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Slave
16.06.29
조회 수 436
추천 수 7
댓글 8








http://m.media.daum.net/m/media/society/newsview/20160622142140920?seriesId=112648

 

퇴근 후에도 끊임 없이 울리는 회사로부터의 ‘카톡(카카오톡)’메시지 도착 소리에 고통을 호소하는 직장인들이 적지 않다. 휴대폰 및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업무에 활용, 직장상사 및 선후배로부터 업무연락이 밤까지 이어지면서 일과 삶의 균형이 깨지고 있는 것. 이 같은 ‘카톡감옥’에서 해방될 수 있는 법안이 20대 국회에서 추진된다.

 

신경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른바 ‘퇴근 후 업무 카톡 금지법’을 22일 발의했다고 밝혔다. 이 법은 근로기준법 제6조 2항을 신설, “사용자는 이 법에서 정하는 근로시간 이외의 시간에 전화(휴대전화를 포함한다), 문자 메시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 각종 통신수단을 이용하여 업무에 관한 지시를 내리는 등 근로자의 사생활의 자유를 침해하여서는 아니 된다”고 규정한다. 근로자에게 퇴근 후 회사와 ‘연결되지 않을 권리’를 보장하겠다는 것이 골자다.

 

업무 시간에 카카오톡과 같은 SNS를 활용해 업무 지시를 주고 받는 직장이 늘며 시공간의 제약 없이 업무를 효율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된 것은 이점이지만 부작용도 만만치 않다. 우선 SNS가 업무의 영역으로 들어오며 업무와 비업무 간 경계가 사라진 것이 가장 큰 문제다. 직장인 10명 중 7명이 퇴근 후나 주말, 휴가 중에도 스마트폰 때문에 일에서 벗어나지 못한 적이 있다고 답할 정도다. 최근 한국노동연구원의 조사에서는 ‘퇴근 후 스마트폰으로 업무지시를 하려면 월 임금의 22.3%는 더 받아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왔다.

 

신 의원은 “스마트폰 등 새로운 기술과 이로 인해 만들어지는 제품들로 근로 환경이 변화하고 있지만 새로운 환경에 맞는 권리와 법은 기술 발전 속도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다”며 “SNS로 인한 퇴근 후 업무 지시가 일상화됐지만 이에 대한 입법은 미비하다”고 법안 발의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헌법이 명시한 국민의 기본권을 시대의 흐름에 맞게 법에 반영하자는 것”이라며 “법 개정을 통해 근로자의 사생활을 존중하고, 보장해 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 의원 측은 공청회 등을 통해 이 같은 연결되지 않을 권리에 대한 사회적 논의의 불씨를 붙이겠다는 계획이다. 이 법안은 신경민 의원이 대표 발의하고, 김현미ㆍ김해영ㆍ문미옥ㆍ박정ㆍ우원식ㆍ윤관석ㆍ이개호ㆍ이종걸ㆍ이찬열ㆍ이철희ㆍ표창원 의원이 공동 발의했다.

반면 해외에서는 기업의 노사협약으로 업무시간 외 연락금지 방침을 적용한 데 이어 정부차원의 법제화도 시도되고 있다. 2013년 독일 노동부는 비상 상황을 제외한 퇴근 후 상사가 부하 직원에게 전화나 이메일로 연락을 하지 못하도록 하는 지침을 마련했고, 프랑스 노동부도 최근 노동개혁 법안에 연결되지 않을 권리를 포함시키기로 했다.

 

전혼잎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분에게 이러한 법이 발의됐다고 얘기를 했더니  신경민 의원이 더민주라는 이유만으로 까기 시작하더군요. 대기업을 싫어하고 대기업이한국을 근대화시키는데 아주 큰 역할을 했는데 은혜를 모르고 배은망덕한 것들이라면서요..ㅋㅋㅋㅋㅋ

새벽에 신문지배달하면서 골병드는애들 생각하면 저들은 연봉 7천씩은 받을거면서 밤에 업무카톡지시받는게 어떻냐면서 내같으면 패가면서 일했다고 하더군요.

스스로를 노예로 전락시키는 발암 발언에 감탄하는 경험이었습니다 ㅋㅋ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039 0 2015.09.21
7320 日 "불법체류자 20% 한국인"… 韓대사관에 자진출국 협조요청 1 new 아캄나이트 188 5 2016.06.30
7319 2 new Aliceinwonderland 188 5 2016.06.30
7318 근대 일뽕 서양뽕이런걸 떠나서 한국이 노동,고용환경 이렇게 개판된이유가 멀까요? 8 newfile 다이쪽본시대 280 4 2016.06.30
7317 헬조선의 본모습 3 new 노오력 334 5 2016.06.30
7316 현실과 가상 1 new 해탈일부직전 139 5 2016.06.29
7315 붉은악마의 실체 1 newfile 헬조선이낳은괴물 327 8 2016.06.29
7314 캐리비안 베이 새로운 영상.mp4 2 newfile 허경영 210 1 2016.06.29
7313 양아치들이 많은 헬조선... 2 new 기무라준이치로 371 6 2016.06.29
7312 “저상버스 타는 3~4분…뒤통수가 따가웠다”... 3 new 진정한애국이란 382 5 2016.06.29
7311 괜찮은 답변을 얻어 공개해봅니다. 7 new 참궁금하다 245 5 2016.06.29
7310 노동자 권리 5등급 국가답다. 1 new 이거레알 182 5 2016.06.29
7309 웰컴 투 헬. jpg newfile 이거레알 280 5 2016.06.29
7308 소형 수소폭탄 제작비용 6 new 박멸장인세스코 275 4 2016.06.29
7307 아무리 생각해도 죽창은 너무나도 저열한 무기입니다. 8 new Slave 269 6 2016.06.29
7306 한글닉으로 바꾸면 따라하지 못하는 시스템인가...? 4 newfile 블레이징 219 3 2016.06.29
7305 헬조선은 성격이 악하고 삐뚤어지거나 발암종자들은 많은데 진짜 강한애들은 없습니다. 7 new Slave 439 11 2016.06.29
택시에서 정말 어이없는 말을 들었습니다. 8 new Slave 436 7 2016.06.29
7303 불매운동 리스트 (키워드) 빠진게 있다면 댓글 달아주세요. 8 new 국밥천국 283 8 2016.06.29
7302 여러분의 혈세를 빨아쳐먹어 똥을 싸지르는 국방부. 3 newfile blazing 302 9 2016.06.28
7301 14살 짜리 여자애 강금/성매매 시키고 징역 2년반???? 미친 개조선 2 new 노오력 189 5 2016.06.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