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qusekq
15.11.01
조회 수 2278
추천 수 27
댓글 18








?

?

이민은 솔직히 현실적으로 어려운거 다들 아실겁니다.

?

기술이나 돈 없으면 선진국으로 이민 가기도 힘들고 특히나 요즘같이 경제 안좋을때 이민갔다가는 조승희 되기 십상이죠.

?

그리고 기본적으로 문화도 인종도 언어도 다른 외국으로 건너 가서 산다는거 자체가 엄청난 심리적 스트레스를 수반하는 일이죠.

?

그래서 그나마 현실적인 선택을 생각해본다면 역시 이겁니다.

?

헬조선안에 또 다른 사회를 만드는거죠.

?

그러니까 한국에서 살지만 철저하게 한국사회와 동떨어진 삶을 사는겁니다.

?

그럴려면 몇가지 조건이 필요합니다.

?

?

1. 일을 적게 하라.

딱 필요한만큼만. 입에 풀칠 할만큼만 하면 됩니다.

어느 사회나 노동력을 사고 팔지만 한국에서 노동력을 사고 파는 행위는 삶을 사고 파는 행위와 같습니다.

일을 하면 할수록 자유로워지는게 아니라 점점 더 삶을 억압하고 속박하게되는 셈이죠.

이어서 말할건데 소비만 많이 하지 않는다면 일을 쓸데없이 많이 할 필요가 없습니다.

프리랜서도 좋고 일용직 노가다 잡부도 좋고 이따금씩 최소한의 일만 하면 됩니다.

주거비가 문제인데 물려받을 집이 있다면(쉽지 않겠지만) 좋고 집이 없다면 어디 지방에 원룸이라도 구하면 충분히 가능한일입니다.

?

2. 소비를 적게 하라.

1 번과 연동되는 문제인데 쓸데없는 소비를 해서는 안됩니다. 영화 fight club 보셨죠? 거기 그런 얘기가 나오죠. 현대인들은 필요도 없는 물건을 사려고 개처럼 일한다고. 사실 우리가 사는 대부분의 물건들은 쓸데없는것들이에요. 서울에서 집 산다고 설치는 순간 바로 노예행입니다. 그리고 좀 더 소박하고 원시적인(?) 취미를 가지는게 좋습니다. 게임을 즐긴다거나 독서를 한다거나 등산을 한다거나.. 쓰면서 느끼지만 이것도 사실 기질적인 재능을 어느정도 타고나야겠죠.. 유흥 좋아하거나 허영심 많은 사람들은 쉽지 않겠죠.

?

3. 결혼을 하면 안됩니다.

사실 가장 중요하면서도 어려운 조건입니다.? 결혼은 사회적 족쇄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이 생긴다는건, 가족이 생긴다는건 가장을 분발하게 만들고 사회속으로 끌어들이게 합니다.? 그리고 사회는 그것이 고상한 가치라도 되는것마냥 권장하구요. 소중한게 있다는건 장점이기도 하지만 결국은 치명적인 약점으로 귀결됩니다. 마누라를 위해서 자식을 위해서 개처럼 일하는건 온갖 미사여구를 갖다 붙여도 결국 노예의 삶에 불과한겁니다. 이성에 대한 쓸데없는 환상을 버려야 합니다. 대를 잇는다는것이 결국은 말초적인 번식행위에 불과하다는걸 통찰해야합니다. 애 낳아봤자 결국 흙수저 노예밖에 더 되겠습니까? 앞으로 젊은사람은 더 힘들어질텐데 말이죠.? 성욕은 컴퓨터로 해결하면 됩니다. 솔직히 이렇게 좋은 세상이(?) 어딨습니까? 아무리 헬조선 정부가 틀어막어도 컴퓨터만 켜도 전자계집이 넘쳐나는걸요.

?

4. 인간관계를 단절해야 합니다.

모든 인간관계는 결국 그 사회의 속성을 따라가기 마련입니다.? 단적으로 설연휴나 추석때 가족들 모여서 하는 얘기 생각해보세요. 일가친척이니까 서로 끈끈한 유대감을 가집니까? 너 취직했냐? 어느 대학 같냐? 결혼했냐? 온갖 비교질과 오지랖의 연속이에요. 누군가와 관계를 가진다는건 결국 그 사회속으로 끌려들어가는것과 같습니다. 헬조선에선 헬센징을 최대한 멀리 해야 그나마 헬조선에서 자유로워질 수 있죠.

?

5. 실존적으로 살아야 합니다.

여 러분들은 더더욱 그럴거 같은데.. 우리는 보통 관념에 사로 잡혀 있죠. 편안히 집안에 있을때도 헬조선의 망령에 사로 잡혀 삽니다. 그런 관념을 떨쳐 내야 합니다. 심호흡을 깊게 하고 오감을 열어 재끼세요. 그리고 여러분의 실존을 느껴야 합니다. 헬조선과 별개로 여러분들은 실제 존재하는 존재들입니다. 지옥불반도에 들어온 게임 캐릭터가 되었다고 생각하는것도 좋고 아니면 한국과 무관한 이방인이 되는것도 좋습니다.? 여러분의 실존을 찾았을때 헬조선에서 관념적으로 해방될 수 있습니다.

?

?

?

?

?

?

?

?

?

?






  • 방문자
    15.11.01
    그런 식으로 살고 싶지만 저는 학생 ㅠㅠ
  • 표백
    15.11.01
    글쎄요... 전 이미 이렇게 살아온지 꽤 됐는데도 헬조선에선 버티기 힘들더군요. 사람마다 차이가 있는 거겠죠.
  • 탈조선2년차
    15.11.01
    그것보다 탈조선이 더 현실적인듯요.
  • hellrider
    15.11.01
    아렇게 살아도 마트는 가야하고 버스 지하철은 타야하고. 거기서 최종병기 핼야차들 등장이요
  • 넘 힘들어 보여요.
  • TT
    15.11.02
    그냥 이민가서 1~7 반대로 하는게 더 쉬워보여...
  • 숀코너
    15.11.02
    4번은 힘들지만 어느정도 좋은 아이디어입니다.
  • 그냥 아싸잖슴....
  • ㅋㅋㅋ.... 솔직히 그걸 "아싸"라는 굴레에 묶어두는 거 자체가 헬조선 프로파간다가 아닐까요? 지가 혼자 놀든 친구가 수백만명이든 간섭고 담화까는거 자체가 오지랖이고, 솔직히 정말 사회의 기준이라는 거에 인간의 존엄이라는거는 쥐좆물만큼도 없는게 헬조선이죠 뭐.
  • 오렌지
    15.11.03
    실수로 신고눌렀어요. 미안해요~
  • blazing
    15.11.03
    제가 추구하는 삶과 똑같군요, 생물학적으로도 환경이 가혹하면 소비를 최소화하고 자원수집을 최대한 해서 영생을 추구하게 됩니다, 인간도 그렇게 해야지요.
  • 굿
    15.11.03
    좋은 생각인거 같습니다. 일본에도 사토리세대라고 득도한 세대가 있죠.
  • 헬조센노예사육장
    15.11.03
    이민이 현실적이지가 않다니? 그럼 지옥불에서 그냥 있으면 지글지글 익는데 현실적이지가 않아서 가만 있나? 이민 자체는 가야만 하는 오직 하나의 진리(살아있으면 살고싶은것이)이고 거기에서 성공적인 방법을 찾는게 현실적이란거다.여기는 죽어가는 곳이다. 하루하루 살아가고싶으면 오직 저스트 원! 이민밖에 없다!! 돈 없으면 영어라도 익혀서 외국에서 노숙자를 경쟁상대로 굴러야지. 조금이라도 돈이 있다면 영어 익혀서 기술배우러 대학이라도 가야하는거고. 헬조센에 있으면 오직 죽음뿐이란걸 몰라서 그런 소릴하지. 이게 강요라고 생각하면 웃기는거고. 그러면 불난 집에서 불이야 도망쳐!라고 외치는 것도 강요가 되겠지. 불난 집에서 벗어나지도 않고 어떻게든 아직 불이 번지지않거나 안전실을 찾는게 참 안타깝네. 토네이도라도 불면 지하실에 잠깐 대피하면 된다지만, 영원히 타오르는 헬조센 안에서 대피할 장소가 있는진 모르겠지만 있어도 평생 자발적으로 갇혀있어야겠지. 그게 참 안타깝다. 아무튼 불이 났으면 탈출방법이 어렵더라도,어려운것때문에 탈출이 현실적이지않다고 자포자기하는것같네. 여유있으면 세간살이 겨우 챙기는거고 없으면 맨몸이라도 빠져나와야지. 이게 강요? 인간적으로 불이야! 도망쳐(파이어! 파이어! 런!런!)라 경고하는거지. 그나마 불난 곳이 육지에 있는 집이라면 몰라, 여긴 아무리생각해도 세월호같아서. 가라앉으면 그 안에서 어디로 도망치든 죽음뿐이지않을까?
  • 혀니
    15.11.03
    좋은 말씀 공감합니다. 하지만 그래도 탈출이 정답인거 같아요..쉽지 않겠지만서도ㅠㅠ
  • 씹센비
    15.11.03
    무인도에서 살아야하나?
  • 15.11.10
    음.. 좋은 글이네.. 그래도 기회 있음 여자친구는 만들라고 하고 싶음.. 친해지면 돈 안듬.. 단, 예쁜 여자나 이상형이니 그런 욕심은 버리시고.. 오히려 밥 얻어먹고 돈 아낌..
  • 조센송
    16.08.29
    일단 주거문제가 해결되야 합니다. 나머진 괜찮은 아이디어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9461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876 1 2015.07.31
1305 헬조선은 국영수 범위좀 줄여라 . 17 new 바카닉 1052 15 2015.10.15
1304 헬조센 기득권자들의 유일한 강력한 무기는? (헬조센에서 진보가 힘을 쓸 수 없는 이유) 15 new 킹무성찍고탈조센 1523 21 2015.10.15
1303 학교,군대,직장에서의 선진국과 차이점 7 new 살려주세요 1799 23 2015.10.14
1302 헬센징들의 기본 태도에 대한 경험: 체념과 무기력 & 강요된 긍정 20 new 육노삼 1541 26 2015.10.13
1301 노무현정부때 청년실업자들은 불쌍한 청년, 박근혜 정부에선.. 19 newfile 허경영 2145 26 2015.10.14
1300 역사연구를 많이하는데요 한국 역사드라마 보면 정말 우습네요 29 new 탈죠센선봉장 2164 27 2015.10.13
1299 헬조선만화 죽창맨-헬크러셔-1부 -1 21 newfile 공벌래 1992 44 2015.10.14
1298 죽창맨-헬크러셔-1부-2 15 newfile 공벌래 1387 41 2015.10.14
1297 성공한 흙수저 인생 요약.. 9 newfile 잭잭 3069 18 2015.10.13
1296 헬조선...공포의 DVD방.. 14 newfile 잭잭 2940 16 2015.10.13
1295 고3 학생이 보낸 카톡 24 new 문송이자살각 3229 33 2015.10.13
1294 총기소유에 관한한 허접한 의식수준을 보고 참 내가 놀랬다. 17 new John 1692 15 2015.09.14
1293 프랑스의 시민교육.. 13 new 괴괴나사 1891 23 2015.09.16
1292 니들 한국하면 생각나는 문화가 뭐냐? 29 new sddsadsa 2228 24 2015.09.21
1291 12살 소년이 말하는 버니 샌더스가 대통령이 되어야 하는 이유 12 new 영의정 1224 14 2015.10.03
1290 헬조선 현상에 대한 헬꼰대와 탈조선자의 인식차이. 30 new l소통l소신l창의l 2207 18 2015.10.11
1289 헬조센의 잃어버린 10년... 10 newfile 킹무성찍고탈조센 1654 20 2015.10.05
1288 비열한 역사까지 조작시켜 권세를 이어나가려 하는것 보니 6 new nhchs 790 15 2015.10.12
1287 대체 이거 몇번째 이야기하는건지 모르겠는데... 8 new blazing 811 15 2015.10.13
1286 헬조선..윤일병 사건..헌병대와의 통화.. 14 newfile 잭잭 1480 21 2015.1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