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수리통계학을 전공하는 학생입니다

?

한국은 자연과학에 대한 인프라가 전무해서 남들보다 더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

그땐 왜 탈조선을 고민 안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

대학원 준비를 하던 도중 여러모로 안 좋은일도 겹치고 대학원 진학때 군문제때문에 여러모로 골머리를 않다가

?

이대로 괴로워하지 말고 더러운 군 문제 빨리 정리하고 앞 일을 준비하자고?생각해서 갔습니다

?

잘못된 선택이었나?봅니다. 지금은 그때 차라리 손가락을 짜르거나 할걸 하고 후회합니다.?하필이면 운이 나빠서 OP로 가게 됐습니다.

?

구타나 욕 먹는 건 참을 수 있었지만 OP 가신 분은 아시겠지만 자유시간이 제로입니다. 아예 아무것도 못하고 있다가

?

야간에 취침소등으로 공부하다가 걸리면 취침군기 안 지킨다고 두들겨 맞고 해서 아무것도 못하고 1년이 지났습니다.

?

OP를 떠나 내륙지방으로 복귀하면서 약간은 시간이 있을꺼라 생각했는데 하필이면 그때부터 증상이 시작됐습니다

?

휴가때 모든 시간을?도서관에서 공부할 정도로 앞날에 대해 불안감이 강했기 때문에 그랬는지 전역 후 이상증세에 병원을 다녀오니

?

불안장애라고 합니다. 책이 전혀 머리에 들어오지 않았습니다. 그렇게 3년을 헛된 시간을 보냈습니다.

?

지금도 증상이 이어집니다. 헬조선을 원망하는 것은 둘째치고라도 아무것도 할 수가 없습니다.

?

일단은 헛구역질과 두통이 있고 음식물이 역류합니다. 그리고 글이 머리에 들어오지 않습니다. 약은 꾸준히 먹고 있는데 약값도 장난 아니고

?

감정이 퇴색된다고 해야 되나? 감동 슬픔 즐거움 이런 감정이 거의 느껴지지 않습니다. 그리고 현실을 살지 않고 꿈속에서 해매는 듯한 비현실감

?

이 자꾸 괴롭힙니다. 하루하루가 지옥같습니다. 저와 같은 증상을 겪으신분은 어떻게 해결 하셨는지

?

대체 뭘 어떻게 해야 좋을지 도저히 모르겠습니다. 정말 고치고 싶습니다 그때 왜 그리 1분 1초를 아까워 했던건지.. 이렇게 군대때문에 5년을 허비할

?

줄 알았으면 그냥 군생활에 집중하는 건데 후회하고 있습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ㅜㅜ

?

?

?

?






  • 진심 한 때 내가 저런 증상이 약간 있엇음. 내가 10을 가졌는데 9가 될까봐 두려움 떄문에... 님은 무엇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과도한 목표와 성공에 대한 갈망 보다는 편하게 내 자신을 받아 드리고 걷는 운동 추천해 드려요.
  • 15.08.24
    진지한 고민에 어그로성 답변....참 잘하는 짓이다
  • 어그로성 답변 아니야..진심어린 생각으로 답변한 거야..나 그렇게 나쁜 애 아닌데..
  • ㅋㅋㅋ 진심 계급이 색히 연구대상감이다 ㅋㅋㅋ
  • 영의정
    15.08.24
    약은 꾸준히 드시고요. 상담 치료도 생각해보세요. 군대 가기 전이나 지금이나 조급함이 느껴지네요. 빨리 군대 해결해야겠다는 생각이나 빨리 불안장애를 처리해야겠다는 생각이나 모두 자신을 닥달하는 것이 아닌가 우려됩니다...
  • 안 그러려고 하는데 잘 안됩니다 ㅜㅜ 나이를 먹는 게 너무 두려워서...... 안 그래도 15년간을 경시대회니 특차니 뭐니 해서 책에 둘러 쌓였는데 이젠 이주해서 사람답게 살고 싶다는 생각 때문에...... 중학교때 영재교육이라고 해서 기초 선형대수학이랑 미적분학을 배웠습니다. 그때 전 도저히 미분이란 개념이 머리에 들어오지가 않아서 고민하다가 나중에 모든 게 극한으로 귀결된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때의 성취감이 노력만 하면 모든 게 다 된다는 착각에 빠져서 매일같이 자신을 혹사시켰습니다. 그때 그 시간이 너무 아까워서 남들이 해보던거 저도 해보고 싶단 생각이 강합니다. 그래서 나이 먹는 게 너무 두려워서 빨리 낫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합니다 ㅠㅠ
  • 선형대수학을 중딩때? ㅎㄷㄷ

    헬조선에서 기초학문 팠다가는 굶어죽기 쉬우니 얼렁 탈조선해라~
  • 고등학교 예비과정에서 선형대수학을 다 만질 필요도 없고 그만큼 이해 할 수도 없고 사실 맛만 봤다고 해야하나 백터공간내 선형변환을 총체적으로 배운건 아니구요 중3때 영재교육이란게 뻔해서 디터미넌트와 변환 그리고 다변수내에서의 미적분 정도만 배웠습니다 저도 그땐 왜 그걸 배웠는지 모르겠어요 이해했던것도 미적분의 기본정도였고 대학와서야 입실론 델타 논법을 배우고 실수체 내에서 디터미넌트의 미분을 배우면서 그때 배웠던게 이런 내용이었구나 그때 그래서 이런걸 배웠던거구나 하고 이해했지 그땐 맛만 보는건데도 너무 힘들어서 책 집어던지고 울던 기억이 ;;
  • 난 공대 2학년 때 딱 내 전공에 필요한 파트만 배웠음.
    중고딩때 다 필요 없는 부분임.
    대학 수학과는 다 배워야 하는 것이지만, 대학 이공계는 자기 전공에 필요한 부분만 배우면 됨.
  • 15.08.24
    굉장히 똑똑하신거 같은데 즐길 취미 하나 가지면 도움되지 않을까요 건전한 취미 즐기면서 불안 극복한 사람도 있으니....
    똑똑하시니까 독서나 바둑쪽으로....
  • `
    15.08.24
    안될거야..
  • auslaender
    15.08.24
    제가 생각하기에는

    일단 님의 글에도 계속 과거사에 대하여 후회나 절망 이런게 나타납니다. 이런 경우는 헬조선이든 뭐든 남을 욕하세요. 자신은 잘못이 하나도 없는데 개같은 헬좃선이 그렇게 한겁니다. 책임감에서 탈피하세요. 그거 님 탓 아닌겁니다. 그리고 그게 사실입니다. 그래서 탈조선하자는거 아닙니까? 앞으론 탈조선 할 생각만 하시고 다른건 다 잊으세요. 미래만 보십시요. 조만간 님이 원하는 나라에서 즐겁게 살고 있을 님의 미래를 그려보시고 매진하세요!!!! 꼭 그렇게 될겁니다
  • 본인도 수학을 공부한 수학자이고 님보다 훨씬 심한 장애를 겪었습니다
    결론은 치료가능한 병이고 자세히 알고 싶으시면 쪽지로 카톡요청을 해 주십시요
  • 카톡은 시간낭비라고 생각해서 하지 않습니다 ㅜㅜ
  • 이론적 기반을 먼저 아셔야 하는데 흠... 님이면 이해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 너도한방 나도한방...즐거운 헬조선의 자유게시판 입니다. ↓ 35 new 헬조선 6071 0 2015.07.03
349 남북회담 한짤 요약 1 newfile 헬좆선 143 1 2015.08.25
348 남북 고위급회담 전격 합의!!!! 한줄요약!! new 나는행복합니다 103 0 2015.08.25
347 일베충, 여시충, 메갈충들은 운영하면서 적극 차단했으면 좋겠다. 3 new 난동꾼 233 1 2015.08.25
346 여기 헬조센에 여자도 있냐? 8 new 난동꾼 219 1 2015.08.25
345 한국어와 다른 중국티베트어족에 속하는 언어들은 얼마나 비슷한가 6 new Delingsvald 493 1 2015.08.25
344 헬조센의 연구대상 1 new 또옹옹송 103 4 2015.08.25
343 [속보] 남북 고위급 회담 타결..2시 합의문 발표 2 new 지옥의불반도헬조센 85 2 2015.08.25
342 탈조선을 못한다면 new 지옥의불반도헬조센 77 0 2015.08.24
341 이민에 대해 알면 알수록 4 new 헬조센노예사육장 202 2 2015.08.24
340 의외로 사이트에 사람이 꽤 모이네요? 8 new Hell-Peninsula 154 4 2015.08.24
339 근데 멕시코는 얼마나 헬인거임? 9 new 지옥의불반도헬조센 228 3 2015.08.24
혹시 불안장애로 고생하셨거나 치유하신분 제발 도움 부탁 드립니다 ㅜㅜ 15 new 헬조선혐오 281 2 2015.08.24
337 사지 멀쩡한 남성만 ㅂㅅ이다 2 new 헬좆선 254 3 2015.08.24
336 황당했던 선본여자..썰. 3 new 닭쳐 746 3 2015.08.24
335 우리 싸우지 맙시다. 16 new Lemontea98 233 3 2015.08.24
334 이해할수가 없다. 5 new 닭쳐 136 5 2015.08.24
333 혹시 언어학에 관심 있는 분 있습니까 14 new Delingsvald 182 4 2015.08.24
332 혹시 백작은.. 6 new ` 71 1 2015.08.24
331 장미씨 쪽지 때문에 고생하는(?)분들에게 조언합니다 4 new 살게라스의화신 99 0 2015.08.24
330 헬조선이 복지국가로 도약하지 못하는 이유 5 new 영의정 145 3 2015.0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