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위천하계
16.04.01
조회 수 1208
추천 수 9
댓글 8








 

부패한 국가, 부패한 정부가 무너지는 것은 역사적으로 매우 흔하고 당연한 사건이에요.

 

시민들에 의한 자정작용이 있기 때문인데, 유독 헬조선에서는 자정작용이 잘 작동을 안하는것 같네요.

 

 

 

당신이 2차대전에 참전한 영국군이라고 가정해봅시다.

 

독일군의 포위망은 점점 좁혀지고, 언덕위로 계속 쫓기는중에 분대원들이 모두 전사합니다.

 

가진 무기는 미사일 한 발이 전부입니다. 잡히면 포로가 될 것은 자명하니,

당신은 잡히기전에 (마지막남은 미사일을 쏴서) 독일군에게 치명적인 피해를주려는 결심을 합니다.

 

언덕에 올라갈수록 시야는 좋네요. 주변을 둘러보니 몇가지 시설물이 보입니다.

 

건너편 언덕에는 레이더 기지가 있고

저쪽 골짜기에는 탄약 창고가 있네요

 

반대편을 살펴보니.. 바닷가에 전투기 정비소가 있는데, 전투기가 몇대 세워져 있습니다.

그리고 바다 위에는 군함이 하나 떠 있네요.

 

 

자, 그렇다면, 마지막 남은 미사일로 무엇을 쏴야할까요??

 

 

다행히(?) 군함에서 히틀러가 내린다!! -> 타이밍 잘 노려서 히틀러 의전차량을 쏘면 됩니다.

 

차가 폭발하고, 히틀러 형체조차 알아볼 수 없게 산산조각.

게임 끝.

 

 

 

만약 히틀러가 안 나타나면?

혹은 독일군이 점조직으로 운영 되어서 히틀러가 죽거나말거나 아무 상관이 없다면??

 

그때부터는 엄청 고민해야 합니다. 어디를 공격해야 가장 피해가 클지 예측이 어려워요.

 

 

대부분 이렇게 귀결되죠.

 

 

당신이 레이더에 추적당해 죽을 고비를 넘겨봤다면, 레이더기지를 공격하고 싶어지겠죠.

 

공습경보의 트라우마가 생각나서, 전투기 정비소의 전투기들을 파괴할지도 모르겠네요.

 

당신이 전직 항해사라서, 전쟁에서 배가 얼마나 중요한지, 어느곳을 쏴야 침몰할지 지식이 많다면 군함을 쏘겠죠?

 

 

 

논리보다는 감성적으로 끝나고 맙니다.

 

 

 

정상적인 국가에서는 헬스러운 사이클이 생기려 하다가도,

"히틀러"에 해당하는 핵심 타겟이 무엇인지를 시민들이 빨리 파악하고 없애버립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다음 세대들이 "타겟"을 정확히 파악하는건 거의 불가능해요.

 

그것을 (어렴풋이, 무의식으로 나마) 알고있는 선진국 시민들은

막 생기려하는 헬 사이클이 있다면 자기 세대에서 바로 끊어낼겁니다.

 

 

이미 헬 조선의 사이클은 타겟선별이 극히 어려워졌습니다. 

 

 

유교문화, 관료제, 특유의 찌질함, 노예근성, 꼰대기질, 자기합리화, 사회적 비효율성, 스트레스를 주고받는 문화,

 

이런 환경에 지속적 노출되면서... 신체와 외모의 변화, 유전적 성격변화.

 

모두 확실한 헬 조선 특유의 문제점입니다.

타겟은 많습니다. 하지만 근본적인 사이클을 끊는 것이 더 중요한 문제.

 

깨어있는 자들이 자기 나름대로 타겟을 정하다보면 결국은 힘이 분산됩니다.

 

폭력적 투쟁을 통한 방법이든, 계몽을 통한 방법이든, 이 특이한 마귀소굴을 공략해보고 싶다면

어느정도 시간을 두고, 헬센진의 심리분석, 헬 사이클에 대한 인과관계의 분석이 필요할 것 같네요.

 

 

이도 저도 어려우면 그냥 탈조선. 그게 답.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7635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780 1 2015.07.31
19 저는 친한 사람 하나도 없는 사람입니다... 13 new 진정한애국이란 867 14 2017.08.31
18 "땅값 떨어진다" 편견… 갈 곳 없는 장애학생들... 6 new 진정한애국이란 449 8 2017.01.23
17 제발 취업 좀 해주라”…읍소 나선 교수들... 2 new 진정한애국이란 1004 9 2016.09.28
16 하프 탈센진과 대화하는 법 4 new 위천하계 607 10 2016.10.22
헬조선 시스템, 깨어지지 않는 헬 사이클. 8 new 위천하계 1208 9 2016.04.01
14 헬죠선 연령별 인구 분포입니다. 10 newfile 위천하계 1316 9 2016.01.27
13 에이즈 감염 모르고 여중생 성매매 8 newfile CARCASS 1026 8 2017.10.11
12 헬조센의 유망 중소기업이 망하는 이유 6 newfile 죽창한방 2985 8 2016.12.22
11 헬조센의 프로그래머 신입채용 14 newfile 죽창한방 1414 11 2016.08.29
10 줄줄 새는 한국 인재들 4 newfile 죽창한방 1399 11 2016.08.21
9 면접 때 바른 말 하고 광탈했네요 ㅋㅋㅋ 9 new 젖깔 1227 15 2017.10.24
8 경기도에서 야자가 폐지 됬다네요 야자가 강제였던 이유는 뭘까요? 8 new 탈죠센선봉장 986 13 2016.06.30
7 한국인 조상이 옛날에 어떤 민족이었든지 간에 그딴게 뭐가 중요하냐 7 new aaab 509 10 2016.10.08
6 워마드를 페미니즘으로 인식해서는 안 된다. 3 new 소수자민주주의 282 7 2018.05.09
5 뉴스 댓글에 이슬람혐오 발언을 지껄이는 헬조선인들 중에 6 new 나키스트 464 8 2015.12.29
4 재벌과 새누리당이 한국이 지옥인 원인이 아닙니다. 21 new 나키스트 981 9 2015.12.27
3 한국인부모 인간으로써 존중하지마라 18 new justexistence 652 9 2018.06.25
2 설날에 고부갈등 해소하는 법 txt. 5 new 사회정의 564 9 2016.02.05
1 이효리의 팩트폭력.jpg 4 newfile 잭잭 1057 9 2017.1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