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국뽕충박멸
17.01.30
조회 수 2086
추천 수 17
댓글 5








출처:연합뉴스

퇴직후 8∼16년 만에 숨지는 공무원들…소방직 평균 68세 최저(종합)

 

 

기사입력 2017-01-30 15:47 



소방, 공안, 기능, 일반·경찰, 교육직 順 '퇴직후 평균 사망연령' 높아져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조류인플루엔자 방역업무를 맡은 40대 공무원이 과로사로 숨지고, 세 아이를 둔 워킹맘이었던 중앙부처 30대 사무관이 일터에서 숨지는 일이 최근 벌어졌다.

이런 안타까운 과로사나 사고사 등이 아니더라도 공무원들의 퇴직 후 평균 사망연령이 예상보다 높지 않은 것으로 분석됐다.

PYH2015120712310006300_P2_99_20170130154어느 소방관의 죽음근무 중 사고사한 한 소방관 영결식장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 기대수명 80대 시대, 60∼70대 나이에 숨지는 퇴직공무원들

30일 공무원연금공단에 따르면 우리나라 공무원의 퇴직 후 사망으로 인한 공무원연금 수급 중단 평균연령은 직종별로 60대 후반∼70대 중후반인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기준 공무원 퇴직 후 평균 사망연령은 소방직 공무원 68세를 최저로, 공안직 72세, 기능직 73세, 일반·경찰직 74세, 교육직 76세 순으로 집계됐다.

이는 근무 중 돌연사나 사고사를 제외한 공무원의 퇴직 후 평균 사망연령이 60대 후반에서 70대 중후반에 머물고 있다는 의미다. 

특히 소방직 공무원의 퇴직 후 평균 사망연령이 68세로 가장 낮았다.

2014년에도 소방직·기능직은 72세로 최하위였으며 경찰직 73세, 일반·공안직 74세, 교육직 77세 순이었다.

공무원연금공단 관계자는 "불과 수백 명에 불과한 모집단 중 비정상적으로 일찍 죽는 사망자가 발생한 특이사례가 반영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공무원 직종별로 사망연령을 단순 비교해도 3교대 등 밤샘근무가 많은 직종일수록, 현장직일수록 평균 사망연령이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통계청 '2015년 생명표' 기준, 우리나라 남녀 기대수명은 82.1년이다. 

물론 통계청의 통계적 분석이 반영된 기대수명과 단순비교해 공무원들이 더 빨리 죽는다고 단정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하지만, 기대수명 80세 시대에 공무원들의 삶에 대한 적지 않은 의미를 던지는 것으로 해석된다.

PYH2016092811310005400_P2_99_20170130154구내식당에서 줄 서는 공무원들[연합뉴스 자료사진]

◇ 편한 공무원은 옛말…격무·스트레스 "잠자는 게 치료다"

지난해 명예퇴직한 50대 경찰은 "이렇게 살다 제 명에 살지 못할 거 같아 그만둔다"며 30여 년을 헌신한 경찰 조직을 등졌다.

4교대로 반복되는 밤샘근무와 박봉·승진 경쟁에 지쳐 만성피로에 시달리던 그는 결국 별다른 생계대책이 없음에도 무작정 사표를 던졌다.

한 소방공무원은 "직원들 사이에 몸이 아프다. 힘들다는 말은 금기"라고 분위기를 전했다.

현장업무가 주된 소방직의 특성상 몸이 아프다는 말은 '무능하다'는 의미로 귀결돼 아파도 숨기고 근무하다 병을 키우는 사례도 많다고 전했다. 

특히 치료나 상담보다는 '집에서 잠을 자면 낫는다'고 말하는 소방직 공무원들도 많다.

각종 사건·사고 현장을 목격하고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는 동료들도 있지만 '정신병 치료'를 받는다는 편견이 크기 때문이다. 

칼퇴근·철밥통이 깨진 것은 일반직 공무원도 마찬가지다. 

몇 해 전 광주의 한 구청에서는 평소 자정이 넘는 시간에 퇴근하고 새벽에 일어나 출근하는 등 하루 2∼3시간밖에 못 자는 격무에 시달린 공무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같은 해 이 곳에서는 2명의 공무원이 자살하고 1명이 과로사하는 사건이 잇따라 발생했다.

김호균 전남대 행정학과 교수는 "공무원 조직에도 성과주의, 경쟁원리가 도입돼 일하고 있다는 모습을 대내외적으로 보여주는 '퍼포먼스문화'가 팽배해졌다"고 원인을 분석했다.

김 교수는 "치열한 경쟁 구조에서 살아남고, 승진하기 위해서 무리하는 것은 일반 사조직과 다를 바 없어 공무원 조직만의 문제는 아니다"고 덧붙였다. 






  • 번데기Best
    17.01.31
    결국 어리석고 무감각하고 사악한 종자들만 살아남게 되는 미친 국가 헬조선.
    차라리 화끈하게 망해야 다시 세울 수나 있지... 이래서 침략을 바라기도 했었나 보다.
  • 소방관도 하는 일들 보면 정말 목숨 걸고 하는 일들인데 암탉년이 소방관들 면장갑 사준 거 생각하면 진짜 이딴 걸 해야 하냐고 싶겠지만 공무원이니까 억지로 해야 하는 미개한 헬조선이 참 씁쓸하다. 교정직도 ㅈ같은 환경 때문에 제2의 수용자라고 불리며 이직률 높아서 매년 300명씩 뽑는 건데 그마저도 필기 커드라인 낮다고 몰려드니 공무원이라는 딱지만 붙으면 개나소나 몰려드는 미개한 센징이들이 활개치는데 헬조선이 아니라고 하면 그게 이상한 거다. 경찰도 영어 한국사만 공통과목이다 보니까 ㅈ나게 어려워지고 그렇게 어려워지는 추세임에도 노량진은 학원들이 북적거리는 게 정상적인 사회라고 할 수 있나 물어보고 싶다.
  • 소방관도 하는 일들 보면 정말 목숨 걸고 하는 일들인데 암탉년이 소방관들 면장갑 사준 거 생각하면 진짜 이딴 걸 해야 하냐고 싶겠지만 공무원이니까 억지로 해야 하는 미개한 헬조선이 참 씁쓸하다. 교정직도 ㅈ같은 환경 때문에 제2의 수용자라고 불리며 이직률 높아서 매년 300명씩 뽑는 건데 그마저도 필기 커드라인 낮다고 몰려드니 공무원이라는 딱지만 붙으면 개나소나 몰려드는 미개한 센징이들이 활개치는데 헬조선이 아니라고 하면 그게 이상한 거다. 경찰도 영어 한국사만 공통과목이다 보니까 ㅈ나게 어려워지고 그렇게 어려워지는 추세임에도 노량진은 학원들이 북적거리는 게 정상적인 사회라고 할 수 있나 물어보고 싶다.
  • 번데기
    17.01.31
    결국 어리석고 무감각하고 사악한 종자들만 살아남게 되는 미친 국가 헬조선.
    차라리 화끈하게 망해야 다시 세울 수나 있지... 이래서 침략을 바라기도 했었나 보다.
  • hellrider
    17.01.31
    그래서 댓가를 받는거라고 죽어라고 눈먼 돈 해쳐먹을려고 혈안이 되어 있는거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전설의레전드 소설책
    17.03.26
    한국 은 망해도 지금 처럼 정치 나 군대 나 학교 나 기타 등 등 비슷하게 가고 있을 뜻 한데요 크개 변하지 는 않고요 그만큼 한국 세상이 안밭 기는데 어덯개 변하는지 요 그만큼 미개 한개 한두가지면 져 는 이련 예기을 안하고 선진국 처럼 돼어 있으면 몰로 지만 져 이 생각 이지만 거이 불가능 할것으로 보이내요 지금은
    독재 자 나라 처럼 돼 어 있고 노예 처럼 한국 에서 생활을 해야돼는데 고칠개 한두가지 도 아님 근데 현제 로 바서 꿈을 안구시는게 더 좋을 뜻 싶어지내요 그냥 후진국 으로 살던가 아니면 유학 이나 이민 을 가시 는게 더 좋을 뜻 싶어 지내요 이민을 가시 는 게 더 좋은 곳에서 생활 하실수 있고요 더 좋은 세상이 됄 뜻 헤요 한국 에서 어덯개 말도 안돼고 거짓 말 이지 어덯개 자유 민주주의 처럼 돼 던가 아니면 자유 민주주의 보단 더 좋 게 돼나요 이건 앞 뒤가 안 맛일 뜻헤요 왜 그려냐면 님들 이지금 살 다 보면 아실거에요 제가 예기 한 글을 이해 하실려면은요 말로 드려 알수 가 없뜻 이 직접 붓 이 치 고 한국 생활 을 하게 돼 야지 지금 
    어덯개 한국 이 돼 어 있나 조금 이나 마 아실 뜻헤요 
  • 여동샌
    17.07.14
    제발 공무원 미회하는 소리좀 하지마. 공무원도 조센이니까 매일 1~2번 민원한테 욕쳐먹긴하지만은 일반 회사에 비하면 천국같은 곳임. 내가 2년 정도 공무원 3개부서 일하는 스타일보면서 느낀 것이고. 저기서 무슨 사망연령이 70초반이라고 떠드는데 우리나라 일부좆소기업들어가서 일하는 사람들 평균 사망연령은 어느 정도 나올 지 궁금하네. ㅋ 그래도 공무원 힘들다고 징징대는 글 쓰는거야? 누가 먼저 힘들어해야하는데?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6 new 헬조선 19894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8112 1 2015.07.31
12209 군대에서 고생한거 자랑하는 또라이새끼들 1 new 탁월한전략가 148 7 2017.07.07
12208 가난의 대물림. 2 new 헬한민국 144 7 2017.07.07
12207 극우라면 반드시 가야 할 나라 : 북한 3 newfile 노인 107 7 2017.07.07
12206 한국에 모든 것을 해 준 일본 5 new Uriginal 150 7 2017.07.07
12205 역시 부모님의 파워는 강력하군요. ㅋㅋㅋㅋㅋ 113 new 슬레이브 327 7 2017.07.07
12204 내가 이래서 호신수단쯤은 들고다니라는거다. 15 new 블레이징 328 7 2017.07.08
12203 가난한 자들을 위한 꿀팁 . 혜택을 이용하자 3 new 생각하고살자 133 7 2017.07.08
12202 일본 경찰의 근무수칙을 바꾼 헬조선 범죄자들 3 new 아라카와방울뱀 148 7 2017.07.09
12201 갓서양여성들의 선진적인 가치관 "왜 여성 가슴은 감춰야 하나요" 1 new 프리글루텐 162 7 2017.07.10
12200 일본어보다는 영어,일본보다는 영어권 48 new 프리글루텐 235 7 2017.07.11
12199 그냥 대놓고 글로벌 호구 5 newfile CARCASS 211 7 2017.07.21
12198 헬조선 탈출이 아니라 인간으로부터 탈출해야된다 1 new 갈로우 106 7 2017.07.11
12197 한국에서의 일자리에대한 새로운개념을 찾은사람들 5 new 하오마루5 178 7 2017.07.11
12196 밑에 공감이라는 북조센학교 다니는새끼 3 new 혐한 69 7 2017.07.13
12195 일본의 군사력 증강에만 빼애액거리는 헬조선 8 new 아라카와방울뱀 147 7 2017.07.17
12194 동방예의지국 4 newfile 헬파이어1818 86 7 2017.07.14
12193 분노만 가진다고 .. 불만만 가진다고 4 new 아베총리 94 7 2017.07.13
12192 헬조선의 극한직업(상담원) 3 new 헬레이저 102 7 2017.07.13
12191 숙박 음식점 최장기 마이너스 10 new 국뽕충박멸 147 7 2017.07.29
12190 “응급실로 차 돌립시다” “그럽시다” 실신한 20대 살린 버스 승객 20명... 2 new 진정한애국이란 176 7 2017.08.12
1 - 36 - 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