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정의의죽창
15.08.17
조회 수 448
추천 수 3
댓글 8








?

도무지 이해가 가지 않음


다들 알다시피 정치권에 백날 얘기하고 여야니 일자리 늘려준다는 허울좋은 소리에 표 던져줘봤자 정작 자기 입에 떨어지는 콩고물도 없다는거 뻔연히 알면서도...


그 엿같았던 대 광우뻥 사태와 노통 탄핵정국, 세월호 노오란 물결까지 온갖 사회문제에는 오지랖 떨어가며 촛불들고 옘병을 하면서... 정작 자기 입 풀칠과 직접적으로 관련된 시대적 과제에는 목소리를 내지 않고 있을까....


월요병 걸려서 이따 출근하며 졸것같지만 야심한 새벽에 중2병 돋아 끄적여 봄






  • 영의정
    15.08.17
    앞서 언급한 굵직한 시위들은 사실 지금 20대의 삼촌 세대와 486들이 주도적으로 판을 만들었고, 거기에 일부 20대가 참여한 것입니다. 당연히 20대 스스로 시위를 조직하고 기획하는 건 쉽지 않죠....

    그리고 여기에도 죄수의 딜레마가 적용되어서, 시위에 나오느니 그 시간에 기업적성검사를 한 문제 더 풀겠다는 사람이 속출할거에요. 20대가 정말 서로 연대해본 경험과 신뢰가 있다면 대오를 유지하겠지만, 현실은 참담하죠...

    불만의 온도가 꾸준히 올라가서 어쨌든 사회적 액션을 취하긴 하겠지만, 이게 정치적 구호를 외치는 시위의 형식으로 폭발할지, 아니면 폭동의 형태를 띌지는 그때 가봐야 알겠죠...
  • 선생님 말씀은 결론적으로 가장 큰 이유가 담론화 시킬수있는 수단이 현 2030세대에게 없기 (혹은 모르기) 때문이라는 것인가요?
  • 영의정
    15.08.17
    사실 20대들이 자기 세대의 문제에 대해 발언한 사례는 몇 차례 있었습니다. 당장 몇 년전에도 고대에 붙은 "안녕들하십니까?" 대자보가 시발점이 되어서 대학생 뿐 아니라 다양한 처지의 청년들이 자기 주장을 이어나갔었죠. 물론 헬조선에서 청년들의 주장을 반영해서 자기 시스템을 고치는 일 따위는 벌어지지 않았습니다만.... ^^

    이렇게 청년 세대들의 목소리가 정치에 반영되지 않으니 정치 효용감(내가 투표를 하든 시위를 하든 정치적 행위를 하면 바뀌는 것이 있으리라는 기대나 경험)은 한없이 낮고 결국 각자도생을 도모할 뿐입니다. 헬조선에서 청년들의 분노가 사회를 개혁하는 밑거름이 되기보다는, 온갖 종류의 혐오범죄나 묻지마 범죄로 귀결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결국 청년들이 조용한 건 그럴만하기 때문이니 너무 미워하거나 한심스러워 하지는 말아주세요... 너도 불쌍 나도 불쌍한 헬조선 노예 아니겠습니까?
  • 서울쪽 경우는 2030들의 적은 인원(약 100여명) 정도 모여서 세월호관련문제를 파해쳐 달라는 거리시위는 보았습니다.
    그런건 헬조선 언론에선 내지 않지요.

    참여가 안되는 이유.

    1, 무관심 (나에게 직접적으로 피해가 오지 않으므로 잘 알지 못함.또는 알려고 하지도 않음)
    2, 두려움 (힘있는 놈들이 나에게 해꼬지 할까봐)
    3, 노예근성 (다른 누군가가 그것을 해주길 바람, 자신은 가만히 지켜만봄)
    4, 리더쉽부족 (참여는 하고 싶으나 어떻게 해야할지 모름, 우왕자왕)
  • 갈로우
    15.08.17
    내가 뼈빠지게 해서
    잘되면, 무임승차자들 도와준꼴이고
    잘못되면, 나만손해잖아

    세월호나 그런건 문제가 확 보이는데
    다른거같은경우는 문제가 뭔지도 모르는 판국이니 주도적은 커녕 참여하기도 애매한것 아닐까
  • 그냥 그래
    15.08.17
    생각해보셔..
    죽창.. 아니 촛불이라도 들고 광화문 나갔다가..
    재수없게 경찰한테 잡혀가서.. 혹여 모르는 신원조회 기록이라도 남게되는날...
    내 취직인생은 끝날수 있다는 무서움...
    아님.. 그렇게 나갔다가.. 알바시간에 늦어서.. 사장한테 졸 깨지고.. 돈까지 못받는날엔...
    은행에서 연체금 떼이는 고통을 어찌 견뎌...
    그나마 쉬는날 이렇게 욕구배설 하는 것도 감지덕지...
  • 352
    15.08.18
    백수들이 오히려 더 시위나 그런거 더 안할려하지 괜히 찍혔다 불이익 있을수도있는거고
  • 이력서를 내봐도 자기보다 출중한 인재들이 있기때문에 경쟁사회에서 도태할수밖에없다.대가리가 비상해도 얼굴안되면 취직못하고,영어못해서 취직안되고 지잡대나와서 취직안되고 반도에 하루이틀 살아봤나.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 너도한방 나도한방...즐거운 헬조선의 자유게시판 입니다. ↓ 35 new 헬조선 5683 0 2015.07.03
5193 현재 위기론에 대해.. 동네에서 이야기들이 나오더군요.. 5 new 모두의죽창 314 4 2015.11.19
5192 현재 시각은... 4 new 배우러왔습니다 60 2 2016.08.17
5191 현재 물가, 집값이 잡히지 않는 이유. 4 new 찌리릿 270 7 2015.09.24
5190 현인류시대의 인간사회에서, 1 new 반헬센 51 1 2016.08.23
5189 현역 입영 힘들어진다…만 4천여 명 보충역 전환 7 new 극한헬조선 187 3 2015.08.27
5188 현실에서 브라더 콤플렉스 본 소감 new 교착상태' 278 1 2016.08.31
5187 현실 탈조선 못하면 게임이라도 탈조선 하세요.(역시 장문주의) 3 new 안티꼰대 316 4 2015.09.23
5186 현세지옥 new 리부트마이셀프 103 6 2016.10.23
5185 현명하다고 생각되는 상위 5개국 13 new 살려주세요 369 6 2015.11.24
5184 현대차 체고조넘...ㄷㄷ 2 new 헬조선뉴스 538 0 2015.07.31
5183 현대 주류좌파의 가장 큰 문제점 11 new 나키스트 336 5 2015.12.27
5182 현대 일본은 지금 바로 정보가 들어오니까 못까고 과거일본을 깐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new 플라즈마스타 148 5 2016.06.10
5181 현 시기에 실거주아파트를 산다는것..? 12 new 로지타 190 1 2017.05.31
현 백수세대들은 왜 가만히 있는 것일까 8 new 정의의죽창 448 3 2015.08.17
5179 혁신과 개혁이 꼭필요한걸까? 2 new 할랄라야 235 1 2015.10.01
5178 혁명가의 교리문답 2 newfile 닭창 304 3 2015.11.18
5177 혁명가들을 위한 지침서.1 12 new 반헬센 140 1 2016.08.26
5176 헬포인트 교환에 대해 질문입니다. 1 new 최리나 47 0 2015.10.17
5175 헬포인트 교환소에 있는거중에 ㅋㅋㅋㅋㅋ 밤부자밸이 먼가 했는데 1 new 허경영 186 0 2015.08.14
5174 헬포인트 교환소에 아이디어 내본다 1 new 강놈구 89 0 2015.10.04
1 - 9 - 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