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대학시절에 이명박이가 사대강 엎어놓는거에 치를 떨면서 내가 공부 열심히 해서 우리나라 환경을 지켜야지 말도 안되는 생각을 하면서?


외국에 환경쪽으로 유학을감. ?학부가 경영학과여서 갑자기 완전히 다른쪽을 공부하는게 ?힘들기는 했지만 그래도 공부하는 보람이 있었음.?


주변에 환경을 사랑하는 사람도 많았고, 아 이런 사람들이 있다면 미래가 좋아질수 있다 이런 생각을 하면서 열공함. 외국에서 또 다른외국에가서?


논문도 쓰고, 논문 쓰는 과정에서 사람들의 환경에 대한 인식을 인터뷰하기도 하고.. 여튼 희망을 품고 살았음?


조럽하고 박사를 지원하기 전에 잠시 한국에 왔는데 마침 투표기간이었음?


당연히 문재인이 될거라고 맥주를 먹으면서 개표방송을 보고 있는데, 박근혜가 된거보고 나는 내가 맥주마시다가 꿈을 꾸는거라고 생각했고


그렇게 꿈결처럼 시간이 지나갔고, 또 박사과정으로 외국을 나가게됨..?


사대강의 상처를 천천히 잊어가며 그렇게 살고있는데, 우연히 네이버에서 학생들이 탄 대형여객선이 침몰했는데 전원 구조되었다-라는 뉴스를 보고?


다행이다 생각하고 학교에 갔는데, 그날 아침까지는 분명히 전원구조였는데.. 저녁에... ?그게 아니라고.. 지금 생각해도 눈물이 남.?


몇주동안 뉴스를 볼 엄두도 내지 못하고 그렇게 살았는데, 그후로 세월호 유가족들에 대한 동정여론이 비난, 혐오로 바뀌고?


정치인들이 자식을 잃은 부모들을 욕하고, 멋모르는 부잣집 아들내미가 그들을 미개하다 욕하고 하는걸 보면서 또 내가 꿈을꾸나 하는 생각이 들었음


사대강 세월호 메르스 사태를 겪으면서, 그동안 애틋하게 생각했던 한국이라는 나라가 마음속에서 산산조각 나버림?


한국에 가지 못해서 내가 할 수 있는건 친구들, 가족들이랑 연락하고 인터넷 게시판과 뉴스를 보는건데..?


왜 국민들의 당연한 권리가 존중받지 못하고, ?서로를 혐오하며 벌레라고 부르고, 왜 정치구조는 사회약자를 보호하지 않는지..?


그런거밖에 안보이고 ..


지금은 지금 있는 나라에서 공부하고 영주권을 따고 탈조선을 위한 노력을 하고 있는게 제일 잘한 선택같음


내가 자란 한국은 정많고 즐거운 나라였는데, 지금은 헬조선이란 말도 존나 아까움?






  • 헐.. 부럽..
    탈조선 성공기 좀 자주 올려주심이..
  • 갈로우
    15.08.21
    너는 진짜 칭찬받아야되는 사람이다
  • 나만 그렇게 생각한게 아녔어...... 하지만 나의 몸은 헬조선에.....
  • Lemontea98
    15.08.22
    저는 학생이라 그럴지 모르겠지만, 아직 제 세상은 정많고 웃음있는 그런 곳입니다...그런데 인터넷은 둘째치고 주위에서도 한국은 한국이 아닌 헬조선이라 강조를 하더군요...슬슬 철이 들 때가 됬나봅니다.
  • 나도 학창시절에는 가족과 학교의 테두리안에서 행복하고 즐겁게.. 성적에 대한 고민 말고는 별생각없이 살았는데 본성이 빨갱이라서 한국이 헬조선으로 보이나 봅니다..세상은 관점에 따라 다르게 보이는거니 꼭 한국을 헬조선이라고 님이 생각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진심으로요..
  • 아직 학생이라면 부디 희망을 잃지 않고 멋진 어른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저희같은 젊은이들이 뭔가 해보려고 노력을 해야죠 그래야 그다음의 우리같은 피해자들이 안나오죠..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 너도한방 나도한방...즐거운 헬조선의 자유게시판 입니다. ↓ 35 new 헬조선 6007 0 2015.07.03
338 혹시 불안장애로 고생하셨거나 치유하신분 제발 도움 부탁 드립니다 ㅜㅜ 15 new 헬조선혐오 281 2 2015.08.24
337 사지 멀쩡한 남성만 ㅂㅅ이다 2 new 헬좆선 253 3 2015.08.24
336 황당했던 선본여자..썰. 3 new 닭쳐 732 3 2015.08.24
335 우리 싸우지 맙시다. 16 new Lemontea98 233 3 2015.08.24
334 이해할수가 없다. 5 new 닭쳐 136 5 2015.08.24
333 혹시 언어학에 관심 있는 분 있습니까 14 new Delingsvald 182 4 2015.08.24
332 혹시 백작은.. 6 new ` 71 1 2015.08.24
331 장미씨 쪽지 때문에 고생하는(?)분들에게 조언합니다 4 new 살게라스의화신 99 0 2015.08.24
330 헬조선이 복지국가로 도약하지 못하는 이유 5 new 영의정 145 3 2015.08.24
329 백작계급 소환. 7 new 영의정 158 0 2015.08.24
328 오늘도 난 장미를 반박하겠다. 장미는 와서 보자. 40 new 지옥소년 218 1 2015.08.24
327 최근에 전역을 연기라든가 예비군 군복 인증이라든가하는 국뽕이 왜 늘었을까.. 2 new 지옥의불반도헬조센 209 0 2015.08.24
326 난 죽창게시판 제도가 너무너무 좋다.. new 도시락 121 2 2015.08.24
325 장미가 나한테도 댓글다네. 11 new 헬조센노예사육장 162 3 2015.08.24
324 종편에 나온 좆병신들 디스하는 전직 국방장관 보좌관 7 new 헬리퍼스 215 8 2015.08.24
323 가끔식 이런 생각도 해보았습니다. 6 new 이거레알 168 3 2015.08.24
322 이럴때 일수록 주식을 사야합니다 [수익인증] 5 new 잭잭 252 4 2015.08.24
321 ㅋㅋㅋ 꿀잼 3 new 먹고살고싶다 89 4 2015.08.24
320 장미야 쪽지 협박 그만 해주라 무섭다 3 new 지옥불조선 224 1 2015.08.24
319 좋은 회사란 무었일까 2 new 갈로우 280 2 2015.0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