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전직 KGB요원의 고백-공산주의 심리전술 
한국의 좌익은 진실된 정보에 노출이 되어도 아무 소용이 없다. 




베즈메노프 - 사실 KGB의 주된 활동영역은 정보수집에 있지 않습니다. 정보수집용 스파이 활동에 들어가는 KGB의 자원은 약 15%정도 밖에 안됩니다. 나머지 85%의 자원은 흔히 ‘active measure’라고 하는 이념적 전복을 위한 사상/심리전에 사용됩니다. 이것의 목표는 모든 미국인들의 현실인식, 지각을 전복/마비 시키는 것입니다. 여기에 걸려들면 아무리 참된 정보들이 널려 있다 해도 피해자들은 자기 자신, 가족, 사회, 국가를 보호하는데 필요한 상식적인 결론에 도달할 능력을 상실하게 됩니다. 이것은 오랜 시간에 걸쳐 진행되는 무서운 브레인와싱(세뇌) 테크닉입니다. 

이는 모두 네 개의 과정에 거쳐 진행되는데 그 첫 번째가 demoralization(양심의 타락, 인식의 혼돈, 뭐가 옳고 그른지 모름)을 적의 사회에 야기하는 것입니다. 그 과정에는 대게 15년에서 20년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왜 그렇게 긴 시간이 필요하냐고요? 그것은 15-20년이 적국의 한 세대의 학생들을 교육시키는데 들어가는 최소한의 시간이기 때문이죠. 이게 뭐냐 하면 그 어린 학생들의 머리에 맑스레닌주의를 펌프질 하는 겁니다. 최소한 3개 세대 정도의 학생들의 머리에 이러한 사상이 주입되는 겁니다. 물론 그 학생들이 맑스레닌주의에 대한 반론이나 기본적인 미국에 대한 애국심에 노출되지 않도록 하면서 말이죠.



그 결과요? 60년대에 대학을 다녔던 설익은 자들이 지금 미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매스미디어의 엘리트가 되어 있습니다. 이들을 어떻게 처치할 수도 없고 없애버릴 수도 없습니다. 그들은 오염된 세대입니다. 그들은 어떤 stimuli 에 특정한 방향으로 반응하게 프로그램 되어 있는 세대입니다. 그들의 생각을 바꿀 수도 없습니다. 아무리 참된 정보를 제공하고 흑은 흑이고 백은 백이라 증명을 해 보여도 그들의 비논리적 인식 행태는 변하지 않을 겁니다. 다른 말로하자면 이런 자들에 대해서는 


demoralization 프로세스가 완결이 된 것이고 치유가 불가능한 상태에 와있다는 것입니다. 사회에서 이런 자들을 없애려면 또 15-20년이 필요합니다. 새로운 세대의 학생들을 애국적으로 상식적으로 교육하는데 또 그만한 시간이 필요한 것이죠. 자기 나라에 뭐가 좋은지 나쁜지를 아는 사람들 말입니다.

사회자 -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식으로 세뇌되었거나 공산주의에 호의적인 감정을 가진 사람들은 적화가 될 경우 가장 먼저 처치되지 않나요?

베즈메노프 - 대부분은요. 왜냐하면 이 사람들이 만약 소비에트식 평등과 사회정의가 실제로는 어떤가를 체험하게 된다면 당연히 들고 일어날 테니까요. 그리고 맑스레닌주의 국가는 이런 사람들을 용납하지 않습니다. 미국에선 제인 폰다나 다니엘 엘스버그와 같이 반정부인사들이 유명해지고 돈도 많이 벌 수 있습니다. 하지만 미래의 맑스레닌주의 미국에서 이런 일은 없을 겁니다. 당국은 그런 사람들을 그저 바퀴벌레처럼 콱 밟아 죽일 겁니다. 아무도 그들이 떠드는 아름답고 숭고한 평등에 대해 관심을 갖지 않을 겁니다. 이 점을 이 오염된 자들이 이해를 못해요. 결국 나중엔 큰 충격을 먹게 되어있죠.

사실 미국의 demoralization 과정은 이미 끝났습니다. 지난 25년간 대단히 성공적으로 완수되었죠. 아마 안드로포프 동지나 이 분야 전문가들도 이렇게 큰 성공을 거두리라고는 예측하지 못했을 겁니다. 도덕적 타락과 인식의 혼돈 탓에 이 과업은 대부분 미국인들 자신에 의해 성취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제 이들은 진실된 정보에 노출이 되어도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Demoralized된 사람은 참된 정보를 소화해 올바른 결론에 도달할 능력을 상실한 자입니다. 그에게 진실이나 사실은 아무런 의미도 없습니다. 내가 지금 당장 사진들과 문서들로 사실임을 입증해 보여도, 아니 그 사람을 직접 소련에 강제로 데려가 강제수용소를 보여주어도 그는 믿기를 거부할 겁니다. 자기 자신이 피해 당사자가 되기 전에는 말이죠. 하지만 그전에는 생각을 바꾸지 않을 겁니다. 여기에 바로 비극이 있는 것입니다. 


千葉武士 (출처: 블로그 '유태인에 대한 진실')

[출처] 전직 KGB요원의 고백-공산주의 심리전술 |작성자 연금술사

 

 

 

 

 

//

 

 

 

 

 


그 결과요? 60년대에 대학을 다녔던 설익은 자들이 지금 미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교육, 매스미디어의 엘리트가 되어 있습니다. 이들을 어떻게 처치할 수도 없고 없애버릴 수도 없습니다. 그들은 오염된 세대입니다. 그들은 어떤 stimuli 에 특정한 방향으로 반응하게 프로그램 되어 있는 세대입니다. 그들의 생각을 바꿀 수도 없습니다. 아무리 참된 정보를 제공하고 흑은 흑이고 백은 백이라 증명을 해 보여도 그들의 비논리적 인식 행태는 변하지 않을 겁니다. 다른 말로하자면 이런 자들에 대해서는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한국은 8-90년대 대학.

 

 

 

 

 

 

 

 

 

https://www.youtube.com/watch?v=JgSsVDqQ4ro

 

 

 






  • 노인
    19.01.01
    냉전 시대가 끝난지 언제인데 아직도 저러냐 ㅋㅋㅋㅋ
    그놈의 빨갱이 타령할 시간에 헬조선 닷컴에서 활동하지 말고 일베로 꺼져라 
  • 나키스트
    19.01.01

    공산진영은 스탈린 이후론 좌파라고 할 수가 없는 우파적인 행태를 보였는데 그게 지금의 러시아연방까지 이어졌을 뿐입니다. 저런 음모론은 자유진영내 극우파들이 문화마르크스주의, 매카시즘을 설파하려고 만든 음모론입니다.

     

    극우파들은 반서양적인 극우파까지 좌파라고 하고 있는 족속입니다. NL도 비주사파조차 민족주의를 찬성하는 우파적인 모습을 보였는데 아직까지도 좌파취급받는게 그겁니다.

     

    그건 그렇고 위 유튜브 동영상 게시자를 봤는데 트럼프지지하는 극우파입니다. 극우파들은 자기하고 반대되면 모조리 좌파로 간주하는 뇌내망상에서 못 벗어나고 있는데다 트럼프의 부정부패도 믿지 않는게 현실입니다.

  • 노인
    19.01.01
    관심 없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9453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873 1 2015.07.31
4211 흥이 너무 많아서 주체를 못하는 민족 10 new 살려주세요 1397 12 2015.11.26
4210 흙수저의 무기는 결혼 출산 주택구입 안하는것 뿐이다. 23 new 참다랑어 2441 21 2015.10.18
4209 흙수저삶 갈수록 피폐 6 new 국뽕처단 1740 29 2016.06.01
4208 흙수저들은 대학가지마라 32 new ㅁㅁ 6022 30 2015.09.23
4207 흙수저가 애새끼낳는건 죄악이지 4 new 생각하고살자 1711 11 2017.02.21
4206 흙수저 캐나다 총리.. 16 newfile 허경영 2194 30 2015.10.12
4205 흙수저 수컷에게 있어 인생을 최적화 할 수 있는 방법론. 51 new 무간지옥조선 7329 18 2017.09.11
4204 흙수저 미화만화에 대한 일침 26 newfile 트리플횡령 3936 35 2015.11.02
4203 흙수저 고대생이 쓴글.jpg 9 newfile 허경영 2097 20 2016.10.11
4202 흔히 이사이트 이용자들이 착각을 하는거 같은데. 4 new 安倍晴明 1024 16 2016.09.03
4201 흔히 사용하는 속담이나 말버릇부터 미개한 헬조선 18 new CARCASS 1183 22 2017.08.15
4200 흔한_헬조선의_하류인생_기준.txt 20 new 모콮 3333 32 2015.09.08
4199 흔한 헬조센의 벽화마을 8 new 왓더뻑킹헬조선 1614 8 2015.08.10
4198 흔한 헬조센의 대학축제와 해명.jpg 1 new 헬조선 1296 1 2015.06.08
4197 흔한 헬조선의 학원홍보물 9 newfile 어서일해라 1469 19 2015.10.26
4196 흔한 헬조선의 응급실 16 newfile 뻑킹헬조선 2532 25 2015.11.10
4195 흔한 헬조선의 음주문화 29 newfile 조선부침개 3082 26 2015.12.27
4194 흔한 헬조선의 애국자 대하는 법 11 newfile 뻑킹헬조선 1399 13 2015.10.25
4193 흔한 헬조선의 분질러버리고 싶은 손가락 9 newfile 용암불반도 1522 9 2015.08.26
4192 흔한 조선 베이커리의 공룡케이크... 1 new 헬조선 905 0 2015.06.29
1 - 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