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명성황후
16.01.30
조회 수 377
추천 수 8
댓글 8








명성황후도 '헬조선'만든 책임있다.

제닉네임이 일단은 명성황후라는점에서는 제가 명성황후를 헬조선만든책임이있다고 글을쓴다는게 조심스러운데요..

그래도, 제가 생각하기엔 명성황후도 '헬조선'을 등장시키게한 인물들중에 하나가 아니었나 싶네요.

구한말때, 고종시대때 황후가 되는걸로 알고있는데, 명성황후는 사실상 이름만 황후지, 권력은 왕보다 강했던걸로 알고있습니다.

고종이 왕실의일을 살피고있을동안 사실상 명성황후는 국가의일을 도맡아 하고있었으니까요.

하지만, 명성황후도 권력의탐욕에 빠져서인지, 백성들의삶과 관련된정치는 안하고, 부패정치를 하게되지요.

만약 명성황후가 황후자리에오르고나서 일본처럼 근대화개혁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고한다면 오늘날현실이 어떻게 변했을지도 아무도 모르는일입니다.

흥선대원군이 물러난직후에 바로 근대화개혁착수했다면, 오늘날 헬조선이란 단어는 나오지도 않았을거라고... 괜한생각을 해봅니다.

하지만 명성황후는 권력의부패에 빠져살어, 결국에 그반발로 동학농민운동이일어났는데 동학농민운동을 조선군이 진압할 여건이 안되니 청나라와 일본이 한반도에 개입하죠... 그 유명한 '집단적자위권'

최근 일본정치사에서 뜨거웠던키워드가 '집단적자위권'인데 타국의 혼란상황이 발생했을시 자국의위협공격간주로 밀접한국가를 돕는조건에서 개입가능한 자위권 집단자위권이 명성황후때 한반도에서 행사가 되었던겁니다.

그리고, 청일전쟁이 끝나가던중에 명성황후는 끔찍하게 살해되고....

역사의 평가는 정말로 무서운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헬조선을 만든주축엔 '명성황후'도 있다는걸  잊지마십시오.

 

저도 조만간은 제닉네임도 바꾸기로했으니...

 

제가 진짜 명성황후라면 여러분들에게 정말 사죄도 드리고 죽창도 맞아야했겠지요..ㅎㅎ..

그래도 역사를 후퇴시킨결과로 명성황후는 사형(살해)을 받지않았던가 조심스레 생각합니다.






  • 저도 국뽕 시기에는 민비라고 쓰는 것만 들어도 국뽕끼 발산해서 그거는 일제가 악의적으로 깎아내린거야 하면서 비난했는데, 국뽕끼 빠진 지금은 민비 개새끼는 쳐죽여도 모자랄 새끼였죠. 대원군이 없애 놓은 세도정치 부화시켜서 민씨왕국 만들어서 망국의 원인 제공한 새끼죠,
  • Zzz
    16.01.30
    책임이 있는 정도가 아니라 매관매직으로 나라 망친 장본인인데
  • 지노
    16.01.30
    저때 부터 미친 여자가 많았던듯.
  • 명성황후 개 거지년 이지요.
    국뽕 또라이 새끼들이 아니었으면 나오지도 않았을 년입니다.

    그냥 쪽본애들에게 강갠당해서 죽은게 당연한거임.

    원래 좆같은 나라의 왕족이 편하게 되진 사례가 거의 없거든.

    양민학살(동학)에 왕권강화에나 신경쓴 벌래같은 년이 안뒤지는게 이상한거죠.
  • ㅎㅎ
    16.01.30
    명성황후 좃병신새끼라고 들었습니다. 일본군이 조지는게 아니라 한국 백성이 조졌어야 했을 뿐입니다..
  • 민비가 확실히 둠조선을 만드는데 일조했죠 아니 그 중심에 있던 인물이예요 임오군란도 진압하는데 청나라군대를 끌어들여 막았고 김옥균,서재필등이 갑신정변 일으켰을때도 이들을 막은것도 민비가 끌어들인 청나라군대고 동학농민운동도 진압하는데 제일 크게 일조한게 민비가 끌어들인 청나라군대입니다 그리고 일본이 고종이랑 계약맺고 조선반도에 들어왔을때 제일 배가 아파했던게 민비라 러시아를 끌어들여 일본을 막으려 했죠 그래서 결국 일본이 이 거슬리는 김치년을 죽이는데 이르죠 역사 배우면서 민비 잘죽었네 생각이 들었습니다 만약 민비가 끌어들인 러시아가 일본을 이겼으면...이라는 생각을 하니 더욱 소름이 돋고 일본이 지배해줘서 고맙다는 생각이 들어요
  • 국뽕록
    16.02.13
    동학군 진압해달라고 닛폰군 끌어들인 장본인 아닌가? ㅎ

    닛폰 이용해먹다 청에 붙어먹고 청이 일청전쟁에서 발리니 이제는 러시아에 붙고, 통수 연달아 맞은 닛폰이 민비에 불만있던 조선인들 끌여들여 응징한거임...

    먼저 일본 통수 친건 민비임
  • 제가 초딩다닐무렵 한30여년 전엔 민비였죠 교과서에도.. 어느날 갑자기 명성황후라고 언론질에 연극질에 오페라등등 별별 헤괴한 빙신지랄들 하길래 이상하다했죠 나라말아먹은 장본인 맞습니다 개걸레년이죠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1 게임 폰이 게임시작전에 손풀기로 하는 바로 그.것 Hatfelt 2018.02.08 3
500 게임 배틀그라운드ALLstar팀superstar팀창단 이츠카시도 2018.02.08 5
499 게임 이츠카시도 얼굴공개 1 이츠카시도 2018.02.08 7
498 게임 팀콩두 큐리어스의 스쿼드 11킬 깔끔한 에임 플레이 Hatfelt 2018.02.07 2
497 게임 솔랭에서만큼은 패왕, 페이커 조이 하이라이트 Hatfelt 2018.02.07 2
496 게임 정제승 코치 빵댕이에 느껴버린 스매부 Hatfelt 2018.02.06 6
495 게임 솔랭에서 아직 살아있는 페이커의 카사딘 / 아지르 Hatfelt 2018.02.06 4
494 게임 프로게이머와 중국 랜덤스쿼드가 만난다면?? Hatfelt 2018.02.06 2
493 게임 안흔한 프로게이머의 생일축하 파티 Hatfelt 2018.02.06 1
492 게임 혁규에게 차가운 남자가 되어버린 스코어 Hatfelt 2018.02.05 2
491 게임 의심이 많은 김혁규... 컵케이크를 촛농으로 의심하다 Hatfelt 2018.02.05 1
490 게임 변성기가 온 데프트의 목소리...?? Hatfelt 2018.02.05 2
489 게임 울프가 회상하는 추억의 그 게임, 동감하시나요? Hatfelt 2018.02.05 1
488 게임 솔랭에서 팀이 지고있을때 운타라의 마인드 Hatfelt 2018.02.05 2
487 게임 운타라식 개그, 꽃미남 운타라 그 자체 Hatfelt 2018.02.05 1
486 게임 전령 파업하다? 같은팀에 속아 놀아나는 페이커 스페셜 Hatfelt 2018.02.05 2
485 게임 카밀로 마공학 점멸사용? 신문물 접하는 블랭크 Hatfelt 2018.02.05 0
484 게임 뱅이 직접 몸소 체험하는 비트코인의 위험성 Hatfelt 2018.02.05 0
483 게임 페이커 피셜) 역시 생수은 삼다수다? Hatfelt 2018.02.05 0
482 게임 배그 X망게임 구현하는 레드도트 스타일 Hatfelt 2018.02.01 4
1 6 - 31