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John
22.12.08
조회 수 28
추천 수 0
댓글 2








뻔한 것을 아니라고 쳐 우기는 한국 꼰대 학계 새끼덜.

 

카사르.png

 

 

푸틴 버러지새끼가 표트르 1세 연상시키려고 푸틴이라는 괴랄한 이름 쳐 쓰는거 다 아는 사실인데, 낫 놓고 기역자도 모르랴고 이성계 버러지새끼도 지가 대칸의 후손 찌끄레기는 된다는 이미지놀이하려고 이숭게라고 한거 뽀록났는데도 끝까지 이씨 새끼덜은 한국인이라고 쳐 우김.

 

꼰대새끼덜 뇌를 열어서 해부를 해 보고 싶은. 눈 가리고 아웅 개쓰레기새끼덜.

 

더 웃긴 것은 청나라 버러지새끼덜도 주치 카사르 가문이라고 구라침. 조선왕조랑 판박이. 청나라 버러지새끼덜은 심지어 보지년이 그쪽이라고 사기쳐서는 지덜이 징기스칸보다 더 위대하다 그 지랄을 함.

 

뻔한 작명센스가지고 눈 가리고 아웅. 짠하다 이 새끼덜아. 이게 조선왕조다.

 

한국에서 명분사대부 집안 출신이라는 버러지들도 공무원 시험도 합격못하면 강남성인나이트에서 보지나 데러온 년들로 전락. 신림동 30대 쌈마이들. 그 지랄하다가 캣맘이 되거나 노래방 도우미로 전락함.

 

본인 세대에 인생 망하더라도 보빨을 가장 많이 하고 싶으면 집안에 돈 좀 있으면 신림동에서 20년차 럭서리 장수생 되면 개꿀잼이었다지만. 원룸은 전월세 살고, 같이 쳐 망할 애들이랑 어차피 안 할 공부 야그 하면서 그동네 공원이나 고수부지에서 텐트치고 그 짓 하는 애들. 텐트치고 추억속으로다. 보빨 존나게 하고, 박박박박박 fuck 해준 다음에 일단 넘어오면 전세대출로 긁어서 산 아파트로 끌어들이면 성공.

 

주로 연하보다는 연상인데 능력 없는 버러지에게 잘 먹힘. 다만 결국 질려서 공부를 하게 될지도 모른다는게 함정. 한국의 소싯적 경기고, 경복고 새끼덜 이조명문 2세, 3세들의 인생.

 

푸틴버러지새끼는 본인이 런던 살던 시절에 약간의 이벤트가 있었지 말이다. 카더라이긴한데 러시아 보지년새끼가 독극물 든 암살무기로 마트에서 노인네 슈킹하고 나오는거 쫓아간 한 한국인 예비군이 있었다고 칸다.

버러지년이 자신의 궁뎅이가 무거운 줄도 모르고 당시에 유행하던 안젤리나 졸리 옆차기를 날렸는데, 군대에서 수백번 보던 뻔한 짓이라서 그냥 올려막기로 쳐 막고는 정권을 질렀는데 아뿔싸 보지년의 다리가 미처 회수되지 않은 관계로 다리를 쳐 벌리고 있는 거기에 꼽으셨단다. 보지.

옆차기를 걸어와서 대가리는 꽤 멀리 있었기 때문에 게다가 보지가 힐이 약간 높았다던가 하는 관계로 중단 정권을 생각없이 지르니까 그 높이였다고 칸다.

 

그 뒤에는 씨발년이 앞자켓 주머니에서 뭔가를 꺼내려고 하기에 암기라도 쓰는가 싶어서 그냥 한발 물러서니까 그 보지년을 캐리하러온 차에 그년도 쨉싸게 타고가서는 영원히 볼 일은 없었다고 칸다.

 

러시아 스파이 보지에 손박은 썰이다. 그랩도 했어야제. 블리츠크랭크처럼 말이다. 는 최루탄 발사기에 쳐 맞을 수도 있어서 패스. 

러시아 보지의 감촉이 어떠냐고 물어보니 그냥 푹신하더란다. 살집이 많아서 물컹하더라고. 러시아 보지년 스파이새끼 그 지랄하고 러시아 고졸 주재원 임금 쳐 받는다고 칸다.

그 지랄하다가 돈 없으면 런던그라드 러시아보지 나오는 클럽에서 알밥도 뛰고, 스트립 클럽에서 미니스커트 입고는 궁뎅이 똥트랙으로 자지위에 비벼주는 lapdance도 추고 말이다. 푸틴의 정예병사들의 실상.

 

 

이성계와 푸틴 두 마리 버러지 모두 열등감 쩌는 가부장적 독재자였다는 것은 공통점.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6 new 헬조선 8320 0 2015.09.21
23730 한국에서 곰을 불법 사육한 주인이 사망한 거 보면 new 노인 10 0 2022.12.09
23729 친노동은 통할수가 없어 new 킹석열 10 0 2022.12.09
23728 푸틴 젤렌스키 둘다 공멸할거라고본다 new 킹석열 13 0 2022.12.09
23727 이재명도 냉전체제에서 벗어나려고하니 공격 많이당하는거고 new 킹석열 6 0 2022.12.08
23726 아베가 냉전시대에서 벗어나려다가 죽은거잖아 new 킹석열 12 0 2022.12.08
23725 헬조선의 경제성장 = 냉전시대의 빚 new 킹석열 8 0 2022.12.08
23724 미군한테 공격 안받으려면 미국과 동맹을 더 강화해야지 new 킹석열 9 0 2022.12.08
23723 이재명의 집권 실패 = 헬조선의 전후체제 탈피 실패 new 킹석열 10 0 2022.12.08
23722 냉전체제에서 아직 벗어나지못한거임 . 헬조선정부도. 국민도 new 킹석열 3 0 2022.12.08
23721 노동의 하향화 될수밖에없지 new 킹석열 7 0 2022.12.08
23720 헬조선검찰과 일본검찰의 차이 new 킹석열 5 0 2022.12.08
표트르=>푸틴, 이숭게=>이성계 같은 작명 센스지 2 newfile John 28 0 2022.12.08
23718 집회의 자유를 침해하는 한국 정부 new 노인 12 0 2022.12.08
23717 영국 총리에게 : 파업 newfile 노인 10 0 2022.12.08
23716 깊어가는 어민들의 시름 '그 많던 섬진강 재첩은 왜 사라졌을까...?' KBS 220418 방송 newfile John 18 1 2022.12.08
23715 대우건설과 현대건설 버러지들의 작품. 거가대교. 실패한 간척콤비나트. 부산경제몰락의 원흉. newfile John 26 1 2022.12.08
23714 항후 아시아나 항공과 대한 항공이 망하면 new 노인 15 0 2022.12.07
23713 우크라이나 전쟁의 본질. 미국과 러시아, 중국의 세계 지배 new John 27 0 2022.12.07
23712 정부 "철강·석유화학 업무개시명령 필요…8일 국무회의 상정" 이 것도 개구라. new John 18 1 2022.12.07
23711 이탈리아의 또라이 극우 보지년. newfile John 31 0 2022.12.07
1 - 29 - 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