아서 ?이겨놓고 ?

지금 역사책을 ?보면 ?명나라군의 ?도움은 ? 미미하게 ?얘기하고 ?폐 끼친거만 ?부각시켜서 ?결국 ?조선군이 ?일본을 ?물리쳤다 ?이런식으로 ?얘기를 ?하더군요 ? 그렇게 ?잘 싸울수 ?있다면 ?애초에 ? 구원요청은 ?왜 ?했습니까??


역사를 보면 ?일본애들이 ?그래도 ?의리가 있어요 ?백제와 ?동맹관계 ?였다고 ?망해가는 ?백제 ?구원해주기위해 ?병사을 ?4만명씩이나 ?동원해서 ?바다건너가서 ?도와주고 ? 그러는거 ?보면요






  • 정확히 말하면요....

    원래 명나라는 화폐 경제인지라 조선 현지에서 돈을 주고 물자를 구하려고 했으나, 돈이 뭔지 모르는 무식한 조선인들이 거부했어요...(조선은 물물경제 사회였으니까요... 명나라보다 500년 이상 뒤떨어진셈)

    그러자... 전쟁을 치루어야 하니 할 수 없이 조선인으로부터 필요한 만큼 징발한것이죠.

    이러한 문제가 생긴 이유는 명나라의 전통적인 병참 정책(현지 민간인에게서 돈을 주고 군수품을 구입한다)과 조선 현지의 풍습이 안 맞아 생긴 비극적인 사례이지요.... 그래도 어려운 와중에도 조선 구출에 큰 도움을 준 명나라군을 무조건 욕할 수 없다는 건 사실.

    사실 명나라군의 개입 없이 조선군?자력으로는 영토를 재수복할 능력이 없었는데(이순신이 보급을 차단할 수는 있었지만, 수군이라서 영토 재탈환은 불가능했죠. 일본 다이묘들이 조선에 정착해서 남은 병력으로 항전했으면 사실상 일본영토가 되는 건 시간문제였어요.), 명나라의 화포 등 신무기와 20만의 병력 덕분에 나라를 재수복할 수 있었던것.

  • 네 맞습니다 사료에 봐도 황제가 장군들에게 은자를 보내죠 군자금으로 쓰라고요 그래서 요동에서 은자로 식량이나 무기를 마련하지만 급히 출정을 하다보니 다 못 갖춰요 그렇게 부족한 상태로 조선에 갔는데 식량이 없으니 어쩝니까 ? 빼앗아 먹는거죠 그리고 어차피 한정된 식량만 있다면 군인이 먼저 먹는게 당연한거 아닙니까
  • 고기, 술, 쌀 기타 등등을 지참해야 됬는데 문젠 조선 상권이 발달이 너무 안되서.. 어쩔수 없었음
  • 모두의죽창
    15.11.01
    사실 명나라의 개입도 한 몫 했지만. 제일 문제되었던 것은 일본 내부도 문제였죠. 도쿠가와 가문일 경우 병사를 500명만 보낸다고 했다가 점점 도둑 맞았다네 강도에게 맞았다네 하면서 병력을 마구잡이로 빼다보니.. 일본도 전력전을 할 수 없었고.. 더 문제인건 일본쪽 기록을 보면 지휘 내부 마찰이라던지. (우키타 같이 20살도 안된 인간이 총사령관.. 거기에 이시다 미쓰나리 처럼 아예 야전형이 아닌 인간들 투성인지라).. 뭐 일본 입장서도 졸전을 치뤄도 안 이상할 만큼의.. 상황..
  • 이었으나, 조선군은 그정도의 군대도 못 막을 정도로 허약체질이었는지라.... 일본군대 흉볼건 아닌듯해요...
  • 신림의 잘못된 판단으로 인해.. 정예군 마져 날리면서 파죽지세로 몰린거죠.. 딱 지금으로 치면 헬조선 똥장군들에게.. 군 맡기다 대부분이 괴멸한 샘
  • 그것도 영향이 큰 거 같네요. 근데 문제는 그게 500년 전의 일이 아니라 현재진행형이라는거!
  • John
    15.11.01

    http://hellkorea.com/xe/board_sFaF59/243348

    의 글에서 적었지만 신립을 대등한 수준으로 적은 것도 일본과 한국의 국력을 최대한 대등한 수준으로 비정한 국뽕사관에서 나온 것이다. 신립의 잘못된 판단 그딴건 없어. 걍 부산포에 10만상륙할 때, 전쟁 70프로는 결판난건데, 명이와서 죽은 나라 살려준거다. 신립은 걍 자살특공대같은 거라고 보면 된다.

    것도 첨에는 신립이가 2만도 안되는 병력으로 10만을 막아섰다고 초기학자들은 비정했는데, 국뽕쳐먹은 새끼들이 나와서 조선병력을 최대한 뻥튀기하고, 탄금대가 전술상의 실기인 양 비정한거. 신립의 병력은 본디 상주에 소집된 경상도병력과 합치려고, 경장으로 속보로 행군해서 남하한 병력으로 조선군주력이 아니라 경상도군에 합류할 사령관군같은 개념이고, 신립에게 충청도와 경기도의 병마를 최대한 소집해서 회전을 벌이는 시나리오라면 전술적인 상식은 그 충주산간지대에 들어가지 않는게 정석이다.

    충주답사는 해봤니? 거기 온통 산이란다. 애초에 신립은 경상도까지 남하할 목적으로 갔기 때문에 충청도산간지대에서 왜군이랑 맞딱뜨린거고, 왜군역시 그 포인트에서 조선의 대규모병력이 나올 줄은 몰라서 잠시 흠짓했다는 기록이 있을 정도니까, 탄금대는 다른 관점에서 봐야하거던.
    탄금대라는 것은 신립이 남하하는 과정에서 조센군과 왜군모두 계획되지 않은 채 일어난 싸움인거다. 그래서, 기록상 신립은 탄금대전투 하루전날에 그 일대에서 그나마 싸움하기 좋은 탄금대를 임기웅변으로 택했고, 어차피 그래봤자 병력이 안되니까 걍 진거여.

    신립이 충청도와 경기도의 병마를 최대한 모아모아모아서 일본과 회전을 할 생각이면, 정석은 용인정도에 자리잡고, 천안쪽에서 충청도병마가 오는 것을 기다리고, 싸우기 좋은 경기도평야지대를 택하는게 정석이지.

    신립이 잘 못 판단한게 아니라 애초에 신립을 충청도로 기어들어가게 한 거부터 조센의 전략수립차원에서의 무능함이 드러나는거다.
    아마도 조센새끼들은 존니 나이브하게, 일본이 동래성을 약탈한다거나 언양성이나 경주성약탈하면서 시간을 지체할 줄 알고, 신립이 남하해서 왜군과 교전할 장소를 상주어디쯤으로 보고, 상주의 경상도 병마랑 신립군사가 합류가능했던 것으로 판단하고, 애초에 선조랑 유성룡새끼가 그러한 작전계획에 입각해서 신립을 남하시킨게 분명하다.

    참고로, 현대인 지금도 영동인구 5만, 보은인구 3만4천, 충주시인구 21만, 제천시인구 13만, 괴산군 3만9천, 음평군 9만 5천이다. 대충 감이 오냐?
    그러한 배경을 알아야 된당께. 그러니까 신립은 기본적으로 사람도 많이 안 사는 개깡산간벽지로 들어간겨. 그건 경상도로 넘어가기 위한 거라는 거 외에는 설명이 안된다고.

    니가 본 신립드립 그거는 전부 국뽕개새끼들의 관점이랑께. 문경에서 신립이 막긴 뭘 쳐먹아. 문경세제 거기도 근처에 마을하나 없는 보급할 때조차 없는 곳인데, 식량을 엄청 들고 간다면 모를까 그게 되냐고. 문경지나서 상주에서 경상도병력이랑 합류한다는 비현실적인 작계에 입각해서 용병하다가 이미 왜군은 문경뚫고 소백산맥 산만디 넘어오고 있는데, 군사를 너무 깊숙히 진격시켜서 물리지도 못하고 탄금대에서 그나마 한 줌인 병력까지 다 털린게 탄금대전투의 본질이고, 애초에 선조랑 유성룡이나 한성의 양반지도부개새끼들부터 말도 안되는 작계를 수립해서 신립한테 작전을 준 것이라고 봐야되.

    그런 좃병신같은 상황이 조선의 수준이었고, 걍 어처구늬가 없는거제. 조센의 수뇌부새끼들 사고하는 방식이 말이다.

    뭐 어차피 용인정도에서 신립이 주변인구 탈탈 징집하고, 병마를 소집했었다 한들 개발살났겠지만, 탄금대는 걍 조센이 얼마나 병진인가를 보여주는 사건에 불과한거란다. 존나 걍 어이가 없던 일인겨.

  • 네 그래도 가장 중요한 점은 명군의 참전이죠 일본 내부가 단결이 잘되어서 16만이 아니라 30만명으로 조선을 침략했다면 명나라도 그에 맞춰서 더 많은 구원군을 보냈을 것이니 결국 전쟁의 판만 커질뿐 승세와는 무관할듯합니다
  • 당시 일본 제도가.. 다이묘가 조선으로 파병을 보낼떄 거리 비례로 돈을 지불하게 됬어요.. 도쿠가와 양반도 사실 떙긴 마당에 히데요시가.. 가장 부담되서 그냥.. 형식상으로 군대를 받았으나 그마져도 패색 짙으니 뺴고.. 히데요시란 양반은 나이가 들어서 지금으로 치면 치매기가 온 덧.. 오락가락하니..
  • 좀 객관적으로 본다면. 신림과 같이 무관 시험 통과했던 자들이.. 원흉이어죠
  • 사실 이순신 뿐만 아니라 의병장들이나 권율 승병등이 게릴라 전으로 지속적으로 일본에 타격을 주니 점점 군세가 흐트러지던 마당에 너무 전선을 부산에서 함경도까지 장사진 치다, 잘리면서.. 망해버렸죠.
  • 그때 그 장사진에 결정적인 타격을 가한 게 명나라 군대에요. 조선군이 아니라. 게릴라전으로 약간의 타격은 가할 수 있어도 전세는 못 바꿔요. 이라크를 점령한 뒤 미군의 인명손실을 생각해보면 답이 나오는데...

    한가지 다른점은 이순신의 해상봉쇄는 일본군 보급차단에 효과가 높았다라는 사실인거같네요.
  • 해군을 모리가 맡았긴 했는데 모리도 힘에 의해 굴복한지라.. 뭐 나고야에 성짓고 대출정을 벌였긴 했어도.. 상대가 당시 16살 짜리 꼬맹이라 말린건 사실이죠
  • 해군을 모리가 맡았긴 했는데 모리도 힘에 의해 굴복한지라.. 뭐 나고야에 성짓고 대출정을 벌였긴 했어도.. 상대가 당시 16살 짜리 꼬맹이라 말린건 사실이죠
  • 이순신의 공적은 그다지 없다고 봅니다 소서행장이 평양에서 멈춘것은 명나라의 개입으로 확전 될 상황이라 관망하던것이고요 애초에 일본수군은 서해안으로 보급한다는 개념이 아니라 부산포와 대마도을 잇는 수로를 유지하고 부산포를 수비하는 역할이에요 그러하기에 임진년 초기 일본수군은 서진하지 않고 소규모로 거제도 인근 지역에 주둔하다가 이순신에게 털립이다
  • 사실 선조도 한몫했죠. 가토 기요마사의 이간계에도 넘어가시는 그분!! 우리에게도 그런 사람이 있음..
  • 한인노비들 잘 싸우면 해방시켜준다?총알받이 시키고, 사기친 이조정권.

    '헬조선은 하루아침에 이루어지지 않았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7177 0 2015.09.21
18911 최저임금에 대한 다양한 입장 3 new 죽창화세대 212 7 2015.10.31
18910 꼰대들이 모르는 단어 6 new 죽창화세대 284 6 2015.10.31
18909 꼬우면 북한가라는 그 말, 5 new blazing 584 9 2015.10.31
18908 "저 비행기가 형네 집안 비행기야?" 8 new 열심히발버둥 548 6 2015.10.31
18907 근데 왜 우리는 국민운동같은걸 안하는건가요? 12 new 에브리바디탈조센 209 5 2015.10.31
18906 맹목적 추종의 나라 헬조선 5 new hellcs 248 7 2015.10.31
18905 전에 중소기업 퇴직했다던 사람 입니다 3 new 트윅스 235 3 2015.10.31
18904 현직종교인(무속인)입니다. 착하게 살면 복이온다고 믿습니까? 16 new 탈죠센선봉장 665 6 2015.10.31
18903 한국인 논리 4 new 탈좃센 209 4 2015.10.31
18902 486들도 보상심리가 있는거 같은데 왜 그럴까 1 new 살려주세요 128 3 2015.10.31
18901 한국인들이 외국인에게 배타적이고 그런 이유.. 6 new 진정한애국이란 349 1 2015.10.31
18900 3포세대라고 조롱하는게 저출산대책 같다 2 new 살려주세요 243 3 2015.10.31
18899 산업화세대 , 486세대 하는말이 우리들 덕분에 요즘세대들이 편하게..... 9 new 탈죠센선봉장 482 5 2015.10.31
18898 하청 근로자에게는 도움이 안되는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5 new 살려주세요 121 3 2015.10.31
18897 대국민 사기극 박정희 4 new 헬조선탈출 300 5 2015.10.31
18896 유목민이라는 민족은 없다. 5 new John 319 5 2015.10.31
18895 박정희가 독재자인 이유 5 new 또옹옹송 164 0 2015.10.31
불멸의 이순신, 징비록 보면 레알 어이없는 점 txt. 18 new 탈죠센선봉장 539 6 2015.10.31
18893 헬조선에서 혁명?? 3 new 너무뜨거워 145 6 2015.10.31
18892 헬조선 에대해서 1 new 헬조선김치년들죽이기 133 2 2015.1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