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밥과 김치를 버리고 빵과 소고기를 선택할 것이요"

 

100년전의 독립신문에 나온 내용 중 일부입니다. 이게 정답입니다. 김치와 밥은 당장 갖다버려야 마땅한 미개하고 더러운 역겨운 음식폐기물입니다. 진정한 근대화를 지향한다면 절대로 김치와 밥은 입에도 대서는 안됩니다. 그것들이 어디 사람새끼가 먹을 음식들입니까?

 

김치부터 봅시다. 이거 말안해도 알죠? 냄새부터가 얼마나 역겹습니까? 이거 유치원생때 먹었는데 토나올거 같아서 미치는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그때부터 지금까지 김치는 입에 대지도 않습니다. 항상 남기는 음식이 바로 배추김치 깍두기 포함한 모든 종류의 김치류입니다.

 

거기다가 김치에 들어가있는 매운 맛은 어떻고 다량의 소금은 또 어떻습니까? 맵고 짠 음식이 몸에라도 좋으면 또 모를까 그렇지가 않으니 더욱 먹으면 절대 안되는 겁니다. 맵고 짠 음식 먹으면 고혈압과 위암 위험 증가한다는건 이미 잘 알겁니다. 게다가 김치같은 발효음식은 발효과정에서 순수한 영양소나 효소가 많이 변질되거나 파괴되는데 이것 때문에라도 더욱 먹으면 안됩니다. 김치를 먹을바에는 차라리 사과 하나 귤 한개를 먹는게 훨씬 낫습니다. (사과나 귤 등의 과일에 들어있는 비타민과 무기질 그리고 효소가 얼마나 건강에 필수적이고 좋은건지는 잘 알겁니다.)

 

또한 김치처먹은 개새끼의 입에서 나는 냄새. 그 냄새 맡아봤으니 잘 알죠? 1년전에 먹은게 다 올라올 정도로 토나올거 같아서 미칠 지경입니다. 그래서 요즘 김치만 봐도 살인충동이 저절로 일어날 정도입니다. 이딴 쓰레기만도 못한 미개하고 역겨운 음식폐기물을 도대체 무슨 맨정신으로 처먹을 수 있을까 하는 의문도 크게 드는건 당연한 일이고요.

 

 

 

그리고 밥. 이게 문화적으로 큰 문제인게, 밥을 짓기 위해 필요한 벼농사 말인데요. 벼농사 지으려면 집단주의 의식이 밀농사보다 훨씬 더 크게 필요합니다. 동양이 서구보다 개인주의가 적게 발달하거나 심지어 아예 없기까지한게 바로 동양은 집단의 힘이 많이 필요한 벼농사가 주된 농업이었기 때문이고 서구는 집단의 힘이 덜 들어가는 밀농사가 주된 농업이었기 덕분이라는 분석도 있던데 아무리 봐도 이게 맞습니다. 서구가 근대 시작부터 개인주의 국가들이었다는게 괜히 그런게 아닙니다.

 

따라서 진정한 문명개화와 근대화를 위해서라면 당장 농업 전체에서 벼농사는 모조리 깔끔히 갈아엎어져야하고 밀농사로 대체되어져야 마땅합니다. (조금 다른 이야기이지만 일본 근대화의 선각자인 후쿠자와 유키치가 메이지유신 초기때 왜 일본에서 벼농사를 모조리 없애버리고 소고기를 위한 소 농장으로 바꾸자고 했겠습니까?)

 

그렇게 되어야 기초적인 의식에서부터 개인주의가 싹이 트고 집단주의의 토대가 사라지기 때문입니다. (사족으로 아직 헬조선은 무려 800만이나 되는 인구가 농업인구입니다). 토대를 놔두고 아무리 교육이 고쳐지고 해봐야 소용이 없는 겁니다.  밥을 버리지 않는이상 집단주의는 영원하며 진정한 문명개화는 요원한 일입니다.

 

따라서 집단주의라는 미개하고 야만적인 악습을 철저히 버리고 개인주의 문화가 보편화되는 것이야말로 진정한 근대화의 첫걸음이며 그를 위해서라면 밥 이라는 미개한 음식폐기물 또한 조속히 갖다버려야하고 절대 입에도 대서는 안됩니다. 

 

 

이런 이유들이 김치와 밥을 버려야 하는 이유입니다. 김치 대신 샐러드나 고기를, 밥 대신 빵을 먹어야 합니다. 100년전의 독립신문이 100% 옳은 무오류의 진리를 말한 이유가 이것들입니다. 우리들은 탈조선적인 의식과 근대적 의식을 지향하는만큼 지금 당장 우리들부터 실천할 수 있는 것들이고 해야 마땅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일본 근대화의 선각자인 후쿠자와 유키치가 희대의 명저 <문명론의 개략> 에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모두들 머릿속에서 외우고 또 되새겨야 할 명언 중의 명언입니다.

 

<문명화를 실시할때 필요한 것은 기술 군대 등의 눈에 보이는 요소가 있고 정신같은 눈에 보이지 않는 요소가 있다. 눈에 보이는 것은 금방 습득하기 쉽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 정신 같은 요소는 습득하기 어렵다. 둘 중 하나만 골라야 한다면 눈에 보이지 않는 정신 등의 요소부터 먼저 들여와야 한다. 그것은 다름아닌 자유정신, 진취적인 기풍 (=전부 개인주의의 기초가 되는 요소들 입니다) 등이다.>

 

 

 

 

요약정리 : 김치는 그 역겨운 냄새와 이상한 맛과 건강상의 해로움으로 인해 미개함의 상징이며, 밥은 그 재료인 쌀의 농사과정의 특성상 밀농사에 비해 집단의 힘이 많이 들어가서 집단주의라는 전근대적인 야만적 악습의 토대이기 때문에 진정한 개화와 개인주의를 위해서 김치와 밥을 우리들부터라도 앞으로라도 입에 단 1번도 대서는 안됩니다. 즉 진정한 근대인이라면 김치 대신 샐러드나 고기를, 밥 대신 빵을 먹어야 합니다.

 






  • johnBest
    16.12.02
    그건 농사를 몰라서야. 밀이건 쌀이건 파종이랑 수확이 가장 노동력을 많이 필요로 하는 것은 똑같다네. 다만 서양에서는 수확을 할 때에는 수확물이나 현금을 이용해서 인부를 오래전부터 부려왔다는 것 뿐야.

    그렇다면 파종은? 밀의 파종은 쟁기를 진 말이 끌게 해서는 이랑을 파고는 심는거지. 이 때만큼은 봉토가 있는 급의 대영주들이 아닌 이상은 지주들조차도 자기가 직접 말을 끌고 나와서는 작업을 했어요. 그러한 사람들이 봉건제에서 왕이 집결콜을 하면 가지고 가야 되는 군장이 있었고, 그게 기병 군장이었고, 그러한 지주군사계급을 프랑스에서는 gens d'armes라고 했는데, 그게 바로 기사라니까.

    당연한 말이지만, 이 기사들이 자기들이 보유한 마필을 이용해서 파종을 할 때에는 말이 아주 비싼 물건이니까 어지간하면 자기가 끌고 하는 거야. 뭐 노비가 끌다가 말 등뼈라도 상하면 씨발 그게 감당이나 되냐고.

    그렇다면 좃조센은? 좃나 가난해서 애초에 우마자체가 별루 없는 씹거지였단다. 그래서 걍 인력으로 다 떼운거다. 이거는 전체주의적이라기보다는 애초에 거지라서 그랬단다. 마차와 노새가 잘 보급 안 되었던 것도 마찬가지.

    파종과정에서 조금이라도 탈 인력화가 일어나는 변화가 좃반도에서 일어나려면 20세기 후반은 되야 된단다.

    지금이야 뭐 모판만들기도 기계로 다하고, 심는 것도 이앙기로 하지만 말이다.
  • fffffBest
    16.12.03
    니 애미가 불쌍하다. 너같은 저능한 정박아새끼도 자식이라고 처 낳고 미역국 처마시면서 실실 처 쪼갰을테니까 ㅉㅉ
  • 安倍晴明
    16.12.02
    오오 김치는 당연히 갖다 버려야 하는게 맞는거라고 생각했지만
    벼농사 과정의 특성상 집단주의 라는 전근대적인 야만적 악습의 토대 라고는 생각을 못했네요.
    이야 알아갑니다.
  • 사춘기 전교 꼴지
    16.12.02
    자라 좆중딩아 시간 늦었다
  • fffff
    16.12.03
    니 애미가 불쌍하다. 너같은 저능한 정박아새끼도 자식이라고 처 낳고 미역국 처마시면서 실실 처 쪼갰을테니까 ㅉㅉ
  • 닉값 하는구나ㅎㅎ  
  • john
    16.12.02
    그건 농사를 몰라서야. 밀이건 쌀이건 파종이랑 수확이 가장 노동력을 많이 필요로 하는 것은 똑같다네. 다만 서양에서는 수확을 할 때에는 수확물이나 현금을 이용해서 인부를 오래전부터 부려왔다는 것 뿐야.

    그렇다면 파종은? 밀의 파종은 쟁기를 진 말이 끌게 해서는 이랑을 파고는 심는거지. 이 때만큼은 봉토가 있는 급의 대영주들이 아닌 이상은 지주들조차도 자기가 직접 말을 끌고 나와서는 작업을 했어요. 그러한 사람들이 봉건제에서 왕이 집결콜을 하면 가지고 가야 되는 군장이 있었고, 그게 기병 군장이었고, 그러한 지주군사계급을 프랑스에서는 gens d'armes라고 했는데, 그게 바로 기사라니까.

    당연한 말이지만, 이 기사들이 자기들이 보유한 마필을 이용해서 파종을 할 때에는 말이 아주 비싼 물건이니까 어지간하면 자기가 끌고 하는 거야. 뭐 노비가 끌다가 말 등뼈라도 상하면 씨발 그게 감당이나 되냐고.

    그렇다면 좃조센은? 좃나 가난해서 애초에 우마자체가 별루 없는 씹거지였단다. 그래서 걍 인력으로 다 떼운거다. 이거는 전체주의적이라기보다는 애초에 거지라서 그랬단다. 마차와 노새가 잘 보급 안 되었던 것도 마찬가지.

    파종과정에서 조금이라도 탈 인력화가 일어나는 변화가 좃반도에서 일어나려면 20세기 후반은 되야 된단다.

    지금이야 뭐 모판만들기도 기계로 다하고, 심는 것도 이앙기로 하지만 말이다.
  •  

    다른게 있다고 이런 연구결과가 있어서인데, 혹시 여기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냐?

     

    http://www.econovill.com/archives/199415

     

     

     

    쌀농사는 집단주의, 밀농사는 개인주의 낳았다

     

    미국 버지니아대학교 사이언스지 발표, 관개시설 따라 문화 달라져

     

     

    재배하는 작물이 문화적 차이를 만든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벼농사를 짓는 동양 문화권은 집단주의가, 밀농사를 짓는 서양 문화권은 개인주의 성향이 더 강하다는 것이다.

    쿼츠는 미국 버지니아대학교 연구원 탈헬름의 논문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사이언스지에 발표된 이 논문에 따르면 쌀농사는 여러 세대를 거치면서 집단주의를 만들었고, 연구자들이 부르는 일명 ‘쌀 문화’를 형성했다고 설명했다.

    쌀농사를 짓기 위해서는 사회적 협조가 필요하다. 벼는 물이 어느 정도 고여 있는 논에서 자라기 때문에 농경지에 물을 대주는 ‘관개’가 필수적이다. 이는 한 농가가 사용하는 물을 다른 농가에 전해줄 수 있는 시스템으로 땅에 물길을 만드는 작업을 거쳐야 하고, 또 만든 물길 주위에 모여 살며 물을 나눠 써야 한다. 논을 만들어 물을 끌어들이는 데 농가 간은 물론 때로는 마을 전체의 노동력을 모아야 한다. 이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집단을 중요하게 여기는 정서가 생기고 협력이 필요한 공동체가 형성된다.

    하지만 밀은 맨땅에서 자라기 때문에 관개시설을 만들 필요가 없다. 서로 협력해야 할 작업이 없고 모여 살지 않아도 농사를 지을 수 있기 때문에 밀농사를 짓는 사회는 개인적인 생활방식이 자리 잡았고 더 독립적인 성향을 보인다.

    탈헬름은 ‘쌀 문화’를 연구하기 위해 양쯔강 남북 6개 지역의 중국 대학생 116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다. 양쯔강 남부는 주로 쌀을 재배하고, 북부는 밀농사를 많이 짓는다.

    연구진은 이들의 개인주의 의식을 측정하기 위해 조사 대상자들에게 자신과 동료를 원으로 표시해 연결한 사회 관계도를 그리도록 했다. 지금까지 연구에서는 미국인들은 다른 사람보다 자신을 약 6mm 더 큰 원으로, 유럽인들은 자신을 3.5mm 더 크게 그렸다. 반면 일본인들은 자신을 더 작게 그렸다.

    이를 통해 쌀농사를 짓는 지역에 사는 이들이 밀농사 지역에 사는 이들보다 자신을 더 작은 원으로 그리고 있음을 발견했다. 중국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결과도 이와 일치했다. 남부 학생은 자신은 더 작은 원으로, 북부 학생은 자신을 더 큰 원으로 그렸다.

    탈헬름은 “연구팀은 원의 크기를 무의식적인 개인주의 또는 자기중심주의의 척도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연구를 통해 쌀농사를 짓는 지역의 이혼율이 더 낮다는 사실도 발견했다.

    그는 “쌀이 전 세계의 절반, 주로 아시아의 주식인 반면, 밀은 전통적으로 서양에서 많이 재배된 만큼 이번 연구가 서양 문화와 동아시아 문화 간의 차이를 설명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벼농사를 주로 짓는 일본·한국·홍콩 등이 경제적으로 발전하고 근대화됐음에도 서양이나 중국 북부에 비해 개인주의적 성향이 덜한 이유를 설명해준다”고 말했다.

    하지만 “중국의 밀농사 지역에 사는 사람들과 밀을 먹는 서양인들 사이에는 여전히 어느 정도 차이가 있어, 쌀과 밀로 모든 것을 설명할 수는 없다”고 덧붙였다.

     

  • john
    16.12.03
    그래봤자 이미 바꼈는데 뭘 어쩌라고. 작물 하나를 토양에 적응시키는게 어떤 차원의 노오력을 요하는지 모른다고 할 수 밖에.
    지금이 기계화이전이면 모르겠는데, 난 이미 한반도는 일제의 측량조사까지도 촌하부구조는 원시농경공동체라고도 말한적은 있지만 그 문제를 영양학에까지 대입시키는 것은 무리라고 봐요. 물론 의식에는 영향을 줬지만, 지금의 한국인에게서 공동체적인 부분이 느껴지냐? 그건 대체로 한국전쟁 때에 천민자본주의적인 개인주의로 바꼈다고들 다들 그러지만.
  • 공동체적인 부분이 느껴지냐면 너무 숨막힐 정도로 느껴진다.

     

    공동체주의(정확히는 집단주의)가 아직도 너무 과도한게 한국이다.

     

    회사에서의 술자리 회식문화가 아직도 광범위하고 선후배 기수문화(이것도 집단주의랑 같이옴), 군사문화에다가 학교에서 아직도 단체얼차려가 광범위하게 남아있다.

     

    거기다가 조금이라도 집단의 기준에서 벗어나면 온갖 간섭과 뒷담을 다 감당해야하는게 한국이다.

     

    극단적인 애국주의 민족주의 또한 집단주의의 연장선상이고.

     

    진짜 개인주의란 군사문화랑 징병제가 사라지고 관혼상제 장유유서 효도사상 경로사상 극기복례 등등의 유교탈레반 악습과 민족주의 애국주의가 전부 다 철저히 부셔져야만이 가능한게 한국에서 이런게 조금이라도 부셔졌나? 아니지 않은가?

     

    개인주의는 한국에서 한번도 이루어진적이 없으며 개인주의가 이루어지지 않는한 진짜 개화랑 근대화는 영원히 불가능하다. 문명개화랑 근대화의 기본전제가 개인주의인만큼.

     

     

  • 노인
    17.02.22
    남미도 쌀을 주식으로 삼는데 왜 개인주의이지?
  • 블레이징
    16.12.02
    명확하게 하자. 내 보기엔 자포니카종 쌀이 별로인거지 인디카종까지 싸잡아서 갖다버릴 밥이라고 하는건 좀 아니라고 생각한다. 나는 자포니카종은 밥 할때마다 밥 비릿내가 나서 싫더라고. 게다가 식감도 찐득한게 별로다. 반면에 인디카종은 좀 풀풀 날리긴 하지만 볶음밥이나 덮밥을 해먹으면 아주 작살나지.
  • 아무튼 자신도 볶음밥용으로 인디카쌀을 좋아하는.

  • 교착상태
    16.12.02
    쌀이 이야기 나와서 하는말인데

    조센 징 쌀이 정상적인 쌀이라고 생각하지 마라

    그거 비료나 쳐먹고 큰거라

    쌀이 영양소 결핍에 걸려서 맛대가리 더럽게 없는거다.
  • 귀두아파
    16.12.03
    김치 졸라 싫어. 정말 왜 그딴 쓰레기를 먹는지 모르겠음.
  • 시뻘건 김치 처먹고 더럽고 구역질나는 입냄새 풀풀 처풍기는 미개인 개새끼들이 조센 징들 말고 지구상에 그 어디에도 없습니다. 도대체가 부끄러워서 일본인들 지나가면 고개를 들 수가 있어야죠 나 원 참.
  • 암요 그렇고말고요www 일본인들뿐만 아니라 서양인들 외국인들 지나가면 혹은 어디서왔냐 어느나라사람이냐고 물으면 차마 코리아라고 대답하는게 민망하고 창피할 정도네요 

  • ㄹㅇ씨발 그딴 더럽고 드러운폐기물오물쓰레기를 아이들 외국인들한테까지 억지로 먹이는거 난 더이상 눈뜨고 두고만볼수없음 괴식고문하는것도 아니고 이 무슨

  • 하이
    16.12.03
    김치 는 진짜 위생 적으로 담아야됄뜻헤요 -.-;; 아 어머니 집에서 담는거 보고 그후 로 부터 들먹게 돼요
  • 김치국
    16.12.04
    어머니 김장 하시는거 말렸는데 기어이 김장 하시더라
  • 저도 김장 말렸는데 기어코 하더라는...
  • 노인
    17.02.22
    대한민국 기후 특성상 쌀농사는 적합하지 않다
    왜냐하면 강수량도 적고 땅도 안좋기 때문이지
    농사 지을 것이면 감자나 옥수수 심는 게 낫다
    척박한 기후와 땅에서도 잘 자라기 때문이지 
    또 대한민국 땅에서 가축 사육은 괜찮은 방법 중 하나다
    (단 소의 X 처리 때문에 괴롭겠지만)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6 new 헬조선 19801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8070 1 2015.07.31
4175 헬센징이 불평등한건 자본주의 때문이 아니다. 10 new 달마시안 407 12 2017.01.28
4174 조센 징은 인구의 거의 대다수가 아주 기본적인 수준의.txt 3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436 7 2016.11.23
4173 김옥균 선생님께서 시대를 앞서간 명언을 남기셨습니다. 3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524 11 2016.11.09
4172 헬조선의 이해할 수 없는 모순. 7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474 9 2016.11.16
4171 헬조선 사이트 회원여러분들에게 한가지 궁금한 점이 있습니다. 14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275 9 2016.11.30
4170 구한말보다 100배는 훨씬 더 절망적인 시대가 지금의 현대 헬조선입니다. 5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351 10 2016.12.01
4169 세계 역사상 최악의 정신줄 처 나간 미친 허례허식 ㅡ관혼상제 8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438 7 2016.12.02
김치와 밥은 당장 갖다버려야 마땅한 음식폐기물들 그 자체입니다. 20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606 7 2016.12.02
4167 탈춤 포함한 소위 각종 <민속놀이> 라는것들도 모조리 불살라져야 합니다. 4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164 9 2016.12.03
4166 효도사상의 실체 및 폐해에 대하여. 21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306 8 2017.03.15
4165 강제징병제는 아무 쓸모없는 악법이고 현대판 노예제 19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396 7 2017.03.22
4164 효도, 장유유서, 경로사상, 군사부일체, 관존민비, 집단주의가 왜 나쁘냐고? 9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215 9 2017.06.14
4163 우리나라만큼 위대하고 좋은 나라는 세상 어디에도 없습니다. 8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285 10 2017.06.15
4162 개독 병신새끼들은 죄다 정신병원에 처 들어가야 마땅 11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191 7 2017.06.15
4161 일본이 개한국보다 열등하다는 병신새끼들에게. 2 new 볼온한개인주의자 145 7 2017.06.23
4160 전국민 70%가 정신병이 있는 민족 5 newfile 교착상태 984 12 2016.05.10
4159 한국사회와 한국인들에 대한 단상 16 new 추악한사회 634 8 2017.08.01
4158 도배 관련 안내말씀 70 new 헬조선뉴스 311 7 2019.12.15
4157 신미양요때 얼마나 헬조선충들이 한심했냐하면... 4 new 기행의나라=헬조선 912 13 2016.03.06
4156 한국과 일본의 화장실 문화 비교 10 newfile 교착상태 1359 12 2016.05.21
1 3 - 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