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안녕하세요.

어디서부터 글을 전개 해야 될지 잘 모르겠습니다.
10대 때부터 외국에 대한 근거없는 동경이 있었습니다. 이것저것 알아보았고 해외에서 학사를 할까 고민도 하였는데
결국,한국에서 기계공학과를 입학하였고 군대에서 캐나다 혹은 호주 워킹홀리데이를 준비하였는데 호주 워홀을 떠나게 되었고 엄청나게 좋았던 추억들 3년전이지만 고생은 많이 했지만 영어 때문에 무시도 당해본적 있지만 좋을기억 투성이 입니다.  
워킹이 끝날 무렵 호주에서 학교를 다니려고 마음을 먹었는데 결국, 무산이 되어 그냥 한국에 돌아와서 복학을 하고 2년 뒤인 지금 나이 27살이고 올해 2월에 한국에서 기계공학 학사를 했습니다. 그리고 사실 1달전까지만 해도 회사에 취업을 하려고 알아보고 공부하던 중에 어떠한 근거도 없이 더 이상 나이가 먹게되면 발목이 잡히는것도 많을꺼라고 생각이 되어 최종목표는 호주 혹은 캐나다에 이민 입니다. 근데 지금 알아보니 호주는 이민문이 많이 닫쳐 있네요;;
월래는 생각했던것은 한국에서 취업해서 2,3년 경력 혹은 더 이상으로 경력을 쌓고 기술이민을 생각했으나 더 이상 한국에 있고 싶지 않음 마음도 크고 가장 컸던 요인은 더 나이가 먹으면 제 발목이 잡혀 해외로 나가기 힘들어 질꺼 같아서 무모하고 어떻게 될지 모르고 불투명한 선택일지 모르는 캐나다 기계공학 석사 진학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제가 궁극적으로 궁금해 하는것을 간략하게 줄이면
1,캐나다 기계공학(석사분야에 따라 다르지만) 석사 중(방학때)에 캐나다 회사에서 외국인학생을 인턴으로 뽑아주는 기회는 있을까요?
그 이후에 정규직 전환에 따라 영주권을 받을 기회나 능력이 주어 질까요?(기계분야는 모르겠는데 it분야는 있다고 들었습니다.)

2, 캐나다 사회 내에서 기계공학분야의 수요도 궁금하고 외국인의 채용 비율도 궁금하네요..(뭐 커뮤니케이션 하기 나름이겠지만요. 아닌가요?;;)
석사인 만큼 우리나라와 다르게 오버퀄리퐈이드라  취업 폭이 좁을꺼 같기도 합니다..

3,제가 석사를 하는 이유는 솔찍히 학문에는 크게 관심은 없지만 학부시절에는 기계공학 공부는 싫어하지는 않습니다. 석사를하면 이민하는데에 밑거름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되어 고려 중인데 좀 위험한 발생이기도하고 석사를 위해서 이민을한다 라는 발상이요.
그리고 알아본 바로는 이민하려면 학위보다는 일의 경험이 중요한거 같은데 캐나다는 얼마나 한국에서의 일한 경험을 쳐주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예를들면 한국 경력1년이면 캐나다 경력도 1년인지.. 한국 경력2년이면 캐나다 경력을 1년으로 처주는지도요..

후... 지금 정해진것 없어 시간은 흘러가고 하루하루가 좀 피가 말리네요.. 취업도 아니고 공부도 하고 있지도 안고 이도저도 아니고 답답합니다.ㅠ

정말 긴을 읽어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짧게라도 답변해주시면 너무 감사하겠습니다.

 





  • 공기정화
    18.04.18

    안녕하세요. 같은 기계공학 출신을 만나니 반갑네요. 저는 캐나다 워킹홀리데이를 다녀왔고 현재 영주권 취득을 위해서 준비하고 있습니다. 캐나다의 학교를 다니고 취업을 한뒤에 영주권을

    받는 루트가 이상적이긴 한데 비용이 너무 많이들어서 가진돈이 많지 않는이상 선택하기 어렵죠... 외국인에게는 학비가 약 3배정도 비싸니까요... 그래도 비용이 충분하다 하시면 학교를 꼭 진하시는것을 추천드립니다.  사실 워홀비자만 가지고는 취업하기가 굉장히 어렵습니다. 능력을 떠나서 일단 신분이 보장안되다보니 고용주측에서 선뜻 스폰을 해주려고 하지 않아요. 그래서 결국 다들 선택하는게 한인업체이죠. 저임금 받으며 노예가 되는 대신에 스폰을 해주는 조건으로요. 
     
    그래서 우선적으로 취업보다는 영주권을 취득하는것에 중점을 두시는게 좋을것같습니다. 취업을 아무리 한들 영주권이 없으면 결국 외노자이고, 비자가 끝나면 한국으로 돌아가야 하거든요.
  • - 일반적인 학사급 직종일 경우 석사를 보고 오버퀄리파이드라고 안뽑고 이런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 (학사조차 불필요한 롤이라면야 그럴 수 있겠지요.) 반면 로컬 학위는 큰 메리트가 됩니다. 
    - 서양 회사에서는 경력을 연차로 따지지 않습니다. (구인광고에서는 사용하는데, 딱히 큰 의미가 없습니다.) 거의 능력위주로만 판단하는데, 그래서 한국 경력을 걔들에게 이해시키는게 엄청 힘들죠. 본인이 사업주라면 한국에 거주하는 외국인 취업자들의 고향에서의 경력을 어떤 식으로 인정할 것인가 생각해보시면 느낌이 올겁니다. 
  • han
    18.04.24
    공기정화//안녕하세요, 답변 너무 감사합니다. 말씀해주신 답변들이 제겐 피같은 조언 들이라서요.  쪽지 보냈는데 한번 확인 부탁드려도 될까요??
  • 공기정화
    17 시간 전
    쪽지보냈습니다 확인해주세요.
  • han
    18.04.24
    고급레스토랑//댓글 너무 감사드립니다. 개인적인문제 이유때문에 쪽지를 드렸는데 쪽지 확인 한번만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1316 해외로 이민가기 가장 쉬운 방법 new 노안 19 0 10 시간 전
1315 집에서 즐기는 온라인 [강][원][랜][드] new 김삿갓형 1 0 12 시간 전
1314 요즘 수위때문에 난리난 벗 방 좌표 new 아이딤 5 0 2018.04.23
1313 조언 부탁드립니다.. 1 new DeBruyne 31 0 2018.04.23
1312 요즘 수위때문에 난리난 벗 방 좌표 new 이다림 13 0 2018.04.23
1311 탈조선 첫걸음 뗐다 4 new 디지는탈헬 69 0 2018.04.23
1310 사람들이 헬조선에서 탈출 하고 싶은 이유 new 노인은죽어야산다 33 2 2018.04.22
1309 현금 10억 해외로 반출 가능한가요>? 2 new 지고쿠데스 27 0 2018.04.22
1308 송내동 안지원 애국자다.라고 글쓰면 생각 듣고 만족하니? 롯 인 횔레 어론. 비테, 마이 필스라잌 시티즌스.... new 히스로열로드쉽럼볼드스와이크 7 0 2018.04.22
1307 점점 갈수록 이민 정책은 좌파와 우파의 정치 도구가 되고 있다 38 new 노인은죽어야산다 78 0 2018.04.20
1306 인생 선배님들의 조언이 시급합니다...!(이민)(요리) 5 new 요리가좋아 59 0 2018.04.19
혹시 캐나다에서 기계공학 전공하신분 있으신가요? 아니면 석사 기계공학 이라던지요..?? 5 new han 60 0 2018.04.17
1304 안녕하세요 조선 탈출이 꿈인 현 중3 흙수저입니다 6 new 탈조선이꿈인중3 70 0 2018.04.17
1303 도와주세요. 제게 가장 좋은 탈조선 방법을.. 4 new 최영재 148 0 2018.04.15
1302 미국 시민권자와 결혼하면 3 new 지고쿠데스 235 0 2018.04.07
1301 이민 국가 추천 부탁드립니다. 1 new f2qqfe 174 0 2018.04.07
1300 혐일과 반일에 대한 비판 new 이상빈 59 1 2018.04.03
1299 안녕하세요 1 new 이상빈 33 1 2018.04.03
1298 탈출성공 선배분들께 조언 부탁드립니다. 3 new Sna 284 0 2018.03.28
1297 극단적인 선택할거면 프랑스 외인부대 나쁘지 않다고 생각함 10 new 개뻘짓거리 336 1 2018.03.27
1 -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