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새끼들, 거품물고 달려들라 했지ㅋㅋㅋ? 
다 좋은말 해주려는 거니까 잘 읽고 열정적인 댓글 토론 가자

한국에서 꼰대 새끼들이 요즘애들 노력 안한다 하는데 사실 의식주가 다 이루어지고

그것도 현 시점 포화상태에서 
뭐 우리가 달나라 갈 수 있는 로켓을 뚝딱해서 집에서 만들 수 있는게 아니잖냐 ㅋㅋ? 
그렇다고 좆빠지게 일해서 남의 집 일 해준다는게 사실은 이해 상충이라고 영어로는 Conflicts of interest가 있거든
너희들은 돈을 좆빠지게 벌려고 노력하겠지만 주인의 입장에선 너 월급의 몇배를 뽑아먹으려고 들거다 
여기서 썩지말고 꿈있는 놈들은 (특히 나) 여기서 헬헬 그러지말고 해외 나가는게 맞다고 본다 
나도 이번년도 안으로 결정해서 확실하게 나간다음 헬조선 방향으론 침대 머리 맡도 안놓고 오줌도 안쌀거다 

뭐 공부에 뜻이 있어서 인류를 뒤집을만한 연구결과물을 만들어 내지 않는 이상

어차피 헬조선에서는 평균값은 이뤄놓은 경제의 틀에 박혀 살아가야 하는건데


꼰대 새끼들이 젊은애들보고 노력 안한다 안한다 하지만 그말에 너무 동요되지 말아라
생각해보면 꼰대 새끼들이 만들어놓은 시스템에 우리의 선택과 의지없이 태어난거고 
현재는 헬조선에선 모든 산업이 포화상태다. 그리고 안좋은게 더 겹쳐서 기술의 발전으로 인류가 들어설 입지가 없다.

뱅크 텔러도 없어져서 기계가 다 해먹는 판에 뭘 ㅋ

 

꼰대새끼들 지네들 12시간씩 일했다고 옛날 이야기 들여먹는데 요즘 12시간씩 일하면서 지네처럼 뭐 의류 공장
악세사리, 공업물품 공장, 뭐 부동산 투자 같은거 요즘 이런거 할수나 있냐? 할수 있다면 나좀 소개좀 난 17시간씩 일할테니까

의, 식, 주, 통신, 문화, 교통, 산업 이미 다 포화상태니까 
그 다음 우리가 할수 있는 일은 타임 머신을 만들고 로켓트를 만들어 화성으로 나갈수밖에 없는데
그게 그리 쉬운거냐 ㅋㅋㅋㅋ?
 
그리고 똑같은 일을 하는건데도 예를들어 돈계산 하는 새끼들이라고 치면
이전에는 그냥 고졸 중졸 뽑는데 요즘 취업이 힘든게 이런 일들이 어려워져서 고지식 고학력을 요구하는게 아니고
그냥 니 옆에 앉아있는 놈이 한줄 더 쓰니까
또 인사부에선 그런 놈 뽑으니까 고학력을 요구하는거지 일이 딱히 뭐 어려워서 그런건 아니야 
정말 현세대 우리의 일은 이렇게 이뤄놓은거 마음껏 즐기는거다. 그냥 즐겨라. 

 

그리고 꿈있는 놈들은 나가라. 어디던 나가라. 
동남아, 남미 간다고 얕보지 말아라. 니들 명함에 붙어있는 대기업은 그냥 잠깐 빌려쓰는 신용이야.
솔직히 헬새끼들이 미개해서 미개한 경쟁하느라 
타는 차 ㅋ
다니는 회사 ㅋ 하는 일 ㅋ 쥐꼬리 만한 월급 돈백 더번다고 세상을 다 갖은 착각으로 미개경쟁하는 새끼들이 많은데
이런 수준 낮은 비교 이유가 사실 월급 받고 좆빠지게 일하면서

내생각엔 지가 불쌍하다는 걸 인정하면 바로 자살각이니까 
이런걸로 자기의 불행을 표피적으로 덮으려고 self-뇌세탁 하는 사람들이 많아.

물가는 하늘로 치솟아 요즘 월 200 받아서 생활 가능하냐?
같은 월 200을 받아도 베트남은 물가가 1/3이다. 인식 차이인게 동남아와 남미에서는 현재 k-pop 문화가 널리 퍼져있고
난 아무리 k-pop이 싫다지만 이로 인해 득보는거 1은 헬조선인의 입지가 넓어진다는거다
어쩔 수 없이 우린 헬조선인이지 않냐? 외형적인건 고칠 수가 없는거다.
하나 비지니스 팁을 주자면 이런 K-pop의 여파로 K 문화 관련 비지니스들이 엄청 히트를 치고 있다는거다
필리핀에서 엄청 크게 고기집을 하는 사장님도 있고
엘에이에선 찜질방과 고깃집 그리고 헬인타운 문화를 베이스로 한 비지니스들이 돈을 찍어낸다라고 말할만큼

요즘 히트다. 옛날에 땅사놓고 빌딩 지은 새끼들은 뭐 인생 지루해서 자살하는거 아닌가 몰라
남미에서도 지금 k-pop이 들어가고 있는데 내 친구 이야기 들어보면 아직까지 뭐 큰 비지니스 동향은 없다는데
여기 남미에서도 바로 창업인과 헬조선 특유의 Copy and paste 비지니스가 나뉘는거다

너희와 나는 남들이 볼 수 없는 걸 봐야한다. 이런데서 창업인의 마인드로 창업을 해야한다.


차이점은 외국 사람들은 전반적으로 첫 사랑에 대한 loyalty가 있어 
그래서 옆집에서 싸게 준다고 바로 거기로 가는거 아니니까

현재 개척이 덜된 남미나 동남아에 가서 뭔가를 해봐라 

아니면 서구 땅에서 요즘 헬중국인들은 어디가나 많아서

아시아인구가 늘어나고 문화가 짬뽕처럼 되니까 그런데서 틈새시장을 노려도 괜찮아

여담이지만 탑이 대마 핀다고 욕하지 말고 감사의 편지 한장 보내라.

 

영어 구지 잘 못해도 해외나가서 사는거 문제 없다.
중요한건 마음가짐인 것 같다. 이 점이 내가 미국 살면서 존나 부족했던것 같은데 나도 아무래도 헬조선의
영향을 받다보니 내 주어진 환경에 감사할줄 모르고 더 큰 기회 잡으려다가 헬조선 리턴된 반품케이스다.
근데 이젠 세상이 보인다.  그리고 지금에 오니 이전에 지나치던 기회들이 눈에 훤히 보인다.
이게 바로 인생은 후회의 연속이라는 말이 아닌가 싶다.

 

아무튼 헬조선에서 안되는건 니탓 아니고 꼰대들 탓이니까 너무 자책하지 말고
적어도 서구에선 꼰대들이 젊은애들 사업 아이디어 있으면 투자하고 밀어주는데 
여기선 꼰대들이 젊은애들 착취하기 바쁘니까 니 잘못 아니고 모든게 꼰대들 잘못이다 
사실 젊은새끼들이 금수저 빼고 돈이 어딨냐.
알바라도 하라는데 솔까 알바 하면 헬조선에서 살려는 인간들은 이력서에 알바 했던거 넣으려고?
뭐 아무거나 하라는데 정말 아무거나 해도 사실 요즘 헬조선 사회가 웃긴게 아무거나 하게 되면 정말 아무거나 인생 되잖아 ㅋㅋ
예를들어 돈좀 벌겠다고 쓰레기 정리하는 차에서 환경미화원으로 일하면

그거 이력서 쓰면 인사부에서 '오~ 쓰바라시~' 하는건 아니잖아 ㅋ  
그러면서 뭘 아무거나 하래. 최대한 높게 시작 해야지 그리고 천천히 인맥 따라서 돈은 돈대로 벌면서 
천천히 대기업에서 중견 그담 좆소 이렇게 내려오는거 아니냐 헬조선 월급쟁이 사회는?

 

내가 자꾸 경제 이야기 하는데 사실 미국 달러를 기준으로 잡아놔서 헬조선의 휴지조각 원화는 어쩔 수 없이 

미국과 트레이드 하려고 하향 조정 시켰고

거기서 또 기업인들이 자기네들 밥그릇 늘릴려고 직원들 월급 쥐꼬리처럼 주고 존나게 돌리고 시키고 굴리는거야

쥐꼬리 월급은 둘째치고 헬조선 산업이 수출만으로 먹고 사는 틀을 잡아놨으니까 내수라는건 

하늘나라 조상님 이야기고 수입도 별로 그다지 크진 안잖아?

수입품 공급이 적고 수요가 많으면 수입품은 비쌀수밖에 없는거야 ㅋ

내수가 씨빨이다보니까 순대국은 6천원인데 스테이크 한번 먹으려면 몇만원 줘야하는거고

유모차는 또 좆센징들이 지들끼리 애들 좋은거 태워줘야 한다고 경쟁하느라 해외 명품 태워야 하니까

애새끼 아버지는 등골이 휘는거지

그리고 애들 물질적으로 풍요롭게 해주고 지가 조금 누릴거 누리면 

사회적으로 성공한놈이라고 사실은 자살각인데 그 위에 '조금 난놈'이라고 가면을 씌워주면 

현상 유지를 하며 살아가는거지 

 

휴지조각 환율 원의 쥐꼬리 월급을 벌어 살아가는데 서로 물질적인 소모품들로 경쟁하느라 헬조선인들에겐 

돈 나갈곳은 많고 모이는건 없다가 맞는 소리야. 심지어 밥먹는 것까지 비싼데 뭘 노오력이 부족하고 말고가 있냐.

그냥 꼰대들이 이뤄논거 즐기는 거 그뿐이지.

 

여기서 일하면서 멘탈 갑처럼 매일을 즐기던지 아니면 그냥 박차고 나가라 
김우중이가 말했던것처럼 정말 세상은 넓고 할일은 많다. 

 

P.S. 외국 살면서 헬새끼들만큼 불쌍한 새끼들도 없더라

프라이드 부릴게 아니고 정말 헬에서만 갇혀 사는게 사람들이

세계는 처다보지도 못하고 

여행이란건 진짜 돈 개 모아서 가야하고 

막상 남미나 동남아처럼 음식이 맛있는 것도 아니고

기껏해야 김치나 우려서 찌개나 먹고 족발이나 먹는건데 

도시 생활이라고 뉴욕처럼 전 세계가 대단시 여기는 그런 도시도 아니고

평생을 이 좁은 땅에서 

산좋고 물좋은 곳에서 살아간다 생각하면

이처럼 불행한 민족이 어디있나 싶다

인간으로 태어난 이상 죽기전에는 신이 만들어놓은 지구는 다 보고 가야 되지 않냐?

신을 믿지 않는 사람들에게는

죽기 전엔 진짜 이 지구에 있는 각 나라에 있는 문화와 음식

Landmark and nature를 보고 죽어야 하지 않겠냐?

어찌하다 빌딩 안에 갇혀 스트레스 받으면서 살게된

다람쥐 쳇바퀴 도는 헬조선이 되었는지...

 






  • 세계일주중Best
    17.07.27
    대체로 공감합니다. 저도 여행다니다 많이 시야가 트여졌다고 생각했는데 이젠 정말 헬조선이 아닌 다른곳에 자리잡고싶습니다. 잠시 쉬러 한국에 들어와서 일주일정도 관공서에서 알바하고 있는데 출근길에 마주하는 무미건조한 얼굴들, 기운없는 것들을 보면 토악질이 날 정도입니다.
    위의 예로 아는 지인분이 아프리카에서 개인사업하시는데 센징이들은 부러워죽는 억대연봉입니다. 가정부에 자가용 몇대에.. 
    세상을 자기 알아가는대로 알고 있는대로 살고 있는 센징이를 구제할 필요는 없는것 같습니다. 쓰레기는 봉투에 잘 모아 둬야죠.
  • 나도 똑같아. 그게 헬조선의 폐해 아니냐. 공장에서 찍어내듯. 크... 
    사실 나간다 해도 막 길이 한번에 열리고 그런건 아냐.
    다만 먹고 사는게 훨씬 더 수월하다는거지. 
    돈 버는 것 자체를 즐기는 사람들도 있잖냐
    돈벌레라고 하는데 ㅋ 그것도 나쁘지 않아
    근데 헬에선 그 돈벌레 조차도 돈을 못버니까
  • 누리울
    17.07.26

    말씀하신 내용은 전부 공감합니다.

    다만, 떠나고 안떠나고 이전에 뭘 하고 싶은지 할수 있는게 뭔지 아직까지도 못 찾아서 그게 제일 걱정이더군요.

    이제 20대 중반인데도 아직도 갈팡질팡하는 제 자신보면 한심하다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 나도 똑같아. 그게 헬조선의 폐해 아니냐. 공장에서 찍어내듯. 크... 
    사실 나간다 해도 막 길이 한번에 열리고 그런건 아냐.
    다만 먹고 사는게 훨씬 더 수월하다는거지. 
    돈 버는 것 자체를 즐기는 사람들도 있잖냐
    돈벌레라고 하는데 ㅋ 그것도 나쁘지 않아
    근데 헬에선 그 돈벌레 조차도 돈을 못버니까
  • 누리울
    17.07.31

    어차피 해외가 유토피아가 아닌 것 정도는 알지만,

    그래도 이 나라보다 여러모로 좋은 점들이 많기에 나가는거겠죠.

    탈조선하는 사람들은...

    사실상 지금의 이 나라 현실이 탈출이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된 이상,

    어떤 방법을 써서든 나가서 지금까지와는 다른 삶을 살고 싶습니다.

    설령 이 나라가 헬이 아니더라도 다른 나라에서 사는 것을 경험해보는것 자체가 좋은 경험이 되겠죠.

    개인적으로 저는 해외로 나가서 스스로 사는 법(독립심, 자립심)을 배우는 것과

    다른 나라의 문화와 삶을 접하면서 견문을 넓히는 것과 해보고 싶은 것들이 상당히 있어서

    가능하면 빠른 시일 내로 나가고 싶습니다.

    어차피 여기든 해외든 하고 싶은 일을 찾으려면 노력해야하는건 똑같지만,

    그래도 해외에서는 이나라보다 깨닫고 얻는 것이 더 많겠죠.

  • corn1
    17.07.26
    헬놈은 9명한테 굴림 당하더라도 1명을 군림하면 그 낙으로 사는 종족이죠
  • ㅋㅋㅋ 좁아 터진 민족이라 끼리끼리 경쟁하며 딸치기 바쁜것 같습니다.
  • 반헬센
    17.07.26
    햐, 좋은 말 많은 것 같다. 특히 P.S. 문장들이 와닿군요.
    근데, '오~ 쓰바라시~'는 뭔말인지.. '와~ 쓰발람이~'라는 말인건가..
  • ㅎㅎ 감사합니다. 쓰바라시는 한마디로 
    뭐 대단한일 했다~ 했을때 와우~ 로 쓰이는건데
    그렇게 여겨준다는게 아니라는 말이죠
  • 토막살인
    17.07.27
    쓰바라시~이~ 흚흚흚
  • 씹센비
    17.07.27

    일본어 임

  • 대체로 공감합니다. 저도 여행다니다 많이 시야가 트여졌다고 생각했는데 이젠 정말 헬조선이 아닌 다른곳에 자리잡고싶습니다. 잠시 쉬러 한국에 들어와서 일주일정도 관공서에서 알바하고 있는데 출근길에 마주하는 무미건조한 얼굴들, 기운없는 것들을 보면 토악질이 날 정도입니다.
    위의 예로 아는 지인분이 아프리카에서 개인사업하시는데 센징이들은 부러워죽는 억대연봉입니다. 가정부에 자가용 몇대에.. 
    세상을 자기 알아가는대로 알고 있는대로 살고 있는 센징이를 구제할 필요는 없는것 같습니다. 쓰레기는 봉투에 잘 모아 둬야죠.
  • 갈로우
    17.07.27
    쓰래기는 쓰래기봉투에 모아둔다는 표현이 재밌네 ㅋㅋ
  • ㅋㅋ 쓰레기는 쓰레기봉투....
    맞는말.
  • 마지막말 공감가네요 세상을 자기 알아가는대로 알고 있는대로 살고있는 센징이를 구제할 필요는 없는것 같습니다. 공감하고갑니다 ㅋㅋㅋ
  • 헬조선 노예 난 노예다
    17.07.27
    아는척ㄴㄴ해 헬조선타령하는 반국수주의자야
  • 방문자
    17.07.27
    좋은 글입니다. 탈조선 의지 충전됨
  • 드디어 한국에 와서, 헬조선에 있으면서  확실한 결론을 얻어간다. 

  • 어떤결론
  • 허경영
    17.07.29
    띠껍게 쳐되묻네
  • 허경영2
    17.07.29
    어떤결론
  • 한국은 그저 뽑아 먹는 일시적인 장점에 불과하다는것. 그이상 머무르면 해를 입는다. 
  • 하하
    17.10.11
    아 저랑 같은생각이네옄ㅋ 한국은 돈벌고 공부하고 똥싸는 곳이죠 한국에서 번돈으로 여행으로 임시 탈조선 최대한 하는 중입니다
  • 선택권이 있다면 한국에서 돈벌지 않는다. 그러나 이곳은 일종의 거점이다. 다양한 자료을 수집하고 경험을 쌓고, 네트워크를 쌓는데는 좋다. 
  • MC무현
    17.08.01
    검머외새끼 나대는거 존나 꼴보기싫다
  • 동의함. 
  • 김밥
    17.08.01
    글 잘 읽고 가요.. ㅎㅎ
  • 감사! 제가 쓴글 더있어요. 제 글보기로 컴온~!
  • 김밥
    17.08.0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ㅎㅎ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8204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088 1 2015.07.31
384 너희들의 적은 채권계급이다. 6 new John 1334 14 2015.12.24
383 헬조선 자연인의 깨닮음.jpg 10 newfile 잭잭 1849 19 2017.07.13
382 1인당 GDP 1/10밖에 안되는 나라보다 못한 병영식을 가진 헬조선. 29 newfile 블레이징 1529 18 2017.07.16
381 8살 여아 토막살해사건 피해부모심정.... 16 newfile 김무성 1184 22 2017.06.23
380 내가 제일 불쌍하게 생각하는게 뭐냐면 14 new 블레이징 1454 17 2017.07.15
379 헬새끼들이 왜 헬을 못떠나는지 아냐? 아니면 왜 다른나라에서 살다가 헬로 돌아오는지 아냐? 38 new 아웃오브헬조선 2080 21 2017.07.19
378 야 이 조평신들아 지금 여혐이 문제가 아니라니까. 25 new john 2217 20 2016.02.20
377 어떤 콩나물국밥집 공지사항 ㅋㅋㅋㅋㅋㅋ 17 newfile CARCASS 1427 22 2017.07.23
376 (경) 헬조선 절반 완성 (축) 51 newfile CARCASS 2111 25 2017.07.23
375 성매매를 안하면 2천만원 지급 33 newfile 잭잭 1650 20 2017.07.24
374 커피로 베트남 무시하는 놈들 보면 걍 웃기기만 한다 ㅋㅋ 23 newfile 블레이징 1087 16 2017.07.15
헬에서 즐길거 다 즐겨라. 다같이 헬로 가보자. 꿈있는 놈들은 저 멀리 꺼져라. 27 new 아웃오브헬조선 1303 23 2017.07.26
372 헬조선 김해 여학생 살인사건.jpg 12 newfile 허경영 1007 18 2017.07.27
371 남한학교에서 학교측과 교직원들에 의한 학생들에 대한 폭력 학대 지배 강압.txt 24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768 16 2017.05.14
370 뭔가 개 어이없는 모습을 봄 22 new 씹센비 1110 18 2017.04.10
369 헬조선에서 아이 낳는 것에 대한 명쾌한 답 17 new 샹그리라 2432 23 2017.01.18
368 죠셴쥥을 도와선 안되는 이유(직업관련) 27 new 헬한민국 1728 18 2017.04.16
367 전국민 병림픽 설날 추석 27 new 김캐빈 1134 17 2017.01.28
366 외제품 쓰는게 그렇게 중죄인가?! 40 new Mihel 1173 19 2017.03.22
365 피라미드 Pyramid 25 new 아웃오브헬조선 1871 17 2017.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