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열심히발버둥
15.08.22
조회 수 1886
추천 수 6
댓글 6








헬조선에서 그나마 한 몸 건사하고 미래를 볼 수 있는 생활습관이라 생각한다

(물론 금수저는 할 필요없다,? 안타깝지만 어차피 그들에게는 헬조선이 아니고 대한민국이기 때문에..)


일단 돈 나가는 일을 최소한으로 줄여야 한다


주적 1순위 : 술, 담배, 여자(유흥포함), 잡기(ex 게임), 도박


이거 전부 버려라.


담배 한갑의 비용은 내 계산으로는 10만원 가까이는 될 것 같다. 그냥 흡연자면 적금하나 깻다고 생각하면됨


근거는 담배사는시간 + 피는시간 + 담배로 인해 얻을 병을 치료하는데 쓰는비용 + 그 시간만큼 너가 경제활동으로 창출할 수 있는 이윤


이정도?


그리고 인스턴트도 먹지마라 다 빠르면10년 늦으면 15년뒤 악재로 돌아오게 된다. 단순히 맛만보고 먹으면 미래에 수십 수백배 비용을 지불하게됨


절대 아프면 안 된다. 건강해야만 한다 솔직히 병원에 갖다주는 돈이 제일 아까움.


설령 공부든 뭐든 인생에 있어서 큰 기회를 잡았다고 해도 병걸리거나 아프면 끝이다.


11:40 취침 05:40 기상 생활패턴이 제일 좋은거같다


군필자들은 군대에 있을때 생활습관 그대로 유지해라 진짜 큰 도움 된다.


매일매일 하루에?최소 30분 이상씩?운동해라


몸만들기보다 기초체력에 충실해라


물론 몸 만들면 좋다. 최소한 외적인면에서 무시는 안받고? 살다보면 무력이 필요한 일이 한번쯤은 있을 수도 있다 그 한번에 내가 죽을수도 있고


도서관 가서 책 존나 읽어라.


판타지, 단순흥미위주책, 자기계발서(ex 아프니까 청춘이다 같은 희대의 개 쓰래기 책) 제외하고


뭘 읽어야 될지 모르겠으면 xx대 권장도서 명저 인문고전 검색하거나 사서분한테 추천해 달라고 해라


볼만한 책 한권 추천해 주자면 남정욱 교수의? 차라리 죽지 그래?? 읽어봐라


책 속에 답이 있다는 말이 있는데 어느정도는 맞는 말이다.? 헬조센에서는 사고력 없으면 절대로 살아남을 수가 없거나 비참하게 된다.


그리고 뭘 해야 될지 딱 정해서 죽었다 생각하고 그거 하나만 파고들어라 공부가 될수도 있고 일이 될 수도 있겠지.


매일매일을 전쟁한다는 각오로? 살아나가자, 아니 버티자.


그리고 애인도 서로서로에게 + 되는 관계 아니면 정말 안 만나는게 좋음 염세주의자 둘이 만나면 동반자살하기 딱 좋게 되니까


잡설이 길었는데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몸 지키면서 목표하나 딱 정해서 하루하루 그냥 죽을 각오로? 살아야 된다.


진짜 그나마 헬조선에서 내 한몸 사람답게 건사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다.


술, 담배, 섹스(야동)?하지마라 너의 몸과 뇌를 망치는 하이패스임..



그리고 제일 중요한건 너 한명 죽어도 아무도 슬퍼 안한다... 기껏해야 가족 정도?


단적인 예로 여기서 세월호 떠올릴때마다 비통하고 가슴아픈 사람 있음?


있을 리가 ㅋㅋ?그 많은 애들이 수장됬는데 불과 1년 좀? 넘었는데 아무도?신경안쓴다 ?



진짜 제일 극혐인건 조금이라도 내가 남보다 낫다 싶으면 게임에서조차 깔보기, 갑질하기가 개쩐다 진짜


이 나라는 진짜 뭐 하나라도 잘나지 않으면 남한테 개무시당한다. 공부면 공부 집안이면 집안 외모면 외모..


근데 뭐 어쩌겠냐 죽을수도 없는걸 당당하게 자신감가지고 열심히 살자 시발....



마지막으로 인터넷상에서 정말 감명깊게 본 글 첨부한다.


일본에 장훈이라는 선수가 있었어요 한국사람이었는데


당시 최고로 야구를 잘하니까 일본에서 귀화하라고 했어요.


귀화는 안 하겠다고 해서 이유를 물으니


"나는 한국사람입니다."


그랬더니 일본 사람들이 미워하기 시작했어요.

자기 뿌리에 대한 프라이드를 세웠기 때문이죠.


어느 날, 장선수가 타석에 섰는데

한 일본인이 그러는 거에요.


"조선 놈은 가라"


그러자 다른 한 일본 관객도

"조센진 빠가야로!"


더 이상 게임을 진행할 수 없을 정도로 다른 관중들도 아주 나쁜 말들을 했어요.


조용해지니까 다시 장선수가 나와서 관중석을 향해 한마디 했어요.


"니혼진 빠가야로!"


이랬을까요? 아뇨, 그러지 않았어요.

관중석을 향해 이렇게 한마디 했어요.


"그래, 나 조선놈이다."


그리고 배트를 잡았죠. 분위기는 적막했고

타석에서 서서 공을 쳤는데, 장외 홈런이 됐어요.


그 얘기를 라디오로 듣는데 눈물이 나더라구요.

그리고 저에게 처음으로 그런 얘기를 했어요.


"그래, 우리 아버지 청각장애인이다."

"그래, 나 공고 나왔다."

"그래, 나 삼수하고도 대학 못 갔다."


"그래서 뭐!"


"조센진 빠가야로"라고 말하는 건 일본 사람이 아니에요.


우리의 열등감과 상처에 대해 손가락질 하는건 밖에 있는 사람들이 아니라 나 자신이에요.


응원 받은 가운데에서 홈런을 치는 것보다


야유받는 가운데에서 홈런치는 것이 훨씬 멋있는 삶이라는 거에요.


여러분 삶이나 환경이

여러분을 야유하고 비난한다면


"그건 인정하고, 삶이 주는 공.

장외 홈런 한 번 때려주세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9752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8051 1 2015.07.31
695 경제대공황을 극복한 미국과 극복 못한 헬조선 13 new 헬리퍼스 1137 13 2015.08.25
694 상속세/증여세가 기업을 망친다는 병신논리 20 new 헬리퍼스 921 8 2015.08.24
693 헬조선 짤하나로 정리 3 new Domotic 1147 9 2015.08.24
692 우리 몸의 마약 5 new 허경영 1082 8 2015.08.22
691 헬조선의 새로운 국기 디자인 11 new shittygooks 1202 7 2015.08.24
690 (스압주의)헬조선에서 지내면서 명심해야할것 FEAT.나의 머가리 VER2. 33 new 온새미로 1677 13 2015.08.24
689 처벌 안받는 ‘담합' 6 new 미개한반도 545 7 2015.08.24
688 백작계급의 순기능 5 new 온새미로 721 7 2015.08.24
687 불효자들 감옥간다... 24 new 잭잭 893 12 2015.08.24
686 헬조선의 문제점을 정확하게 지적하는 영국기자 14 new 므키타리안 1422 14 2015.08.24
685 헬조선의 해법은 탈조선뿐이다. 12 new 노오력이부족하다 772 13 2015.08.24
684 헬조선의 정당 청년위는 꼰대 집합소 4 new 지옥조선탈출 727 6 2015.08.23
683 결혼제도는 그 역할을 다 했다 5 new 영원한안식 1105 9 2015.08.23
682 헬조선에서 재평가가 시급한 영화 10 new 허경영 1400 9 2015.08.23
681 헬조선 정보기관의 정보력수준.jpg 11 new 꿀렁꿀렁 1160 8 2015.08.23
680 이상호 기자 "그냥 그렇다구요" 5 new 싸다코 926 5 2015.08.23
679 헬조선에 어울리는 김제동 어록 10 new 싸다코 1444 16 2015.08.24
678 노예의 쇠사슬 6 new 영원한안식 1102 10 2015.08.23
677 프랑스에서 사고친 한국여자.. 14 new 잭잭 1988 9 2015.08.23
676 그녀들만의 U턴... 5 new 허경영 862 8 2015.0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