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탈헬죠완
17.10.01
조회 수 4243
추천 수 13
댓글 13








이런 싸이트가 있는지 처음알고 접속하자마자 글을쓰게되었네요.

 

글솜씨가 없어서 이해해주세요. 직업은 완벽한 공돌이 계통입니다.

 

헬조선에서 8년간 IT업종에서 근무하였습니다. 주로 모바일계통의 업무였구요,

 

처음은 현대자동차 하청업체에서 WINCE로 개발부터 시작해서 LG Wish Android하청을 거쳐 삼성하청을 거쳐 마지막에는 자사개발쪽에 몸을담았다가

 

헬조선을 탈출하게 되었습니다. 일단 우리나라의 개발업무는 무조건 하청이 중심이라고 생각하시면됩니다.

 

대기업 중심이라 업무의 대부분은 삼성sds sk c&c lg cns등에서 대부분 시작되어 갑 을 병 구조로 되어 수직구조의 개발업무가 주며, 자사개발쪽은 제대로된 수익이 뽑히는 기업은 거의 없다고 보면됩니다.

 

라인? 카카오? 이미 대기업으로 봐도 무방하고.. 그외에 잘나가는 솔루션 개발업체가 있나보시면 과연 우리나라가 IT강국인가 의심스러울 정도입니다.

 

갑님이 필요한 서비스를 만들어 바칠뿐 경쟁력있는 자신만의 서비스를 하는 업체가 있는지.... 과연 중소기업이 하지못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생각해보시면

 

답이나옵니다. 갑님이 단가와 일정을 무리하게 후려치니 을입장에서는 돈과 시간이 부족하게 됩니다. 이 상황에서 무슨 자기개발을해서 좋은 솔루션을

 

만들어서 세계적으로 팔 수 있겠습니까? 시간바뻐서 시험없이 기존기술로만 개발해서는 성능향상을 할 수 없습니다.

 

새로운것을 받아들이려면 여유가 있어야 되는데 환경이 그렇지 못하더군요. 업무외시간에는 집에서 자는시간도 부족한데 무슨 새로운 기술입니까?

 

기껏해야 중소기업중에 성공한 라인이나 카카오톡도 원천기술은 전부 외국거 사용했습니다. MQTT프로토콜이랄지 REALM DB라이브러리랄지..

 

대기업 중심의 헬조선에서 단가 후려치기와 기간단축은 기본스킬로서,  공생관계라 생각하지않고 돈을 주는 입장이니 노예들은 기어라는 생각이

 

기조로 깔려있으니 만연하고있다고 생각합니다.

 

을입장에서는 일을 받아오려면 무리하게 일을 받지않으면 무조건 다른 업체로 업무가 돌아가게 되어있으므로 영업부에서는 일을 끌어

 

오기위해서 무리해서라도 받아오게 됩니다. 그럼 개발자가 그 피해를 지게되어있습니다. 아무리 열심히 정시에 딴짓안하고 해도 마감일에

 

맞추기는 쉽지않은 상황이되죠. 제가 만드는데 제가 일정을 정할 수 없다는게 문제가 큽니다. 일단 어느정도 걸린다라는 말이라도 물어봐서

 

정해졌으면 하는데 헬조선IT 환경에서는 불가능에 가까운 이야기죠.

 

그리하여 연봉을 내려서 자사개발 업체로 이직하게되었는데... 연봉도 무려 1000가까이 내려서 갔었습니다. 하지만 여기도 상황이 넉넉치않더군요.

 

간단히 말해서 돈을 못법니다. 기존에 캐쉬카우로 먹여살리던 사업은 점점 시장이 축소되어가고있고, 새로운 사업을 하려는데 시장 경기가 나빠서

 

여러가지 사업을 찔러보는데 호응이 많지않고 길이 나지않는 상황이었습니다. 결론은 중소기업은 미래가 없더군요.

 

이런 나라에서 갑이 되지 않는 이상 정상적으로 살아갈 수 있어보입니까?

 

답은 탈헬조선으로 정하고 준비하다가 7월달에 영구 출국으로 정했습니다. 취업비자로 5년비자를 받아서 탈출하였네요.

 

여기와서 2달간 회사에서 생활해본 경험으로는 처음부터 자기가 자기할일의 일정을 먼저 정해서 알려주게 되어있더군요.

 

그래서 약간의 여유를 잡고 알려주게 됩니다. 빨리끝나면 뭐 새로 다음일 일정을 자기가 정해서 알려주면되는거고 늦게 끝나도 여유를 잡아서 알려줬으니

 

조금 야근해서 맞추면 되는정도라 절대 무리가 가지 않더군요. 결론적으론 우리나라에서 일한거보다 훨씬 힘들이지 않고 일을 했는데 여기서는

 

인정받고 인사과 팀장님이 술도 쏴주시고 야한얘기도 하고 그랬습니다.

 

"열심히 일하면 인정받는다" 라고 헬조선 기득권층이 얘기하죠? 개소리입니다. 열심히 일한만큼 빼먹히지 절대로 그렇게 되는 나라가 아닙니다.

 

혹시 나중에 헬조선이 다 타버리고 새로 일어나면 벌어놓은 외화를 가지고 귀국하려합니다. 제가 살아있는동안 가능할지 궁금하네요.

 






  • 공기정화
    17.10.01
    탈조선 축하드립니다. 역시나 헬조선의 노동환경이 좆같다는것은 명백한 사실이군요.
  • 저랑 비슷한 테크를 타셨네요. 수고하셨습니다.
    이런 분들이 이민을 많이 가야 하는데 예전에 이민 준비할때 생각해보면 정작 그분들은 일이 바쁘고 시간과 돈 여유가 없어 이민 준비도 못하시더군요. 이게 제일 안타깝더라고요. 현지에서 만난 한인들도 스폰서로 이민하신 분들 빼면 죄다 대기업 출신들.. 한국 중소기업은 아예 발도 들여놓지 말라는 얘기가 여기서도 통하는 것 같습니다.
  • 오늘도 이렇게 동지가 하나 더 늘었다.

    어드바이스 한마디...

    일본내 한국계 기업은 얼마를 제시하던간에 아예 쳐다보지맙시다.

    그것은 다시 헬조선으로 돌아가는 함정

  • 둠헬
    17.10.07
    영주권따고 글싸라 그 전까진 탈조선 아님
  • 위천하계
    18.02.17

    언어장벽 거의 없는 실력자라면

    장기체류 비자 계속 받으면서 탈조선 유지하는것도 괜찮은 선택임.

     

    능력있는 서양애들이 그렇게 경험 쌓으면서 여러국가 돌아다니는걸 봤었네.

    본국 아니어도 취직 잘 되고, 빨리 귀국하라는 헬 부모형제친척 없으니 가능한 일이겠지만.

  • 안녕하세요 고생하셨습니다 앞으로 좋은일만 있길 바래요
  • 박지원
    18.03.09
    한편으론 헬조선이라 빡도 돌지만.... 진짜 씨발 슬프다 꼰대들이나 현실을 제대로 파악 못하는 사람들은 이렇게 힘들게 사는게 맞는거라고 생각하고 보상없는 애국심을 자부심삼아 살았을거 아냐.....
  • 김치
    18.03.27

    맞아 내가이랬어 ㅠ현실파악 제대로못하고 그저 노인들이 말하는 열심히 살면 다 되게 되있어 라는 말을 .........기득권세력의 독재에 씨뿌려놓고 노오오오~력을 해보았니이?가 믹싱된 이나라 꼴은 꼴이 아닌줄 모르고..

  • 김치
    18.03.27
    부럽다
  • 축하드립니다 헬조선에 대해 정확히 파악하고 뜨셨네요 언어 장벽만 어케하면 능력자들 다 떠날텐데 현실은 또 여유가 없으니 그저 한치앞만 보며 사는거죠
  • 아침햇
    18.04.11
    2018.4 최신  Ver 2.1.7 
    걸례, 샋파 추적기 
    개인정보 및 돈 필요없음 
    무료검색 -> http://turl.kr/hO.TG
  • 아침햇
    18.04.19

    ★★★★★★★★★★★★★★★★★★★★★
    ★ 
    ★ ◆ 2018년 4월 최신버전 Ver 3.2.2
    ★ ◆ 걸레,섹파 추적기 [사용요금없음]
    ★ ◆ 무료검색 -> http://mrw.so/5pFpjj
    ★★★★★★★★★★★★★★★★★★★★★

  • 달렉섹
    21 시간 전
    어렸을때 공부안해서 하청이나 들어갔으면서 참 외국어 공부 잘하겠다 ㅋㅋ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조회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3 updatefile 헬조선 32449 4 2015.05.28
193 일본에서 취업하는 과정 3 updatefile 미러 44259 14 2016.02.12
192 어떤 언어든 6개월만에 마스터할 수 있다(강연) 13 우리의소원은탈조선 42657 16 2015.10.05
191 대기업 인사 담당자가 쓰는 헬조선 직장 취직하기 42 잭잭 37402 23 2015.09.30
190 미국 이민 정말 쉽습니다 15 update 악령 34616 22 2015.08.13
189 호주 생활 9년차 혐한인 입니다. 66 update ActDavy 26900 40 2016.07.10
188 캐나다 이민의 황금시대는 끝난 듯 합니다. 19 ersi 20947 16 2015.09.16
187 [펌] 용접사로 캐나다 알버타 취업이민 왔습니다 18 file 싸다코 19507 31 2015.12.01
186 어학공부에 도움 될 만한 사이트 모음.TXT 3 정대만 18635 13 2015.08.31
185 프랑스, 캐나다, 독일 난민신청 후기 (+병역거부자 분들에게 조언) 111 new 시바프랑스 16431 23 2017.08.13
184 홍콩으로 탈조선 8개월째, 후기 53 update 조선소녀v 15847 32 2016.12.19
183 탈조센 5년차 28 누나믿고세워 15507 18 2015.08.12
182 석사이상의 탈조선 방법 - 특히 고등학생에게 드리는 글 17 update 녹두장군 15157 19 2016.05.08
181 헬조선이라는 것에 동의. 답은.. [현직 전공의] 27 전공의 14136 27 2015.07.26
180 젊고 패기있는 형들, 캐나다 주정부이민 추천합니다. 20 update 내목표는탈조선 13547 15 2016.04.02
179 왜 쉬운 미국으로는 생각을 안하시는지.. 44 update 랍스터배꼽 13496 17 2015.08.29
178 영국으로 탈조선 후 바뀐것 30 update 북대서양조약기구 13465 22 2016.11.27
177 외국여자를 만나더라도 뉴질랜드년은 피해라 36 update 탈조선추진위원회 13006 18 2015.09.17
176 일본으로 탈조선 가이드라인 예산 500만원 이하 32 update 유학생 12476 29 2016.03.12
175 이런 멋진 탈조선 방법이 있었다니 공유합니다 25 file 싸다코 12269 31 2016.02.02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